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장터에 팥죽을 파네요..

도전 | 조회수 : 2,373
작성일 : 2011-12-20 12:58:07

낼모레가 동지네요..

저도 팥죽을 참 좋아하는데...

익반죽이 자신 없어요... 뜨거운 물에 반죽을 어떻게 하나요... 손 데일까봐 무서워요...

40대 아줌마가 참... 바보같죠?

근데 먹고 싶어서... 한번 도전해 보고 싶은데... 손 데이지 않고 쫄깃쫄깃 맛있게 반죽하는 노하우 있으면

알려주세요...

IP : 218.52.xxx.86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익반죽은
    '11.12.20 12:59 PM (59.86.xxx.217)

    팔팔끓는물로 반죽하는게아니고 따뜻한물로 반죽하는거예요 ㅎㅎㅎ

  • 2. ..
    '11.12.20 1:01 PM (125.152.xxx.135)

    어릴 때.....동짓날은 엄마랑 새알심 만들었는데.....엄마가 해 준 팥죽 먹고 싶네요.

    밥알 넣은 팥죽은 못 먹겠더라구요......새알심만 넣어서 먹어봐서....ㅎㅎㅎ

  • 3. ㅠ.ㅠ
    '11.12.20 1:03 PM (122.32.xxx.129)

    쓰레기 버리러 나가기도 귀찮은 마당에 팥죽이 미치게 먹고 싶어졌으니 이를 어쩐대요..ㅠ.ㅠ

  • 4. 후후
    '11.12.20 1:05 PM (110.14.xxx.59)

    빙수 만들고 남은 거 해동해서 가래떡 좀 넣구 단팥죽해먹을래요
    아쉬운대로ㅎ

  • 5. ......
    '11.12.20 1:05 PM (211.201.xxx.161)

    저도 팥죽 환장하는데 만드는 게 엄두가 안나서 주문해볼까 하는데 갈등되네요 ㅜㅜ

  • 6. ...
    '11.12.20 1:08 PM (118.222.xxx.175)

    후후님 단팥죽은 어떻게 해먹나요?
    아주 어렸을때 먹었었는데
    어떤 맛이었는지 기억도 없으면서
    맛있었다 라는 기억만 있어요
    한번 만들어 먹고 싶네요

  • 7. ..
    '11.12.20 1:22 PM (59.10.xxx.240)

    저는 팥 거피 안하고 그냥 한 번 삶아 물 버린 후(떫은 맛 제거)
    다시 압력솥에 푹 삶아서 도깨비 방망이로 갈아서
    밥 넣고 같이 끓여줘요 새알심은 통과
    간단해서 겨울내내 자주 해 먹어요
    팥이 철분이 많아서 여자들에게 좋대요

  • 8. ....
    '11.12.20 1:36 PM (211.208.xxx.43)

    후후님 덕분에 여름에 빙수팥 만들어 얼려놓은거 생각났어요.
    그거 쓰면 되겠네요~~
    감솨!

  • 9. 은현이
    '11.12.20 1:40 PM (124.54.xxx.12)

    며칠 전 부터 팥죽이 너무 먹고 싶어 식구들에게 팥죽 먹을래 물었더니 아무도 안먹다고 해서
    귀찮아서 그만 두었어요.
    어젠 도저히 안되겠다 싶어 팥 한웅쿰 담가서 준비 했어요.
    새알은 어제 농협에 냉동 작은것 하나 사오고 나니 준비 끝 나더군요.
    오늘 아침에 진짜 작은 냄비에 두그릇 끓여서 남편하고 둘이 나눠 먹었어요^^
    아이들은 빵구워 주고 부부는 서로 맛있다며 새알 나눠 먹고 ㅎㅎ
    다른집 애들도 팥죽
    싫어하나요?
    우리애들은 밥에 팥 넣어도 아주 싫어 해서 오곡 밥도 눈치 보고 해 먹어요.

  • 10. 아기엄마
    '11.12.20 1:57 PM (118.217.xxx.226)

    익반죽 자신 없으시면, 떡집에 파는 가래떡 송송 썰어 넣으세요.
    쫄깃쫄깃 별미에요.

    저는 칼국수 밀어서 팥죽에 칼국수 넣어 먹었는데, 어느 날 너무너무 귀찮아서 아이들이 먹다 남긴 가래떡이 있길래 썰어서 넣었더니, 애들이 쫄깃쫄깃 하다고 더 열심히 먹더군요.

  • 11. 이번 동지에..
    '11.12.20 2:18 PM (14.47.xxx.160)

    저도 팥죽 끓여 볼려구요.
    경빈마마님 레시피보고 용기가 불끈^^

  • 12. 으외로
    '11.12.20 3:07 PM (122.42.xxx.21)

    팥죽 쉬워요
    저기 윗님처럼 압력(가스)에 팥삶으면 금방 물러져요
    도깨비방망이로 솥그대로 안에 넣고 슝~갈아서 새알은 사서 넣든가
    생략하시든가 떡볶이떡 잘라 넣으심 되고 찹쌀불려서 넣으심 되고
    전여름에도 끓여먹어요(여름엔 팥칼국수)

  • 13. ...
    '11.12.20 4:10 PM (118.221.xxx.153)

    친정아버지 특기가 팥칼국수인데 조만간 먹으러들러야겠네요...진한고 칼국수는 손으로 미셔서 쫀득하고...생각만해도...흐흐흐

  • 14. 천하게쉬은게팥죽
    '11.12.20 7:22 PM (125.187.xxx.194)

    끓이는거예요.저도 워낙 좋아하다보니.
    맘만먹음 금새해먹어요.팥은 항상있으니 압력솥에 푹삶아 믹서기에 갈아서
    새알만(찹쌀가루)만들어서 믹서기로 팥물 끓을때 넣어주면 끝.
    여기서 좀 되직하게 할필요가 있으니 중간에..찹쌀가루 조금씩 넣어가며 농도 맞추면 맛있어요
    소금,설탕 간해서 먹음되구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6556 파운데이션 바를때 손가락?퍼프?브러쉬? 화장고수님 00:10:55 12
1126555 어린아들이 저에게 첨으로 욕을 했어요 자식이웬수 00:10:38 47
1126554 tv조선 80조 가짜뉴스 어디에 신고해요? 1 richwo.. 00:08:36 37
1126553 이사선물로 공기청정기 받게 됐는데요 추천바래요 설레임 00:08:22 21
1126552 남편에게 '남자'가 안 느껴져요. 5 19금) 00:07:23 164
1126551 어떤분이 꿈얘길 하시기에,,, 님들 00:07:21 41
1126550 만약에 사람들이 알아본다면... ... 00:03:07 73
1126549 서민정 이쁘네요 10 이쁘 00:02:34 345
1126548 딸아이가 신경치료 받고왔는데 아파서 잠을 못자네요 1 통나무집 00:02:17 91
1126547 진주처럼 생겼는데 더 오묘한빛나는거 이름요 9 보석이름 2017/12/11 378
1126546 저녁을 못먹었는데 지금 먹는게 나을까요? 12 허기 2017/12/11 368
1126545 고등아이 내려놓고 제 일이나 할까요? 2 2017/12/11 390
1126544 정관장 홍삼 반값에 사왔어요~~ 2 득템인가 2017/12/11 610
1126543 Tbs사장님은 돈이없나.. 4 ㅂㄴㄷ 2017/12/11 455
1126542 소름끼치는 기사 ㅎㄷㄷ 6 닭아니죠;;.. 2017/12/11 1,555
1126541 윗사람에게 딸랑 거리는 저..자괴감이 드네요 ㅋ 16 ㅎㅎ 2017/12/11 727
1126540 중1 아들들 친구들과 어떻게 지내나요? 5 중1 2017/12/11 271
1126539 낼 출근룩 기모스타킹에 스커트 털부츠, 코트 괜찮을까요? 2 직장인 2017/12/11 269
1126538 백지연 vs 김성주 6 ... 2017/12/11 754
1126537 서양 데이트 문화 4 ... 2017/12/11 388
1126536 제목은 이방인? 실체는 그냥 해외사는 갑부들 보여주는거네요 21 2017/12/11 1,894
1126535 이래서 김장하나봐요 7 2017/12/11 1,461
1126534 진통 끝 개정됐지만.."원칙 없는 수정" 우려.. 샬랄라 2017/12/11 102
1126533 메스틱검 질문요 2 식도염 2017/12/11 139
1126532 일회용도시락 세척해서 재사용해도될까요 1 도시락 2017/12/11 2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