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긍정적인 마인드 실천 4일째....

노력중 | 조회수 : 2,046
작성일 : 2011-12-09 15:41:18
제가 원래 좀 성격이 소심하고 부정적인 면이 많아서 한번 생각에 잠기면  그게 꼬리에 꼬리를 물고 
한없이 수렁으로 빠져들어요 -_-. 
 
이런 제 자신이 너무 싫어서  오래된 못된 습관을 바꾸고자  긍정적인 마인드로 바꾸기 노력중인데 이제 4일째 됐어요.    
 
별거 없구요 한 예로  멀리서 보이는 버스를 타기 위해서 열심히 뛰었는데 아저씨가 절 그냥 지나치고 가버렸을때 (제가 뛰는건 봤어요)  마음을 가라앉히고 아저씨 덕분에 운동 잘~했다 라고 생각했어요.  어차피 놓친 버스 화내고 서있으면 뭐가 좋겠어요. 예전 같으면 저 아저씨가 날 무시하나? 이 생각부터 했을텐데 말이죠. 
 
뭐 대단한 것도 아닌데 라고 웃으실지도 모르겠지만 저같은 성격은 엄청난 노력이 필요하거든요. 
4일째 되는 지금,  일단 큰 변화는 없어도 제가 제 스스로에게 만족스럽구요 뭐든지 좋게 생각하려고 하니까 
의외로 일도 잘 풀리고 사람들이 저한테 대하는 것도 달라지는거 같구요. 
 
하나하나 고쳐가면서 이 마인드를 제 습관으로 만들고 싶어요. 어차피 한번 살 인생 즐겁게 살고 싶네요 ^^

올리고 보니 허접 글이었습니다 ㅋㅋㅋ
그래도 뭔가 변화되는 제 모습이 기특해서 올려봅니다.
IP : 125.131.xxx.78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좋네요,,
    '11.12.9 3:43 PM (203.254.xxx.192)

    작은것부터 하나하나,,
    좋네요

  • 2. 하하
    '11.12.9 3:45 PM (220.73.xxx.165)

    님 정말 긍정마인드 시네요.
    며칠전에 저도 비슷한 경험. 버스가 저기 가길래 아주 열심히 뛰었더니 버스가 서는 거예요.
    그러다가 아저씨가 갈까말까 차를 조금 가다 말다하더니
    확 가버리는 거예요. 분명 제가 엄청 뛰는 걸 봤는듯 했는데 그냥 너무 분해서 버스회사에서 전화해서
    따지려다가 그냥 말았는데 그 억울하고 분한 감정이 며칠을 가더라고요. 결국 저만 손해였던거죠.
    이왕 당한일 저도 원글님처럼 편안하게 생각하는 연습해봐야 겠네요.
    좋은 글 감사해요~!

  • 3. 저도
    '11.12.9 3:49 PM (115.126.xxx.127)

    바꿔보려 노력해볼까봐요.
    저도 소심에 부정적 게다가 잦은 짜증..
    제 성격이지만 참 괴롭고 못 봐주겠어요.
    저도 자그마한것부터 바꿔보려 노력해야겠어요.
    원글님~ 자극 고마워요^^

  • 4. 부자패밀리
    '11.12.9 4:19 PM (58.239.xxx.118)

    네..바로 하고 계신것 맞구요. 지금은 억지로 노력중이지만 나중에는 저절로 그렇게 자연스럽게 모든 생각이 흘러가요..
    그런가보다.내가 그럴려고 그랬나보다 이런식으로 말이죠.
    그럼 별 스트레스가 없어요.
    저는 삼십초부터 이런식으로 서서히 바뀌었는데 그러니 별로 마음이 힘들고 괴롭고 저사람이 왜 저러고 사나 이런마음도 안들고 편안해요.
    단지 이런식으로 살때는 세상이 심심하지 않게 항상 몰두할수 있는 일들이 있다면 좋을겁니다.

  • 5. ...
    '11.12.9 4:25 PM (115.137.xxx.181)

    참 좋은걸 실천하시네요.
    10일 100일 1000일...계속 이어가셔서
    마음은 행복하고,
    표정은 밝아지고,
    일은 술술 풀리시길 바라요^^

  • 6. 노력중
    '11.12.9 4:31 PM (125.131.xxx.78)

    부자패밀리님, 힘나는 말씀 감사합니다.
    말씀 그대로 지금은 의도적으로 "노력" 중이지만 이게 언젠간 습관으로 굳어질거라 믿고 있어요.
    다른 사람을 위해서도 아니고 제 자신을 위해서 바뀌어야 할 필요성을 많이 느낍니다.
    저도 님처럼 삼십대초반부터 그리 했으면 제 인생이 얼마나 즐거웠을까 잠시 생각해봅니다.
    지금부터라도 노력해서 나중에 다른 분이 저와 비슷한 글을 올렸을때 님처럼 좋은 에너지를 드리고 싶네요.

  • 7. 노력중
    '11.12.9 4:33 PM (125.131.xxx.78)

    점 네개님... 님 말씀에 힘이 나네요 ^^

  • 8. 노력중
    '11.12.9 4:35 PM (125.131.xxx.78)

    쇼핑좋아님, ㅎㅎㅎㅎ 그건 긍정적인 마인드로도 안되는거 같은데요??
    전 임신중에 회사에서 더 더러운 것도 봤어요. ㅎㅎ
    아이가 싫어하는 사람 닮는대요~~~~ 얼릉 잊으세요 ^^

  • 9. 그리고..
    '11.12.9 5:29 PM (61.79.xxx.61)

    덧붙이면 감사하는 마음을 항상 가지세요.
    오늘 감사 한 일 뭐가 있었을까 생각해보면 의외로 너무 많이 나오거든요.
    감사하면 세상이 살 만하고 그러면 힘이 솟고 에너지가 생겨날 거에요.
    그리고 원하는 거 있으시면 소원 노트도 한번 만들어 보시구요.
    곧 신년이네요. 만들어서 내년이 맘때쯤 어떻게 다 이루어져 있는지 체크하시면 재미나실거에요.
    마음만 먹어도 이루어진다는 사실, 체험하실겁니다.

  • 10. 루씨이
    '11.12.9 6:49 PM (125.178.xxx.3)

    원글님한테 좋은것 배우고 갑니다.^^

  • 11.
    '14.7.22 1:12 PM (223.62.xxx.120)

    ♥긍정마인드 실천! 응원합니다! ^^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4462 잠시 후 봉하가야 되는데... 비가오네요... 08:42:30 31
1224461 몰입 댓글달아주신분.... 1 몰입 08:40:28 58
1224460 맞선으로 만나면 늦어도 1년 내에 결혼해야 하나요? 1 ... 08:39:49 74
1224459 청계천.인사동 주변 잘아시는분 계실까요? 제주사람 08:39:36 21
1224458 24개월된 조카 선물로 아이패드 어떨까요? 7 파랑노랑 08:36:05 173
1224457 일베 이재명 아웃이 눈앞에 보입니다 - 좀 더 힘을 냅시다 7 혜경궁집회 08:26:33 354
1224456 수더분한 남자가 좋다는걸 이제야 알았네요 5 ^^ 08:26:10 529
1224455 파마를 했는데 머리 한번 감고 다 풀렸다면 어떻게 하시나요? 3 08:20:45 379
1224454 저렴하고 좋은 운동화 있을까요? 5 강빛 08:19:17 279
1224453 요즘 오이 짱 맛있네요 1 제이니 08:16:41 196
1224452 도자기컵에 금(착색) 생기는것... 1 .. 08:16:34 88
1224451 북적북적 연휴가 끝나고 허전한 집 3 ㆍㆍㆍ 08:12:48 479
1224450 소음신고는 어디에 해야하나요 1 ㅅㅇ 08:05:03 268
1224449 양아치 중의 상양아치 범죄 집단. ㅋㅋ 08:00:31 265
1224448 어제피디수첩 배명진교수는.. 11 ㄴㄷ 07:53:02 1,644
1224447 우리집 중 2 5 ㅎㅎ 07:50:33 800
1224446 왜 도람뿌라고 부르게 된건가요? 8 밀크 07:50:04 878
1224445 총리님이 답답한 지지자심정을 아시는건가요? 혜경궁 07:48:38 242
1224444 어라운드뷰로 달아보신분 블랙박스 07:45:26 97
1224443 기일 새벽에 역겹게 또 노무현팔이를 한다 (이병철 페북) 14 찢재명축낙선.. 07:36:35 943
1224442 중학생 아이가 아침마다 배가아프다고,,,, 4 07:29:18 520
1224441 주5일 오전 가사도우미는 어디까지 일 하시나요. 직접고용? 어.. 4 ... 07:20:06 797
1224440 이읍읍 수준 보소 34 이읍읍 제명.. 07:15:19 1,732
1224439 재수생 7 나도 재수생.. 07:12:25 597
1224438 배추김치 담글때 양념을 좀 숙성시키지 않고 사용하는 경우는..?.. 6 ,,,, 07:08:54 5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