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줌인줌아웃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제 목 : 22차 모임공지(11월 27일 일요일)

| 조회수 : 1,749 | 추천수 : 2
작성일 : 2011-11-25 13:36:52

비준무효!!

이것은 우리들의 외침입니다.

이번달 22차 음식봉사의 품목은 "행복갈비탕"입니다.

작년에 그곳 아이들과 스텝들에게 인기 좋았던 영화배우 카루소님이

직접 조리한(깔대기는 카루소가 원조~ㅋ)

영양만점에 갈비탕이랍니다.

동네 지인이신 현준맘님과 승훈맘님께서 12월달에 참가하시겠다는 약속과 함께

물품을 보내 주셨습니다.

이번 봉사 하는날 그곳 아이들에게 잘 전달 하도록 하겠습니다.

                                                                 날짜: 11월 27일 일요일
                                               시간: 오전 11시 30분(11시 50까지 기다리겠습니다.)
                                                                장소: 신림역 5번출구앞
                                                                자격: 없슴(누구나)

                                                            카루소: 010-4728-9328

                                        *21차 봉사후기    http://www.82cook.com/entiz/read.php?bn=17&cn=&num=1104040&page=1&searchType=...

                    *자랑후원금 11월 10일 현재  http://www.82cook.com/entiz/read.php?bn=17&num=132823 ]


 

분당을 지역 기반으로 열심히 개념치킨을 팔고 계시는

완소 유지니맘님께서 아이들이 좋아하는 동물머그컵과 장갑, 영양제 사탕, 탁상시계등등을

정성을 다한 포장 기술로 보내 주셨습니다.

일요일날 그곳에 잘 전달 할께요~^^
 

ps: 이번달부터 미션있습니다.

봉사 참가자들께서는 양은적게 해서 밑반찬 한가지씩 만들어 오기

입니다.

필수사항은 아니니 미처 준비 못하시더라도 참석 하시고

저와 옥상에서 1:1 면담후 투입 되시길 바랍니다.~ㅎ

캐드펠님께서 겉절이를...

나미님은 계란or메추리알 장조림을...

들꽃님은 어묵볶음을 만들어 오시겠다고

연락 주셨습니다.



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들꽃
    '11.11.26 10:58 AM

    현준맘님 승훈맘님 유지니맘님 정말 고맙습니다.
    사랑이 듬뿍 묻어납니다^^

    카루소님~
    없는 솜씨지만 반찬 잘 만들어 갈게요.

  • 2. 제이엘
    '11.11.26 9:23 PM

    금요일에 캐드펠님 연락받고 참석하겠다고 말씀드렸었는데...
    빨리 나으려고 주사까지 맞았는데 감기가 더 심해졌습니다 ㅜㅜ
    콧물이 나와서 충혈까지 되고 눈 뜨기도 힘드네요';;
    내 몸 아픈것도 아픈거지만, 아이들에게라도 옮길까봐 걱정 또한 되는군요.
    이번달은 봉사에 함께 하지 못할듯 합니다.
    죄송한 말씀 드리며... 안전히 행복한 봉사 되시길 바라겠습니다 ^^

  • 3. Harmony
    '11.11.27 2:26 AM

    지금 집에 들어왔는데..
    몇시간 후 일어나 질런지 모르겠어요.
    님들도 보고싶고
    아기들도 보고싶고..ㅜㅜ

    기도하며 ~~~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4561 시 어렵지 않../ 연애 1 쑥과마눌 2018.10.23 152 0
24560 깊어가는 가을 - 남산 2 1 줄리엣 2018.10.22 287 0
24559 일교차가 심한 요즘 하얀 솜 이불이 1 도도/道導 2018.10.22 293 0
24558 고구마를 삶으며 -서안나- 1 들꽃 2018.10.21 233 0
24557 자~ 시작이다 1 도도/道導 2018.10.20 473 0
24556 방탄이 될 자격 3 쑥과마눌 2018.10.20 489 2
24555 시민의눈에는 각기 다른 3가지의 결산보고서가 있다. 1 후아유 2018.10.17 357 0
24554 바다양과 함께 5 고고 2018.10.16 1,032 1
24553 설악산의 가을 4 wrtour 2018.10.16 664 3
24552 와썹맨의 미원 파워요 ㅎ 1 호호호 아즘마 2018.10.15 1,103 0
24551 도심속의 가을 - 남산 2 줄리엣 2018.10.15 471 0
24550 시 어렵지 않.../ 상처의 실개천엔 저녁해가 빠지고 2 쑥과마눌 2018.10.15 270 0
24549 그 길로 들어서면... 2 도도/道導 2018.10.14 386 0
24548 기다렸소~ 보고 싶었소~ 6 도도/道導 2018.10.13 848 0
24547 여행에의 초대 -김승희- 2 들꽃 2018.10.12 371 0
24546 불타는 설악 천불동 (teaser) 16 wrtour 2018.10.11 861 4
24545 시 어렵지 않../ 가을 6 쑥과마눌 2018.10.10 451 0
24544 개 발톱 좀 봐주세요 9 토리j 2018.10.09 887 0
24543 아비 -오봉옥- 4 들꽃 2018.10.09 397 0
24542 삐용이 19 띠띠 2018.10.09 1,187 1
24541 무녀도 사람들의 아침 도도/道導 2018.10.09 394 0
24540 맥스 17 원원 2018.10.08 903 0
24539 가을 오대산 10 wrtour 2018.10.08 672 3
24538 원원님 맥스 궁금하고 띠띠님 삐용이도 궁금해여 2 김태선 2018.10.07 441 0
24537 시 어렵지 않../단풍잎들 2 쑥과마눌 2018.10.07 345 2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