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장터때문에 생활비가 너무 들어요

장터 | 조회수 : 3,231
작성일 : 2011-11-12 13:20:23

 장터에 사과가 맛있어서 한박스... 정말 맛있어요. 마지막이라기에  다 먹지도 못하고 또 한박스 주문

 제가 좋아하는 대봉이 싸길래 한 박스.. 익혔다 먹어야길래 지금은 눈으로만..

 저 무슨 과일을 1주일동안 십만원 어치  정도 샀어요.  이게 알뜰한거 맞는지..

 걍 좀 비싸고 맛 덜하더래도 마트나 시장가서 사먹는 게 더 싸고 알뜰한 건지...ㅠㅠ

 

 장터에서 아직도 사고 싶은게 많아요.

IP : 121.169.xxx.32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어느 사과 사셨어요?
    '11.11.12 1:24 PM (218.153.xxx.90)

    맛있는 사과 추천 좀 해주세요.

  • 2. ...
    '11.11.12 1:30 PM (59.86.xxx.217)

    저는 식구가 적어서 왕창사놓으면 굴러다니다가 다못먹어서 왠만하면 조금씩 사다먹으려고 애쓰고있어요

  • 3. 그러게요
    '11.11.12 1:44 PM (112.146.xxx.72)

    정말 박스 사서 알뜰하게 먹은건 그 레드키위밖에 없네요..
    귤 두상자 할인 한다고 구매해서 너무 맛이 없어서리 한박스는 잘오는 택배 기사님 드리고
    한박스는 썪어서 버리는게 반이고 씽크대 위에서 딍딩딩굴 다니네요..
    그냥 시식해 보고 맛있는걸로 한박스만 동네에서 살걸..
    대봉은 한박스 구매해서..후 숙성이라서 기다리다 지쳐..
    좀 말랑해지면 하나씩 먹는데..
    괴일가게 폭 익은 대봉색상 아시죠..그정도 들기전에 급한 마음에 먹으니..
    떫은맛이 반이요..안익은 대봉..
    이것도 그냥 그때그때 잘익은 대봉 한바구니 만원짜리 사먹는게 나을듯 합니다..
    잘 못사면 반품도 안되고..맛은 그냥 볼궐복인거 같으니...
    이제 웬만하면 안사려구요..

  • 4. *^*
    '11.11.12 2:13 PM (218.54.xxx.179)

    과일이 한번씩 그렇게 먹고 싶을 때가 있더라구요....
    몇년동안 릴레이로 수박, 홍시, 포도, 복숭아를 몇박스 먹었더니 올핸 아무 과일도 땡기는 게 없더라구요....

  • 5. 저도..
    '11.11.12 2:24 PM (203.226.xxx.101)

    귤,대봉,단감,곶감용감..
    13만원돈 썼네요ㅜㅜ
    곶감 만드느라 안그래도 부실한 손목,
    더 아파서 침맞으러가야할것 같아요.
    그러고보니 여기 장터는 아니지만
    유자차담으려
    유자도2상자 예약했네요@@;;;

  • 6. ..
    '11.11.12 2:48 PM (211.172.xxx.193)

    저는 사과 한상자 사서 한달 넘게 먹고 있어요. 귤도 한상자 사서 몇 주 먹을거 같고요. 냉장고에 두고 오래 먹는 편이니 돈이 별로 안 들더라구요. 귤 한상자는 시댁에 보내고. 사과는 시나노스위트 세일할 때 샀는데 참 잘산거 같아요. 친환경이고 색갈도 이쁘고 맛도 달콤 향기롭고. 감은 반건시 외에는 잘 안먹으니 여름보다는 과일 값이 안들어요. 여름에 포도, 복숭아 사먹느라 돈 좀 깨졌었지요.

  • 7. 그때그때
    '11.11.12 3:26 PM (119.71.xxx.153)

    여유 있어서 한꺼번에 사서 주위분들과 나눠 드실 게 아니라면,
    그 때 끄때 사서 맛있을 때 조금씩 먹는 게 절약도 되고 좋은 것 같아요.

  • 8. 저도
    '11.11.12 4:03 PM (125.187.xxx.194)

    단감 한박스에 1만5천원
    또 귤두박스에 2만원..
    시장보다 너무 싸게 산거같아요
    완전싱싱..
    절약되네요..먹느라 바뻐요

  • 9. 설탕폭탄
    '11.11.12 4:12 PM (211.217.xxx.19)

    저도 장터 이용해야겠어요.
    오히려 절약될듯.

  • 10. 그런데
    '11.11.12 6:37 PM (121.101.xxx.240)

    장터 너무 비싸요
    물론 가끔 이벤트처럼 저렴하게 판매하시는 분도 있지만
    보통 귤을 10k 2만원대 판매하시는데
    저 어제 울동네 마트에서 12,000원에 샀어요..맛도 있고요
    대봉감도 4.5k..9,900원에 샀고요..
    직거래이고 현금구입이니..더저렴했으면 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30646 복면가왕에서 가장 재밌었던 반전 인물 누구였나요? 복면가왕 07:31:01 13
1130645 마요네즈 메추리알이 망했어요ㅜㅜ 복구방법 부탁드립니다 ... 07:29:34 20
1130644 미국 금리인상 & 해방후 인플레이션을 떠넘기고간 일본 #.. 1 06:38:02 370
1130643 비싼 차일수록 생명에 안전한가요? 4 06:12:44 649
1130642 초등생 왕따로 투신 3 세상에 06:07:38 1,387
1130641 기레기 기사 보기 싫으며 조선일보나 동아일보 봐야죠 21 신노스케 06:03:46 598
1130640 중국 챙두에서 하루 스탑오버 2 wsjhj 05:45:25 191
1130639 안희정 민주당 대표되면 정말 민주당지지율은 8 ㅇㅇㅇ 05:40:35 871
1130638 제자신이 더이상은 버티기힘들다라는 결론에 이르렀는데 우울증약 먹.. 8 ... 04:53:32 1,827
1130637 종현군..편안하길 바래요 4 04:27:59 1,025
1130636 서민정이 왕따당할때 도와줬자는 엘리자베스.. 2 04:25:51 3,268
1130635 아가 외출복 언제부터 필요한가요? 2 .. 04:18:02 168
1130634 나까무라홍? aaa 03:48:13 149
1130633 이방인 선우예권 편은 불편하네요 8 …. 03:18:18 2,155
1130632 냉동고기 요리할떄 어떻게 하나요? 1 슈퍼바이저 02:38:49 351
1130631 생활비 자꾸 줄이려는 남편 6 고민 02:27:47 1,821
1130630 외국인을 위한 한국어 교재 3 ........ 02:21:06 307
1130629 중학생 아이 우울증 9 감사 02:15:48 1,522
1130628 스콘이 쓴 이유 가르쳐주세요 ㅠ.ㅠ 14 00 02:05:03 928
1130627 샤이니종현 13 .. 01:32:54 5,012
1130626 1층 방범창 혹은 고구려방범방충망 4 오늘 01:31:16 537
1130625 술먹고 들어와서 폭언하는 남편...전 한마디도 안했는데 28 ㅇㅇ 01:25:02 3,932
1130624 브라탑 1 브라 01:20:26 455
1130623 지방에 자가주택 있고 현금 2억 있는데 2 .... 01:13:32 1,761
1130622 기레기 사용설명서 메뉴얼. Jpg 1 좋네요 01:10:01 5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