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8살 남자아이 저랑만 자려고 합니다 ㅠㅠ

안드로메다 | 조회수 : 1,287
작성일 : 2011-11-08 15:43:19

따로 방에 재우면.

새벽에,

눈을 감고,게스츠름한 표정으로 저와 남편 사이를 갈라 놓습니다.

제가 배꼬 있는 베게까지 점령하고 저한테 못달라붙어서 제가 너무 힘들어요 ㅠㅠ

이유를 물으면,

'엄마가 좋아서 그런단 말이야..응애 응애 ...."

하면서 속눈썹 껌뻑거림서 아기 흉내를 냅니다.

막내입니다.

하도 버둥거리면서 자기 때문에

정말이지 냉장고속에라도 들어가 혼자 편안하게 자고 싶은게 소원입니다.

이런 큰애기 어찌 해야 할지.

자기도 모르게 새벽에 벌떡하고 일어나 엄마 찾아오는 습관 언젠가 고쳐지겠죠?ㅡㅜ

IP : 112.152.xxx.25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1.11.8 3:44 PM (211.253.xxx.235)

    8살까지 못 고치신거면......

  • 2. 어쩜좋아요
    '11.11.8 3:50 PM (119.195.xxx.171)

    울 아들 12살인데, 저랑 자는걸 더 좋아해요.
    가슴을 만진다거나 그런건 아닌데, "엄마랑 자면 맘이 편해" 하면서
    할아버지 안방, 남편 거실에서 tv보다 잠자고, 아들은 할아버지랑 하루, 엄마랑 하루..ㅎㅎ
    딸아이는 10살인데, 오히려 할아버지 외롭다고 가끔가서 자고, 아들이 할아버지랑 자야 하는데
    동생 꼬셔서 하루씩 돌아가면서 자네요

    자면서 만지거나 하는건 없고 다리는 제 배에 올려놓습니다.
    덩치는 산 만해서 얼마나 무거운지..

  • 3. 깜상
    '11.11.8 3:51 PM (61.84.xxx.132)

    울딸도 그랬는뎅.. 지금 10살인데 이제 조금 혼자자는거 익숙해 지고 있어요..
    꼭 새벽 2~3시에 화장실 갔다 저희 방에 쪼르륵
    일부러 방문까지 잠그고 자니까 좀 고쳐지고 있네요.. 시간이 약인듯

  • 4. 울아들
    '11.11.8 3:56 PM (211.114.xxx.82)

    12살인데 그러네요.
    아주 죽갔네요.

  • 5. ...
    '11.11.8 6:34 PM (119.201.xxx.132)

    울아들도 그랬는데 10살 딱 되니까 이젠 지가 엄마 귀찮다고 도망 다녀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6208 친절함을 만만함으로 보는 사람들 사회생활 21:45:20 32
1226207 방탄도 음방 피디한테 인사하느라 대기탈까요? 3 ㅇㅇ 21:40:22 119
1226206 온라인으로 구매한 여름 블라우스(3장)...1장이 수치가 다르게.. 2 ... 21:39:20 212
1226205 제가 피해입은 맘충 21:38:07 179
1226204 궁금한 이야기 y 저놈은 사람이 아니라 악마네요 3 21:36:36 548
1226203 일본-조중동-자유당 반응이 어째 고비마다 꼭같은지 3 눈팅코팅 21:36:12 95
1226202 일반세제를 드럼세탁기에 사용해도 될까요? 5 드럼 21:34:09 176
1226201 초등보다 중등이 대회가 더 많네요. 1 아이 21:28:47 219
1226200 오른쪽 옆구리가 자꾸 아파요 1 뭘까요 21:28:35 232
1226199 동네 아이들 모임에서 캠핑 가자가자 하는데.. 7 어쩌지.. 21:27:13 420
1226198 이복 오빠나 언니 있으신 분들 있나요? 마리아나 21:25:27 189
1226197 헐, '트럼프, 따뜻하고 생산적인 북 담화...아주 좋은 뉴스'.. 13 속보라네요 21:24:28 1,251
1226196 미국 언론 '트럼프, 한국에도 경솔... 다시 대화할 기회 있어.. 9 쯥쯥 21:23:38 812
1226195 미니멀, 잘 버리는 노하우 알려주세요 8 ... 21:18:14 811
1226194 트럼프 트위터에 가서 13 ♡♡ 21:17:01 684
1226193 홍준표 “(이재명 후보 때문에) 홈페이지가 마비됐다” 6 100만명 .. 21:16:24 535
1226192 배란기 우울증이란 것도 있었네요 2 휴우우 21:15:25 317
1226191 궁금한 이야기 동물보호가라는 여자 정신이 이상.. 경악 21:14:43 302
1226190 자기부모 자기도 못 모시면서 의심이나 하고 왜 맡겨요? 3 ... 21:11:18 539
1226189 차홍헤어 차홍은 어쩌다 저리 유명해진건가요? 8 ㅊㅎ 21:08:55 1,666
1226188 딴지펌]미국 민주당상원 관련인물에게 직접들은 북미회담 이야기.T.. 5 ㄹㄹㄹ 21:06:47 495
1226187 문프 청원 모두 참여해주세요~~!!! 6 ㅇㅇ 21:05:03 337
1226186 남편이랑 좀 잘지내고싶은데 10 힘드네요 21:04:44 748
1226185 증상좀 봐주세요 2 어지럼즘 21:03:41 184
1226184 대진 매트리스 리콜대상 확대 2 엘레핀 21:00:23 3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