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헨델의 울게 하소서(Lascia ch'io pianga)

바람처럼 | 조회수 : 6,119
작성일 : 2011-10-21 23:06:58

 

게오르그 프리드리히 헨델 (Georg Friedrich Händel: 1685 ― 1759) 작곡

토르콰토 타쏘 (Torquato Tasso: 1544 ― 1595) 시

오페라 리날도 Rinaldo 중 아리아 ― <울게 하소서> Lascia ch´io pianga

 

 

Lascia ch´io pianga

울게 하소서

 

 

Lascia ch´io pianga la dura sorte

울게 하소서!  비참한 나의 운명

 

E che sospiri la liberta

나에게 자유를 주소서

 

E che sospiri E che sospiri la liberta

나에게, 나에게 자유를 주소서

 

Lascia ch´io pianga la dura sorte

울게 하소서!  비참한 나의 운명

 

E che sospiri la liberta

나에게 자유를 주소서

 

Il duol infranga queste ritorte

이 슬픔으로 고통의 사슬을 끊게 하소서

 

De´miei martiri sol per pieta

주여, 불쌍히 여기소서

 

Lascia ch´io pianga la dura sorte

울게 하소서!  비참한 나의 운명

 

E che sospiri la liberta

나에게 자유를 주소서

 

E che sospiri E che sospiri la liberta

나에게, 나에게 자유를 주소서

 

Lascia ch´io pianga la dura sorte

울게 하소서!  비참한 나의 운명

 

E che sospiri la liberta

나에게 자유를 주소서

 

 

작품 내용 ―

헨델이 이탈리아어로 만든 오페라 리날도 중 제2막에서 알미레나가

부르는 <울게 하소서>는 바로크 오페라 중에서 가장 사랑받는 아리아.

십자군 전쟁을 배경으로 하여 영웅 리날도와 상관의 딸 알미레나,

적군의 여왕 아르미다가 삼각관계로 어우러진다.

산의 요새에서 아르미다의 포로가 된 알미레나가 자신의 운명을 탄식

하며 풀려나기를 간절히 기원하는 비탄의 ‘아리아’ 이다.

 

 

연출 가수 ―

헤일리 웨스튼라 (Hayley Westenra: 1987~   ) 뉴질랜드 태생의 성가대 출신

G.카치니의 <아베 마리아>를 불렀다.

사라 브라이트만 (Sarah Brightman: 1960~   ) 영국 왕립 음악대학 출신의

팝페라 가수이다.

 

 

~~~~~~~~~~~~~~~~~~~~~~~ ~♬

 

오래 전, 미사전례에 성가 반주를 위해 남녀 혼성 음대생들로 구성된 합주단이

미사 중 간주곡으로 이 아리아를 연주했는데 그만 귀에 꽂히고 말았지요.

미사전례 후, 저는 나비가 꽃향기를 따라 날개 짓을 너울너울 거리 듯 합주단

좌석으로 가서 첼로 연주자인 여대생에게 곡명을 물어서 알게 된 아리아!

아름다운 음악은 부르지 않아도 사람들이 스스로 찾게 되는가 봅니다.

 

헤일리 웨스튼라가 노래를 부르는 모습을 보면 신화 속에서 ‘현실(인간세상)’

로 걸어 나오는 뮤즈Muse인 것처럼 환상적이고 아름다운 연출이 따로 없네요.

우리는 모두 ‘현실’이라는 감옥에 갇혀 풀려나길 목말라 하는 존재들이

아닐까요? 모두가 살아가는 모습은 다를지언정 이승 길의 나그네들입니다.

 

~~~~~~~~~~~~~~~~~~~~~~~~~~~~~~~~~~~

 

헨델의 <울게 하소서>

헤일리 웨스튼라 노래

http://youtu.be/Ss5jY0xkfEY

 

영화 파리넬리 (Farinelli The Castrato, 1994년 작)에서 ―

<울게 하소서>

사라 브라이트만 노래

http://www.youtube.com/watch?v=t9h7oB0TpLY&feature=related

 

~~~~~~~~~~~~~~~~~~~~~~~~~~~~~~~~~~~

IP : 121.131.xxx.63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1.10.21 11:11 PM (115.136.xxx.29)

    이밤에... 아름답군요.
    잘듣고 갑니다.
    좋은음악으로 가을밤을 풍성하게 해주셔서 감사드려요.

  • 2. 감사
    '11.10.21 11:55 PM (125.141.xxx.69)

    첫번째 헤일리 웨스튼라라는 처자 목소리가....
    선녀가 노래를 한다면 이런 목소리일듯.

    잘 들을게요. 고맙습니다.

  • 3. 포도
    '12.3.29 12:52 PM (14.36.xxx.65)

    너무 아름다워요.... 감사.....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3656 송인배 비서관, 경공모로부터 200만원 받아…靑 간담회 사례금 .. 2 ........ 17:32:22 30
1223655 우리 생활 방식 함께 공유해요. 라이프스타일.. 17:32:19 22
1223654 나는 도종환 장관 동생...도경자 대한애국당 후보 1 짜쯩 17:29:01 128
1223653 지방 공기업에 다니는데 2백도 안된다고 2 어휴 17:27:28 191
1223652 남편이 너무 늦으니 힘드네요..직장맘ㅜ 3 00 17:26:35 170
1223651 나이들어 갑자기 단맛이 안땡기는 이유가 있을까요? 궁금 17:26:31 50
1223650 저 40대..다음주부터 까페알바해요 3 jj 17:26:21 285
1223649 스타벅스의 새로운 정책 4 와.. 17:26:12 303
1223648 총선이 왜 2년이나 남았을까.. 4 ㅇㅇ 17:24:56 107
1223647 곧 군입대인데요.. 1 아들 17:21:13 102
1223646 소화불량이 잦는데..무슨약을 해줘야할까요 5 꽁지 17:19:40 113
1223645 초등 영구치(어금니) 썩엇눈데요 3 ... 17:15:26 143
1223644 이사후 물건이 없어졌을 경우 3 음.... 17:14:57 301
1223643 물설사 할때요~~ 궁금 17:14:23 65
1223642 시부모님 안 싫어하는 분들 13 .. 17:12:28 603
1223641 이병철님 트윗(feat.사쿠라들) 4 사이다~ 17:09:39 240
1223640 혹시 주말에 솔리드 콘서트 다녀오신 분 있나요 ^^ 17:08:36 58
1223639 걷기의 즐거움5(강릉) 2 걸어서 하늘.. 17:08:33 267
1223638 자영업을 해보니 그동안 내가 진상짓 많이 했구나 깨닫네요. 5 17:07:02 881
1223637 나이트에서 부킹으로 만난 사이,진지해지기 힘들겠죠? 7 15년만에갔.. 17:04:31 445
1223636 인생의 드라마 6 .. 17:02:48 576
1223635 없는 집 시누가 시누짓하는 건 정말 못 받아주는듯 18 -0- 16:58:41 1,476
1223634 강원도 절 중에 사찰 안 바닥?으로 바닷물 보이는 곳이 어디었지.. 6 .... 16:55:45 467
1223633 벽걸이 선풍기 설치 어려운가요? 4 ㅇㅇ 16:55:31 145
1223632 고3양복조언부탁합니다 1 짱돌이 16:52:19 2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