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아직도...회사~ㅠ.ㅠ..울애 책읽혀줄 시간도 없네요

라플란드 | 조회수 : 1,460
작성일 : 2011-10-11 23:15:52
이제야 정리거의하고 82잠깐 들어왔어요(퇴근직전..)

5세아이..책읽기글을 잠깐 봤는데...너무 고민이에요

매일6시에 퇴근해서....밤11시까지 병원실습가는중인데(내년에나 끝날듯~조무사셤봐요)

예전에는 잘때만 책을 읽어줬는데요...너무너무좋아하죠.
근데 요즘은 진짜 아이얼굴만 아침에 잠깐보고....휴일에도 병원실습나가고...실습쉬는날은..이렇게 회사에서 야근하구요;;

싱글맘이다보니...먹고살아야해서...어쩔수없는데

갑자기 책읽으면서 질문하는 아이의 글을 읽으니..너무 울애한테 미안하네요

책읽기는 습관이라는데..

저도 책을 무지무지 좋아하는데요 저 어릴때 기억으로는..
엄마가 장사를해서 거의 방치~수준으로 컸거든요..그러다가 혼자서 (초등2년정도) 학교도서관을 제집드나들듯이 다녔어요
첨엔 보물섬보러 가다가..좀더크면서는 일반서적을 닥치고 읽어댔죠..
하교하고 도서관..주말에도 도서관에서 놀았구..그당시엔 책뒷장에 대출자이름쓰고 그랬잖아요...인문학과학..뭐 이런 전문서적말고는 한 60프로정도는 다읽었던거같아요...나중에 대학도서관도 섭렵하구...
그습관이 지금껏 남아있어서...도서관이나 서점에가면 스트레스 싹풀리고 그래요. 낡은 책냄새~좋아요
엄마가 책을 읽어준 기억은 ...전혀없고...물어봐도 책은 못읽어줬다고 그러시네요

울애도 책읽기 습관 만들어주고싶은데요...걱정되네요...요즘 만화만보구 그래요(외할머니가 책도 읽어주시긴하지만요)

한창이쁠나이일..울아들내미 자는모습만본지...어~언 1년넘어가구...
박봉인회사에서 맡은일은 끝내야하니..야근은 하구있고..
책읽힐 시간도없고...사준 책도없구....참...
서글픈생각이 갑자기들어서..
82에 글남겨봅니다.....


IP : 125.137.xxx.251
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힘내세요
    '11.10.11 11:24 PM (124.5.xxx.49)

    좋은 날 올 거예요. 아이와 보낼 수 있는 시간에 최대한 집중하시고요. 양보다 질^^

  • 2. 웃음조각*^^*
    '11.10.12 12:07 AM (125.252.xxx.108)

    라플란드님 많이 힘드시겠어요.

    쉬는 날에 집중해서 아이와 함께 도서관에도 가보시고 책도 읽어주시고 해보시면 어떨까 해요.

    엄마가 쉬는날 맛있는 것을 사주면서 데려간 도서관과 서점이 아이 추억에 남는다면 책과 가까이 하는 계기가 될 수 있을 것 같고요.

    기운내시고 파이팅~~ 입니다^^

  • 라플란드
    '11.10.12 11:23 AM (125.137.xxx.251)

    쉬는날이 없어요ㅠ.ㅠ
    평일오후 회사..평일저녁 토욜일욜 풀로 병원근무..그러니까..전.집에 12시에들어가 8시에나와요..그게다에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97632 전세 계약시 등기권리증 열람요구 ... 19:49:29 8
1397631 당장 내일 안락사... 구원의 손길 내밀어 주세요 ㅇㅇ 19:48:39 22
1397630 딤채 보관유형별 온도 아시는 계세요? 토토 19:45:20 17
1397629 "종교에 기부하려고"..200억 유사수신·사기.. 뉴스 19:45:01 86
1397628 노년층 운전면허증 반납 관련질문요 여쭤봅니다 19:44:29 39
1397627 삼시세끼 빵먹었는데 속이 안좋아요 2 19:42:13 118
1397626 피아노 학원? 방문레슨? 고민입니다. 고민 19:40:56 39
1397625 층간소음, 어디까지? 1 발망치 19:36:57 90
1397624 자유한국당이 너무 싫어요 ㅠ 6 시러요 19:36:18 209
1397623 넷플릭스에 빌리언즈 시즌4 올라왔나요? 2 블루밍v 19:35:28 80
1397622 제왕절개 택일해서 수술하신분.. 5 ... 19:30:21 203
1397621 부산시에서 청년 월세지원 있던데 관심있는 분들 참고하세요 청년응원 19:29:32 83
1397620 쌀국수 사장님이 쓰신글이 안보여요. 주옥같은 댓글 2 19:25:07 410
1397619 자이글 종류가 많은데 어떤것이 좋은가요 ,,,,,,.. 19:22:53 53
1397618 돋보기는 왜 오래쓰몈 안되나요? 3 oooo 19:19:18 540
1397617 엄마가 보고싶네요 2 우울녀 19:18:17 418
1397616 3개월 선납 학원비 현금영수증 환불처리 아시나요?^^;; 1 이런 경우 19:12:22 200
1397615 오늘 총회 옷차림 브리핑할께요 5 안녕 19:10:14 1,850
1397614 서울, 세계 7번째로 물가 비싸...빵값은 세계 최고 9 서울 19:09:48 1,123
1397613 생명보험 해약과 실효 3 whitee.. 19:09:36 197
1397612 우울할때 세상 아~무 생각없이 보는영화..오만과 편견 5 .. 19:08:51 588
1397611 도쿄 갓파바시?오다이바 먼가요? 4 도쿄 19:08:09 158
1397610 전기밥솥으로 고구마밥 하려는데요, 방법 좀... 3 고구마백만개.. 19:06:44 142
1397609 새우껍데기를 갈아서 부침개를 해달라는데요. 6 이게 19:03:02 942
1397608 중3 고입 문의드려요. 1 . . . 19:01:12 2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