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단체로 버스타고 야유회갔는데 옆자리사람이

야외 조회수 : 20,459
작성일 : 2024-06-23 17:17:43

친한사람이   옆자리에  앉았어요.

당연스레  자리잡아서  같이  앉았고,  또다른  친한사람들도  있었는데,  걷는코스가  많았거든요.

 

여럿이  어울려 다녔는데   옆자리사람이  화장실같은데서    아예 기다리지않고 여러번  자기들끼리   가버리네요 .

 

그럼  저혼자 뻘쭘하게  버스까지  이동을  해야해요.

어른이니깐  그럴수있다 당연히  생각하는데,그럴거면  저랑  안앉고  자리맞춰달란말도  안해야되는거  아닌가요? 저도  앞으로는  다른 친한사람이랑  앉아가는게  나을까요?

IP : 211.235.xxx.171
3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야외
    '24.6.23 5:20 PM (211.235.xxx.171)

    아무생각없이 하는행동일까요?
    예를들어 여럿이서 다니면서 화장실을들렀는데, 일보고 가자하면서 자기들끼리 급하게 나가버려요.

    그러면 뒤에 저혼자 따라가는격이죠.

    보통 조금 기다려줄수 있는거고,그럴거면 옆자리잡아놔 안그러면 되잖아요.

  • 2.
    '24.6.23 5:21 PM (116.125.xxx.12)

    친한분 하고 앉으세요
    저두 몰랐는데
    지난주 단체로 어디갔는데
    다들 일찍온사람들이 친한사람들하고
    자리 맡아주고 본인들끼리 다니더라구요

  • 3. ...
    '24.6.23 5:22 PM (218.159.xxx.228)

    그런데 매번 님이 제일 늦게 나오시나요?

    여러번을 님만 소외된다하시니요.

  • 4. 야외
    '24.6.23 5:23 PM (211.235.xxx.171)

    일보고 나와서 손씻고있거나 그러죠.
    그럼 같이가자할수있는건데 몇번그러더라고요

  • 5.
    '24.6.23 5:24 PM (106.101.xxx.63)

    화장실을 왜 곗ㄱ 제일 늦게 사용하시나요?
    좀 읽찍 가셔서 쳐져서 오지말고
    흐름을 타세요.

  • 6. 다른
    '24.6.23 5:25 PM (119.192.xxx.50)

    사람들과 더 친한가보네요

  • 7. ..
    '24.6.23 5:25 PM (219.241.xxx.51)

    이래서 단체 활동 싫어요... ㅠㅠ

  • 8. 야외
    '24.6.23 5:25 PM (211.235.xxx.171)

    늦는거아니고 칸이 여러개가 아니라 오초 십초에요.

  • 9. 친하다면서요
    '24.6.23 5:26 PM (61.105.xxx.11)

    이상한 사람 이네요
    보통 같이 앉으면
    차에서 대화도 할거고
    서로 챙겨주고 끝까지
    기다려주고 할텐데요 ?

  • 10.
    '24.6.23 5:26 PM (39.119.xxx.173) - 삭제된댓글

    그럼 같이가자 기다려줘 이렇게 말해보세요
    저는 성질이 급하기도 하고 화장실앞에서 기다리는걸
    못하겠더라구요
    또 화장실에서 몰려다니는거 중딩스럽기도 하구요
    그렇치만 혼자 남겨져 가는기분도 알것같아요
    옆자리 친구에게 같이 다니자고 말해두세요

  • 11. 그건
    '24.6.23 5:28 PM (61.72.xxx.39)

    안 친한 사이에 하는 행동이예요

  • 12. 자게에
    '24.6.23 5:28 PM (59.7.xxx.113)

    자주 올라오는 주제같아요. 단둘이 있을땐 얘기 잘하고 좋아하다가 다른 멤버가 끼면 쌩하면서 태도 돌변하는거요. 님이 먼저 그 사람 자르세요. 냉정하게 하면서요. 사람 좋게 대해주니 우습게 알고 까부는걸로 보여요.

  • 13. 야외
    '24.6.23 5:28 PM (211.235.xxx.171)

    그러면서 자리는 잡아달라고해서요.

  • 14. 야외
    '24.6.23 5:29 PM (211.235.xxx.171)

    다음번에는 저를 챙기는사람과 같이 가야겠어요

  • 15. ....
    '24.6.23 5:37 PM (114.204.xxx.203)

    화장실까지 기다리나요

  • 16. ..
    '24.6.23 5:42 PM (175.119.xxx.68)

    성인도 화장실 같이 가고 같이 나오고 하나요

  • 17. ...
    '24.6.23 5:44 PM (42.82.xxx.254)

    일상이 아니고 여행갔다면 서로 기다려 주는게 맞죠...본인 부탁만 할려고 옆자리 앉은 격이네요..

  • 18.
    '24.6.23 5:48 PM (58.29.xxx.223)

    그사람은 님과 일단 친하긴 한데
    거기 다른 사람들이랑 더 친하고싶으니
    그들 무리에 껴서 돌아다니는 거에요
    얌체같은 매너죠

  • 19. .....
    '24.6.23 5:51 PM (1.241.xxx.216)

    혼자 알아서 왔다갔다가 아니라 다른 일행들이랑은 움직인다면서요 그 옆자리 분요
    그러면서 자리는 같이 잡아달라니 이게 무슨 경운가요??
    옆에 앉았음 서로 그정도는 말 안해도 챙기지요
    그 5~10초가 얼마라고요
    다른 분하고 앉으세요 아님 같이 다니질 마시던가요 사람이 기본이 안된거죠
    애 어른 따질게 아니라요

  • 20. 님을
    '24.6.23 5:56 PM (39.112.xxx.205)

    자리 맡아주는 용도?로만 이용하는듯
    널러가면 당연히 옆사람 챙기고 기다려주죠
    특히 화장실은요
    일부러라도 챙기게 되던데

  • 21. 맑은향기
    '24.6.23 5:59 PM (121.139.xxx.230)

    보통은 같이 앉으면 기다려 주죠

  • 22. 야외
    '24.6.23 6:18 PM (211.235.xxx.171)

    그러니깐요.
    자기들끼리 가버리고 혼자서 뻘쭘하게 나가는데,남보기도 뭔가 혼자다니는 사람처럼 보이고그렇더라고요.
    차라리 다음에는 저랑 다닐사람과 같이가야겠어요

  • 23. ....
    '24.6.23 7:05 PM (110.13.xxx.200)

    진짜 자리맡는용도로 사람 대하나보네요. 재수없는듯..

  • 24. ,,,
    '24.6.24 2:15 AM (24.6.xxx.99)

    버스에서 어차피 다 모이는거니 화장실까지 우르르 몰려 다닐 필요는 없다고 생각해요
    어린아이도 아니고 화장실도 몰려 다니고 기다려줘야 하나요?
    저는 화장실 앞에서 있는 거 싫어해서 먼저든 나중이든 제가 그냥 혼자 와요

  • 25. 마른여자
    '24.6.24 2:43 AM (117.110.xxx.203)

    어우

    상상하니 기분 드럽네요

    화장실을 같이썼음 기다렸다 같이 가야지

    소외감 주고 뭐하는짓인지

    재섭네요

  • 26. ..
    '24.6.24 4:37 AM (218.39.xxx.26)

    같이가 기다려줘 라고 한마디 하심되지요

    저는 한사람하고만 항상 같이 다니는거 별로 안좋아하긴해요.
    이렇게도 어울렸다 저렇게도 어울렸다 하는데.
    보통은 옆자리앉은 사람이 외톨이가 되도록 남겨놓지는 않지요

  • 27. 화장실
    '24.6.24 6:05 AM (83.85.xxx.42)

    화장실 갔다가 혼자 버스로 가면 안 되나요? 화장실이 외진곳에 있거나 남들보다 늦으면 전 먼저 가라고 할 것 같네요

  • 28. ...
    '24.6.24 8:12 AM (222.236.xxx.238)

    너무 재수없는데요??
    같이 계속 걸어다니던 무리이면
    중간에 화장실을 가든 뭐하든 그 무리 그대로 다니죠. 누가 안나왔으면 당연히 기다렸다 이동하고요.
    왕따시키는거 같은 느낌인데요. 가만히 있지말고 한마디 하세요. 야 그 잠깐을 안 기다려주고 니들끼리 가냐고 너무하네 진짜. 이렇게라도 표현해야 그나마 신경쓰지 가만히 있음 가마니인줄 알아요.

  • 29. 굳이
    '24.6.24 8:53 AM (1.241.xxx.216)

    놀러가면서 사소하지만 기본적인 것도
    서로 챙기지 못하는 사람과 옆자리에 가고
    왜 안챙기냐고 물을 필요가 없어요
    다른 좋은 사람과 가시길요
    좋은 사람은 서로 챙겨줄 수 있는 사람이요

  • 30. ㅠㅠ
    '24.6.24 9:01 AM (58.234.xxx.237) - 삭제된댓글

    화장실정도는 조짜지말고 혼자 다니세요.
    다만 소외받는 느낌 든다면 눈치껏 호구는 되지마세요.
    어울리는 팀에서 짝지어보니 혼자남게 되서 자기입지때문에
    순한 글쓴님에게 짝하자해놓고 원래 속하고싶은그룹에서
    놀고 있는듯해요. 그사람 버리고 진짜 짝할만한 사람으로 갈아타세요.

  • 31. ..
    '24.6.24 9:40 AM (203.236.xxx.4)

    화장실만 가기 위해 들린 휴게소에서라면 모를까 (거기선 어차피 각자 화장실 갈사람만 가고 알아서 버스로 돌아오는 코스니까요) 걷는 코스 중간에 들린 화장실이라면 기분나쁠거 같아요. 그런 경우는 당연히 기다렸다 가죠.

  • 32.
    '24.6.24 10:03 AM (222.100.xxx.50)

    화장실...혼자 다니는데..

  • 33. 매너없음
    '24.6.24 10:08 AM (211.234.xxx.144)

    그여자(들)아주 매너없는 행동입니다.

  • 34. ...
    '24.6.24 11:38 AM (222.237.xxx.194) - 삭제된댓글

    화장실 왜 기다리는지
    학창시절부터 잘 이해 안되던 1인인데
    40대까지도 그런다고요? 아우 싫으네요

  • 35. ㅇㄹ
    '24.6.24 4:06 PM (59.14.xxx.42)

    아주 매너없는 행동입니다.222222222222222222222222222

    단둘이 있을땐 얘기 잘하고 좋아하다가 다른 멤버가 끼면 쌩하면서 태도 돌변하는거요. 님이 먼저 그 사람 자르세요. 냉정하게 하면서요. 사람 좋게 대해주니 우습게 알고 까부는걸로 보여요.
    222222222222222222222222222222222222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611246 친구 아들이 ADHD 증상이 1 하소연 14:07:44 127
1611245 블륜은 넘쳐나요.. .. 14:07:26 160
1611244 중고딩애들 용돈 얼마주나요? 5 중고딩맘 13:59:30 242
1611243 강릉 특파원 계심가요 13:59:22 84
1611242 러바오 아이바오는 대소변을 가리나요? ㅎㅎ 13:59:00 124
1611241 초파리 강자 ㅇㅇㅇㅇ 13:58:08 110
1611240 앞으로 1-20년 내 세상은 어떻게 변할까요 1 미래 13:56:02 272
1611239 새미래 전국당대회 Live : 당대표&책임위원 선출 새로운미래 13:56:02 69
1611238 이 더운 시즌 샐러드나 포케 배달주문은 3 포케 13:55:29 265
1611237 트럼프 주식 뭐에요 1 일론 13:54:44 539
1611236 10몇년만에 커피프린스1호점 보는데 4 드라마 13:53:20 393
1611235 고생 많이하면 주름이 6 ㅡㅡ 13:51:45 244
1611234 젠하이저 이어폰이 자꾸 빠져요 왜빠지니 13:47:19 58
1611233 급발진 대처법 3 ... 13:46:07 519
1611232 모아주택이란게 뭔가요? 7 ... 13:45:07 406
1611231 반지 고민 중 2 ... 13:40:34 259
1611230 등기부등본 떼어보면 기록에 남나요? 3 .. 13:35:51 712
1611229 광주에 역이민 3 광주 동네 .. 13:35:09 464
1611228 가족들 개산책 시키는 문제... 16 ㅇㅇ 13:34:53 833
1611227 식당에서 이상한 부모를 봤네요 20 충격 13:33:09 2,076
1611226 4-5개월 여자아기 선물 추천해주세요 1 Aa 13:33:03 106
1611225 이순신이 감옥가는 나라 6 ㅎㄹㅇ 13:28:45 536
1611224 흰 머리 혐오증 18 13:27:36 1,238
1611223 트럼프는 천운을 타고난 걸까요? 6 ㅇㅇ 13:26:54 1,187
1611222 김건희가 주가조작에 관여한게 아니라면 10 ㄱㄴ 13:26:37 5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