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줌인줌아웃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여리기만 했던 시절이

| 조회수 : 501 | 추천수 : 0
작성일 : 2024-04-21 16:59:24

 

여린 듯한 녹색이 점점 짙어져 갑니다.

그렇게 성하를 재촉하나 봅니다.

아직은 여린 녹색으로 산들이 부드럽게 보입니다.

내일은 또 달라지겠죠

그래서 오늘이 좋고 지금이 행복합니다.

도도/道導 (ggiven)

한적한 시골 마을에서 농민들과 기도하는 사람입니다. 페이스북에 사진 칼럼으로 소통합니다.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예쁜이슬
    '24.4.22 10:46 AM

    산책길 연두빛 풀밭이
    꼭 부드러운 융단같았었는데
    어느새 푸르고 억센 풀밭으로 되었더라고요
    이건 이래서 좋고 저건 저래서 좋아요
    모든게 예쁘고 감사해서요 :D

  • 도도/道導
    '24.4.23 6:05 AM

    예쁜 분들은 생각도 예쁜 것 같습니다.
    감사할 수 있는 예쁜 마음이 삶의 행복하게 할 수 있습니다.
    늘 행복하세요~
    댓글 고맙습니다.

  • 2. 예쁜솔
    '24.4.22 8:11 PM

    신록의 계절은 아름답고 신비합니다.

  • 도도/道導
    '24.4.23 6:07 AM

    예쁜 분들만 댓글을 달아 주셨네요~
    아름다움을 볼 수 있는 눈과 마음이 아름답고 신비로운 겁니다~
    늘 기쁨이 가득하시기를 기원합니다.
    댓글 감사합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2669 행운을 드릴게요. 에르바 2024.05.25 9 1
22668 근본을 잃지 않는다 2 도도/道導 2024.05.24 122 0
22667 5월의 꽃들 1 마음 2024.05.23 150 1
22666 무언의 메시지 2 도도/道導 2024.05.23 148 0
22665 입양) 너무 예쁜 4주된 아기고양이 2마리 키우실 분 연락주세요.. 8 fabric 2024.05.22 1,758 0
22664 이제는 싸움이다 4 도도/道導 2024.05.22 238 0
22663 이제는 곳곳에서 2 도도/道導 2024.05.21 285 0
22662 오늘 명동성당 풍경입니다 4 화이트 2024.05.20 553 0
22661 함박 웃음을 지을 수 있는 사람 4 도도/道導 2024.05.19 414 0
22660 [혼여] 장성 황룡강~ 축제 전.. 3 모카22 2024.05.18 341 1
22659 하늘을 향해 4 도도/道導 2024.05.18 245 0
22658 추억의 토리 환묘복 자태 13 챌시 2024.05.17 785 1
22657 내 입에 들어가는 것보다 2 도도/道導 2024.05.17 324 0
22656 환묘복 9 심심한동네 2024.05.16 632 1
22655 민들레 국수 보내고 있는 물품들 이야기 1 유지니맘 2024.05.16 744 2
22654 5월의 꽃 4 도도/道導 2024.05.15 358 0
22653 내것이 아닌 것은 6 도도/道導 2024.05.14 406 0
22652 시간이 지나면 알게 된다. 6 도도/道導 2024.05.12 529 0
22651 이쁘지요 3 마음 2024.05.10 941 1
22650 때로는 2 도도/道導 2024.05.10 313 0
22649 암울 할 수가 없습니다. 2 도도/道導 2024.05.09 521 0
22648 견디는 힘은 생명이다. 6 도도/道導 2024.05.08 610 0
22647 노래 때문에 길냥이 다섯 마리가 집냥이가 돼??? 6 양평댁 2024.05.08 1,071 2
22646 겉과 속 4 도도/道導 2024.05.07 375 0
22645 저희집 거실 창문 픙경입니다 5 써니 2024.05.06 1,360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