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남자는 보통 몇살까지 성관계를 할수 있나요

.... 조회수 : 9,356
작성일 : 2024-03-01 23:40:02

뭐 사람 마다 다르겠지만

약 안먹고요

IP : 59.31.xxx.9
3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문고리
    '24.3.1 11:40 PM (180.65.xxx.21) - 삭제된댓글

    문고리 잡을 힘 있을 때까지

  • 2. ㅇㅇ
    '24.3.1 11:41 PM (116.42.xxx.47)

    김용건 늦둥이 봤잖아요

  • 3. ...
    '24.3.1 11:41 PM (221.151.xxx.109)

    김용건 보니까 뭐...
    남자들은 안되면 문대기라도 할거 같아요 문질문질

  • 4.
    '24.3.1 11:41 PM (14.38.xxx.186) - 삭제된댓글

    원래도 약했었고요
    60 조금 넘어서 끝입니다
    조금 아쉽지만
    세상 편하네요

  • 5. ...
    '24.3.1 11:42 PM (220.72.xxx.176)

    문질님

    표현이 넘 드러워요. ㅋㅋㅋ

  • 6.
    '24.3.1 11:43 PM (211.243.xxx.94)

    진짜 뭘 문질러요 ㅋㅋ

  • 7. ㅇㅇ
    '24.3.1 11:43 PM (175.121.xxx.86)

    숫가락만 들수 있으면 가능하다고 들었습니다

  • 8. ㅅㅅ
    '24.3.1 11:43 PM (59.6.xxx.33)

    영감님이 77인데 아직도 일주일에 두 번은 거뜬합니다

  • 9. 와댓글실시간
    '24.3.1 11:43 PM (180.65.xxx.21) - 삭제된댓글

    이냐 뭐냐 속도 장난 아님

  • 10. ㅅㅅ님은
    '24.3.1 11:44 PM (116.42.xxx.47)

    그럼 연세가???

  • 11.
    '24.3.1 11:44 PM (14.33.xxx.161) - 삭제된댓글

    신이왜이리 만들었나 ㅠ
    불치병 걸리기전까지임

  • 12. llll
    '24.3.1 11:45 PM (116.121.xxx.25)

    77까지 하나요? 징그럽네요

  • 13. ㅇㅇ
    '24.3.1 11:49 PM (59.17.xxx.179) - 삭제된댓글

    우리나라에서 누가 83세에 득남했다고... 예전에 뉴스에서 봤어요

  • 14. 가능
    '24.3.1 11:50 PM (223.39.xxx.89) - 삭제된댓글

    예전에 비아그라 같은 가 없어도
    70넘은 노인이 첩한테서 애 보는거 일도 아니였죠

  • 15. ㅇㅇ
    '24.3.1 11:50 PM (59.17.xxx.179) - 삭제된댓글

    90세에 득남한 백만장자 "아내가 시키면 기저귀도 갈겠어요"

    46세 연하 아내와 세 번째 결혼
    90세의 나이로 첫아들을 얻은 버니 에클레스톤 전 포뮬러원(F1) 회장이 득남의 기쁨을 드러냈다.

  • 16. 가능
    '24.3.1 11:51 PM (223.39.xxx.89) - 삭제된댓글

    예전에 비아그라 같은 거 없어도
    70넘은 노인이 첩한테서 애 보는거 일도 아니었죠
    물론 어릴 때 부터 발기불능 이런거 빼고요

  • 17. ㅇㅇ
    '24.3.1 11:51 PM (59.17.xxx.179)

    90세에 득남한 백만장자 "아내가 시키면 기저귀도 갈겠어요"

    46세 연하 아내와 세 번째 결혼
    90세의 나이로 첫아들을 얻은 버니 에클레스톤 전 포뮬러원(F1) 회장이 득남의 기쁨을 드러냈다.

    ....근데 이미 손자 손녀가 5명이래요

  • 18. 가능
    '24.3.1 11:53 PM (223.39.xxx.89) - 삭제된댓글

    예전에 비아그라 같은 거 없어도
    7 80넘는 노인이 첩한테서 애 보는거 일도 아니었죠
    물론 어릴 때 부터 발기불능 이런거 빼고요
    우리엄마 동네에 부자가 많아서 자주 봤다고 말씀하셨어요

  • 19. ....
    '24.3.1 11:53 PM (114.204.xxx.203)

    60근처.

  • 20. 가능
    '24.3.1 11:54 PM (223.39.xxx.89)

    예전에 비아그라 같은 거 없어도
    7 80넘는 노인이 첩한테서 애 보는거 일도 아니었죠
    물론 발기불능 이런거 빼고요
    우리엄마 동네에 부자가 많아서 자주 봤다고 말씀하셨어요
    어떤집은 막내 아들이 손주보다 어렸답니다

  • 21. ㅅㅅ
    '24.3.1 11:57 PM (59.6.xxx.33)

    전 47이에요

  • 22.
    '24.3.2 12:01 AM (110.70.xxx.235)

    30살 차이 어떻게 만나셨어요? 47과 77이면 아빠 나인데

  • 23. ..
    '24.3.2 12:04 AM (211.243.xxx.94)

    30살 차이나는 분 대단하시네요.

  • 24. ..
    '24.3.2 12:27 AM (223.62.xxx.247)

    할머니를 상대하는것도 아니고 77이 47이면
    몰래 약 먹을거예요

  • 25. 77과 47이면
    '24.3.2 7:26 AM (182.221.xxx.106)

    진짜 약은 당연히 먹겠죠
    외 근데 77인데도 주2회 거뜬한거면 진짜 대단

  • 26. ..
    '24.3.2 7:31 AM (110.70.xxx.2)

    이야~
    내가 뭘 본거지????????

  • 27. 이거
    '24.3.2 7:41 AM (118.235.xxx.91)

    저도 궁금함
    60은 약없이 거뜬한 게 맞나요?

  • 28. 50대초도
    '24.3.2 7:45 AM (182.221.xxx.106)

    약 먹고 해요
    자기가 하고 싶으면 처방받은약 한알이든 반알이든 먹네요

  • 29. 47님은
    '24.3.2 7:59 AM (211.36.xxx.226)

    47년생이라는 거겠죠

  • 30.
    '24.3.2 8:10 AM (58.228.xxx.152) - 삭제된댓글

    ㅎㅎ47이 47년생인 거면 남편은 77년생인 거네요

  • 31. ㅎㅎ
    '24.3.2 8:32 AM (182.221.xxx.106)

    47년생과 77년생 ㅎㅎㅎㅎㅎ 재밌네요

  • 32. 아이고
    '24.3.2 10:32 AM (61.76.xxx.186)

    77이든 77년생이든 뭐가 중요합니꽈.
    부부라는데!!

  • 33. 두현맘
    '24.3.2 10:56 AM (222.97.xxx.143)

    댓글 읽다가 빵 터졌어요

  • 34. 비밀
    '24.3.2 4:00 PM (211.234.xxx.200) - 삭제된댓글

    저희남편요.
    58년생인데 일주일에 한번은 거의필수요.
    평소 운동좋아하고 몸무게도 변화없고
    배도 안나와 탈모나 흰머리도 없고
    피부도 뺀질뺀질.
    술담배도 안해.그저 운동하거나 가족이랑 놀기.
    평소 금슬도 좋아 성격도 다정한데
    별 걱정거리도 없고 긍정적이고.

    저는 의무방어 합니다.
    배려같은거죠.
    실보다 득이 많으니까요.
    (좀있다 지워야지)

  • 35. 진짜 궁금한데
    '24.3.2 11:23 PM (108.41.xxx.17) - 삭제된댓글

    47세이신 분에게 77세인 남편의 어디가 그렇게 매력적이었을지...
    동갑내기 남편도 50 넘으니 늙어 보여서 쳐다 보기 부담스럽고,
    아 서방 눈에도 내가 늙었겠구나 싶은데... 50대 늙은 남편도 이미 걱정스러운데 77세가 된 남편을 생각하니 심난합니다. 77세의 나도 그만큼 심난하게 걱정되고요.

  • 36. ..
    '24.3.3 12:01 AM (118.235.xxx.126) - 삭제된댓글

    47과 77. 진실을 알고 싶어요

  • 37. ,jhf
    '24.4.19 8:14 PM (211.234.xxx.220) - 삭제된댓글

    저도 궁금
    15살 연상 65세 남자 요즘 관심있어서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587665 대학로에서 제일 오래된 까페가 어딘가요? 3 현재 04:31:40 206
1587664 중학생 아이가 폐렴으로 3주 넘게 기침해서 제가 죽을 거 같아요.. 5 04:13:02 475
1587663 전동 킥보드 언제 없어지나요 사람 또 죽었던데 2 04:08:32 436
1587662 고기 냉동하면 냄새나지 않나요? 코스트코 대용량은 4 ㅁㅇㅁㅇ 03:59:25 384
1587661 눈물의 여왕 진짜로 너무 하네요 ㅇㅇ 03:57:52 804
1587660 이거 강아지가 성대수술 한 거에요? 1 ㅇㅇ 03:45:55 246
1587659 고딩이 시험 일주일전 몇시간 자야할까요? 4 ㅇㅇㅇ 03:10:04 322
1587658 '미지의 영역’으로 향하는 기후…“올여름이 심판대” 1 무섭 02:36:59 952
1587657 미 하원, ‘틱톡 강제 매각 법안’ 통과···미·중 갈등 격화 .. 1 ... 02:24:00 430
1587656 눈물여왕 참... 수술이 3 눈물여왕 02:08:32 1,762
1587655 캐비어로 알탕을 끓였다는 1 .. 02:05:16 1,025
1587654 아인슈타인의 결혼 생활 조건 5 ..... 02:01:15 1,857
1587653 냉장보관 로얄젤리 01:58:11 163
1587652 Ct랑 MRI를 하루에 같이 찍어도 되나요? 4 아빠 01:57:24 512
1587651 정기후원 하던 거 해지했어요 8 자랑계좌후원.. 01:41:20 2,174
1587650 내일 선재업고 튀어 4 01:37:50 673
1587649 제가 사람을 못알아보는 것 같습니다. 7 sayNo 01:35:38 1,523
1587648 공부하는 아이가 안타깝게 느껴져요 6 d 01:32:08 1,181
1587647 눈물의 여왕 오늘부로 저는 접습니다 13 한류에찬물 01:26:10 3,116
1587646 눈물의 여왕 14회 궁금한점(스포) 6 .. 01:25:42 1,154
1587645 너무먹울해서 일인시위하려고 하는데요 3 ... 01:23:46 918
1587644 용산 제정신인지 정신감정 필요해보이지 않나요?? 10 ㅇㅇㅇ 01:18:11 1,501
1587643 라인댄스 운동효과 크네요 시작 01:09:31 787
1587642 발톱무좀 있는 분들 여름 샌들은? 7 우울 01:07:04 772
1587641 윤석열은 예상보다 빨리 5 ,,, 00:56:22 2,5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