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김동길 별세

ㅇㅇ 조회수 : 19,806
작성일 : 2022-10-05 03:29:06

 https://v.daum.net/v/20221005020828772
민주화운동 관여하다가 보수논객 변신..'이게 뭡니까' 유행어 남겨

(서울=연합뉴스) 오보람 기자 = 보수진영 원로 인사인 김동길 연세대 사학과 명예교수가 지난 4일 별세했다. 향년 94세.

5일 유족에 따르면 숙환으로 입원 중이던 김 교수는 전날 오후 10시 30분께 서울 서대문구 세브란스병원에서 숨을 거뒀다.

IP : 154.28.xxx.198
3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2.10.5 3:39 AM (175.223.xxx.108)

    김동길씨 싱글이셨어요?

  • 2. .....
    '22.10.5 3:39 AM (119.149.xxx.248)

    이분동생도 싱글 아닌가요??

  • 3. 누나
    '22.10.5 4:01 AM (14.54.xxx.15)

    윗분,
    전 이대 총장 김옥길이 김동길 누나예요.
    옛날에 참,
    책이니,강연이니 젊은이들 많이 몰고 다녔죠.
    말년에 왜 행보가 그랬는지,
    나이 먹어서 판단력이 흐려 졌는지,
    많이 실망만 안겨주고 떠났네요.

  • 4. ㅉㅉ
    '22.10.5 4:33 AM (14.52.xxx.37)

    노통 서거했을 때 서거라는 표현을 쓰지 말라고 부르짖던 사람이라 기억에 남네요.

    그게 뭡니까.....?

  • 5. 요긴
    '22.10.5 5:07 AM (118.235.xxx.4)

    노무현, 문재인 전 대통령 욕하면 안되는 곳인가요?
    난 둘다 별로였고,윤도 별로..
    김동길 교수님 존경했네요.
    그분의 생각이 있는거지 자기들과 생각이 같지 않다고
    적으로 모는거 유치하지요. 여기 민주당에서 대통령 안됬다고 물고 뜯고 반말하고 욕하고 .. 질리네요.에효.
    노인에 대한 말씀 잘들었고 인문학 강의 너무 잘들었어요.
    명복을 빕니다..

  • 6. 교수님
    '22.10.5 5:12 AM (104.205.xxx.140)

    고인의 명복을 빌어요
    감사합니다...
    많은 가르침과 따끔한 훈계도 절대 잊지 않고 살면서 또 저의 제자들에게도 교수님의 영향력을 끼치도록 노력할게요.
    교수님의 강의는 언제나 저를 깨어있게 했습니다.

  • 7. lllll
    '22.10.5 5:21 AM (121.174.xxx.114)

    젊은시절 지적 셴세이션으로 꽤나 인기 있었죠. 참 말년에 옹졸한 영감탱이 그 자체일뿐이고 얼굴도 너무 추하더이다. 온갖 잘난척은 다하더니 결국 인간의 주검앞엔 그도 그렇게 가네요. 잘가시게요. 슬픔도 아쉬움도 없네요.

  • 8.
    '22.10.5 5:53 AM (122.252.xxx.101)

    요즘 헛소리가 없다 했더니 아팠군요
    노친네 참 말년에 ㅜ

  • 9. ..
    '22.10.5 6:26 AM (118.223.xxx.43)

    아직까지 살아있었군요

  • 10. 현대
    '22.10.5 7:02 AM (175.223.xxx.220)

    왕회장 대통령 출마 했을때 옆에서 옷 들어주고 하던 딸랑 딸랑 하던 모습 너무 충격이였어요. 전여옥 이랑 비슷한 포지션

  • 11. ??
    '22.10.5 7:09 AM (183.100.xxx.149)

    친일파 아니었나요?
    누나도.

  • 12. ...
    '22.10.5 8:00 AM (58.148.xxx.236)

    김동길.. 행보가 많이 바꼈죠

  • 13. 위에
    '22.10.5 8:18 AM (211.36.xxx.2)

    김동길 제자, 그의 말년 운신도 존경스러웠나봐요?ㅋ

  • 14. beechmount
    '22.10.5 8:21 AM (37.228.xxx.113)

    예전에 유관순열사 외모 비하 발언도 하지 않았나요? 못생긴 여학생들이 대모한다면서 유관순도 마찬가지라고 ..그런식으로..저 양반이었던걸로 기억하는데

  • 15. ㅎㅎ
    '22.10.5 10:09 AM (182.221.xxx.147)

    별세는 개뿔~!

  • 16. ....
    '22.10.5 10:34 AM (24.141.xxx.230)

    사망이라는 단어로도 분에 넘치는데?

  • 17. 지식인이고뭐고
    '22.10.5 10:37 AM (110.70.xxx.31)

    너무 오래 살면 판단이 흐려지는지 망령이 드는지...많이 사셨네요. 전 한번도 존경해본적 없었는데.

  • 18. 첨엔
    '22.10.5 12:08 PM (182.216.xxx.43)

    입찬 소리 하는줄 알았는데
    점점 시간 지나며 왜 저러지? 하는 느낌. 이사람 보면 사람이 끝까지 품위 지키기 참 어려운가 보다 하는 생각 듬.

  • 19. ...
    '22.10.5 1:06 PM (220.94.xxx.198)

    포털에서는 김동길 사망 기사에 욕 무지하게 쳐 먹고 있네요
    https://m.news.nate.com/view/20221005n00759

  • 20. 사회적
    '22.10.5 1:14 PM (211.212.xxx.60)

    영향력이 있던 사람의 평가는
    죽은 후가 정확.

  • 21. qpqp
    '22.10.5 1:24 PM (223.39.xxx.140)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 22. ....
    '22.10.5 1:46 PM (210.223.xxx.65)

    어쩐지 요즘 김동길 헛소리 안들려온다했어요

    죽을 때 되니 사람 변한다더니....
    아니 정신이 변한게 아니라

  • 23. 한대 존경했었는데
    '22.10.5 2:19 PM (182.216.xxx.172)

    김옥길이나 김동길이나
    안타까운 마음이나 명복을 빌어주고 싶은 마음은 안생깁니다
    그냥 살아온 궤적대로 저세상에서 댓가 받으시길

  • 24. ...
    '22.10.5 2:59 PM (1.234.xxx.22)

    김지하나 감동길이나...

  • 25. ...
    '22.10.5 2:59 PM (1.234.xxx.22)

    감->김

  • 26. ㅇㅇㅇ
    '22.10.5 3:22 PM (120.142.xxx.17)

    캠퍼스에서 나비넥타이 매고 댕기던 모습이 떠오르네요.
    솔직히 학자로서도 그닥... 걍 셀럽이었죠.

  • 27. 연대 신입생
    '22.10.5 3:25 PM (121.127.xxx.3)

    민주화 운동에 앞장 세워 희생 시킨 것 사과도 안 했죠? 20살 짜리가 뭘 안다고 ㅠㅠㅠ

  • 28. ,,,
    '22.10.5 3:45 PM (116.44.xxx.201)

    김동길이도 친일집안 출신 실력은 더럽게 없는 교수
    그 누나
    김옥길이도 마찬가지
    김옥길이의 멘토이자 길잡이
    김활란도 친일반민족행위자
    이런 것들이 떵떵거리고 살았던 우리나라

  • 29.
    '22.10.5 5:34 PM (211.196.xxx.17)

    들을 말 하나 없던데…

  • 30. 굥탄핵
    '22.10.5 6:00 PM (1.234.xxx.55)

    댓글보니
    노무현 댓통에게 자살하라고 했었다는군요

    남의 생명 함부로 여기는 인간의 목숨 딱히 존중 안되네요

  • 31. ㅅㅏㄹ아온 궤적
    '22.10.5 7:44 PM (14.54.xxx.15)

    존경 하고,
    뭐 후대에 그 말씀 전한다는 댓글도 있네요.
    본인의 선택이지만,
    이 양반의 평생 궤적을 알면서도 그럼?
    책은 많이 출간 했으나,딱히 대표작 생각 안남.
    그냥 그저 그랬었고,위의 어느 분처럼 셀럽 놀이라는 말에 동감.
    저 그 시대에 강연 이니 뭐니 해서 많이 쫓아 다녔는데
    그 당시 독신에 ,자유로운 영혼 뭐 그렇게 보여서 젊은 층에 어필.
    그 후 나이 들어서 정치판에 기웃대고,
    막 말해대고 이상해짐.
    젊을 때 관심이 그리워서 그랬나,
    아님 원래 그런 인간 이었는지.
    진정한 평가는 사후에 나온다는.

  • 32. ..
    '22.10.5 8:51 PM (45.152.xxx.66)

    이런 말하면 욕먹겠지만 잘 죽었어요.

  • 33. ㅡㅡㅡㅡ
    '22.10.6 1:04 AM (211.36.xxx.71)

    띠옹
    잘가시오
    티비에서 얼굴보는것 정말 싫었는데
    다행

  • 34. 제생각
    '22.10.6 1:29 AM (96.55.xxx.95)

    사실 그 당시 사람들 치곤 지식인 맞지만, 지금 60대미만 나이대 사람들에겐 그져 유통기간 지난 개똥같은 지식과 경험 가진 흔하디 흔한 기득권 지식인 출신 늙은이에 불과 합니다. 워낙 지식과 경험도 바닥인지라 기득권에 그리 붙어 있어도 이어령교수와 달리 관료자리 하나 못받은 자입니다. 혼자 평생 자기 지위에 만취해서 자존감만 높고 편협한게 기득권에 붙어 먹고 살다 편하게 죽은 그져 불쌍한 독거노인입니다.

  • 35. 세상에
    '22.10.6 1:37 AM (217.149.xxx.185)

    아직까지 살아 있었던 거에요?
    진짜 벽에 x칠하며 살았나보네...
    추잡하고 살고 욕먹고 장수했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43541 일본 토닥토닥~우리가 8강 갈께^^ 8강 02:53:36 2
1443540 전 벌써부터 심장이 두근거려요 .. aa 02:53:24 7
1443539 내 사랑 크로아티아 아아 02:50:23 141
1443538 골키퍼 리바코비치 대단하네요 3 크로아티아 02:48:58 299
1443537 스트레스받으면 잠을 엄청 자요 2 ㅇㅇ 02:48:04 116
1443536 와 이거 월드컵 신기록 아닐까요? 19 ..... 02:44:26 1,017
1443535 일본 떨어졌어요 21 ㅇㅇ 02:43:41 878
1443534 크로아티아 이겼네요 7 함박 02:43:02 502
1443533 축구보다가 심장마비로 사망한 사람들 꽤 있겠죠? 24 ㅇㅇ 02:35:44 995
1443532 승부차기 가네요 10 ㅇㅇ 02:34:31 500
1443531 네이마르 코로나 의심된다더니 선발되나봐요 1 02:33:52 337
1443530 손흥민 아버지는 2세를 업그레이드 했어요 2 ... 02:28:44 523
1443529 내 살다살다 페리시치를 응원하게 될 줄이야ㅠ 22 크로아티아뭐.. 02:20:54 752
1443528 치킨을 시킬까요? 8 고민때려요 02:15:18 660
1443527 대형마트 카트 끌고 지하철 타려던 할머니… 9 큰사고날뻔 01:57:22 1,188
1443526 유가 들어가는 이쁜 이름 추천해 주세요. 13 01:56:08 553
1443525 손흥민 아버지도 축구선수로써 유명하셨나요???? 2 ,,,, 01:54:53 811
1443524 ㄴㅇ 유업은 그냥 사회악이네요 1 ..... 01:48:33 795
1443523 오늘 컨셉은 그여자 칭찬하기에요? 9 ㅂㅈㄱㄱ 01:43:01 496
1443522 크로아티아 2018준우승팀인데 경기가 답답하네요.. 9 크로아티아8.. 01:35:00 937
1443521 3박4일 여행시 캐리어 인치 조안부탁해요 6 Wp 01:29:55 255
1443520 크로아티아 선수들 이름... 1 뱃살러 01:27:18 792
1443519 1029명단 비공개로 명예훼손 처벌 근거가 없어짐 1 판을깔다 01:18:31 516
1443518 크로아티아 골 7 크로아티아 01:14:44 1,043
1443517 크로아티아 동점골이예요 6 ㅇㅇ 01:14:22 1,19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