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강아지가 남편 얼굴 핥는 거 너무 싫어요

강아지 조회수 : 19,506
작성일 : 2021-10-17 13:37:03
늙은 남자 얼굴에 각질, 먼지, 피지 이런거
우리 어린 강아지가 섭취하기에 너무 발암물질이라고
생각되거든요

거기다 강아지는 남편 얼굴 코주위 핥고 그 혀로 자기 입주변
맛 있다는 듯 핥고 ㅠㅠ.

저는 손 핥으라고 가끔 그러고요
IP : 1.229.xxx.73
5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1.10.17 1:37 PM (223.39.xxx.120)

    냄새나서 그럴걸요~내가 깨끗이 해줄께 이런거라고 했었어요

  • 2. ㅋㅋㅋ
    '21.10.17 1:39 PM (223.62.xxx.144)

    발암물질ㅋㅋㅋ

    원글님 덕에 나른한 오후에 크게 웃었네요 ㅋㅋ

  • 3. ㅇㅇ
    '21.10.17 1:39 PM (211.221.xxx.167)

    짭짤해서 그런가...
    남편분 세수 자주자주 하라고 하세요.ㅎㅎ

  • 4. ㅇㅇ
    '21.10.17 1:40 PM (223.62.xxx.150)

    개가 걱정되는거였어 ㅋ

  • 5. 줌마
    '21.10.17 1:40 PM (1.225.xxx.38)

    넘웃겨여 ㅋㅋㅋㅋ
    전 제목만보고 남편 얼굴더러워질까봐 개가 넘 핥아대는거싫은줄알앗는데

    우리강아지가 더러은 중년남편얼굴 핥고 먹고 하는게너무 싫다는 반대뜻 ㅋㅋㅋㅋㅋ

  • 6. 부부간
    '21.10.17 1:41 PM (118.235.xxx.83)

    볼/이마/입술에 뽀뽀해도 발암물질 접촉이겠네요

  • 7. 봄햇살
    '21.10.17 1:42 PM (175.120.xxx.151)

    난 남편이 싫어한다는줄.. 울 강쥐는 제 머리를 그렇게 뜯?고 핥아요. 내머리가 짭짤하니 입맛에 맞나봐요

  • 8. 반전이네요
    '21.10.17 1:42 PM (211.209.xxx.85)

    ㅋㅋㅋㅋㅋ

  • 9. 아무리
    '21.10.17 1:45 PM (223.38.xxx.210)

    그래도 강아지는 자기 똔꼬도 핥고 그러는데 ㅠ

  • 10. 그래서
    '21.10.17 1:49 PM (1.229.xxx.73)

    가끔 너 은근 쎈케니??라고 물어봐요
    몸무게로는 인간 신생아라고 생각되고 각 조직이 얼마나 연약할까,,

    여기까지 쓰는데 갑자기 시궁창쥐 생각이,,

    짐승의 세계는 제가 모르는 것으로 할게요 ㅠㅠ

  • 11. 핥지못하게
    '21.10.17 1:50 PM (106.102.xxx.25)

    하세요
    인간의 헬리코박터 파이로리균이 강아지한데 옮아 다시 사람에게 전파한다고 하네요
    이런 걸 몰랐을 때 어떤 위가 많이 안 좋은 사람이 저희 강아지에게 사과를 입으로 잘라먹였었는데 지금 늘 그 장면이 생각나서 찜찜해요
    혹시 우리강아지에게 옮긴 게 아닐까 하고요
    남편 되시는 분이 헬리코박터균이 없다고 하더라도 강아지와 교차감염되는 세균들을 옮길 수 있으니까요

  • 12. ㅋㅋ
    '21.10.17 1:53 PM (112.152.xxx.18)

    이 글 너무 좋아요 ㅋㅋ 내 소중한 강아지가 더러운 남편 얼굴을 핥으면 안 되죠. 지지.

  • 13. ㅋㅋㅋ
    '21.10.17 1:53 PM (223.38.xxx.208)

    저는 제목만보고
    반대로 생각해서 남편입장에서 더러운건줄 알았더니 ㅋㅋㅋㅋㅋㅋ
    원글님 너무행

  • 14. ㅎㅎㅎㅎ
    '21.10.17 1:57 PM (14.47.xxx.244)

    진짜 웃겨요 ㅋㅋㅋㅋㅋ

  • 15. ㅇㅇ
    '21.10.17 2:04 PM (222.120.xxx.32)

    정말 반전이네요.ㅎㅎ
    남편얼굴걱정이 아니라 강아지 혀걱정.건강걱정,ㅋㅋ

    남편 얼굴은 본인도 걱정 안할테니 그냥 나두는걸로~

  • 16. ㅋㅋ
    '21.10.17 2:04 PM (223.39.xxx.234)

    남편 불쌍...
    자주 세수하라고 하세요.
    저 애기들 어릴때 화장품도 못바른던 생각이 나네요.

  • 17. ---
    '21.10.17 2:08 PM (121.138.xxx.181)

    ㅋㅋㅋㅋㅋ 원글님 덕분에 웃고 갑니다..기분이 우충충었는데
    결국 강아지 건강에 나쁘다는 거네요..ㅎㅎㅎ

  • 18. ..
    '21.10.17 2:09 PM (223.62.xxx.65)

    강아지가 행복하겠어요
    남편분은 대장으로 알고 원글이의 사랑을 듬뿍 받으니 ㅋ

  • 19. ..
    '21.10.17 2:15 PM (218.50.xxx.219)

    남편을 자주 씻기세요.

  • 20. 잘될거야
    '21.10.17 2:21 PM (223.62.xxx.4)

    반전글이네요 웃겨죽어요 ㅋㅋㅋ

  • 21. 아지가
    '21.10.17 2:27 PM (175.127.xxx.153)

    원글님보다 남편을 더 좋아하나봐요
    자기새끼 돌봐주듯 핥아요
    애정표현 같아요

  • 22. ...
    '21.10.17 2:29 PM (49.142.xxx.61)

    남편 얼굴이 짭짤하니 더 좋은가보네요 넘 웃겨요

  • 23. ..
    '21.10.17 2:43 PM (118.32.xxx.104)

    반전ㅋㅋㅋ

  • 24. ...
    '21.10.17 2:45 PM (222.104.xxx.175)

    반전 ㅋㅋㅋ 22222
    재미있네요

  • 25. ㅋㅋ
    '21.10.17 2:51 PM (39.7.xxx.195)

    ㅋㅋㅋㅋㅋㅋ

  • 26. ㅋㅋㅋㅋ
    '21.10.17 4:40 PM (59.20.xxx.213)

    울 남편이랑 빵 터졌어요
    아 웃겨 ㅋㅋㅋ

  • 27. ....
    '21.10.17 5:04 PM (211.208.xxx.210)

    피지 우엑....근데 섭취라는 말 너무 웃겨요....

  • 28. ㅎㅎㅎㅎㅎ
    '21.10.17 5:31 PM (223.38.xxx.42)

    반전이다!!!!!!!!!

  • 29. ㅇㅇ
    '21.10.17 5:59 PM (59.29.xxx.89)

    오늘 제일 많이 웃었어요 ㅋ ㅋㅋㅋㅋ
    저도 방아지 키워서 그 기분알아요 ㅋㅋ

  • 30. ㅇㅈ
    '21.10.17 6:30 PM (223.39.xxx.57)

    발암물질 ㅋㅋㅋㅋㅋㅋㅋㅋ

  • 31. 아하하하
    '21.10.17 6:49 PM (222.237.xxx.83)

    글 참 재밌게 쓰시는거보니 사는것도 유쾌한 분인듯.
    발암물질,섭취, 아 웃겨요 ㅎㅎㅎ

  • 32. 오휴
    '21.10.17 7:34 PM (1.236.xxx.41)

    한심한 녀자들..

    남편 얼굴이 발암물질이니 소중한 강아지가 핥으면 안된다느니...

    이 글이 성별이 바뀌었다면 남편보고 부인 사랑하는 맘이 없다느니

    부인을 희화화 한다고 얼마나 댓글이 달렸을지
    ㅉㅉㅉ
    한심하도다 ㅋㅋ

  • 33. 우리
    '21.10.17 9:03 PM (61.254.xxx.115)

    강쥐는 산책나갈때 엘베앞에서 고맙다는 표시로 입에 살짝 뽀뽀한번 해줘요~^^

  • 34. ..
    '21.10.17 10:39 PM (82.6.xxx.21)

    원글님 너무 재미있어요
    진짜 빵 터졌네요 하하하!!

  • 35. 표현이
    '21.10.17 10:47 PM (211.206.xxx.180)

    좀 세기는 하네요. 상상돼서.
    노년에 더 깔끔하고 싶네요.

  • 36. ㅋㅋㅋ
    '21.10.17 10:55 PM (175.192.xxx.170)

    반전 ~~~ 넘 웃겨여 ㅋㅋㅋㅋ

  • 37. 작약꽃
    '21.10.17 11:15 PM (211.179.xxx.229)

    ㅍㅎㅎㅎㅎ
    육성으로 빵터졌슴다
    이해가되기도 ^^;

  • 38. ㅇㅇ
    '21.10.18 12:14 AM (211.209.xxx.126)

    저도 여자지만 이런글이 재밌나요??

  • 39. 암요암요
    '21.10.18 1:08 AM (175.223.xxx.28)

    우리 작고 소듕한 멍뭉이들은
    이쁜것만 보고
    고운것만 먹어야죠.

    쓰ㅡ읍!! 이놈~~!!
    지지야 지지!!
    아빠얼굴 지지야!!!!

  • 40. ㅇㅇ
    '21.10.18 1:17 AM (106.102.xxx.206)

    강아지가 걱정이구낰ㅋㅋㅋㅋㅋㅋ

  • 41.
    '21.10.18 7:39 AM (223.33.xxx.11)

    저도 남편 걱정하는줄
    강아지 걱정이었다니
    이글이 웃긴건가요?
    개보다 못한 남편

  • 42. 개안키우는
    '21.10.18 7:49 AM (223.38.xxx.237)

    사람 입장에서 본다면
    개침도 침이라 더럽단 느낌이거든요
    키우는 사람은 안그렇겠지만
    한두번도 살짝 핥는거아니고
    여러번 얼굴 여기저기 핥아대는거를 왜 뽀뽀라고 하는지 이해불가
    뽀뽀와 핥는건 어감도 느낌도 다른데

  • 43.
    '21.10.18 7:53 AM (175.120.xxx.173)

    하나도 안웃긴데.....

    뭔가 끔찍

  • 44.
    '21.10.18 9:39 AM (1.233.xxx.27)

    이리 반전일수가..

  • 45.
    '21.10.18 9:45 AM (218.155.xxx.211)

    아. 반전. 넘 웃겨요.
    이런 유쾌한 분 이랑 사시는 남편분 일상도 유쾌 할 듯요

  • 46. ㅎㅎㅎㅎㅎㅎㅎ
    '21.10.18 9:49 AM (203.254.xxx.226)

    아..웃겨요..
    ㅎㅎㅎㅎㅎㅎㅎㅎ

  • 47. 미쳐
    '21.10.18 10:24 AM (125.128.xxx.85)

    얼굴이 짭짤ㅠ
    남편 세수 자주 깨끗이 하게~~
    강아지가 남편보다 더 예쁘고
    사실 더 깨끗한게 사실…

  • 48. .....
    '21.10.18 10:44 AM (222.109.xxx.48)

    얼굴 짭짤 ㅜㅜㅜㅜ
    남편보고 집에선 무조건 자주 씻으라 하세요

    강아지 아직 어리고
    다커봐야 성인남자 1/20키로나 되나요 .
    작기때문에
    사람이가지고있는 세균에 더 치명적인거
    맞아요
    울남편도 담배핀손으로 고양이 만지지말라했어요 집강아지고양이가 사람에게서
    묻은 니코틴으로 아프다고....해요

  • 49. 저도
    '21.10.18 11:16 AM (58.120.xxx.107)

    이글이 웃긴건가요?
    개보다 못한 남편 xxx2222

    조크인데 제가 이해 못하는 건가요?
    본인 손은 각질 없고 남편 얼굴은 발암물질이 나온다 생각하는게 더 어이없네요.

  • 50. ...
    '21.10.18 11:58 AM (118.235.xxx.21)

    아 진짜 현웃 터졌어요
    너무 웃겨요 ㅎㅎㅎㅎㅎㅎ
    그쵸그쵸

    강아지는 내 새끼나 다름없죠

  • 51. 지나가다
    '21.10.18 12:10 PM (125.190.xxx.212)

    강아지 사료가 싱거운걸로 사료됩니다

  • 52. 이야
    '21.10.18 1:51 PM (223.62.xxx.236)

    진짜 대박웃겨요 원글님 최고에요

  • 53. ..
    '21.10.27 6:26 PM (114.202.xxx.10)

    저도 이글 너무 별로네요 평생 함께할 배우자를 이런식으로ㅠ희화하해서..결국님은 남편보다 개가 소중하다는거잖아요 우리 아이들이 님같은 배우자 만날까 소름돋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99064 붙이는거울 괜찮나요 거울 21:06:59 1
1399063 국민의힘 노재승 사퇴시키기 불가능하다는데요 1 겸둥맘 21:05:51 22
1399062 유부녀라 피하는 사람이 있어요 21:05:32 46
1399061 이재명 "'존경하는 박근혜' 하니 진짜 존경하는 줄 알.. 4 ..... 21:04:47 34
1399060 이재명 지지자들이 김건희를 자꾸 언급하는 이유? 3 .. 21:04:31 37
1399059 전부터 궁금했는데 배우자중 한명이 먼저죽는경우 3 21:04:29 68
1399058 이 여자배우 정말 예쁘네요! ........ 21:02:13 296
1399057 단독특종 - 국민대가 김건희에게 박사학위 헌납한 미스터리 풀렸다.. 2 열린공감TV.. 21:02:12 171
1399056 67세 엄마 생신선물 어떤게 좋을까요? ㅇㅇ 21:02:08 36
1399055 대치동부심인지 외동맘이라 그런지... 4 ... 21:00:53 247
1399054 82쿡 접속차단이라고 멘트뜨는 분들 계신가요 ㅇㅇ 20:59:59 51
1399053 이제 이재명 논문 표절도 조사한대요~ 14 표절범 20:57:28 161
1399052 접종했다고 놀러다니는 것도 꼴뵈기 싫어요 ㅇㅇ 20:57:08 93
1399051 정규직 철폐 노재승 MBC가 시원하게 깠네요 ㅋㅋ 4 ㅁㅁㅁ 20:55:52 194
1399050 고3 마냥 놀기만 합니다 5 궁금 20:54:38 282
1399049 늙은 할배 진상 뭐가 있을까요? 4 ㄷㄹㅇ 20:51:09 284
1399048 피부과 의사나 약사님 계신가요? 4 mm 20:48:00 251
1399047 위내시경하고 하루종일 머리가 아플수 있나요? 2 검진 20:45:34 178
1399046 앞으로 전세값은 오를 가능성이 높나요? 내릴 가능성이 높나요? 4 ㅇㅇ 20:41:36 453
1399045 에르메스 버킨을 살까요. 버킨스타일의 가방을 살까요 14 고민고민 20:39:23 767
1399044 내일 코로나 6000명 넘어요 8 000 20:34:09 1,367
1399043 합피 스웨이드 구두 vs 합피 가죽 구두 1 궁금 20:33:37 117
1399042 ‘부친 기자 매수시도’ 전봉민, 복당 뒤 윤석열 선대위 ‘부울경.. 8 ㅇㅇ 20:33:01 229
1399041 남편이 불쌍한 느낌적인 느낌 11 ㅁㅁㅁ 20:32:11 1,443
1399040 쏠로도 아닌데 부인은 왜 안나와요?? 21 참해괴하다 20:30:19 8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