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이런글 저런질문

즐거운 수다, 이야기를 만드는 공간

제 목 : 펌)숙희씨의 일기장 22 - 그리운 시어머니

| 조회수 : 754 | 추천수 : 3
작성일 : 2021-09-23 10:36:56

"우리 아들이 성격이 까다로운데 네가 욕본다"라며 챙겨주시던 시어머니
"전 어머니가 제 시어머니라 너무 좋았어요"


명절이면 돌아가신 시어머님, 진소임 여사님 생각이 많이 납니다. 
어머님은 마음 씀씀이가 참으로 크고 따뜻한 분이셨어요.

​제가 시집간 지 얼마 안 되었을 때의 일입니다. 
시아버님 생신이 다가왔는데 남편은 일 때문의 자리를 못 비우고 저 혼자 영광을 내려가게 되었어요. 

​음력 12월이니 날은 추운데 눈까지 내리고, 버스는 안 오고, 정말 난감한 상황이었지요. 
발을 동동 구르며 몇 시간을 밖에서 기다리니 온몸이 꽁꽁 얼어버린 것 같았습니다. 휴대전화는 물론이고, 전화가 흔치 않던 시절이니 시댁에 연락할 길도 없고요. 
고립무원으로 해가 지고, 캄캄한 밤이 되어서야 어렵게 택시를 타고 움직일 수 있었습니다.

어머니는 한밤중이 되어 도착한 절 보시고 너무 놀라셨지요. 
그러면서 이불 속에 얼른 들어가라 하시며 제 발을 주물러 주시더라고요. 
그때 어머니 손이 얼마나 따듯했는지. 

​그러면서 제게 
“우리 아들이 성격 까다롭기 이루 말할 데 없는데 네가 욕본다.” 
그러셨죠. 

​2014년 전남 도지사에 취임하면서 저희는 어머니를 관사로 모시고 지냈는데요. 
1991년 아버지가 돌아가신 뒤 홀로 지내온 어머니를 모시게 된 것을 남편은 참 기뻐했어요. 

​중학교 때 어머니 품을 떠나 50년 만에 돌아오게 된 것이라며 
전남도지사 당선보다 어머니와 함께 살게 되어 기쁘다고 말했죠. 

​그러나 채 3년이 못 되어 2017년 5월 총리로 임명되면서 어머니와 헤어져 서울로 올라와야 했습니다. 
2018년 3월 25일에는 어머니와 지상에서 영영 이별해야 했어요. 

​그때 남편이 그러더군요.
“어머니는 전쟁하듯 처절하게, 그러나 늘 긍정하며 유머를 잃지 않고 사셨습니다.”

언제나 기대고 싶은 영혼의 둥지 같던 어머니. 

하늘에서 보고 계시지요? 오늘은 어머니가 더 보고 싶습니다. 

[출처] 숙희씨의 일기 #22 그리운 시어머니|작성자 여니숙희
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phua
    '21.9.23 12:30 PM

    어머님..
    당신의 소중한 큰아드님에게
    이 어려운 상황을 돌파 할 힘을 주옵소서.

  • 2. 라야
    '21.9.24 10:06 PM

    그 까다로움이 바른 길로 가는 한걸음 한걸음입니다.

  • 생활지침서
    '21.9.25 5:17 PM

    맞습니다~!!!! ^^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39244 펌)숙희씨의 일기장 - 28 행복을 꿈꾸며 2 생활지침서 2021.10.15 252 0
39243 펌)숙희씨의 일기장 27 - 연.며.든.다 생활지침서 2021.10.08 438 0
39242 펌)숙희씨의 일기장 - 26 아이들의 꿈 2 생활지침서 2021.10.06 391 0
39241 10월 2일 부산 경선장 여니 응원 현장 사진입니다~ 생활지침서 2021.10.03 268 0
39240 펌)숙희씨의 일기장펌 - 25 밥의 힘 3 생활지침서 2021.09.30 504 0
39239 펌)숙희씨의 일기장 - 24 뒤늦게 찾은 꿈 2 생활지침서 2021.09.28 483 2
39238 이재명과 대장동 개발 의혹 인물 관계도.jpg 8 생활지침서 2021.09.28 919 4
39237 펌)숙희씨의 일기장 - 23 두 번째 역전승 2 생활지침서 2021.09.25 460 1
39236 펌)숙희씨의 일기장 22 - 그리운 시어머니 3 생활지침서 2021.09.23 754 3
39235 이 정도면 패륜아닐까요? 이재명의 형 고 이재선 죽음에 대한 언.. 2 생활지침서 2021.09.21 1,131 3
39234 이재명의 꿈 1 gee 2021.09.20 473 1
39233 오마이갓김치! 화천대유 3탄 나왔습니다! 3 생활지침서 2021.09.20 2,665 4
39232 요즘 핫한 화천대유 제2탄!!! 4 생활지침서 2021.09.20 3,012 4
39231 화천대유 요즘 핫하네요 1 생활지침서 2021.09.19 5,581 6
39230 펌)숙희씨의 일기장 - 21 부창부수 2 생활지침서 2021.09.16 610 0
39229 펌)숙희씨의 일기장 - 20 정치인의 아내 2 생활지침서 2021.09.14 588 0
39228 수상한 민주당 경선 8 생활지침서 2021.09.13 1,513 4
39227 파란 장미의 꽃말을 아세요? 1 생활지침서 2021.09.12 606 0
39226 이재명은 합니다! 4 생활지침서 2021.09.10 1,989 5
39225 펌)숙희씨의 일기장 - 19 역전승 3 생활지침서 2021.09.09 620 0
39224 수정))) 지역별 경선투표 일정 & 선거인단 투표 일정표.. 9 생활지침서 2021.09.07 824 0
39223 펌)숙희씨의 일기장 18 - 인생의 위기 1 생활지침서 2021.09.07 632 0
39222 민주당 경선일정 일반 경선 3차 추가모집 1 내셔널파2재명 2021.09.04 380 0
39221 펌)숙희씨의 일기장 17 - 봉사직 정치인 5 생활지침서 2021.09.03 450 0
39220 변호사비를 밝혀라!(feat. 이재명) 2 생활지침서 2021.09.02 1,046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