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부모님이 불륜커플로 오해받았어요 ㅠㅠ

sandy 조회수 : 20,434
작성일 : 2021-03-01 18:40:49
부모님이 60대 초반이시고 전 30대 초중반 나이인데요

어머니,아버지와 식물사러 과천에 갔는데요

부모님이 금슬이 좋으셔서
항상 산책할때 항상 손을 잡으시거든요

식물 파시는 사장님이 저한테 두분 부부냐고
넌시시 묻더라구요 ㅋㅋㅋㅋㅋㅋ

그래서 일부러 사장님 호기심 자극시키려고
당혹스러운 표정 지음 ㅋㅋㅋㅋㅋ

IP : 58.140.xxx.197
1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21.3.1 6:41 PM (121.165.xxx.46)

    화원 사장이 이상하신 거네요.
    부부가 손잡는게 당연하지요. ㅎ

  • 2. ㅇㅇ
    '21.3.1 6:44 PM (125.179.xxx.150)

    알지도 못하는 남의 사생활까지 궁금한....희한한 인간들 많음

  • 3. ㅇㅇㅇㅇ
    '21.3.1 6:45 PM (218.39.xxx.62)

    불륜 감별법으로
    손 잡고 있는 중장년 남녀는 불륜이다 아주 장담들 하는 분 여기서 많이 봤는데요.

  • 4. ...
    '21.3.1 6:49 PM (211.179.xxx.191)

    저도 남편이랑 손 잘 잡고 다니는데 참 이상하네요.

    그게 무슨 불륜 감별법인지.

  • 5. 이상
    '21.3.1 6:56 PM (218.55.xxx.252)

    불륜같은데 그걸 님한테 왜물어요?
    불륜커플과 님을 무슨관계로본건가요?

  • 6. 헐~
    '21.3.1 6:58 PM (223.39.xxx.227)

    딸에게 부부냐고요? 님이 엄마 아빠 안했나요? 좀 말이 안됌
    손잡고 다닌다고 불륜 오해면 사이 안좋은 저희도 오해했을란가?
    밖에 나갈땐 손잡는데 ㅋ

  • 7. sandy
    '21.3.1 6:59 PM (58.140.xxx.197)

    엄마 아빠 했죠 ㅋㅋㅋㅋㅋㅋ

  • 8. 시크블랑
    '21.3.1 7:10 PM (118.235.xxx.250)

    남 얘기하기 좋아하는 사람참 많아요
    대놓고 묻는건 예의없는건데 몰상식하네요 그분

  • 9. 머리나쁜 사장
    '21.3.1 7:20 PM (123.254.xxx.233)

    불륜커플이 딸도 데리고 다니나요?
    재혼부부냐고 물어볼 수는 있어도...

  • 10. ..
    '21.3.1 7:53 PM (210.178.xxx.97)

    세상이 썪어서 여기 저기 차이는 게 불륜이라서 그런가봐요.
    저도 육십 초반인데 그렇게 오해받은 경험있어요.
    남편이 저를 아직도 'ㅇㅇ씨' 이렇게 불러서 오해받기 십상이긴 해요ㅠㅠ.
    그날 남편한테 엄청 화냈다는요. 내 이름 부르지 마라고.ㅋ

  • 11. ...
    '21.3.1 8:14 PM (125.178.xxx.184)

    이 원글이 진짜 멍청한게 자신이 무슨 역할이라는것 조차 생각안하고 주작글을 쓴거네요.
    불륜?으로 보이는 커플과 함께 온 여자 한명에게 저 둘 사이가 뭐냐고 묻는게 말이 되나요?

  • 12.
    '21.3.2 4:29 AM (217.149.xxx.135)

    말도 안되는 소리 좀 하지 마세요 ㅉㅉㅉ.

  • 13. ㅇㅇ
    '21.3.2 8:33 AM (180.71.xxx.52)

    호기심 자극 시키려고 당혹스러운 표정은 왜 해요?? 님 덕분엔 부모님은 불륜커플 됐네요?

  • 14. ..
    '21.3.2 12:20 PM (221.159.xxx.134)

    이거 낚시죠?
    손을 잡아도 부부는 티 나요.

  • 15. 개콘도아니고
    '21.3.2 2:21 PM (175.192.xxx.170)

    에궁... 늙은불륜커플이 젊은사람 데리고 나무 사러 같이가요? 글 쓰는 연습 더 하셔야...

  • 16.
    '21.3.2 6:54 PM (180.224.xxx.210)

    뭐 웃자고 쓴 글이겠죠.

    남편이랑 산책할 때 찰싹 붙어서 끝없이 조곤조곤 수다떨며 다니는데, 사람들이 힐끔거리기도 해서 혹시 우리 불륜으로 의심하는 거 아니야? 낄낄대면요...
    남편이 어떤 불륜이 이렇게 머리 삐죽삐죽 대충 걸쳐 입고 푹 퍼진 모습으로 돌아다니냐고 그래요.

    긴장감에서 차이가 난다나 뭐라나.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6026 정경심 3차 항소심 "검찰이 동양대PC 감춘 이유!&q.. 예고라디오 10:05:38 33
1316025 친이재명 김남국 똥볼찼네요. 1 딸랑이 10:05:00 79
1316024 초보운전 7개월 차 4 ,,, 09:58:50 197
1316023 호텔침구좀 소개해주세요 ㄴㅅ 09:52:06 88
1316022 여기 작업반들 천벌 받길 바랍니다 16 pm 09:50:20 543
1316021 강철부대 보고 군필자들 다시 보이네요 5 ㅇㅇ 09:46:18 389
1316020 미나리 두번 봤는데 2 apehg 09:45:44 450
1316019 한국보다 백신 접종률이 낮은 나라 공통점 11 09:45:10 437
1316018 써큘레이터랑 선풍기중 뭘사야할까요? 5 수은등 09:37:17 321
1316017 유세버스 사진으로도 썼는데 들어줘야될듯 3 딜레마 09:34:11 160
1316016 질염에 효과 있다는 유산균 이름 좀 가르쳐 주세요 7 유산균 09:30:57 532
1316015 화장실에서 이웃의 서러운 울음 소리가 나요 10 화자 09:29:26 1,520
1316014 여중생 교복 동복바지 필요할가요? 8 .. 09:28:21 196
1316013 고등 중간고사 직전 수학학원 쉬는 문제 6 수학 09:24:39 324
1316012 인연과보가 진리 같아요 10 해와달 09:24:21 831
1316011 단독]187만명 강타할 이해충돌법, 공직자 '시가·처가'는 뺀다.. 40 개베이비들 09:19:50 906
1316010 육개장사발면을 남편이 거의 안먹어봤대요 32 ㅇㅇ 09:11:32 1,703
1316009 대깨만 믿고가는 정권은 버리는게 맞습니다 35 ... 09:10:39 502
1316008 박원순 죽고 당선된 오세훈, 너무 이상하지 않아요? 47 우연일까? 09:10:31 1,607
1316007 전원일기 일용이 어쩌다가... 6 .... 09:09:53 1,750
1316006 펌)충격과 공포의 조%천 건물현황 14 은마아파트 09:07:06 1,323
1316005 ㅇㅇㄷㅅㅂㅇ교회 오프라인 기도회 12 정신머리 09:01:10 828
1316004 이혼소송 판결 확정 났네요... 19 199 09:01:05 3,179
1316003 퇴원하고 왔더니 시모 하시는 말씀 30 ... 08:57:19 3,001
1316002 저는 조국추미애보다 박덕흠박형준오세훈이 7 ㄴㅅㄷ 08:56:34 3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