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라식한지 12년만에 다시 안경썼어요

. 조회수 : 14,531
작성일 : 2021-01-19 23:09:36
이십대 중반일때 수술했어요

임신 출산 겪을땐 잘보이다가

복직과 동시에 스마트폰 컴퓨터

많이 보기 시작하니 급격히

시력떨어져 지금 두쪽다 0.7정도라

일상 생활엔 무리없으나 운전할때

잘 안보여 다시 안경 맞췄어요

안경사님도 젊을때 수술해서 그정도면 오래쓴거라고

흑 서글프네요 ㅜㅜ
IP : 118.235.xxx.53
3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21.1.19 11:11 PM (111.118.xxx.150)

    라식한지 24년째인데... 작년까지 1.0이었어요.
    노안이 시작되서 안경 썼다 벗었다...
    눈 혹사가 안좋죠.ㅜㅜ

  • 2. ㅇㅇ
    '21.1.19 11:16 PM (211.36.xxx.253)

    저도 이제 라섹한지 13년 됐는데 슬슬 침침해지네요.
    좀 더 안좋아지면 안경을 다시 써야하나 생각하고 있어요.
    그래도 십여년 동안 제 삶의 질은 백 배쯤 좋아진 것 같네요.

  • 3. ...
    '21.1.19 11:16 PM (59.5.xxx.90)

    저두 난시 와서 다시 써요.
    15년 만에 썼네요~~

  • 4.
    '21.1.19 11:20 PM (180.224.xxx.210)

    저도 20년 넘었는데, 작년부터 눈이 침침해요.
    노안이 빨리 온다더니 생각보다 노안은 빠르게 온 것 같지는 않고요.

    그런데 검사 하러 가보니 여전히 0.9~1.0 정도 된다고 하던데, 왜 이리 침침한지 모르겠어요.

  • 5. 저역시
    '21.1.19 11:21 PM (182.216.xxx.144)

    28인가 29에 라식했고
    올해 46인데 검사해보면 1.0이라고 나오긴 하는데
    가까운 거 잘 안보이고 특히 밤운전할때는 빛이 심하게 번져보여서
    안경 맞춘지 몇 년 됐어요.
    수술할 때 기억으론 A/S 된다고 했는데 ㅋㅋ...

  • 6. 50
    '21.1.19 11:25 PM (116.34.xxx.201)

    전 16년전 했고...작년부터 밤 운전할때만 안경써요.
    전 노안이죠...

  • 7. ..
    '21.1.19 11:25 PM (118.235.xxx.69)

    전 수능 끝나고 바로 라식했는데. 33,4살 무렵부터 불편하더니 30후반 되니까 안되겠어서 작년부터 안경 다시 써요..

    넘 불편하고 못나보이고 정말 싫은데
    라식한 눈이라 콘텍트랜즈도 못끼고 우울해요

  • 8. ㅇㅇ
    '21.1.19 11:27 PM (123.254.xxx.48)

    라식 또 할 순 없나요???

  • 9. 윗님
    '21.1.19 11:28 PM (118.235.xxx.53)

    라식 전용 드림렌즈가 따로있어요 전 알아보다가
    렌즈끼고 자는거 귀찮을거같아 포기요

  • 10.
    '21.1.19 11:31 PM (58.232.xxx.212)

    결국 돌고돌아 지금 드림렌즈끼는 저도 있어요.
    20대중반 라식..십년정도 잘 살다 안경 착용..콘텍트렌즈불편해 작년부턴 밤에 끼는 드림렌즈착용해요.
    아이꺼 하러 안과갔다 아이는 렌즈착용 거부하고 나나 함 해볼까 하다가 맞췄는데 만족해요.
    전 심한 고도근시였던 과거가 있어 그런가 안경이 넘 싫어요.

  • 11.
    '21.1.19 11:39 PM (211.219.xxx.193)

    저도 20년 지나고 올해 안경 맞췄어요.
    난시가 심해져서 운전이 어렵더라구요.

  • 12. ...
    '21.1.19 11:40 PM (124.58.xxx.134)

    전 17년 됐는데 지금 1.0이고요 올해 안경맞췄어요 뮤지컬보러가면 좀 선명도가 떨어지더라구요 평상시엔 안끼고요 진짜 잘보였는데 2,3년 태블릿 넘 많이해서 좀 침침해졌어요

  • 13. .,
    '21.1.19 11:41 PM (14.63.xxx.224)

    어머 이게 무슨 희소식.
    하소연이나 하고 갈까 했는데
    라식한 사람 전용 드림 렌즈가 있다고요?
    그거 쓸만한가요?
    드림렌즈면 밤에 끼고 자고 아침에 빼는거에요?
    눈알에 무리는 없나요?
    라식하고나서 굉장히 예민한 눈이 되서
    눈화장도 안하거든요.

    저도 그거 끼고싶네요. 진짜.
    렌즈삽입술 수술 알아봤는데
    아무래도 눈알을 두번 수술하는건 좀
    무리일거 같아 그냥 포기하고 못난이 안경쓰고
    살고 있는데

  • 14. ㅁㅁㅁㅁ
    '21.1.19 11:42 PM (119.70.xxx.213)

    저도 17년?쯤 된거같은데 점점 안보여요
    시력검사는 1.0 0.7이라는데 난시인건지..
    안경맞춰야겠다 매일별러요

  • 15.
    '21.1.19 11:48 PM (58.232.xxx.212)

    드림렌즈전도사될거 같네요ㅎㅎ
    라식전용 드림렌즈는 아니고..
    제 경우 각막을 깍아 맞는 렌즈찾기가 힘들다고 테스트용만 한달 넘게 이것저것 착용했어요.
    성인이라 매일 낄 필요없다 해서 전 이틀에 한번씩 끼고 자는데 생각보다 잘만 해요.
    하룻방 끼고 자면 이틀정도는 안경없이 지내니 좋아요.
    근데 밤운전은 거의 안하긴 하는데 낯선곳 밤운전은 좀 힘들어요. 그래서 비상시 대비 밤운전용 안경만 하나 맞출까 고민중이에요.

  • 16.
    '21.1.19 11:50 PM (119.70.xxx.90)

    전 30에 라식해서 17년만에 0.6정도로 떨어져서 근시안경 껴요 운전하고 밖에 나갈때만요
    의사쌤이 라식수명이 10년이라며 그 정도면 훌륭했다대요ㅠㅠ 노안도 슬슬와서 책보는용 돋보기도 있는데 가끔쓰고요 난시는 늘 없었어요

  • 17. 초록맘
    '21.1.19 11:53 PM (210.178.xxx.223)

    저희딸도 라식하고 싶다고 해서 안된다고 했는데요
    드림렌즈는 어디서 맞추나요

  • 18.
    '21.1.19 11:56 PM (118.235.xxx.53)

    넹 라식후 드림렌즈 취급하는곳이 많지는 않은데 몇군데 있다고 하더라구요 구글에서 검색해보니 블로그 후기도 있어요

  • 19.
    '21.1.20 12:04 AM (211.36.xxx.212)

    라식 초기에 해서 25년 됐어요.
    컴퓨터 엄청 했는데 괜찮다가 요즘 들어서
    침침해지나 싶어요. 나이도 들고 하니 ㅠㅠ

  • 20. 20년차
    '21.1.20 8:38 AM (175.208.xxx.230)

    아직 시력은 좋습니다.
    다만 노안으로 독서안경 갖고 다녀요ㅠ

  • 21. ㄷㄷ
    '21.1.20 8:55 AM (59.17.xxx.152)

    저 한쪽 시력만 나빠져서 한번 더 깎아내고 그 후로는 20년째 잘 보고 있긴 한데, 노안이 걱정입니다.

  • 22. ...
    '21.1.20 2:58 PM (59.12.xxx.242)

    와! 라식 전용 드림렌즈가 있네요

  • 23. ----
    '21.1.20 7:39 PM (121.133.xxx.99)

    드림렌즈라 사용하지 마시고..그냥 안경 쓰시는게..
    아무리 수면시간에만 착용하는 렌즈라고 해도 렌즈는 렌즈..
    눈시리고 건조증 옵니다...
    이제 노안올 나이는 눈건강이 가장 중요하지요.
    저 젊을때 시력 1.5 1.2까지도 나오던 사람인데,,오십되니..급격히 나빠지네요
    노안도 노안이지만 멀리도 잘 안보여요..
    필요할때 안경끼고 눈건강 지켜야지요

  • 24. 17년차
    '21.1.20 7:54 PM (27.165.xxx.22)

    재작년 여름 남편 노안렌즈 삽입술할때 검사하니 양쪽모두 1.5 나왔어요.
    선생님왈 라식하신분치고 굉장히 좋으시다네요 20년차 되신분 정말 존경합니다,ㅎㅎ
    저는 2004년 10월 생일날 했었는데 피를 흘리는 수술은 아니지만 그래도 수술이라고 지금은 눈영양제가
    많이 보급되었지만 당시에는 토비콤인가? 암튼 그약을 6개월정도 복용했고 소간을 몇개 먹었었어요.
    어디서 들은 얘기인지 소간이 눈에 좋다고는 들었는지라...ㅋ
    그이후 먼산 자주바라보고(시골이라) 눈운동하고 이경규처럼 눈알 굴리는 운동도 이따금씩 하곤 했어요.
    현재 노안은 온상태지만 노안수술할 정도는 아니라고 백내장도 아직은 아니라하고 그래도 작은글씨 볼때나
    컴퓨터 볼때는 눈에 피로감을 덜어주려고 돋보기 사용합니다

  • 25. 라식
    '21.1.20 8:45 PM (175.223.xxx.11)

    전 대학 졸업동시(23)에해서 지금 45살.
    22년정도 되가는데 아직 1.5에요.
    완전 대대만족하며 살고있네요~^^

  • 26. aa
    '21.1.20 9:02 PM (182.229.xxx.196)

    저도 22년 되었는데
    노안이 오고 있는거 같아요
    하지만 아직은 잘 보여요

  • 27. 저도 한 20년
    '21.1.20 9:45 PM (115.40.xxx.191)

    라섹한지 대략 20년 지났어요. 컴퓨터 때문인지, 스마트폰 때문인지 다시 근시가 되어 영화볼 때 TV볼때는 안경써야 보입니다 ㅠㅠ

  • 28. 눈나쁜아이
    '21.1.20 10:11 PM (203.90.xxx.146)

    대학생아이가 심하게 눈이 나쁜데 다니는 안과에서 25살이후에나 하라고 해서 못하고 있어요
    다시 나빠지는군요
    빨리 하고 싶어하는데 눈이라 걱정 염려 많이 됩니다.

  • 29. 저는
    '21.1.20 10:16 PM (49.168.xxx.38)

    2007년도 봄에 라섹을 했어요. 그전에 렌즈 10년 꼈구요.
    지금 14년 지났고 40대 중반인데.. 아직 1.0 , 1.2 나오네요.
    부작용 거의없고.. 라섹이라 눈도 맘껏 비벼요.
    수술하고 아파서 데굴데굴 굴렀는데.. ㅎㅎ
    이제 노안오면 자연스레 안경쓰려구요.

  • 30. 저두
    '21.1.20 10:35 PM (125.138.xxx.190)

    딱십년만에 썼네요..그래도안써도 심봉사는아닌정도라 그나마다행~

  • 31. 저 1.2
    '21.1.20 11:22 PM (116.124.xxx.163)

    그러나 노안오고 야맹증(?)까지 오니 시력의 의미가 없네요. 난시용으로 안과에서 시력 찍어줘서 그걸로 안경만들었는데 처음에나 잡아주지 2~3시간 모니터 들여다보면 그냥 똑같이 2개, 3개로 겹쳐 보여요. 이마에 주름 내천자로 박혔어요. 그리고 요즘은 어두우면 잘 안보여요. 예전에 엄마가 어둡지 않냐. 불을 켜라라는 말이 눈 나빠질까봐 하시는 말씀인줄 알았는데 나이들어 노안오고 야맹증(?)진짜 어두우면 안보여서 불켜라라고 하셨구나 싶네요. 노안오면 시력의미 없네요. ㅠ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00503 광명시흥 LH임직원들 사전 투기 의혹 1 ... 21:12:33 151
1300502 내가 아는 불륜녀 1 21:11:57 299
1300501 방송대 재학생, 신입생 여러분 우리도 이번학기 화이팅이요!!!!.. .... 21:11:31 84
1300500 82에 글 올릴때 긴장되거나 수십번 검토하시는분계신가요 5 새가슴 21:08:26 149
1300499 은퇴앞둔 남편의 나는 모른다식 태도 3 낙심 21:07:51 472
1300498 제눈도 봐주세요 4 제눈 21:07:23 284
1300497 저같은 사람은 애 키우면 안될듯 엄마란.. 21:07:19 161
1300496 한인단체ㅡ미쯔비씨 불매운동 1 .... 21:06:48 86
1300495 전세일 경우 식기세척기 6인용 호스 구멍 4 세입자 21:05:56 105
1300494 제 눈도 봐주세요 1 .. 21:02:58 299
1300493 내눈이 이상한지 알고싶어요. 그 ktx녀 2 내눈 20:59:26 1,043
1300492 고등아이 학교 등하교시켜줘야 하는데 떨려요 8 .. 20:57:01 717
1300491 마트폐점시간 오늘 9시예요 10시에요? 2 .... 20:55:11 387
1300490 타고난 백수한량 체질.. 4 @# 20:54:51 659
1300489 같이삽시다 ㄱㅊ 3 ㅇㅇ 20:54:15 576
1300488 대학가 원룸 텅텅 비어 힘들다는 기사보고 화나네요. 12 비대면 20:53:08 1,658
1300487 저도 만화 질문..캐나다 배경 ㅇㅇ 20:51:48 165
1300486 웨딩헬퍼로 일하고 있어요 20 @@ 20:46:29 2,081
1300485 서울에 만화가게 아직도 있나요? 4 만화 20:44:58 301
1300484 탄이들님 보세요 주린이 20:43:42 240
1300483 코로나 재난지원금 일반인은 이제 못 받죠? 5 재난지원금 20:43:24 636
1300482 중3아들이 이시간에 태극기를 말해요 7 .. 20:43:11 528
1300481 여의도 파크원 인파 상황 6 ..... 20:41:34 1,270
1300480 점집에서 운이 좋다는데요 3 들숨 20:35:59 854
1300479 추운데 있어서 나오는 ㅇㅇ 20:34:01 2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