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여자는 무조건 이쁘고 봐야하나봐요 ㅠㅠ 슬프다

ㅠㅠ | 조회수 : 12,232
작성일 : 2020-08-13 17:58:08
38살 노처녀 외모도 변변치 않고 이젠 나이까지 많으니 나이로도 후려치고 ㅠㅠ
동안에 예쁜 여자들은 마흔이 넘어도 아니 심지어 유부녀여도 의사가 좋다고 목메고 밴츠도 뽑아준다는데
비루한 저는 그저 동화속 이야기네요 ㅠㅠ
마흔 넘어도 이쁘니 헬스장을 가도 전문직 남자가 붙고
IP : 106.101.xxx.245
2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0.8.13 6:00 PM (211.36.xxx.110)

    원글님은 맘씨고우시니 좋은 배필 만나실 겁니다.

  • 2. ㅇㅇ
    '20.8.13 6:03 PM (223.62.xxx.191)

    근데 남자한테 관심 못받으면 인생 끝나요???

    ㅡㅡ

  • 3. 그런데
    '20.8.13 6:05 PM (61.74.xxx.175)

    원글님은 남자 외모 많이 안보시나요?

  • 4. ㄷㄷ
    '20.8.13 6:09 PM (211.210.xxx.137)

    외⁰모 잘난 남자도 신데렐라 결혼 하더군요. 요새 주위에 유별나게 잘생긴집 아들들 보니 다들 돈많은 짐 여자에게 가네요. 이제야 알았네요. 와모가 차지하는 비중이 엄청나다는걸

  • 5.
    '20.8.13 6:10 PM (5.90.xxx.252)

    일단 외모는 이쁘긴 해야 해요
    그런데요
    제 남사친들 보니
    남자들도 40넘으니
    외모만!!! 보지는 않더군요
    매력을 봅디다
    매력과 그 외 스펙을 보더군요

  • 6. //
    '20.8.13 6:12 PM (203.175.xxx.236)

    슬프지만 팩트죠 남자들 나이나이 해도 김사랑이나 한고은 최지우 같은 여자 앞에선 나이 눈에 안 보이더만요 ㅎㅎ

  • 7. ...
    '20.8.13 6:14 PM (112.140.xxx.75)

    남자가 뭐라고 ..
    원글님 자신감을가져요..

  • 8. .....
    '20.8.13 6:26 PM (92.184.xxx.235)

    예쁘면 만남이 사실 수월한건 사실이에요 이거보다 더 중요한건 유지아닐까요 ㅜㅜ
    저도 예쁘다는 소리 평생 듣고 살았고 많이 만나도 봤지만
    외모로 연애가 유지되는건 아니에요 ㅜㅜ 주변을 보면 오히려 좀 덜생겼어도 안정적으로 더 잘사는 사람들이 더 많은듯하네요

  • 9. 이쁘면
    '20.8.13 6:28 PM (222.110.xxx.248)

    여자인 나도 눈길이 가는데 남자면 더하겠죠.
    예쁘게 조금이라도 바꾸어 보세요.
    안 예쁜데 젊지도 않으면 솔직히 남자가 뭣때문에 관심을 갖겠어요?
    너무 당연한 말이라 더 하기도 어렵네요.

  • 10. ㅇㅇ
    '20.8.13 6:30 PM (49.168.xxx.148)

    외모가 크긴 크죠
    남편지인 부인 죽고 2년있다 새장가 갔는데
    전문직에 초혼인 여자한테 갔어요
    키크고 엄청 잘생겼어요

  • 11. ..
    '20.8.13 6:31 PM (58.146.xxx.2)

    40에 유부녀라도 전문직이 붙으면
    얼마나 이쁜건가요.
    평범한 예를 들면서 비교를하세요.

    공부못하는애가 공부안하고 서울대가는 애들 얘기하면 의미없듯이

  • 12. ㅠㅠ
    '20.8.13 6:38 PM (106.101.xxx.139)

    58님 그건 부러워할 일 아니란거 아는데
    제 처지가 비루해서요.
    유부남 의사가 좋다고 들러붙는 경우를 봐서요.
    하룻밤 상대 말고 진짜 눈 뒤집혀서 돈 써가며 들이대는걸 봤어요.
    당연히 여자는 이쁘죠 미인이더라구요 눈에 뜨이는

  • 13. 마른여자
    '20.8.13 6:44 PM (106.102.xxx.139)

    원글님 팩트입니다ㅜ
    오죽함 여자얼굴만이뻐도
    고시3관왕이란소리가

  • 14. ㅂㅅㅈㅇ
    '20.8.13 6:55 PM (211.244.xxx.113)

    그래서 여자는 평생 가꿔야 함

  • 15. ㅇㅇ
    '20.8.13 7:00 PM (183.103.xxx.190)

    왜 그런 희소한 외모넘사벽과 비교하세요? 주변에 원글님 외모 비슷하지만 좋은 남자 만나서 잘사는 사람을 연구하고 배워야 발전이 있죠

  • 16. ㅎㅎㅎ
    '20.8.13 7:25 PM (106.102.xxx.20)

    예쁜 유부녀한테 찝쩍댄다는 의사는 자기 인물이 후달리니까 그런 거에요
    왜소하고 못생긴 스타일이라, 의대생 이어도 인기가 없다가
    나이들고 돈 생기니까 자신감이 생겨 돈으로 밀어 부치는 거죠
    설마 훤칠하고 잘 생겼을리는 전혀 없고요
    잘 생기면 어려서부터 여자들이 주변에 워낙 많기 때문에요
    굳이 유부녀 한테까지 그럴 이유가 없거든요

  • 17. 님도
    '20.8.13 7:31 PM (59.6.xxx.151)

    전문직
    벤츠, 의사
    ㅎㅎㅎㅎ
    능력남만 원하시면서요

    외양은 단지 껍데기는 아닙니다

    유부녀, 차 사주고, 유부남
    매춘의 세계는 예에서 빼시죠

  • 18. ..
    '20.8.14 3:41 PM (222.96.xxx.22)

    일단 훌륭한 외모는 훌륭한 초대장의 역할을 하죠..

  • 19. ㅋㅋㅋ
    '20.8.14 3:49 PM (119.65.xxx.195)

    이쁘면 아무래도 남자들이 친절해요 ㅋㅋ
    저도 못난이로 젊은시절 다 보내고 나이좀 들어 여기저기 손보니
    남자들이 급친절모드더라고요 ㅋㅋ
    젊을때 고칠껄 ㅠㅠ 후회합니다

  • 20.
    '20.8.14 4:33 PM (220.79.xxx.102)

    남자건 여자건 일단 잘생기고 예쁘면 호감가는게 사실이죠. 그래도 외모만큼 내면이 따라주지않으면 금방 상대에 대한 마음이 식어버리는것또한 사실이잖아요..
    님의 외모가 어느정도인지 모르지만, 예쁜 내면에 어울리게 외모도 적당히 신경쓰신다면 님을 알아봐주는 누군가가 뽕하고 나타날거에요.

  • 21. 썩어도
    '20.8.14 4:43 PM (112.169.xxx.189)

    준치라고
    젊어 예뻤던 사람은 늙어도 그 또래에서
    또 예쁜취급? 받으면서 잘 살더라구요
    그래서 평생 왕비병ㅋㅋㅋ울 엄마요

  • 22. ~~
    '20.8.14 5:03 PM (223.39.xxx.179)

    저는 원글님이 부러워요
    미혼이시잖아요^^
    예쁘고 매력있지만 유부녀에 마흔 넘어가니
    예쁜거 필요 없거든요
    노처녀가 부러운 애둘 아짐예요 쓸데없이 예쁜^^;

  • 23. 왜 이상한 예를...
    '20.8.14 5:52 PM (112.153.xxx.122)

    유부남이 왜 다른 여자한테 벤츠를 사줘요.. 일종의 매춘아닌가요? 그게 부러워요? 그냥 아름다운 외모가 사회생활 하는데 유리한것이 부럽다면 이해를 하겠는데 고작 그런 이유라니!!! 정작 이쁜 여자들은 똥파리들 달라붙어서 괴롭다는 사람도 있어요.

  • 24. ..
    '20.8.14 9:40 PM (223.33.xxx.163)

    슬프지만 팩트죠 남자들 나이나이 해도 김사랑이나 한고은 최지우 같은 여자 앞에선 나이 눈에 안 보이더만요 222222222222222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30992 자기 성격 넘 싫은분 계세요 00:21:06 12
1230991 경기대, 강원대, 성공회대 문과 어디가 좋을까요? ㄱㄱ 00:20:31 23
1230990 경우의수 드라마 너무 재밌네요 1 ... 00:19:23 89
1230989 갈치 세토막ㅜ ... 00:18:54 49
1230988 선생님들도 유튜브 많이 하네요 ㅇㅇㅇ 00:16:20 89
1230987 지금 처럼 세월호때도 그랬으면 얼마나 좋았을까... 7 ddddss.. 00:09:40 246
1230986 림스치킨 비슷한 브랜드 아시나요? 5 .. 00:02:47 187
1230985 귀개방증(이관개방증) 아시는 분 도움 좀.... 병주머니 00:01:48 116
1230984 방바닥에 전기가 계속 올라서 깜놀~ 깜놀 00:00:21 200
1230983 김경수 여자들에게 호감형인가요? 10 김경수 2020/09/25 476
1230982 ㄷㄷ아주 잘쐈다. 고정간첩들에게 경각심을 일깨워준다 댓글시간여행.. 2020/09/25 244
1230981 미 국무부,북한의 사과·설명, 도움되는 조치 .... 2020/09/25 150
1230980 풍년몰 알려주신분 감사합니다! 6 풍년 2020/09/25 995
1230979 김어준 하차 청원입니다 44 .. 2020/09/25 1,331
1230978 의사들 요새 욕엄청 먹는데도 의대경쟁율은 사상최고네요 고3맘 2020/09/25 169
1230977 미씽 이해가 안가는거. 미씽 2020/09/25 188
1230976 이제 북한 이슈 끝났나보네요 17 ㅇㅇㅇ 2020/09/25 943
1230975 낳았으니 책임을 지어라고 하는 아들 8 엄마 2020/09/25 961
1230974 브람스...8화에서 5 브람스아짐 2020/09/25 403
1230973 평생 공부 잘한다고 우쭈쭈 살다보니 눈에 2 .. 2020/09/25 779
1230972 헬스에서 밤 11시 넘어 전화가 왔는데 2 ... 2020/09/25 1,073
1230971 이러니 저러니 해도 82쿡이네요.. 10 오늘도.. 2020/09/25 760
1230970 재미없어라 ㅁㅁ 2020/09/25 244
1230969 연설문의 세계인의 반응 2 방탄소년단 .. 2020/09/25 598
1230968 저 곧 방탄소년단 사촌이 됩니다~~~ 16 햄뽁! 2020/09/25 3,3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