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고도근시로 망막박리로 실명 됐어요

... | 조회수 : 18,920
작성일 : 2020-08-03 21:09:41
아까 한눈이 아예 안 보일 수도 있냐는 글이 머가 어때서 지우셨나요.
댓글 달았는데,
찾아 보니 지웠네요.
무슨 일 있었나요.
댓글 나름 정성껏 달았는데,
답이 없거나,삭제되는 거 진짜ㅠ
IP : 211.55.xxx.212
3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0.8.3 9:11 PM (124.50.xxx.16)

    그런 글 있었나요..
    제 친구도 한 쪽 눈 안보이는데...

  • 2. 아까 글 봤어요
    '20.8.3 9:12 PM (61.102.xxx.144)

    그러면 지금 한쪽이 실명상태라는 거잖아요.
    그런데 '적응'이 되신 거예요?
    너무 담담하게 쓰셔서요.
    마음이 살짝 ...그랬는데 글을 지우셨군요.

  • 3. ..
    '20.8.3 9:14 PM (211.55.xxx.212)

    30년 전 일입니다.
    우리 몸에 2개 있는 건 한개만 있어도 충분하대요.
    외관상 조금 보기 싫을 때가 있어요.

  • 4. 사람이란 게
    '20.8.3 9:20 PM (61.102.xxx.144)

    정말 신비로운 메커니즘을 갖고 있다는 생각을 해요.
    두 개의 눈. 그나마 다행이네요.
    30년 전에....힘드셨겠어요.
    아까 댓글 보면서 ..참 씩씩하시다..고 생각했거든요?
    두 눈을 다 갖고도 제대로 세상을 못 보고 사는 사람투성인데

    그렇게 생각하면 '볼 수 있다'는 것만으로도 충분하겠다는 생각도 들고요.

    ...불쾌하지 않으시다면 응원의 박수를 보내고 싶다고 말하고 싶은 건데요.
    이 빗속에 제가 맥주를 마셔서 혹시 제 생각이 잘못 전해질 수도 있겠어요.

    아무튼 저는, 불편한 시간 잘 지내오신 거 대단하다고 생각해요.
    앞으로도 잘 지내시길 바라고요~

  • 5. ..
    '20.8.3 9:24 PM (211.55.xxx.212)

    이 정도는 장애도 아니예요.
    힘든 게 많아서요ㅋ
    나이가 많으니 글을 길게 쓰기가 싫은데,
    이렇게 길게 써 주시는 분들 대단해요.
    고맙습니다

  • 6. 지금
    '20.8.3 9:27 PM (223.38.xxx.137)

    원글님이 그렇게 되셨다는 거죠?
    고도근시셔서요..
    근데 이전글은 못봤는데
    어쩌다 망막박리가 되신거가요, 고도근시면 다 그렇게 되는건
    아니지요?
    제가 심한 고도근시라 이 글을 보고 너무 놀라서 들어와
    여쭤봅니다.

  • 7. ..
    '20.8.3 9:30 PM (211.55.xxx.212)

    마이너스 9인데요.
    그 옛날 아가씨 때 쌍꺼풀이 짝작이라고 한눈을 많이 만져서 그런듯요.아침에 일어나니까 안 보인다는 사람들 가끔 있자나요.
    한눈은 하드렌즈로 봅니다.

  • 8. 그러면
    '20.8.3 9:41 PM (223.38.xxx.73)

    자꾸 여쭤봐서 죄송하지만..
    고도근시라서 그냥 망막박리 된건지
    손으로 눈을 자주 만져서인지..그 원인이 뭐라고 하던가요?
    저도 마이너스 8인데
    소프트 끼거든요.아직 낄만하구요.나이는 40대초이구요.
    안과검진은 꾸준히 받고 있는데
    그런 망막박리에 대한 주의는 받은 적이 없어요.
    뭘 조심해야 하는지 모르겠네요.ㅠㅠ

  • 9. ..
    '20.8.3 9:47 PM (211.55.xxx.212)

    원인은 고도근시라던데요.
    저는 수술이후 안과 한번도 못 갔는데,이제 가야 되는데,
    안저검사라는 게 누구나 꼭 해야 되느는 거라는데,
    무섭네요.
    주의 받은 적이 없으면 괜찮지요.
    저는 만져서 그렇지 싶어요.
    소프트는 불편해서 하드를 끼는데,
    울딸은 하드가 불편한가 보더라고요.
    아마도건조한가 봐요.

  • 10. 그렇군요
    '20.8.3 9:51 PM (223.38.xxx.28)

    안좋은 일인데 답변 달아주셔서 너무 감사합니다.
    고도근시로 약해진 눈이 자극에 약해서 박리가 되나봐요.ㅠㅠ
    그래도 앞으로 관리 잘하시면 건강하실거에요.
    병원 잘 다녀오시고
    눈에 좋은약도 드시고 건강하시길 바랄게요.
    저도 조심하겠습니당.감사합니다.

  • 11. 모모
    '20.8.3 9:52 PM (114.207.xxx.87)

    갑자기 겁이나네요
    저도 눈이 고도근시 이거든요
    겉모양으로 표시가 나는지요
    자주 안과 가는일밖에는
    예방이 없는지요

  • 12. ...
    '20.8.3 9:56 PM (211.55.xxx.212)

    신경이 끊어져 버린거라서요.
    옛날에 눈이 꺼진 사람이래요.
    요즘은 수술하면 눈 볼륨은 유지하고요.
    자꾸 눈에 힘이 빠져서 앞을 보고 있는데도 한눈이 딴 데 보고 있어서 좀 그래요.
    좀 표시나요.

  • 13. 디옵터 16
    '20.8.3 9:59 PM (218.145.xxx.233)

    이고..30년 넘게 소프트 쓰고 있어요..되려..노안 온 눈보다 작은 글씨를 잘 읽어 주위에선 눈 좋은 줄 알아요

  • 14. 저는
    '20.8.3 10:21 PM (73.182.xxx.146)

    고도근시(-6,-7디옵터 정도) 여서 초딩부터 내내 안경 쓰다가 대학 가서부턴 소프트렌즈 하드렌즈 꼈고 도저히 눈이 불편해서 30대초반에 라식수술로 광명찾고 한 20여년 안경없이 잘 지냈는데...오십 들어서자마자 노안에 백내장에 녹내장 다 왔어요..ㅠ
    백내장 수술 한 한쪽 눈은 심하게 건조해졌는지 수술받고 한달도 안되어서 망막이 찢어져서(비문증 같이 검은 점이 둥둥 떠나니더니 하루아침에 스크린 친것처럼 뿌옇더라구요ㅠ) ..급하게 레이져 받았구요..
    제 생각엔 눈이 워낙 약하신 분들은...모든게 노화로 인한 안구 건조에서부터 시작되는듯...건조한 눈에 렌즈..는 아주 안좋을것 같아요. 안경을 쓰는게 눈건강에는 나은것 같아요...

  • 15. .,
    '20.8.3 10:26 PM (211.55.xxx.212)

    고생하셨네요.
    한눈은 안경이 불편해서요.
    고마워요
    건강하세요

  • 16. ...
    '20.8.4 10:26 AM (211.251.xxx.90)

    원래 고도근시면 망막박리의 위험이 높아요.

    그런데 빨리 발견해서

    병원가서 수술받으면

    정상적으로 살 수 있습니다.

    비문증 생기거나 눈 번쩍하거나
    일부가 안보인다거나 하면
    얼른 안과로 가셔야 합니다.

  • 17. ..
    '20.8.4 11:45 AM (61.77.xxx.138)

    고도 근시도 그런 원인이 되는군요.

    친정 엄마가 얼마전에 시신경 혈관이 막혀 한쪽은 시력을 완전히 상실했어요.
    뇌혈관이 막히면 뇌졸증, 심장혈관이 막히면 심근경색이 오듯 시신경 혈관이 갑자기 막힌 거죠.
    일명 "눈중풍"이라고 한대요. 검색해보니 이용식 등 유명인들도 같은 병을 앓았더라고요.

  • 18. ㅇㅇ
    '20.8.4 11:55 AM (59.29.xxx.186)

    저도 고도근시인데
    올 봄에 안과 갔더니
    아직은 괜찮지만
    조심하고 정기적으로 검진받으라고 하더군요.
    많이 비비지 말라고 하구요.

  • 19. 서티9
    '20.8.4 12:38 PM (106.101.xxx.42)

    예전에~
    82쿡 줌인아웃,식당에 가보니에 사진과 글 좀 올렸었는데~
    갑작스런 오른눈 망막박리의
    진행으로 말미암아 레이저치료중
    어느날 완전히 오른눈 망막이 내려앉는 사건으로 급 망막수술~
    결국엔 오른눈 실명!(희미하게는 보임)
    예전 시각장애 6급 판정 받았습니다.
    그래도 경증이라 일상생활은 다 하고 있습니다.
    사실 나이들면서
    안과는 1년에 한번씩
    검진할 필요 꼭꼭 있습니다.
    요즘은 한번씩 82쿡에 눈팅만 하고 있는데
    제 관계되는 글에 리플 처음 적네요 ^& ^

  • 20. 비문증
    '20.8.4 1:06 PM (220.69.xxx.7)

    대부분의 질병은 노화와 함께 오는것 같아요
    저는 눈이 나빠 안경쓰다가 렌즈끼다가 라섹으로 광명찾아 잘 살던중 40중후반 정도에 비문증이 갑자기 왔어요
    주위에 모든분들이 (그냥 일반인 아니고 의료종사자 들도) 노화에 따른 결과이니 그냥 받아들여라. 별거 아니다.. 였고 저도 그렇게 생각했어요
    그런데 아무래도 나이가 있고 하니 검진이나 받고 눈영양제나 처방받고 조언 들어야겠다해서 안과 검진을 받았는데 (다행히 제가 대학병원 관련이라 대학병원에서)
    녹내장 진단 받았어요 ^^;;;;
    다행히 초기였고 약도 잘듣고 있어서 관리 잘하고 있긴한데 그냥 한번 가본 안과 안가봤으면 어땠을까 생각할때마다 섬찟해요 ㅠㅠ
    녹내장이 노화때문에 생기는건 아니지만 나이 들면 어떤 병이건 허투루 보지 말고 검사 잘 받아서 관리해야할거같아요. ^^

  • 21. 고도근시
    '20.8.4 1:08 PM (222.120.xxx.44)

    위험해요. 촛점 맞추느라 점점 변형이 온다고 알고 있어요.
    눈 비비는건 하지 말아야하고요.
    고개 오래 숙이는 것도 안압이 높아져서 안좋고요.
    너무 딱딱한 것 씹는 것도 안좋아요.

  • 22. 쓸개코
    '20.8.4 1:37 PM (121.163.xxx.112)

    제가 시력이 1.5~2.0 왔다갔다 하는데도,, 컴을 오래해서 그런가 요즘 시력이 안좋아짐을 느껴요.
    눈에 먼지나 가느다란 실오라기같은거 들어가면 잘 비비고 눈꺼풀 뒤집어서 손가락으로 잘 떼어내거든요.
    최근엔 가끔 비문증세도 느끼고 눈부시기도 하는데 겁나네요.
    모두 눈건강 신경씁시다.

  • 23. 에고
    '20.8.4 3:09 PM (1.240.xxx.14)

    원글님 위로 드립니다. 저도 오늘 비를 뚫고 안과 정기검진 다녀왔어요. 남은 눈 잘 살피셔서 본인 눈으로 오래토록 편안히 사용하시길 바랍니다.

    쓸개코님 뭔가 떠다니고 번쩍이거나 뿌옇거나 하시면 망악검사 받아보세요. 포도막염 증상이 그렇습니다. 그냥 두시면 실명까지 오는 위험한 병이니 꼭 시설 좋은 안과에서 검사 받으세요. OCT볼수있는 곳으로 가세요.

  • 24. 애나2001
    '20.8.4 5:18 PM (116.122.xxx.167)

    저는 14디옵터정도 되는 초고도 근시에 난시까지 심해서 요새는 일년에 한 번씩 검진다녀요. 저도 검진에서 괜찮다가 친구가 렌즈삽입수술한대서 따라갔다가 망막에 구멍 난 거 발견했어요. 검진 3개월 후에 간거라서 친구 수술 아니었음 더 늦게 발견했을거 같아요. 지금도 계속 시력은 나빠지고 있다고 하고 그냥 할 수 있는건 검진 꾸준히 받고 이상있으면 병원 바로 오라고 하시네요.
    혹시 초고도 근시 유명한 교수님 알고 계실까요? 대학병원 어디든 상관없어요.

  • 25. 고위험군
    '20.8.4 5:34 PM (121.158.xxx.113)

    저희 남편도 15디옵터쯤 되는 고도근시인데, 제 직장동료가 어느 날 갑자기 한쪽 눈에 망막박리가 와서 응급수술하고 한달간 병가내고 엎드려서 생활해야 하는 경우를 제게 듣고는 병원에 가서 검진을 받았더니 천만다행으로 일부가 찢어지고 있는 상태에서 발견을 하게 되었었어요. 레이저 수술을 받고 다음날 출근에는 지장이 없었더랍니다. 그 다음 해에는 시동생이 남편보다 더 심한 근시로 군대도 안 갔는데 검진 받아 보라고 해도 말을 안 듣더니만 역시나 망막박리로 수술을 받고 다행이 시력을 잃지는 않았구요. 유전적으로 고도근시이신 분들은 40대 되면 안과 검진도 정기적으로 받을 필요가 있는 듯 해요. 고위험군인거죠.

  • 26. 쓸개코
    '20.8.4 6:19 PM (121.163.xxx.112)

    1.240님 감사합니다.
    포도막염 검색해보고 잘 알아볼게요.

  • 27. Golden tree
    '20.8.4 6:37 PM (218.152.xxx.243)

    40대후반 고도근시예요 글 읽고 정기검진 가려고 예약했습니다 경험 나눠주셔서 감사해요 행복하세요

  • 28. 혹시
    '20.8.4 8:49 PM (59.15.xxx.141)

    병원 정보도 좀 공유할 수 있을까요?
    전 2차전문병원 다니다가
    이사와서 멀어진데다가
    이사와서 간
    다른 2차병원에서는 너무나
    불친절하고 배려없는 의사에게 상처받고
    무서운데 회피하고 싶은 마음에
    지금 정기검진 안한지 3년째인데
    원글님 글 덕분에 마음먹고 가려구요

    같은 증세로 댓글 남기신 분들도
    병원 어디로 다니시는지
    댓글 부탁드려요

  • 29.
    '20.8.5 9:04 AM (59.26.xxx.125)

    고도근시 눈관리

  • 30. 8yh
    '20.8.5 9:38 AM (58.230.xxx.177)

    전 27 초고도 근시에 난시 .작년부터 강남성모 다닙니다.녹내장이 온건 아닌데 주의해야 한다고 해서 매일 처방받은 안약 넣어요

  • 31. 고도근시
    '20.8.5 11:12 AM (117.111.xxx.108)

    고도근시 눈관리 정기적으로 검진 받아야겠군요ㅠㅠ

  • 32. 하늘
    '20.8.5 11:17 AM (220.83.xxx.181)

    8hy'님 27살이시라는 거죠?

  • 33. 하늘
    '20.8.5 11:18 AM (220.83.xxx.181)

    원글님은 실례지만 나이가 어떻게 되시나요?

  • 34. 8yh
    '20.8.5 9:50 PM (58.230.xxx.177)

    아니오 나이는 47이고 시력이 마이너스 27이요. 개인
    병원에서 기계가 측정 못한적도있어요

  • 35. 하늘
    '20.8.5 10:31 PM (220.83.xxx.181)

    8yh님 귀찮으실텐데 리플 감사합니다 저도 비슷해요. 혹시 다른 합병증은 없으신가요? 저는 40에 백내장 수술 했어요 저랑 비슷한 분을 만나서 반갑기까지하네요ㅜㅜ 혹시 카톡에 초대해도 될까요? 싫으시면 거부하셔도 되구요 taeyang1017

  • 36. 8yh
    '20.8.6 12:03 AM (58.230.xxx.177)

    제가 카톡을 지워서요
    다른 합병증은 없구요.렌즈를 오래 꼈는데 소프트 20년 끼니 각막 상태가 안좋아져서 집에서는 무조건 안경이고 나갈때만 하드껴요
    초고도 근시가 나이가 드니 안경벗었을때는 더 잘보이는거같아요.시신경이 약하다고해서 무거운거 들거나 뒷통수 같은데 충격 조심하고 그러고 살아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32980 여자분들 연하아님 그냥 혼자사세요 2 18:44:55 81
1232979 남자 나이가 36정도고 첫사랑 많이 좋아했으면 3 궁금 18:40:27 137
1232978 촌스러운 차림 검소하지만 좋은옷? 구분가세요? 1 ^^ 18:39:48 97
1232977 아산병원에 자궁암 잘보는 의사선생님..추천좀 부탁드립니다.. ㄷㄷ 18:39:48 58
1232976 비숲 스포 부탁드려요. 3 ... 18:39:02 128
1232975 소아정신과 추천해주실곳 있나요? 엄마 18:35:31 67
1232974 앞 집 아주머니가 몇 년 째 제 사생활에 대해 물어요 10 ... 18:34:31 482
1232973 아이가 중학생인데 중국주재원 가야될까요? 3 .. 18:32:28 203
1232972 정의당 개천절 차량집회 허용 입장에 SNS '부글부글' 4 뉴스 18:31:25 241
1232971 세무조사 아시는 분 질문 있어요 1 18:29:45 115
1232970 공무원시험에도 배려자 영세민 장애인 1 공무원 18:27:11 220
1232969 ㅋㅋ윤석열이요.. 미필이라 모르는걸까요? 아님 모르는척하는 6 걸까요? 18:26:13 282
1232968 포도에서 나온거 이것까지 봤다 1 ... 18:24:14 276
1232967 추석물가 화나네요. 2 화난다 18:23:32 599
1232966 퇴근후 운동을 다리가 후들거리게 열심히 하고 1 푸르 18:19:36 292
1232965 추석다음날 배달장사할까요? 3 익명中 18:18:38 314
1232964 돈욕심 많은 친구 6 ... 18:17:19 766
1232963 산후조리원 vs 집에서 산후도우미 도움 뭐가 나을까요? 5 ㅇㅇ 18:17:08 162
1232962 산책 하는 강아지 발바닥 보습제 바르시나요..? 5 강아지 18:14:23 181
1232961 주병진이 박원숙을 알아보네요 12 ........ 18:11:22 1,859
1232960 82에 사진올리기..사진방향 바이올 18:10:20 83
1232959 비숲 14회 마지막부분 소리를 작게 해서 잘 못들었어요 1 ㅇㅇㅇ 18:09:48 377
1232958 명절 앞두고 미혼 결혼 고민 39 독립 18:04:14 1,206
1232957 애 수시 교과를 잘못 넣었는데 미치겠네요.. 16 ㅜㅜ 18:04:12 1,363
1232956 허리 디스크랑 협착증으로 고생하고 있어요. 설대 병원 의사샘 ㅠㅠ 18:03:04 2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