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관계 후에 남자가 변한다고 느껴지는거

da | 조회수 : 18,342
작성일 : 2020-07-03 00:31:47
당연하게 받아들여야겠죠?

알고지낸지는 8개월. 좋아한 감정으로 서로 호감을 가지며 지내온건 5개월정도.. 남자의 적극성으로 사귄지는 2개월되었는데요. 2주전에 잠자리를 갖게.되었어요. 생각보다 좀 빨랐고 그랬지만 그 자체는 괜찮았어요.
그런데 그 후로 사소한 스킨십이 거의 없네요. 이전에는 만나면 뽀뽀하고 키스하고 만지고 쓰다듬고.. 그러다보면 남자친구가 많이 흥분하고 그런 게 일상이고 막 애틋하고 그랬는데요(쓰다보니 좀 거북한데 그냥 자연스런 그런 애정관계라고 봐주세요)
아무리 관계 후라고해도.. 저도 연애하면서 이런적은 처음이라. 제가 너무 성급하게 남친을 매도하는건지 싶어 글 올립니다. 그냥 남친이 일상으로 돌아간거뿐이고 일로 스트레스가 심해서 그런걸수도있는데요. 도무지 저는 모르겠어요.
제가 평소엔 말도 잘하고 잘 웃고 밝은 스타일인데요. 저도 모르게 오늘 좀 저도 굳이 기분좋은 모습을 안보여서 그런지 기분나쁜일있냐 물어보는데.
이렇게나 본인의 모습이 다른걸 본인은 모를까요? 오히려 그걸 물어보는게 뻔뻔해보여요..

연애고수분들 무조건 제편만 들지 마시구.. 저 진짜 조언좀 해주세요.
IP : 1.244.xxx.132
5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nake
    '20.7.3 12:44 AM (59.28.xxx.164)

    아무리 변한다해도 완전 동전 뒤집듯이 ㅠㅠ
    그게 목적이거나 님을 좋아하지 않는거 같은 느낌

    아니면 원래 그런인간이거나

    전 엑스 입니다

  • 2. ㅇㅇ
    '20.7.3 12:46 AM (114.203.xxx.20)

    제가 만난 남자들 대부분이 그랬어요
    초반에 막 달리며 애정공세하다가
    시간이 지나면 시들 ㅎ;;
    그게 남자들 습성인가 실망했죠
    그러길 반복하고 지금 남편을 만났는데
    끌어오르지도 않았지만 뜨뜻하고 일관되게
    애정을 주더라고요
    그 부분이 결혼 결심에 결정적이었어요
    지금 결혼 십 년인데 아직 뜨뜻해요
    남자들 양은냄비 같지만 물론 제 경험상
    다 그런 건 아니예요
    님 남친도 그 따위 행사 계속하면 빵 차버리세요
    자고나니 시들.. 짐승인지

  • 3.
    '20.7.3 12:48 AM (106.102.xxx.42)

    그냥 나쁜 남자에요
    관계후 바뀌는 남자 손절 1순위입니다

  • 4. 네엥
    '20.7.3 12:49 AM (223.38.xxx.238)

    일단 10회 정도는 관계를 가져보세요
    그런 후에도 남자가 저런 반응이면
    미련없이 정리하는걸 추천

  • 5. 이해불가
    '20.7.3 12:49 AM (223.38.xxx.213)

    첫관계후 남자쪽에선 안달 더 하고싶어서
    불붙어야 하는거에요
    무슨 이유이건 남친이 변심한게 맞아요 ㅜ

  • 6. 윗분
    '20.7.3 12:50 AM (59.28.xxx.164)

    남자가 일 치르고나서 쌩 하더라는거죠

    다 그러진 않던데

  • 7. da
    '20.7.3 12:50 AM (1.244.xxx.132)

    19금이 수동적이진 않은데.. 제 느낌으로는, 잠자리 자체는 생각보다 좋았다고 느끼는 것 같았어요. 제가 느끼기엔 잠자리 이후 소위 사냥본능이 팍 죽은거같아요. 제가 보수적이고 지적으로 보이기 쉬은 직종과 차림새를 하고 다니기 때문에 저를 좀 어렵게 본 것 같거든요. 그래서 더 흥분하고 남친이 저랑 자고싶어서 애닳아한 것 같은데.. 생각보다 빨리 이루어져서 본인도 당황한건 아닐까...
    사랑하는 것 같았는데.아닌가 본인도 헷갈리는건 아닌지

  • 8. nake
    '20.7.3 12:54 AM (59.28.xxx.164)

    그래도 표정 이런거보면 알잖아요

  • 9. nake
    '20.7.3 12:55 AM (59.28.xxx.164)

    더 겪어보고 하시지

  • 10. 으음
    '20.7.3 1:06 AM (222.114.xxx.136)

    그냥 헤어지게 될 거 같아요
    잠자리가 이유든 아니든 이 태도변한 사람과 결혼까지 어떻게 가요..

  • 11. Spring99
    '20.7.3 1:23 AM (118.217.xxx.52)

    너무 별로인 남자네요.
    여자에 대한 배려도 없구요.
    님을 진심으로 사랑했다면 그런행동은 나올 수 없어요.
    님에 대한 애정이 크지 않나봅니다.
    님촉이 제일 정확할 거에요.
    여자를 사냥하는 존재로 보는 남자 많아요. ㅆㄹㄱ죠.

  • 12. 잠자리
    '20.7.3 1:29 AM (203.254.xxx.226)

    가 만족스럽지 않아서
    그럴 수 있습니다.

    여자도 잠자리후
    남자에게서 남성적 매력이 급감하는 경우 있듯이
    반대의 경우도
    분명 있습니다.

    근데..잠자리는 만족해 했다면..
    그 남자는 한번 잠자리후 흥미를 잃는 성향일 수도 있습니다.

  • 13. 에휴
    '20.7.3 1:29 AM (125.128.xxx.85)

    의외로 님이 자신의 기대가 커서
    변하기는 남자보다 본인이 변한 것 같군요.
    남자의 애프터 태도에 과하게 신경쓰는....
    상대는 되려 편안해서 안정적이된건데....
    왜 애틋한 스킨십 없지? 내가 섹스 못했나?
    언달은 님이 시작했어요.
    남자는 자연스럽고...원글님은 불안하고 눈치보는 입장으로
    변했어요.

  • 14. 에휴
    '20.7.3 1:32 AM (125.128.xxx.85)

    그리고 그런 태도는 진짜로 매력을 반감시켜요
    유의하시길...

  • 15. ㅋㅋㅋ
    '20.7.3 1:56 AM (175.223.xxx.182)

    죄송, 진지한데 위에 질염이라니 ㅋㅋ
    냄새 때문에?

  • 16. ...
    '20.7.3 2:01 AM (116.32.xxx.219)

    이건 남자말도 들어봐야...

  • 17. ......
    '20.7.3 2:08 AM (175.223.xxx.161)

    별 것도 아닌걸로
    일희일비 전전긍긍 불안해하는 거 노매력

  • 18. ㅇㅇ
    '20.7.3 2:28 AM (125.180.xxx.185)

    스킨십도 안하는거 보면 마음이 식긴했나보네요.

  • 19. ㅇㅇ
    '20.7.3 2:51 AM (1.228.xxx.120)

    저도 궁금하네요
    보통은 두번째 관계로 또 자연히 넘어가고
    그 후로 몸의 대화가 시작 되어서 깊은 관계로 발전 하는데..

  • 20. ....
    '20.7.3 2:55 AM (118.176.xxx.140)

    티는 안냈어도 생각보다 별로였나봐요
    원글 잘못이 아니라
    잠자리에서 서로 안 맞는다고 생각하는듯

    안달하지 말고 정 떼시는게 나을거 같아요

  • 21.
    '20.7.3 3:03 AM (93.82.xxx.136)

    실망했나봐요.
    몸이 벗겨보니 뱃살에 쳐지고 탄력없거나
    궁합이 안맞았거나
    2개월 사귄거면 이런거 다 넘길 큰 사랑은 아닌가봐요.

  • 22. ㅡㅡ
    '20.7.3 3:07 AM (175.223.xxx.222)

    보통 잠자리 후 더 애정이 생기는 커플이
    결혼까지 가거나 진정한 연인이 되는
    것 같아요.
    관계 후 무덤덤해지는건 좋은 징후는
    아니라고 봐요.
    이유가 무엇이든...

  • 23. ㅁㅁ
    '20.7.3 3:31 AM (49.196.xxx.1)

    속궁합 별로다 , 경험이 많은 것 같다, 처녀라서 부담스럽다?
    또는 새로운 여자만 찾는 그지같은 남자 간혹 있어요

  • 24. ...
    '20.7.3 3:47 AM (112.140.xxx.198)

    뭔지 모르겠지만 원글님 촉이 맞겠죠.
    두사람중 한사람이 관계후 불편 하다면 그런거겠죠,

  • 25. 바보
    '20.7.3 3:48 AM (110.70.xxx.192)

    으이구 바보
    원글이 쉬워보여서도 아니고 시시해서도 아니고
    잠자리에서 뭘 잘못해서 그런것도 아닙니다

    내가 열렬히 구애하던 여자랑 드디어 섹스를 했고
    또 내가 이불 속에서 잘 해냈기 때문에
    주도권이 이제 자기한테로 넘어왔다고 생각하는겁니다
    얜 이제 내꺼 그런 안정감이랄까

    더 이상 쫓을 필요 없다고 생각하는 건 맞죠
    이제 이 여자는 내가 만나자고 하면 언제든 만날 수 있고
    연락하고 싶을 때 언제든 연락이 닿을거고
    이제 이 여자가 나한테 안달하고 집착할 거라고 생각하는거죠

    근데 이 때 원글님이 응 그거 니 착각 하면서 반대로 가면 되는데
    원글님은 이 사람이 왜 뽀뽀를 안할까
    왜 사소한 스킨십이 없어졌지
    별것도 아닌 걸로 전전긍긍 막 불안해하고
    집착하고 확신 얻고 싶어하면서
    남자가 예상하는 딱 그대로의 여자처럼 굴잖아요

    섹스 한번으로 이미 그렇게 마음이 다 남자한테 사로잡혀서
    완전히 빠져버렸는데 남자가 굳이 왜 쫓겠어요

    그날 밤 이후에도 쿨하고 안 잡혀야 남자가 어?하는거죠
    뭐지? 나 되게 잘했는데 얘 왜 나 잡으러 안 오지? 하게
    더 다정하지도 않고 더 쌀쌀맞지도 않고
    그냥 쿨하고 느긋하게 굴면
    남자는 원글이 왜 자기한테 집착 안하는지 고심하게 되고
    더 잘 보이려고 노력합니다

    어떻게 그럴 수 있냐고 화내서
    괜히 매력 깎아먹지 말고
    그 남자 예상 깨뜨리고 궁금하게 만드세요

  • 26. ..
    '20.7.3 5:30 AM (39.7.xxx.163)

    잠자리 한 번으로
    안정적인 관계에 돌입해서
    남자가 덤덤해졌다?
    글쎄요. 그럴리가.

    남자는 잠자리 후 더 좋아지는 여자가 있고
    열정이 확 식어버리는 여자가 있다고 하죠.
    정말 좋아하는 여자라면
    더 하고 싶어하고 뜨거워지는 게 정상.

  • 27. ..
    '20.7.3 5:36 AM (222.98.xxx.74)

    보통은 관계 후에 더 적극적이고 한번 만나면 몇번씩 하죠. 댓글대로 질염이 있어 냄새가 난다거나 했을수도...

  • 28. ..
    '20.7.3 5:51 AM (110.70.xxx.240)

    정말로 뜨겁게 사랑했어도
    하고 나면 싫어지는 케이스도 있어요
    결혼 인연의 남자조차 당장은 자기 맘이 어찌 될 지 모릅니다. 그건 예상할 수가 없는 거거든요.
    정답은 위의 바보님이 써 주셨네요. 그 댓글만 차분히 숙지 하시길.

  • 29. ..
    '20.7.3 5:54 AM (110.70.xxx.240)

    덧붙이면 결혼할 때까지 잠자리 하지 마세요
    결혼 하든 안 하든 그게 원글님에게 이롭습니다.
    안 하는 게 오히려 그 남자에게 열정을 불러 일으켜요

  • 30. 나쁜
    '20.7.3 6:27 AM (175.123.xxx.2)

    머리 이프게 생각할 일도 아니네요
    표나게 저런거 보니 잠자리가 안맞으니
    실망한 거에요
    님은 자신한테 빠진듯 하고
    관계갖지 말고 어떤지 지켜보세요
    그냥 욕나오는 시키네요

  • 31. 아자
    '20.7.3 6:44 AM (203.130.xxx.29)

    이러나저러나 머리복잡하게 하는 관계는 별로.

  • 32. 명언
    '20.7.3 7:13 AM (121.162.xxx.240)

    그런말 있잖아요
    남자는 좋으면 헷갈리지 않게한다
    관계까지했는데 이런거면 부정적인 의견입니다
    설사 긍정적인 신호라도 이런 남자 별로예요

  • 33. 마른여자
    '20.7.3 7:50 AM (106.102.xxx.70)

    관계후에 소원해진거면
    그다지좋은징조가 아니네요
    왜냐면 남자들은 관계후에 내여자싶음
    더잘해주고그런다는데
    잠자리궁합이별루이거나
    여자를 물건처럼생각하거나

  • 34. 에휴
    '20.7.3 8:35 AM (14.37.xxx.42)

    그 남자의 목적은
    애시당초 님이 아니라
    잠자리였던거죠...
    목적을 이루고 성취했으니 흥미가 떨어지는건 당연한거고...
    님은 그냥 자기가 정복한 잡아놓은 물고기인 거예요.....
    무관심한 대상에게 관심 떨어지는건 당연한거고요

  • 35. ........
    '20.7.3 10:13 AM (59.5.xxx.18)

    여자든 남자든 결혼하기 힘들겠다.
    조건, 성격, 외모,집안, 거기다 잠자리까지..
    이 글을 봐선 잠자리도 쌍방 다 뻑갈만큼이어야하나 싶기도 하고..

  • 36. 에궁
    '20.7.3 10:37 AM (58.234.xxx.213)

    목적달성했으니 이젠 그러기싫은거죠.
    예전엔 목적이있어 그랬겠지만.
    원래 님을 좋아한다면 후에 더 애정이 생겨
    더잘해주는게 남잔데..
    이경우는 그반대인경우같아요.ㅠ
    더 지켜본후 아니다싶음 손절하세요

  • 37. ...
    '20.7.3 11:14 AM (221.161.xxx.3)

    잠자리 후 저한테 더 푹빠져서 죽자사자 쫓아다니고 잘해주고 미쳤던 남자가 있었고
    잠자리 전까지 온갖말로 꼬시고 하더니 딱 자고나서 변하던 남자,
    딱 원글님 경우처럼
    식은건 아닌것 같은데 뭔가 미묘하게 달라진것같은 느낌..
    제가 그냥 끝냈어요

  • 38. ,,,
    '20.7.3 12:03 PM (121.167.xxx.120)

    잠자리가 별로라도 여자와 결혼 하고 싶으면 별로 표시 안하고
    잠자리는 중요 하지 않다는 남자도 봤어요.

  • 39. ㅡㅡ
    '20.7.3 3:17 PM (223.38.xxx.42)

    제가 예전에 매장에서 잠깐 일 했는데
    그 매장이 호텔 입구가 잘 보였어요
    보통은 차만 보이죠
    가끔 사람도 보이는데, 차가 없는 젊은 커플들.
    들어갈 땐 심장이라도 줄 듯 아끼며 데리고 들가죠
    나올 땐 달라요. 남자는 관심 꺼져있고, 여자가 안달나보이고.

    저는 혼전순결주의자였는데
    남자들 순결 지키는거 엄청 좋아해요.
    왠만하면 이제부터라도 혼전관계 하지마세요
    이렇게 하고나서 노심초사잖아요

    진짜 사랑였다면 ㅅㅅ 후 더 예뻐해줘야죠.
    목표 달성였다면 손절각이죠.

  • 40. 윗님
    '20.7.3 3:47 PM (203.254.xxx.226)

    말도 안되는 소리는 그만!

    남자들이 순결지키는 걸 엄청 좋아하니
    혼전관계 하지말라고요?

    ㅎㅎㅎ
    진짜 자신만의 망각은 혼자 간직하세요. 제발.

  • 41. 그관계
    '20.7.3 3:56 PM (125.179.xxx.89)

    계속 유지하다가는 님만 우스워질듯

  • 42. ㅡㅡ
    '20.7.3 3:57 PM (223.38.xxx.42)

    이렇게 걱정되면 하지마란거잖아요
    내가 이래서 순결이란 단어를 쓸까말까 고민했는데
    역쉬 안좋은 단어였네요
    그 남자가 원글님의 순결을 뺏는게 목표였을까봐 그래요
    지킬 수 있을 때 지켰다가 정말 결혼하는 사람과 나누면 더 좋져~

  • 43. 음..
    '20.7.3 4:05 PM (203.236.xxx.229)

    연애 많이 해본 지금도 하고 있는 사람으로써..

    남자도 잠자리가 좋았다고 생각하는 것 본인이 그렇게 이야기 한거에요 아님 본인 추측?

    저는 남자는 잠자리 별로였다고 느끼는 듯 한데요.

    주변에서 본 비슷한 경우 남자쪽 이야기 들어보면 잠자리가 별로였다고...

    나이도 중요할 듯 한데 30대 후반이나 40대면 제 생각이 맞을 듯요

  • 44.
    '20.7.3 4:08 PM (175.192.xxx.202)

    당연하다고 받아들여요
    원글 바보예요?

    그 남자는 원글 사랑하지 않는겁니다
    몸만 원했을뿐.

    자기 볼일 다 끝났고 원글에게 감정 없어요
    불쌍한 원글
    왜 그렇게 이끌려다녔니 행동에 대한 책임도 본인 몫

  • 45. 같음
    '20.7.3 4:23 PM (180.69.xxx.126)

    전 여잔데요 ...내가 나이들어 연하남에게 공들여서 스킨쉽도하고 데이트도 하고 잠자리를 했는데 생각보다 작고 별로였어요 ..그냥 그래요..자꾸 관심이 떨어지게돼고..공들여 게속만나게되질않더라구요

  • 46. 설령같은맘이라도
    '20.7.3 4:26 PM (180.69.xxx.126)

    예전에 돈과 시간을 들여서 공들였는데 지금은 그만한 돈과 시간을 들이지않게되고 일상으로 돌아오게되는거에요 그렇다고 사랑을 안하는건아네요..님도 생각해봐도 항상 공들여서 어떻게 사람을 만나요 ..

  • 47. ..
    '20.7.3 4:32 PM (39.116.xxx.95)

    보통은 하고나서 바로 식진않죠. 여러가지 원인이 있겠지만 속궁합이 안맞는거일수도. 잘맞으면 한동안은 계속 더 원해요. 질릴때까지. 관계에대해서 남친과 대화해보세요.

  • 48. ㅇㅇ
    '20.7.3 4:34 PM (110.70.xxx.234)

    혹시 중고등학생이세요? 나중에는 님 남자친구가 이런글 올릴거에요. 여친이랑 관계 후 여친이 스킨쉽 안한다고..

  • 49. 어쨌든부정적신호
    '20.7.3 4:52 PM (87.236.xxx.2)

    아무리 첫 관계 후 바로 열정이 식을 리가요....
    처음부터 많이 좋아했던 게 아니었거나, 몸이 잘 맞지 않는다
    느꼈거나 둘 중 하나겠죠.
    어쨌든 상대방은 님에게 맘이 없어 보이니 다른 사람 찾아 보는
    편이 나을 듯해요.
    차라리 지금 해보고 아닌 거 확인하는 쪽이 낫지, 끝까지 관계
    안 하고 결혼해서 지금 상황 되면 이혼하기도 그렇고 더 난처하죠.
    님에게 맞는 상대가 있을 거예요.
    낙심 마시고 지금 그 남자는 미련 버리시기를요.

  • 50. Mmmm
    '20.7.3 5:05 PM (220.88.xxx.15)

    두번다시 보고 싶지 앟을수도 있어요

  • 51. 남자들
    '20.7.3 5:21 PM (211.196.xxx.11)

    잡은고기 먹이 안준다는 식이네요.
    헤어지길
    목적이 분명한놈이었네요.

  • 52. 원나잇
    '20.7.3 5:29 PM (116.39.xxx.186)

    속궁합이 문제였을 수도 있죠.
    사랑하는 감정과 별개로 속궁합이 너무 안 맞았다던지. 느낌이 영 아니었다던지
    반대로 원나잇이었는데 너무 좋아서 연애하는 커플도 있고요

  • 53. 안맞는거죠
    '20.7.3 5:53 PM (120.142.xxx.209)

    대부분 한 번 자고나면 더 좋아 죽는데
    더 아끼고 너 이제 내가 이런 생걱인지 철저히 챙기고
    더 많이 사랑받는 느낌줘요

    속궁합이 안맞은거죠 그 남자로는.....
    그런 돌변 절대 ㄴㄴㄴㄴㄴ

  • 54.
    '20.7.3 6:04 PM (122.36.xxx.14)

    남자 진심은 남자만 알겠죠
    관계 후 여유가 생기니 안달복달 안할 수도
    허나 관계 후 여자는 더 배려받고 싶고 눈치 볼 수 있다는 걸 모를 수 없어요 그거에 대한 최소한의 배려가 없는 거잖아요 남자의 관계 후 태도에 여자 맘도 변할 수 있다는 걸 보여주세요 서서히 끊어내심이~

  • 55. ...
    '20.7.3 6:35 PM (109.153.xxx.239)

    자존심때문에 받아들이기 힘드시겠지만
    윗분들 말씀처럼 그냥 별로였던거에요 그 남자 입장에서요
    팍 죽었다 팍 식었다 뭐 그렇게 표현하죠
    님도 맘 정리하세요

  • 56. ....
    '20.7.3 8:00 PM (39.124.xxx.77)

    관계후 저렇게 스킨쉽이 식기도 하나요.. 참 별로네요..
    그럼 결국 끝까지 갔으니 이젠 시들해졌다 그런말인지..
    보통 정말 좋아하면 저정도로 딱 끊진 않잖아요.. 아무리 관계에서 좀 만족스럽지 않다해도..
    그닥 좋은 남자로는 안느껴지네요..
    절대 안달복달하지말고
    그러거나 말거나 시크하게 대하다가 그래도 저런식으로 뻥 차버리세요..
    저런 남잔 별로에요..

  • 57. 남자랑
    '20.7.3 9:15 PM (222.96.xxx.59)

    잤는데 별로 감흥이 없으면 확 식어버려요
    여자인 저도
    좋은 마음이 잠자리랑 일치하지는않아요.

    그냥 안맞았구나 하고 정리하세요.

  • 58.
    '20.7.3 9:55 PM (115.23.xxx.156)

    진짜 사랑한게 아닌거죠 진짜사랑하면 잠자리하고는 더 좋아하던데요

  • 59. 여자들 착각..
    '20.7.3 11:16 PM (124.54.xxx.2)

    위로해 준답시고 하는 얘기들은 남자들 속마음과는 거리가 멀어요.
    정복욕이 식어서 그렇다는 둥, 잡은 물고기 밥 안준다는 둥.

    잠자리가 영 아니었던 거예요. 남자들은 "한번 자고 나면 앞으로 정리할지 어떡할지 깨끗히 판별이 나지"라고 얘기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02192 日 국내 코로나 이지메, 차별...... 심각 13:15:10 64
1202191 더운데 뭘 자꾸 먹냐! ㅇㅇㅇ 13:14:53 72
1202190 독박운전 5 alclrp.. 13:13:27 144
1202189 저 로또 사왔어요 비나이다 13:12:38 92
1202188 부동산때문에 진짜 이혼들하나봐요 2 셀프 13:10:52 526
1202187 꿈해몽이 검색해도 안나와서 여쭤봐요 ㅇㅇ 13:10:39 50
1202186 오늘 라디오 출발fm에서 책소개 들으신 분 계신가요 ... 13:08:39 60
1202185 수해지역가서 일하는 부인 2 이번에는 13:06:52 366
1202184 마우스 휠을 굴려도 화면이 내려가질 않아요 1 완소윤 13:06:14 46
1202183 전세계약 만료일 지나서 세입자가 나간다고 하면 전 어찌해야 하나.. 3 ........ 13:05:43 151
1202182 떡국떡으로 떡볶이 해볼까요 6 ㅇㅇ 13:04:24 238
1202181 웬일입니까..매미 우는 소리 들려요! 2 들리나요 13:02:02 264
1202180 집에 너무 오래 있었던거지요? ?? 13:02:02 228
1202179 제가 정신병 같습니다 13 ... 13:00:47 891
1202178 주식 ..넋두리 10 간만에 12:57:19 893
1202177 해나왔어요!! 밖으로 나오세요 12 ㅇㅇ 12:55:45 617
1202176 의암호 유족들 "사고 조사 세월호때처럼 해달라".. 5 ... 12:55:04 385
1202175 달팽이크림 6 ㅇㅇ 12:55:00 322
1202174 주식하시는 분 하루하루 어떻게 주식시세 보시나요 4 미쳤어요 12:48:06 649
1202173 [단독]'한동훈 공모' 억지로 밀어붙였다 7 검찰개악 저.. 12:48:01 412
1202172 저 예민한 편인가요? 4 헐헐 12:43:29 427
1202171 민아 상황에서 2 *M 12:39:30 595
1202170 유튜브 뒷광고 논란이후로 제가 구독하던 유튜버가 6 ㅇㅇㅇ 12:39:06 658
1202169 돔페리뇽빈티지1982년 1988년 두병있는데요 3 12:37:45 281
1202168 우리은행에 예금들러 갔는데 0.9래요 ㅋㅋ 13 ㅇㅇ 12:37:39 1,4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