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미국 뉴욕 병원에서 사망자가 너무 많이 나와요..

미국 | 조회수 : 20,667
작성일 : 2020-03-31 00:49:10
http://mobile.twitter.com/JoeBorelliNYC/status/1244405424125870080


어떤 사람이 브루클린 병원 앞에서 찍은 겁니다..
차 운전석에서 찍은 영상인데 코로나로 죽은 시신을 그냥 비닐로 감싼 채 보호장구도 없이 최소 7미터는 되어 보이는 냉동트럭에 실어요
그걸 하는 병원 관계자들은 이미 지칠대로 지쳐서 누가 봐도 무기력해있고요. 시신으로도 옮을 수 있는데 마스크조차 못 끼고 날라요.

울면서 찍어서 영상이 마구 흔들리는데 찍은 사람이 울면서 이거 진짜라고 현실이고 지금 일어나는 일이다... 여기 뉴욕 브루클린인데.. 제발 집에 있어라 이러는데.... 목소리가 너무 애처로워요.

이미 영안실이 꽉 차서 걍 시신을 쌓아두고 놔둡니다.............


오늘 기가 막힌 기사를 봤는데 의료진들 쓸 마스크나 방호복이 부족하다고 하니까..트럼프가 뭐라고 한 줄 아세요? 원래 한달에 십만장 쓰던 게 어케 이십만장 삼십만장 쓰냐.. 사실 니네 재고관리 안해서 도단당하고 뻥치는 거 아니냐......

장사꾼이 행정을 하면 저러나봐요. 코로나 바이러스가 다 퍼져있어서 모든 의료진들이 마스크를 쓰고 버리고 원래 새걸 써야 되는데 아껴 쓰는데도 도둑들었다고..
IP : 125.187.xxx.25
3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0.3.31 12:50 AM (121.152.xxx.127)

    별로 믿음이 안감

  • 2. 미국
    '20.3.31 12:50 AM (125.187.xxx.25)

    http://mobile.twitter.com/JoeBorelliNYC/status/1244405424125870080

  • 3. ㅇㅇ
    '20.3.31 12:53 AM (49.167.xxx.50)

    트럼프가 진짜 저런 말했어요?
    아니, 전염병이 도니 당연히 방호복, 마스크 수요가 폭증하죠
    그게 1회용이잖아요
    그리고 매일 바꿔 쓰고 입어야 전염을 막고요.
    생각이라는 게 없나?

  • 4. 이명박이나
    '20.3.31 12:55 AM (218.153.xxx.49)

    트럼프나 장삿군에게 나라를 맡기면 큰일 나요

  • 5.
    '20.3.31 12:56 AM (112.166.xxx.65)

    우리나라처럼 우주복같은 온통하얗고 풍선같은 두꺼운
    안전복을 입어야하는 거 아닌가요..
    저 사람들 앞치마같은 것만 하고..
    다 전염되겠어요ㅜㅜㅜㅡ

  • 6. 그러니까
    '20.3.31 12:56 AM (223.39.xxx.153)

    우리도 제발 집에 머무릅시다.
    날씨 풀렸다고 둘 셋씩 모이지 마시고.

  • 7. 미국
    '20.3.31 12:57 AM (125.187.xxx.25)

    네.. 네이버에서 봤어요... 저도 장난하는 줄 알았는데 페이크 기사 아니더라고요. 오늘 아침에도 로이터에서 간호사들 의사들 인터뷰한 거 보고 펑펑 울었는데.....전문 번역해서 옮기고 싶은데 제가 영어 실력이 미천해서 하기도 어렵고.

    의사 한분이 이럽니다. 나는 처음에 코로나 옮아도 뭐 미열이나 감기 정도겠지 이렇게 생각했는데 점점 죽어가는 사람들을 보고 두려워지고 일하는 게 너무 힘들고 출근도 힘들다.

    어떤 분은 본인도 자기 동생도 자기 딸도 간호사입니다. 감염될지 몰라서 자기 딸은 애가 셋인데 남편이랑 나가서 살라고 했대요. 제일 막내가 18개월인데 호흡기 질환이 있어서..

    마스크 없어서 간호사들이 계속 그만둔대요. 죽음이 정말로 코 앞에 있고 점점 옮아가서 동료들이 아픈 게 보이니까.. 근데 그들을 이해한대요..

  • 8. 뉴욕의 경우
    '20.3.31 12:58 AM (70.106.xxx.240)

    전세계 온 인종이 다 모인 곳이죠
    당연히 위험도 더 크고 대도시인데다 서울보다 더 인구들이 밀집해있어서 더해요

  • 9. 트럼프
    '20.3.31 1:10 AM (211.193.xxx.134)

    참 무능하다
    그런데 50개주나 되는 연방국인데
    똘똘한 주지사 하나 없냐?

  • 10. ...
    '20.3.31 1:12 AM (220.75.xxx.108)

    뉴욕주 지사 앤드류 쿠오모가 벌써부터 트럼프에게 여러번 경고했지 않아요? 다만 트럼프가 들은 척도 안 해서 그렇지...

  • 11. ...
    '20.3.31 1:16 AM (223.33.xxx.245)

    방금 cnn newsroom 보고왔는데
    트럼프가 그랬다더군요,
    사망자 수가 10만에서 20만 사이가 된다면 very good job이라고... ㅡㅡ

  • 12. 아무리
    '20.3.31 1:16 AM (1.235.xxx.28)

    주지사가 똑똑해도 중앙정부 최고 지도자인 대통령이 저 모양이면 한계가 있어요.
    대통령 하나가 잘하냐 못하냐에 따라 나라의 운명이 바뀌는데요.
    우리나라가 대표적인 예잖아요.

  • 13. 민간인사찰
    '20.3.31 1:18 AM (219.254.xxx.109)

    우리나라 명박이..............그네박....두박들같은 인간들.

  • 14. 아...
    '20.3.31 1:20 AM (110.70.xxx.209)

    명바기의 악몽이 떠오르네...

  • 15. 미국
    '20.3.31 1:22 AM (125.187.xxx.25)

    저 트럭은 사실 3일도 전부터 뉴욕의 의료진들이 찍은 사진이나 제보한 동영상에 나왔는데.... 그때까지는 아직 안 쓰고 있다는 투였거든요. 미리 준비했다 이건데 이제는 쓰고 있어요. 문제는 저 긴 트럭....에 시신을 놨는데 내일이면 시신을 서로 포개놓게 생겼네요....

    위에서 말씀드린 로이터 기사


    http://www.reuters.com/article/us-healthcare-coronavirus-usa-frontlines/were-...

    구글 크롬 번역기로 돌리거나 네이버 파파고로 돌려서 읽으셔도 되요.

  • 16. 대비를
    '20.3.31 1:23 AM (59.4.xxx.58)

    하지 않는데,
    미국처럼 돈과 인적 물적 자원과 수많은 싱크탱크가 넘쳐나게 있다한들 무슨 소용이 있나요.
    아무리 금덩이가 쌓여 있어도
    재난에 대비해서
    그것이 먹을 음식과 마실 물로 바뀌어 있지 않는 한
    금은보화를 깔고 앉아 굶어 죽어가는 흔해빠진 우화를
    현실 속에 실현하는 것과 다를 바가 없지 않나요.

    온갖 첨단문명 위에 서 있는 나라에서
    쓰레기 봉지를 뒤집어 쓰고 방역활동을 하는 의료진은
    정말 아주 많은 걸 생각하게 합니다.

  • 17. ㅡㅡㅡ
    '20.3.31 1:24 AM (70.106.xxx.240)

    이번일 계기로 의료용품 공장이며 시설 등등
    많이 확보하길

  • 18. 미국
    '20.3.31 1:40 AM (125.187.xxx.25)

    쿠오모랑 트럼프랑 싸우는데 음....전 걍 로이터 기사만 봤는데 트럼프는 뉴욕을 포함해서 여러 도시를 락다운하겠다 대통령으로서 명령내리겠다 이러니까 쿠오모가 연방 정부가 뉴욕의 자치를 훼손하는 명령은 헌법위반이며 대법원에 소송걸거고 막 개싸움하고.... 또 제가 5일 전에 찍은 쿠오모의 브리핑 영상을 봤는데 영국 총리 보리스 존슨이 차라리 낫....더라고요....
    보리스 존슨은 개소리했지만 최근에는 집밖으로 나오지말라고 죽는다고 아주 냉정하게 얘기했는데 쿠오모는 뭐 우리는 뉴욕이고 이걸 잘 헤쳐나갈 것이다 이러는데....

    현지 의사들은 솔직히 자기 동료들의 10프로는 코로나 걸린 것 같고 이미 무증상의 한창 건강하고 젊은 사람들이 죽어간다고..글고 자기들 자체가 방호복이 없어서 바이러스를 옮기는 것 같다 이러는데 트럼프랑 쿠오모랑 싸우는 거 보니.

    뉴욕 센트럴파크에 울나라로 치면 선별진료소랑 임시 병상을 만들고 내일까지 준비한다 이러고 또 앵커가 잔뜩 쌓인 수십개의 박스를 보여주면서 이게 의료진을 위한 마스크랑 가운이다 이러는데..우리나라 의사들이 입는 방호복도 아녜요.
    근데 저기에 쌓아놓을 시간에 차라리 공공병원 의사들에게 주지. 뭐하는 gr인가 쟤네도 전시행정의 끝판왕인가 이런 생각도 들고요. 기사 여러개 읽어보고 그랬는데 미국은 유난히 젊은 사람들의 무증상 감염이 많고 너무나 빨리 중증으로 가요.
    교통사고로 다쳐서 온 환자도 이미 코로나 걸림... 저걸 지금 의료진에게 줘야지 센트럴파크에 왜 쌓아두는지.

  • 19. ㅇoo
    '20.3.31 1:44 AM (223.38.xxx.147)

    젊은 사람들이 무증상 감염에서 갑자기 증증으로 가는 이유가 초기 검진을 못해서 그런건지..
    무섭네요

  • 20. 헐...
    '20.3.31 2:25 AM (14.5.xxx.38)

    냉동트럭 사진은 봤었는데 ㅠㅠ
    의료진 방호장비가 부족한게 큰일인것 같아요.
    미국이니까 조만간 공급이 되겠지 싶은 생각은 들지만,
    의료진 보호가 시급하겠어요.
    진짜 무섭네요.ㅠㅠ

  • 21. ...
    '20.3.31 3:08 AM (39.7.xxx.98)

    어우 트럼프 저럴 때 보면 정말 자질 의심되네요
    그래도 힐러리보단 나았지만

  • 22. 준비안된
    '20.3.31 3:26 AM (222.120.xxx.44)

    나라는 무섭네요

  • 23. 만약
    '20.3.31 4:21 AM (73.182.xxx.146)

    서울이 뉴욕처럼 전세계 외국인들이 다 모인 이민자들의 총집합소같은 초글로벌한 메트로가 되면...누가 정권을 쥐든 저런 팬데믹에서 못벗어납니다. 저건 뉴욕시의 특성때문에 일어나는 일..유사시에 가장 세계적인 가장 글로벌한 대도시가 가장 큰 데미지를 입는거죠. 물론 준비가 되어있었다면 훨씬 덜 타격받았겠지만...’유사시’라는건 말그대로 예측불허 니까요 ㅠ

  • 24. 이태리교민
    '20.3.31 6:43 AM (93.41.xxx.106)

    그렇지 않아도 뉴욕 사시는 울 이모 연락해보니
    정말 여기 이탈리아 이상이더라구요.
    여기 이탈리아는 그동안 성금 어느 정도 모아서
    병실 늘리고 있고
    아르마니가 30억 정도 기부한 거 외에도
    자치 공장 돌려서 의사용 보호복 만들고 있고
    구찌는 마스크 만들고 있어요

    미국은 트럼프... 진짜 대박이네요

  • 25. 이태리교민
    '20.3.31 6:44 AM (93.41.xxx.106)

    자치-> 자체

  • 26. ...
    '20.3.31 7:45 AM (110.10.xxx.108)

    미국은 무기나 우주개발 같은 부자들의 사치품 같은 사업에 천문학적인 돈 쏟아부을 시간에 지구에서 인류가 안전하게 공생할 방법을 연구했어야지요.

    바이러스 앞에서 이렇게 속수무책으로 당할 줄 몰랐겠네요.

  • 27.
    '20.3.31 9:33 AM (220.81.xxx.36)

    이틈을 타서 개성 공단 열자는 정치병자가 있군요.
    여봐요, 엊그제 또 미사일 쐈어요.
    아, 미사일이 아니라 방사포라 괜찮은건가?

  • 28. .........
    '20.3.31 1:39 PM (120.136.xxx.187)

    코로나도 무섭지만 이쯤되면 그이후에 올 불황도 무섭네요.
    죽은사람도 죽은사람이지만 산사람은 살아야 되는건데....과연 어찌될지.

  • 29. ...
    '20.3.31 1:53 PM (108.35.xxx.11)

    원래 사람 죽으면 냉동고에 다 넣긴 해요. 병원에서 돌아가신 분들 염하기 전까지 다 냉동고에 넣어 둡니다. 단지 워낙 한병원에 시신이 늘어나니 어쩔수 없는 거 같아요. 게다가 전염병으로 사망했으니 처리가 일반적이지도 못하구요. 그렇기에 전세계 다 슬픈거죠. 우리나라도 코로나 사망자는 비슷하게 하니까요.
    트윗보니 흑인 아저씨가 그거 보고 충격 받은거 같구요. 뉴욕이라고 저러도 싶겠어요? 우리나라가 잘했다 어쨌다 하기전에 그냥 마음이 안좋네요. 뉴욕이나 서울이나 대도시이지만 뉴욕은 전세계 사람들이 모여 사는 다양성으로 보면 메가시티중에 최고인 곳인데 안타깝다는 생각만 듭니다. 그래도 결국 잘 해결해 나갈걸로 믿어요.

  • 30. 이와중에
    '20.3.31 2:11 PM (218.48.xxx.98)

    서민정가족은 한국들어왔나 싶네요
    지난번 티비에 브룩클린 구경하는거 나오던데~

  • 31. 재네들
    '20.3.31 2:21 PM (211.224.xxx.157)

    미국대통령 기자회견할때 정부인사,기자들 아무도 마스크 안꼈더라고요. 아직도 코로나를 우습게 보는게 재들 이탈리아 꼴 납니다. 엄청 많이 걸리고 보험없으면 코로나 환자인데도 검사도 안하고 치료도 안하고 돌려보내는 모양인데 미국 큰일입니다. 유럽은 확진자의 10프로가 죽었는데 미국은 유럽보다 젊은 사람 비율이 더 높긴 하겠지만 의료보험 안돼는 사람들 있어서 미국도 유럽만큼이나 많이 죽을것 같아요.

  • 32. 재네들
    '20.3.31 2:24 PM (211.224.xxx.157)

    일본 다이아몬드 프린슨지 뭔지 거기 미국 탑승자들 비행기로 데려갈때 코로나 진단 없이 일본말만 믿고 확진자 섞여 있었는데도 그냥 같이 실어 날랐죠. 그거 보면서 미국도 엄청 허술한 나라구나 싶었어요. 그거보면 재네들 잘 해내지 못할것 같아요.

  • 33. 이쯤되면
    '20.3.31 3:12 PM (58.120.xxx.80)

    코로나에게 고마워해야할지경.
    이명박때 박그네때 나타나지 않고 지금 나타난게
    차라리 고마울지경. 썅.

  • 34.
    '20.3.31 4:17 PM (125.128.xxx.220)

    미국과 한국 최초 발병자가 1월로 비슷한 시기라는데
    미국은 대비할 시간이 충분했는데 방심한 거죠.
    두 달이라는 시간을 아무런 대비없이 우리 일이 아니라고
    방심하고 있다가 급증하니 이미 손 쓸 수가 없는 거네요.
    트럼프는 건들 거리면서 뻘 소리나 하고.

  • 35. 미국한국 같은날
    '20.3.31 5:59 PM (218.101.xxx.31)

    첫 확진자 나왔죠. 1월 20일
    그런데 한국은 미리 준비하고 있다가 바로 검사키트 만들어 이잡듯 공격적 검사를 했고 격리환자, 치료환자 구분해서 조기치료에 들어간게 큰 효과를 봤어요.
    환자수가 순식간에 증가하는 일이 일어나지 않게 시간을 벌 수 있었죠.

    반면, 트럼프는 그 말을 듣고도 플로리다에 골프치러 다니고, 뒤로는 재벌 공화당원들과 주식 다 정리하고 룰루랄라~
    그러다 저꼴 난거죠.
    박그네 세월호 때랑 비슷해요.
    교통사고, 플루로 죽는 사람들 많아서 지금 사망자 수는 트럼프에겐 별거 아니예요.
    10만명만 죽어도 잘한거라고 방송에 나와서 떠들고 있으니....
    어쩌다 미국이 저렇게 되었는지 몰라요.
    아무리 인재가 많고 명문대에 세계적 병원과 초고도 기술이 있어도 지도자가 저 모양이면 순식간에 다 무너지네요.

  • 36. 진주의료원
    '20.3.31 6:36 PM (49.174.xxx.14)

    문 닫게 한 인간들 뽑지 맙시다
    그리고 우리나라는 앞으로 감염병 예방을 위해서 의료진 더 뽑아야 합니다
    의협이 반대 했던 의료진 증가
    이런 일이 이번으로 끝나지 않아요

  • 37. 비슷하네
    '20.3.31 7:22 PM (221.149.xxx.219)

    의료진들 마스크 부족하다니 그럴리없고 재고 쌓아두려해서 그런거다라고 한 박능후랑 비슷하네요

  • 38. ~~
    '20.3.31 9:18 PM (124.50.xxx.61)

    다들 무늬만 선진국이었던 거죠
    박그네였다면 울나라 노인들도
    이탈리아 노인들처럼 됐을 겁니다

  • 39. bernina
    '20.3.31 9:36 PM (73.106.xxx.111)

    미국인데 저지금 마스크 만들고 간호사 모자 집에서 만들어서 보내고 있어요... 넘 참담합니다. 젤좋은 대학병원에서 마스크가 모자라요...방호복같은건 꿈도 못꿈니다. 제발 의료진 생각해서 밖에 나다니지 맙시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58917 물없는 오이지.....ㅠㅠㅠ 오이지 18:24:47 54
1158916 운동화 안쪽 밑창 헝겊 너덜거리는거? 99 18:23:30 18
1158915 금값 장난아니네요 3 금값 18:23:20 235
1158914 앞으로 코로나보다 더 센 전염병이 온다 하는데 10 .. 18:17:16 623
1158913 인생은 타이밍이네요 4 18:14:09 743
1158912 걸레댓글 빈댓글 점댓글 7 ... 18:13:47 120
1158911 이용수할머니 대구시장유세중 큰절 9 ㅇㅇㅇ 18:12:33 431
1158910 등교 후 가정학습하려면.. 1 어떻게 18:10:14 134
1158909 흰색 스니커즈 추천 좀 해주세요 .. 18:10:03 59
1158908 어제 젊은 커플을 봤는데요 16 ㅇㅇ 18:09:48 845
1158907 앞머리 싹둑 2 18:07:51 146
1158906 분당에 개인이 하는 미장원추천해주셔요~ 3 ... 18:07:41 116
1158905 마스크 1 000 18:07:19 169
1158904 속보라고 떴는데 초중고 등교일 또 변경되는건가요? 4 아리쏭 18:04:38 1,393
1158903 일본인들이 얘기하는 한국의 국민성이라는 게.. 12 호박냥이 18:03:37 389
1158902 할머니들 위하는 척 하는 곽상도가 5 여러분~ 18:01:53 159
1158901 가장 비싸고 좋은 에어후라이어기 추천해주세요 4 .., 18:00:20 358
1158900 필라테스 배우거나 주변에서 하는사람 있으신가요 8 필라테스 17:58:36 347
1158899 윤미향사퇴 소중이님 말씀 들으셔야, 이해찬 김어준은 17 .. 17:56:52 354
1158898 정의연이 위안부할머니 생존을 책임지는 단체였나요? 10 .... 17:56:46 205
1158897 김치통에 매실 액기스 해도 될까요? 3 o^^o 17:56:15 150
1158896 남자가 뭐라고 1 깨어있기 17:54:24 243
1158895 난청 잘보는 병원아시는분 추천부탁드려요. 3 ㅇㅇ 17:53:47 120
1158894 김현미랑 친하면 안짤리고 안친하면 짤리는군요. 15 17:49:41 514
1158893 거북이 주웠어요 15 길에서 17:48:39 1,0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