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줌인줌아웃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제 목 : 세상에서 가장 아늑하고 편안하고 평화로운 집

| 조회수 : 949 | 추천수 : 0
작성일 : 2020-03-28 22:27:02

외지고 한적한 작은 언덕자락에 있어 세상에서 가장 아늑하고 편안해 평화로운 집

8평 방에 1평 화장실이 있고 5평 방 2개와 10평 거실겸 주방에 1평 공용화장실이 따로 있어서

크게 불편이 없습니다.

새벽이면 온갖 새들의 합창소리에 잠을 깨면 일출의 신비로움과 장엄함에 경이롭고

저녁이 되면 주방 창 너머로 서쪽 하늘을 물들이는 노을의 아름다움에 흠뻑 물들기도 합니다.


거실어서 바라본 전면으로, 멀리 지평선 위에 하늘이 살포시 내려 앉아 있고


주방 창 너머로 보이는 후면. 오르막 길에 하늘이 걸려 있어 늘 신선한 바람이 쉬지 않고 스쳐갑니다.


거실 밖 처마 아래서 보이는 전경 - 맑은 날에는 지평선이 너무 멀어서 끝이 보이지 않습니다.

어쩌면 그곳에 무지개를 잡으러 갔다가 돌아오지 않은 소년이

찾으러 나선 어머니와 함께 살고 있을지도 모릅니다.

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Harmony
    '20.3.29 1:33 PM

    어딘지 정말 평화로워 보이네요.^^

  • 2. 씨페루스
    '20.3.29 9:33 PM

    끝이 보이지 않는 지평선이라니
    넘 부러워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5393 챌시의 성별이 밝혀졌어요 ^^ 1 챌시 2020.05.27 70 0
25392 광이 숙소로 개조된 곳에서 도도/道導 2020.05.27 116 0
25391 우리집 과일들 해남사는 농부 2020.05.26 274 0
25390 꽃보다 아름다운 모델 4 도도/道導 2020.05.26 338 0
25389 올레길 개장 안내 해남사는 농부 2020.05.25 217 0
25388 함께해서 즐겁고 모여있어 아름다운 도도/道導 2020.05.25 194 0
25387 보이는 것보다 도도/道導 2020.05.23 264 0
25386 수화통역사 함석집꼬맹이 2020.05.21 346 0
25385 맥스 10 원원 2020.05.21 574 1
25384 오랫만에 우리집 코카콜라 보여드려요 7 다 지나가리라 2020.05.21 791 2
25383 날이 저물어 갈때 6 도도/道導 2020.05.21 272 1
25382 태양입니다 18 테디베어 2020.05.20 720 0
25381 (만화) 고양이 리보- 여섯 번째 이야기(꼬물이 사진 추가!) 7 생활지침서 2020.05.19 615 0
25380 궁금하실까봐,우리 챌시 소개드려요..느낌이 여자애 같아요. 14 챌시 2020.05.18 1,046 2
25379 본질이 보여지면 큰일 나는 세상 2 도도/道導 2020.05.18 388 1
25378 즐거움과 희망의 나래를 펼치던 시간 도도/道導 2020.05.16 324 0
25377 핸드폰의 카메라가 고마웠던 날 도도/道導 2020.05.15 505 0
25376 하필 이 어려운 시기에 3 해남사는 농부 2020.05.14 778 0
25375 길이 아니면 도도/道導 2020.05.14 237 0
25374 현수교를 건너면 도도/道導 2020.05.13 320 0
25373 눈요기만 하세요. 해남사는 농부 2020.05.13 590 0
25372 헉! 이게 뭐지? 2 해남사는 농부 2020.05.12 827 0
25371 아기가 잠에서 깨어도 5 도도/道導 2020.05.12 767 0
25370 보릿고개 해남사는 농부 2020.05.11 274 0
25369 강변 산책길 도도/道導 2020.05.11 351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