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공효진은 정말 대단하네요

흠흠 | 조회수 : 17,258
작성일 : 2019-11-21 16:44:42

대본을 잘 선택하는건가요??
늘상 재미있는 드라마를 찍네요
근데 이번엔 진짜 제대로 홈런친거같아요
아무리 봐도 진짜 동백이로 보여요
미혼인데 어쩜 저리 절절하게 부모역할을
연기할까요..!
필구보내놓고 넋빠져 사는 부분보고ㅠㅠㅠ
항상 좋은 배우다 생각은 했지만
이번엔 정말 대단하다는 생각마저 들었어요
IP : 125.179.xxx.41
2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ㅇㅇㅇㅇ
    '19.11.21 4:49 PM (121.148.xxx.109)

    대단한 배우니 작가가 공효진을 동백이로 정하고 글을 썼고
    공효진 스케줄을 기다렸지요.

  • 2. 아이있는
    '19.11.21 4:59 PM (121.137.xxx.231)

    엄마역으로 출연한 드라마가 늘 인기있었던 거 같아요.
    예전에 "고맙습니다 " 드라마도 정말 인기였잖아요.
    동백꽃이랑 비슷한 류의...

  • 3.
    '19.11.21 5:01 PM (175.127.xxx.153)

    연기가 연기하는거 같지않고 물 흐르듯 자연스러워요
    어떤역을 하든 그러는 듯

  • 4. 대본 잘 고르는 듯
    '19.11.21 5:08 PM (220.78.xxx.26)

    영화에서는 흥행과 거리가 있지만 그래도 공블리 작품은 다 봤어요.
    드라마는 망한 작품이 하나도 없어요.
    그냥 그 드라마 그 배역 자체를 연기해요. 정말 대단.
    원래도 좋아하는 배우였지만 이번 드라마는 최고였어요.

  • 5. 블랙커피
    '19.11.21 5:33 PM (220.79.xxx.241)

    공블리가 50 넘었다 말하는건 아니죠?이상하게 읽히네요ㅋ

    공효진은 연기가 자연스럽죠, 연기파..
    예쁜것 보다 연기력이 더 중요히죠!

  • 6. ...
    '19.11.21 5:47 PM (182.212.xxx.183)

    ㅋㅋㅋ 저도 순간 공효진이 50 넘은걸로 이해하고 깜놀

  • 7. ..
    '19.11.21 5:57 PM (183.98.xxx.186)

    고맙습니다 때는 더 잘했어요. 그연기가 그연기 같아보이긴 해도 연기가 담백해서 보는 이가 편안함을 느끼게 하는거 같아요.

  • 8.
    '19.11.21 6:28 PM (223.38.xxx.8)

    처음에는 공효진이 스케즐 때문에
    안할려고
    했다가 첫대본보고 계속보다가
    뒤가 더 궁금해져 한거랍니다

  • 9. ㅡㅡ
    '19.11.21 6:38 PM (1.237.xxx.57)

    너무 예쁘지 않고 스타성 갑이 아니라
    오히려 득이 된 것 같아요
    휘둘리지 않고 작품성 보고 선택하는 것 같고요
    무엇보다 일반인을 연기하는 배우로서 성형미 없는게 최고 장점. 편안한 연기력도 최고. 강하늘도 연기 넘 잘 해요~

  • 10. queen2
    '19.11.21 7:16 PM (222.120.xxx.1)

    배우가 연기못하면 좋은 작품도 베려놓잖아요
    동백이가 작품도 잘 고르지만
    연기를 자연스럽게 잘해서
    하는작품마다 재미있는듯요

  • 11. 가을여행
    '19.11.21 7:53 PM (220.93.xxx.111)

    공효진이 재벌 외동딸 이런역 맡은건 한번도 못본것 같아요
    화려한 역할 욕심 안내고 이미 서른초반때부터 엄마역 해냈죠,,

  • 12. 연기도
    '19.11.21 9:24 PM (114.205.xxx.104)

    잘하고 자연스러운 얼굴이 좋아요.
    요새는 다들 인위적인 얼굴들이 많아서 자연스럽게 표정연기가 되니 좋네요.

  • 13. 미쓰 홍당무
    '19.11.22 12:27 AM (14.138.xxx.76)

    잡지와 cf 모델 하던 시절도 인상적,
    화려한 시절?, 네멋대로 해라에서도 자연스럽게 잘한다 싶더니
    미쓰 홍당무에서 무척 인상적이었어요.
    엇비슷한 연기톤으로 보여 지루한듯 싶다가도
    막상 보기 시작하면 놓치지 않게 찾아 보게 되네요.

  • 14. 연기
    '19.11.22 12:34 AM (112.154.xxx.39)

    연기가 자연스럽고 물흐르듯 그역에 녹아들어요
    언제나 공효진식 연기를 하는데 배역에서는 또 그역 그사람으로 보여요
    이뻐보이려고 안하고 자연스럽게 연기를 잘하니 지금까지 롱런하는거겠죠?

  • 15. 전에
    '19.11.22 12:46 AM (73.53.xxx.166)

    듣기로는 영화와 드라마 대본 선택할 때 좀 다른 기준을 가지고 본다고 했던 듯 해요.
    드라마는 대중성을 좀 생각하면서 선택하고 영화는 해보고 싶은 작품으로 선택한다고 했지 싶어요.
    전 공효진 스타일 연기를 좋아하는 듯 해요. 그래서 그런 느낌이 드는 영화들도 좋았어요.
    네멋때를 생각해보면 확실히 센 캐릭터에 매력적이었는데 고맙습니다 이후엔 부드러운 캐릭터쪽으로 많이 변했는데 그것도 전 좋네요.

  • 16. 화려한역할
    '19.11.22 2:43 AM (110.70.xxx.11)

    한적 있어요.
    행복에서 술집마담역.
    늘씬한 몸매에 진짜 딱이더라는..

    공효진 진짜 넘넘 매력있어요.
    진짜 부러움...

    그녀의 연기
    단편영화? 암튼 짧은 영화하나 있는데 그것도 좋았어요.

  • 17. 어제오늘내일
    '19.11.22 5:03 AM (59.27.xxx.138)

    정말 매력있어요. 편안하고... 분위기와.. 어떤 옷이든 멋지게 소화하고 분명 미인은 아닌데 미인이에요 ㅋㅋㅋㅋㅋ(이 무슨 소리) 한마디로 사랑스럽다고 할까

  • 18. 이상하게
    '19.11.22 7:35 AM (130.105.xxx.71)

    웃을 때도 울 때도 이뻐보여요

  • 19. 미씽인가
    '19.11.22 9:29 AM (210.117.xxx.5)

    그 영화에서도 연기 잘했어요.

  • 20. ㅇㅇㅇ
    '19.11.22 11:43 AM (114.200.xxx.120)

    튀지 않고 연기가 자연스러우니 작가들이 좋아하는듯

  • 21. ㅡㅡ
    '19.11.22 3:34 PM (119.194.xxx.203)

    연기에 여유가 있어요
    잘 하려고 애써서 힘들어간 연기 아닌...

  • 22. ...
    '19.11.22 4:16 PM (219.248.xxx.200)

    미씽에서 사연 많은 보모연기
    보통의 연애에서 쎈척하는 여린연기
    연기의 폭이 넓죠.

    재미있게 본건 주구의 태양
    기억에 남는건 고맙습니다. 네멋대로 해라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562989 이런 결혼 조건이 심한가요? 글삭제 됐네요 3 17:17:57 151
1562988 참 동네 엄마들 진짜 야박하네요.. 1 마음이 17:17:31 270
1562987 수시발표가 하나씩 나네요 3 정신차려 17:15:10 213
1562986 다 큰 조카의 이런실수 용납 할수있으세요? 12 난감하다난감.. 17:13:52 459
1562985 김장김치가 물김치로 변했어요 9 고민 17:01:25 642
1562984 간경화 초기라면 어떤 치료를 하나요? 3 .. 17:00:33 305
1562983 울 남편처럼 남자들 싫어하는 사람 있나요? 4 16:59:58 332
1562982 예전에 아르바이트 하다가 이런 일을 겪었어요 4 ㅇㅇㅇ 16:59:12 345
1562981 21살 딸과 너무 안맞네요... 21 눈사람 16:53:15 1,308
1562980 저도 내년에는 고3 엄마가 되요. 2 예비고3 16:49:51 308
1562979 샐러리 잎파리는 어떻게 요리해서 먹나요..? 7 샐러리 16:46:00 345
1562978 이 분의 심리는 뭘까요? 2 로라아슐리 16:45:14 309
1562977 kt 인바운드 업무는 어떤 일을 하는건가요? 2 구직자 16:40:55 193
1562976 지 발등 지가 찍어 놓고 4 네 탓이야 16:38:00 756
1562975 외국어 이름은 왜이렇게 입에 안붙을까요? 6 .. 16:36:51 188
1562974 겨울왕국2 두번 봤는데도 재밌었어요. 4 22 16:29:16 461
1562973 블로그 하시는 분 좀 찾아주세요.. 3 예전에.. 16:28:01 312
1562972 국어문법 질문입니다. 넓다와 넓적 8 ... 16:25:29 356
1562971 남편에게 미안하다는 말을 들었어요 6 ... 16:15:13 1,727
1562970 집보다가 맨탈이 날라가요 20 맨붕 16:15:05 3,521
1562969 '기자'들의 한심한 작태.. 333 16:10:03 276
1562968 헤어롤 빗 중에서 C컬 빗 잘 되는 것 추천해 주세요. 1 C컬 빗 16:07:20 250
1562967 남편이 밥먹다가 전을 직접 더 굽겠다기에 38 와이프 16:04:26 3,790
1562966 한국에서의 프렌치식당 대표메뉴는 뭐라고 할수 있을까요 6 ㅇㅇ 16:04:11 454
1562965 수시 환불 안해줬다고 합격은 아니겠죠 ㅎ 2 고3맘 16:03:32 1,0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