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이하늬가 20대 후반에 영어권에서 1년반 산 것 같은데

.. | 조회수 : 22,397
작성일 : 2019-11-16 18:00:51
이하늬가 20대 후반에 연기 공부 유학으로 영어권에서 1년반 산 것 같은데 우리 나이로 20대 후반에 저정도 살다와도 영어가 많이 늘 수 있나요? 일반적으로요.
IP : 218.152.xxx.137
3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ㅇㅇ
    '19.11.16 6:01 PM (175.223.xxx.114)

    언제 어디서 몇 년을 살아도 공부를 해야 느는 거에요...

  • 2. 당연
    '19.11.16 6:04 PM (211.193.xxx.134)

    공부 열심히 해야 늘죠

    미국 십년 살아도 기초영어 겨우하는 사람도 있음

  • 3. 돈도
    '19.11.16 6:05 PM (178.191.xxx.174)

    많겠다 어릴때 네이티브 과외했겠죠.

  • 4. 음악전공이어도
    '19.11.16 6:07 PM (1.237.xxx.156)

    .......서울대.

  • 5. 성격이
    '19.11.16 6:08 PM (211.36.xxx.155)

    활발하잖아요. 브로큰 잉글리쉬 안쓰려는
    소심 완벽주의 아니고.
    양로원같은데서 말벗해드리거나
    하숙집주인 요리도와주고 그런 싹싹한 성격은 늘어요.
    비서구권 지역 여행하면 오히려 영미권애들이라 똑같이 여행자신분이라 대화할 기회가 더 많구요. 기본만되면 눈덩이와 같아서 쓰면쓸수록 늘죠.

  • 6. .......
    '19.11.16 6:09 PM (182.229.xxx.26)

    언어도 재능이 필요하고, 서울대 머리

  • 7. 흠흠
    '19.11.16 6:09 PM (175.119.xxx.158)

    근데 제가 예체능입시를 몰라그러는데
    엄마가 국악 인간문화재인데 알아서 다들 잘봐줄거같은 느낌적인느낌인데요?

  • 8. ㅇㅇㅇ
    '19.11.16 6:13 PM (222.118.xxx.71)

    국악중고 서울대국악과
    재능 돈 집안 연줄 외모 모두 짬뽕돼서 그런거에요
    그리고 연예인들 1:1로 원어민 영어선생 많이붙여요

  • 9. ....
    '19.11.16 6:13 PM (122.34.xxx.106)

    데뷔 후이니 목적성도 있고 돈도 있고 성격도 활발해서 많이 늘었을 거 같네요. 워홀 가서 설거지 하면서 영어 배우진 않았겠죠..

  • 10. 어릴때부터
    '19.11.16 6:18 PM (218.153.xxx.41)

    native 영어과외 받았겠죠

  • 11. ?
    '19.11.16 6:29 PM (211.243.xxx.11)

    노력여하에 따라 다르죠.
    블랙머니에서 예쁘더군요.

  • 12. 솔까
    '19.11.16 6:31 PM (178.191.xxx.174)

    국악과나 성악과는 서울대 머리는 아니죠.
    다 돈과 빽.
    입시비리. 서울대 성악과 그 여교수 아직도 당당히 가르치죠?

  • 13. ...
    '19.11.16 7:09 PM (183.90.xxx.135)

    Tv에서 본 기억이 있어요.. 이하늬 엄마가 교환교수? 인지로 미국 갔을때 같이 가서 공부 했다고요. 그러면서 딸이 언어쪽에 재능이 있어 빨리 배우고 응용도 잘한다고 인터뷰한게 생각나네요.

  • 14. ...
    '19.11.16 7:11 PM (183.90.xxx.135)

    참..그런데 예체능 서울대 교수 부모 자식 같은 전공 은근 많음요.
    성악하는 그 여자도 서울대 어마도 서울대 교수 아니던가요??
    암튼

  • 15. ㅇㅇㅇ
    '19.11.16 7:22 PM (58.140.xxx.20)

    모 방송 프로에서 이태리어 너무 유창해서
    놀랐었네요.

  • 16. —;
    '19.11.16 7:50 PM (175.223.xxx.228)

    2년 살다온 친구 저보다 못함 , 여행 갔는데 말을 못해요 , 알아듣기는 하는듯하고 , 여튼 노력안하면 안됩니다

  • 17. 인생지금부터
    '19.11.16 7:55 PM (121.138.xxx.181)

    돈 빽있어도 서울대 예체능 가기 쉽지 않아요..내신도 좋아야 하구요..이하늬는 공부도 잘했어요. 영어 뿐 아니라 다른 외국어도 잘한다고 해요..

  • 18.
    '19.11.16 10:05 PM (183.96.xxx.47)

    이하늬 팬이라서 이하늬 관한 영상 다 찾아보고
    유튜브 하늬모하늬 보는데
    말하는 것만 봐도 똑똑하고 지성인이예요
    그리고 어려서부터 엄청 치열하게 살아온 거 같아요
    어머니 뿐 아니라 아버지도 사회적 지위가 있으셨던 분이던데요

  • 19. ㅇㅇ
    '19.11.16 10:14 PM (110.70.xxx.224)

    아버지가 주가조작으로 유죄 판결났었다죠

  • 20. 이하늬
    '19.11.16 10:38 PM (218.48.xxx.98)

    측근에게 들은봐로 엄청 노력형이랍니다
    서울대 국악과도 아무나가나요
    정말 열심히했고 그 언니도 야무지고 똑똑해요
    이하늬도마찬가지구요

  • 21. ...
    '19.11.16 11:59 PM (39.7.xxx.151)

    영어 어릴때부터 공부 시킨걸로 알아요
    원래 프리토킹 가능자

  • 22. ㅇㅇ
    '19.11.17 12:28 AM (183.78.xxx.80)

    공부로 영어회화를 잘 하기는 어렵다고 생각해요.
    아주 드물게 그런 사람이 있긴하나..

    절대 이하늬씨가 그렇다는 것은 아니고요.
    어학연수든 현지가서 현지인을 사귀면
    1년정도만에도 엄청나게 느는 걸 봤습니다.

    회화는 결국 말입니다.
    말은 해야는 것이고요.
    책보고 연구한다고 느는게 아닙니다.
    우리나라에 있은 샘오취리 포함 외국인 연예인들
    공부해서 한국어 잘하거나 머리좋아서 한국어 잘하는 것 아니잖아요.

    친구들과 사귀고 한국연인사귀고
    술마시며 밤새 놀고 떠들며 한국어 늘린거에요.

    어학과 머리는 크게 상관없다에 강력한 한표 던집니다.

  • 23.
    '19.11.17 12:42 AM (59.6.xxx.154)

    어릴때 부터 배운실력은 아니어보여요.

  • 24. 서울대 성악과
    '19.11.17 12:47 AM (124.50.xxx.242)

    간 친구가 있는데요
    공부도 참 잘했습니다
    서울대 예체능과도 공부 못하면 못갑니다

  • 25. ....
    '19.11.17 9:12 AM (118.176.xxx.140)

    스스로 공부못했다는 송혜교도
    일대일 강사붙이니까
    영어 술술 하잖아요

    그리고 서울대는 예체능도 공부못하면 못가요

  • 26. ..
    '19.11.17 9:15 AM (61.47.xxx.14)

    삼촌이 문희상이죠. 이모인지가 노래강사하시는분..

  • 27. 음악전공자가
    '19.11.17 9:54 AM (1.240.xxx.71)

    집안 어려운 사람, 뒷배경 없는 사람이 몇이나 될까요?
    오래전부터 서울대는 실기가 아무리 뛰어나도 공부 못하면 못가는 학교예요.오히려 공부를 더 잘해야 한다고도 했죠.
    머리 좋고 적극적 성격이면 언어가 금방 늘겠죠

  • 28. ....
    '19.11.17 10:07 AM (58.148.xxx.122)

    일반적은 아닙니다.
    출발전 영어실력에서 이미 차이가 나고요.
    음악하는 사람들이 귀가 좋아서 발음 억양이 좋더라구요.
    성격 활발해서 현지 친구 사귀면 훨씬 빨리 늘고요.
    이거는 회화 얘기이고..
    석박사 유학가는 공부 영어는 독해력이 훨씬 중요해요.

  • 29. ㅇㅇ
    '19.11.17 10:10 AM (218.156.xxx.10)

    대학때 1년 교환다녀오고

    꾸준히 외국인과 소통해서

    소통에 아무 문제가 없어요 토익 만점 가깝고요

  • 30. ㅇㅇ
    '19.11.17 10:11 AM (218.156.xxx.10)

    빙고

    댓글에 어학은 머리좋은 사람이 학문하는거랑

    좀 별개예요


    언어는 생활이죠

  • 31. 궁금해서요
    '19.11.17 10:17 AM (59.14.xxx.63)

    같이 국악 하는 이하늬 언니는 현재 결혼 했나요?
    티비에서 본 느낌으로는 여성여성하고
    엄마가 언니에게 기대를 더 많이 한것처럼 보였어요

  • 32. 아이고야
    '19.11.17 12:59 PM (223.38.xxx.222)

    예체능이라도 서울대예요
    서울대는 아무리 예체능잘해도 공부잘해야들어가요

  • 33. .......
    '19.11.17 6:01 PM (121.132.xxx.187)

    예전에 미스 유니버스인지 나갔을 때 본선에서 영어 못해서 통역쓰던데요? 어릴때부터 영어했단 말은 뭔지....

  • 34. ..
    '19.11.18 11:12 PM (218.152.xxx.137)

    영어 해도 중요한 대회인데 통역 쓰는게 자연스러워 보이긴 해요..

  • 35. ........
    '19.11.19 8:41 PM (121.132.xxx.187)

    본선에서 비영어권 참가자들 아주 좋은 발음 아니어도 질문들이 복잡하거나 그러지 않아서 통역없이 하는 사람 많았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87997 박원순이 죽음으로 지키려한 명예와 존엄 북유게펌 01:40:24 62
1187996 핸드폰문자 1 안없어지게하고 확인하는 방법있나요? Nnnn 01:39:00 33
1187995 박시장 빚7억 왜 모금 안 하나요?왜? 14 .. 01:31:50 184
1187994 연세대 대학원 부정입학자는 당시 '부총장' 딸이었다 뉴스 01:31:05 87
1187993 스마트폰 어디에서 얼마 주고 구입하셨나요? 1 01:25:51 55
1187992 민주당의원 부동산으로 국민을 우롱하네요. 13 점점 01:24:32 281
1187991 제로섬 게임의 뜻은? 3 .. 01:23:20 139
1187990 대상포진에 대해 경험담 들려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3 예화니 01:22:58 103
1187989 조국장관 일가, 재판 일대기 / 최강욱, 주진형 5 ........ 01:22:01 136
1187988 계란이 사육환경에 따라 코드가 달라진다는것을 이제 알았.. 4 계란 01:21:27 156
1187987 문대통령 국회 개원식 모든 스토리 .... 01:15:45 91
1187986 예전에 혜경궁에 관한글 82에서 젤 처음 올라왔었죠 13 ㅇㅇ 01:12:59 308
1187985 연대를 강요받아요 5 힘들어요 01:12:20 267
1187984 잠이 안와요 3 .. 01:10:12 187
1187983 영화좀찾아주세요 1 ㅇㅇ 01:07:19 117
1187982 정의연 언론중재위원회 조정 결과(7월 16일자) 6 .. 01:02:48 186
1187981 서울시 산하기관에 근무했었는데요 5 ... 01:01:44 794
1187980 옛날에 전화번호부 기억나세요? 4 ..... 01:00:46 254
1187979 논술 수능최저 3 논술 00:58:53 188
1187978 변호사 김재련씨에게 요구합니다! 12 ........ 00:58:02 547
1187977 윤상 아드님 훤칠 14 00:55:07 1,071
1187976 문재인 뼈 때리는 민족정론지 CNN 20 /// 00:55:02 815
1187975 근데 고소인은 왜 증거를 안내세우나요? 8 .. 00:53:10 443
1187974 민주 정부가 들어서니 대통령에게 신발 던지는 놈도 있네 10 5계절 00:52:16 291
1187973 30년만에 연락온 ㅂㅇ친구들 2 ㅜㅜ 00:51:36 68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