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동백이 보시는 분

... | 조회수 : 15,482
작성일 : 2019-11-14 23:07:35
오늘 눈물바다네요.
별별 비극적인 이별얘기 많이 봤어도 이만큼 가슴 저린적이 있었나싶어요.
IP : 122.38.xxx.110
5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9.11.14 11:08 PM (122.38.xxx.110)

    엄마의 봄날을 먹고 내가 자랐다.

  • 2. 55살아짐
    '19.11.14 11:08 PM (121.182.xxx.73)

    연인이별에 울기는 처음이라요

  • 3. 어머
    '19.11.14 11:09 PM (14.32.xxx.234)

    어뜨케요 ㅜㅜ
    마지막에 “엄마 나 바쁘니까 자주 전화하지말고~”
    하는데 참았던 눈물이 ㅠㅠ

  • 4. ..
    '19.11.14 11:09 PM (175.119.xxx.68)

    엄마에 대한 드라마네요 제시카엄마 용식이 엄마 동백이 엄마 엄마없는뇬은 슬퍼요

  • 5. ㅠㅠ
    '19.11.14 11:09 PM (1.242.xxx.157)

    드라마보면서 처음 울었어요
    전 필구랑 학교 대화씬부터 넘 슬퍼서..ㅜㅜ

  • 6.
    '19.11.14 11:09 PM (211.215.xxx.168)

    오늘이 막방 아니였나봐요

  • 7. 어머!
    '19.11.14 11:10 PM (110.70.xxx.245)

    오늘이 막방여요 ?
    이렇게 끝나는거에요 ?

  • 8.
    '19.11.14 11:11 PM (59.10.xxx.135)

    필구 엄마 손 잡고 오면서 계속 엄마 얼굴 보면서 웃는 모습
    너무 귀여워요,사는 게 쉽지 않다는 필구
    진짜 오늘 너무 울었어요.

  • 9. 중간
    '19.11.14 11:11 PM (61.255.xxx.77)

    나레이션에 큰필구 목소리 들려서 필구 큰모습 나오나보다 했더니 나오긴 하네요 ㅎㅎ

  • 10.
    '19.11.14 11:11 PM (223.38.xxx.3)

    필구도 동백이도
    용식이도
    모두가 슬프네요

  • 11. ㅜㅜ
    '19.11.14 11:11 PM (122.42.xxx.5)

    동백이랑 용식이랑 기차역에 나란히 앉아서 우는 장면, 특히 동백이가 용식이 얼굴을 고개돌려서 흘끔흘끔 보면서 우는 장면 너무 슬프고도 좋았어요.

  • 12. ..
    '19.11.14 11:11 PM (222.237.xxx.88)

    불쌍한 용식이...
    여자 동백이도 안타깝고 엄마 동백이도 불쌍하고..

  • 13. 당근반전
    '19.11.14 11:12 PM (112.166.xxx.65)

    엄마의 연애는 끝나고
    아빠가되어있겠죠.
    드라마 장르상 해피엔딩 백퍼

  • 14. 아 눈물바다
    '19.11.14 11:12 PM (175.208.xxx.230)

    오늘 너무 울었어요.
    벌써 내일 출근이 걱정ㅠ 너무 부어서.
    강하늘 공효진 필구 연기대박ㅠㅠ 너무했어 엉ㅠ

  • 15. 누구냐
    '19.11.14 11:12 PM (221.140.xxx.139)

    엄마들 서사가 진해서 그런가...
    동백이엄마 용식이엄마 제시카엄마에 심지어 규태엄마..

    결국 동백이도 없고 필구 엄마만 남는 건가.
    엄마없던 향미가 젤 슬펐다는....

  • 16.
    '19.11.14 11:12 PM (223.38.xxx.3)

    막방 아니고
    40회가 끝이네요

  • 17. .....
    '19.11.14 11:12 PM (122.36.xxx.223)

    근데 동백이랑 용식이는 연기를 진짜 잘 하네요.
    후아..

  • 18. ..
    '19.11.14 11:13 PM (222.237.xxx.88)

    다음 한 주 더 남았어요.

  • 19. ....
    '19.11.14 11:13 PM (14.42.xxx.140)

    이 드라마 왜 이런데요?
    사람을 웃겼다가 울렸다가
    아주 그냥 가만두질 않아. ㅠㅠ

  • 20. 음음음
    '19.11.14 11:13 PM (220.118.xxx.206)

    2회 더 남았어요.다음주에 종영 됩니다.오늘 마지막 아녀요.

  • 21. ㅡㅡ
    '19.11.14 11:14 PM (112.150.xxx.194)

    필구 빨리 데려와서 다행이고.
    용식이 얼굴 너무 슬프고. 연기 왜 이렇게 잘해요.
    내일. 제시카딸 들통나나봐요.

  • 22. 근데
    '19.11.14 11:14 PM (121.166.xxx.63)

    용식이 김하늘의 연기가 오버스럽게 느껴져서 점점 별로...
    사실 필구아빠인 종렬이와 이어지면 좋긴한데

  • 23. 네모
    '19.11.14 11:14 PM (1.236.xxx.85)

    용식이랑 동백이 결혼할거예요 ㅎㅎ
    동백이 기사 내용 사진이 용식이 엄니 한복입고 식장 앉아있는 사진이더라구요 ㅎ

  • 24. 누구냐
    '19.11.14 11:16 PM (221.140.xxx.139)

    둘이 다시 만나 해피엔딩에 손모가지 겁니다.
    너무 뻔해서, 궁금해지지가 않네요.

    오히려 다음 이야기가 궁금한 건 강종렬과 제쉭~카네..;;
    전 남자 들킨 듯?

    엄마도 이식 받는 것 같고.

  • 25. ...
    '19.11.14 11:17 PM (122.38.xxx.110)

    작가집앞에 배우들 줄서겠어요.

  • 26. olive。
    '19.11.14 11:17 PM (121.141.xxx.138)

    동백이 보면서 울고...
    수능성적 비관 자살한 아이 뉴스에 또 울고.. ㅠㅠ

  • 27.
    '19.11.14 11:18 PM (1.237.xxx.57)

    역시 애는 친엄마가 키워야 하고,
    애 있음서 결혼은 아니네요
    작가가 인생을 아네요 알어

  • 28. 오늘 급식실
    '19.11.14 11:18 PM (115.136.xxx.158)

    청주에 필구 다니는 학교에서 찍었어요
    급식실에 있는-학생들 필구 다니는 학교
    학생들이라고 하네요 촬영날 보러가려고 했는데
    다른 일이 생겨서 못갔는데 아쉽네요
    울다가 웃다고 결국은 울음으로 끝났네요

  • 29. ...
    '19.11.14 11:19 PM (118.46.xxx.250)

    소주한잔했더니 감정폭발했나 눈물샘이 고장났나봐요.
    오늘은 다 짠해요.
    근데 작가의 성격상 해피엔딩을 기대합니다

  • 30. ...
    '19.11.14 11:19 PM (222.237.xxx.218)

    필구가 청주에서 사나요?

  • 31. ㅇㅇ
    '19.11.14 11:20 PM (1.222.xxx.17)

    필구 연기.왜케 잘해요. ㅠㅠ

  • 32. 아니요.
    '19.11.14 11:20 PM (112.150.xxx.194)

    종렬이는 안돼요.
    제일 정떨어졌던게. 종렬이 친구 결혼식 갈때 동백이 오지 말라고 했었죠. 동백이 부끄러워서 뒤로 감추는거.
    인간성 안바뀝니다.

  • 33. 우와
    '19.11.14 11:20 PM (106.102.xxx.124)

    드라마보고 울어 보기 오랜만입니다

  • 34. 이렇게끝나나
    '19.11.14 11:22 PM (175.211.xxx.106)

    참 허망하다 했는데...오늘 종영 아니라니...다행이예요. 오늘은 다 제각기 여러 엄마들의 향연이었네요.
    필구는 연기 천재 !
    이 판국에 젤 불쌍한 사람은 용식이...

  • 35. ...
    '19.11.14 11:22 PM (121.165.xxx.231)

    심지어 흥식이도 나한테는 아빠밖에 없잖아...라네요.

  • 36. 제시카딸
    '19.11.14 11:22 PM (222.237.xxx.218)

    제시카 딸 아빠가 강종렬이 아닌거죠?

  • 37. 오늘
    '19.11.14 11:22 PM (121.183.xxx.6)

    많이 울었어요..엄마들의 서사..나의 엄마..지금 엄마인 나..필구 연기 대박 이네요..모든 출연자가 주연인 드라마 입니다

  • 38. ㅡㅡ
    '19.11.14 11:24 PM (112.150.xxx.194)

    필구 진짜 연기천재!

  • 39. 그렇죠?
    '19.11.14 11:29 PM (112.150.xxx.194)

    저도 요즘 보면서 필구가 부쩍 큰게 보이더라구요.
    초반보다 형아 느낌이 나요.ㅎㅎ

  • 40.
    '19.11.14 11:31 PM (220.117.xxx.241)

    필구 속마음 터트리는데 펑펑울었네요ㅜㅜ

  • 41. 와~ 오늘
    '19.11.14 11:32 PM (58.188.xxx.236)

    필구 ㅠㅠ 용식이..동백이.. 진짜 오열하며 봤네요 ㅠㅠㅠㅠ

  • 42. 어우...
    '19.11.14 11:37 PM (222.101.xxx.249)

    필구때문에 너무 울었어요 ㅠㅠㅠㅠ
    애기가 얼마나 마음이 힘들었을지 ㅠㅠㅠㅠㅠ
    동백이가 종렬이 코때려서 속시원해서 그땐 웃었네요 ㅋ

  • 43. ㅎㅎ
    '19.11.14 11:40 PM (1.243.xxx.9)

    제시카엄마가 두번 이혼은 요새 흠도 아니라고...
    그냥 동거가 아니었나봐요...
    필구 도시락... 슬펐어요...

  • 44. 그러게요
    '19.11.14 11:50 PM (1.229.xxx.7)

    어떻게 햇반에 단무지를 ㅜㅜ 속이 뒤집어지더라고요

  • 45. 제시카
    '19.11.15 2:24 AM (211.222.xxx.240)

    결혼식도 하고 2년 살았는데 혼인신고만 안해서 속이고 결혼한거에요.

  • 46. 필구같이
    '19.11.15 8:41 AM (175.223.xxx.159)

    똑똑한 8세 남아는 1프로도 안될듯 ㅎㅎㅎ
    결국 필구가 엄마 결혼 허락해줄듯 ㅋㅋ

  • 47. .....
    '19.11.15 10:26 AM (112.221.xxx.67)

    저도 나름 똘똘한 8세 남아 키우는데 ..
    필구는 하는말들어보면 진짜 영재중영재에요
    드라마니망정이지 필구수준은 4학년급??? 실제로 필구가 4학년이던데요

  • 48.
    '19.11.15 10:56 AM (203.23.xxx.94)

    우리필구
    저라도 없음 못살거같아요
    성질부리는것도 귀엽고

    지구가 멸망하는줄 알았다구

  • 49. ㅇㅇ
    '19.11.15 11:07 AM (121.168.xxx.236)

    필구가 영화 엑시트에 나와요
    조정석 조카로 나오는데
    연기가 동백이 드라마와 같아요
    영화에서는 왜 저리 오버하나 싶던데요
    지금 드라마와 딱 맞는 연기만 할 줄 아는 듯

  • 50. ...
    '19.11.15 5:25 PM (223.38.xxx.106)

    오늘 개봉 이틀째인 블랙머니 보고왔는데
    필구 아주 잠깐 나왔어요.그냥 필구였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566172 발달장애자폐아이 인연 16:13:17 15
1566171 아들 핸드폰을 꺼놔서 수시합격한줄도 등록금 납부기한도 지났어요... zz 16:12:34 83
1566170 대장내시경 이틀전인데... .. 16:12:17 14
1566169 핵폐기물 100만 년 보관 ‘난제’…독일도 한국도 ‘골머리’ 핵폐기물 16:11:26 27
1566168 주말도 밤낮새벽으로 일하는 신랑 친구가 능력없어서 그렇데요. 친구맞나싶음.. 16:09:09 124
1566167 무주택자 가산점 주는건 다른나라에서도 하는건가요? 궁금 16:06:12 58
1566166 다들 이런 경험 있으시죠? 그런거죠? 설마 나만 16:05:50 118
1566165 5호선 소음 너무 심해서 놀랐어요. 2 지하철 16:02:07 196
1566164 40대 중반인데 병원에 엄마가 같이 가자고 하네요 2 00 16:01:03 449
1566163 ㅅㅅㅅ 드디어 검새들 명단 나오기 시작했네요!! 2 학교가자 15:59:17 417
1566162 조형 디자인 선택 조언 주세요. 1 m 15:58:43 76
1566161 수현은 진짜 남자 키 안봤을까요? 8 . 15:55:01 982
1566160 스토브리그 재밌네요 3 .. 15:54:25 223
1566159 군대>훈련소에 인터넷편지 보내신 분 계세요? 1 이제부터 시.. 15:54:22 81
1566158 으와~우리 시어머니가 겨우 59세였어요 11 .. 15:53:49 1,168
1566157 삼x리 부대찌개 아시나요? 1 sun1 15:52:57 107
1566156 문프 문프 문렐루야 만세다 왜? 4 연방제만이살.. 15:52:47 147
1566155 서초집회 ... 15:50:50 98
1566154 검렐루야~ 아멘까지 하면서 ㅎㅎ 10 자기들은 15:43:09 236
1566153 겨란,, ~했끄덩(든) , ~하그덩 (등) . 어디 사투리인가.. 12 궁금하걸랑 15:40:44 495
1566152 친구가 세상을 떠났습니다 13 사랑해 15:36:23 2,293
1566151 tvn돈키호테 재미있네요 추천 15:35:16 217
1566150 동아일보 김순덕 ㅋㅋㅋㅋ 3 기승전북 15:24:36 927
1566149 주걱턱은 좋은 관상인가요? 16 궁금 15:23:21 1,469
1566148 60대 시어머니 입맛이 없으시다는데요 13 민들레 15:22:13 1,0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