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구축아파트.. 박탈감 느끼네요

.. | 조회수 : 16,071
작성일 : 2019-11-13 17:05:57

저는 부산지역인데

  해운대구 수영구 동래구 부동산 지역 풀리면서

새아파트만 급격하게 오르는거 보니깐

무섭고 부럽고

그렇네요

저는 해운대구 쪽의 구축아파트라서 그런가 가격 안오르고 있어서

부동산 이야기 나오는것도 싫고 그렇습니다.

어휴..

신축을 못산게 참 안타깝네요

IP : 220.92.xxx.107
3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도대체
    '19.11.13 5:09 PM (121.128.xxx.106)

    우리는 언제나 부동산 광풍으로 인한 빈부 격차 비교에서 자유로울까요???

  • 2. 그런게
    '19.11.13 5:13 PM (120.142.xxx.209)

    한 둘인가요
    내 복이 아닌거죠
    난 생각없음

  • 3. 해운대쪽 아파트
    '19.11.13 5:14 PM (223.38.xxx.38)

    변화는 정말 놀라울정도죠.
    근데 저 태풍때 거기 고층콘도에서 투숙했는데
    바람에 건물 전체가 흔들리는 느낌이라(저만 그런건지) 무서워서 잠을 못 잤어요.
    전 거기 좋아도 못 살것 같아요. ㅜㅜ

  • 4. ㅁㅁ
    '19.11.13 5:21 PM (49.161.xxx.87)

    저흰 신축인데 안올라요.
    해운대가 아니라서.
    해운대 신축 오를거는 애초에 예상했던 일이라 딱히 박탈감씩이나...

  • 5. 오늘
    '19.11.13 5:28 PM (211.224.xxx.157)

    부산 부동산애기라 엄청 많네요. 제 생각엔 여기에 투기 부추기는 세력이 존재하는것 같아요. 여기 전국구에 돈있는 아줌마들 많으니.

  • 6. ㄴㅇ
    '19.11.13 5:31 PM (49.161.xxx.87)

    투기를 부추긴다기보다 박탈감과 불만을 부추기는 느낌이랄까요.

  • 7. ralalala
    '19.11.13 5:36 PM (121.175.xxx.228)

    홀딩하세요
    좌동 구축 기다리면
    불 옮겨붙습니다
    -해운대 신축 가진사람

  • 8. ..
    '19.11.13 5:48 PM (1.231.xxx.102)

    박탈감과 불만을 부추기는 느낌22222222

  • 9. ...
    '19.11.13 6:16 PM (58.123.xxx.13)

    전세 살지요~ 뭐~
    딱히 박탈감이랄거도 없고~~~

  • 10. ..
    '19.11.13 6:34 PM (27.163.xxx.58)

    문정부 들어서고 나라 전체가 투기공화국됐네요

  • 11. 투기
    '19.11.13 7:14 PM (116.38.xxx.141)

    공화국인 건지 그런 프레임으로 가두는 건지.
    무주택자 아니고서야 타지 사람들 부산에 관심 없잖아요.

  • 12.
    '19.11.13 7:24 PM (222.97.xxx.125)

    성질급하긴..
    기다려보슈
    신축오르면 구축도따라오른께ㅉㅉ

  • 13. 온나라가
    '19.11.13 7:26 PM (106.101.xxx.140)

    정책 나올때마다 집값 들썩인다 난리네요.
    정책을 내놓지를 말지 하.
    나라가 온국민을 투기꾼 아니면 패배자 만드네요.

  • 14. ?
    '19.11.14 1:14 AM (211.243.xxx.11)

    사람들이 제정신이 아니에요.

  • 15. ...
    '19.11.14 8:23 AM (117.111.xxx.14)

    부추기는 느낌...

  • 16. 전세는어쩌라고
    '19.11.14 8:54 AM (175.223.xxx.88)

    박탈감과 불만을 부추기는 느낌3333333

  • 17. 11111
    '19.11.14 9:21 AM (119.198.xxx.20)

    저는 미혼에 얼마전 영끌해서 2억2천 작은 아파트 하나 샀구요
    회사 동료는 신혼인데 신혼 특공 걸려서 수영구 어디 아파트 분양을 받았지요
    회사 동료 (가진돈 전세 1억5천 좀 되는) 는 근데 P가 1억2천이라고 하더군요
    그래서 요며칠 상대적 박탈감이 커서 님 마음이 이해 되네요
    저는 미혼이고 결혼 생각없어서 제 수준에 맞춰 작은 단지 분양받은거였는데 돈은 저리 벌어야 하나 싶고
    30대에 2억 만드느라 진짜 아끼고 아꼈는데 뭔가 허탈하고 그랬어요
    뭐 내 복이 아니구나 생각해야 맘이 좀 편해지겠죠 ㅠ

  • 18. ,,,
    '19.11.14 9:30 AM (112.157.xxx.244)

    다들 부화뇌동하지 맙시다
    투기를 일삼는 자들 결국 투기로 망합니다

  • 19. ㅇㅇ
    '19.11.14 9:37 AM (121.141.xxx.138)

    안떨어지는게 다행인거죠

  • 20. ....
    '19.11.14 9:40 AM (122.60.xxx.99)

    부산이요..배물 거둬들이고 실제 거래 없어요.
    그냔 희망사항.호가입니다.

  • 21. ....
    '19.11.14 9:45 AM (122.60.xxx.99)

    저위에 피가 1억5천..그거 피 받아서 팔아봤자 다시 그물건
    피 더 얹어 사야해요.ㅠ

  • 22. ...
    '19.11.14 10:02 AM (110.5.xxx.184)

    박탈감과 불만을 부추기는 느낌333333

  • 23. 구축신축이
    '19.11.14 10:07 AM (203.234.xxx.90)

    문제가 아니라 본인 자존감이 문제입니다
    그걸 해결하세요
    그게 아니면 신축 어딜가도 안고쳐집니다

  • 24. 0000
    '19.11.14 11:20 AM (175.215.xxx.125)

    언제는 투기 공화국이 아닌적이 있었나요?
    정부에서 직접 돈빌려 집사라집사라~~하던 시절엔 대한민국 아니고 뭐 어디 다른데 사셧나???
    무슨 이번 정권 들어 유독 그런것처럼 ㅋㅋㅋ

  • 25. xylitol
    '19.11.14 11:24 AM (1.249.xxx.46)

    전 제집이 있다는거에 만족하고 삽니다.
    지금 20년 조금 넘은 아파트인데 30년까지 살다가 능력되면 이사가는거고
    안되면 올수리해서 쭉 살아가려구요.
    어차피 제가 산 집값에서 떨어지지만 않으면 손해는 아니니까요.
    몇억씩 올랐다는 뉴스는 딴세상 같아서 실감이 안나요.

  • 26. 끝물이라는
    '19.11.14 12:34 PM (1.231.xxx.157)

    신호 같기도
    비트코인 광풍일때 82에는 별 관심 없을거 같았는데도
    은근 글이 많았던 기억이 나네요

  • 27. 222
    '19.11.14 12:39 PM (218.48.xxx.98)

    문정부 들어서고 나라 전체가 투기공화국됐네요2222222

  • 28. 말같지도않은
    '19.11.14 1:15 PM (211.208.xxx.8)

    문정부때가 아니고
    전두환때부터 부동산투기 부추겼어요
    어디 이명박그네때는 부동산이 조용했나요??
    유독 문정부때 투기운운은 말하는건 속보이는 얘기네요

  • 29. 그래서
    '19.11.14 2:01 PM (122.37.xxx.154)

    집 살 때는 20년 장기 대출 받더라도 오를 수 있는 곳으로 사는거에요
    내가 가진 돈으로만 집을 사면 오를 수 없는 곳을 사게 되거든요
    지금은 대출이 원금과 이자를 매달 상환하는 식으로 바뀌었지만 몇 년 전만 하더라도 장기 대출로 이자만 내면 됬으니까요

  • 30. ,,
    '19.11.14 2:04 PM (220.71.xxx.135)

    투기공화국은 박정희정부때부터 였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81072 단호박 냉장고에서 보관 며칠이나 가능해요? 궁금 11:25:33 26
1181071 식기세척기장이 mdf로 되어있는데...필름 안벗겨질까요... ... 11:22:27 48
1181070 주식 가지고 담보대출 ........ 11:21:43 74
1181069 요즘 러닝머신은 잘 안 하나요 1 sss 11:20:38 68
1181068 설현이랑 지민 추측 5 ... 11:19:35 532
1181067 음식을 시어머니가 다 만들면 며느리는 당연히 설거지 해야 하지 .. 26 .. 11:19:21 570
1181066 아우디 a4 vs 벤츠 c클 ... 11:18:20 87
1181065 세상에 손정우 미국 인도 거절했대요. 9 오마이 11:18:10 549
1181064 삼호어묵님 새 글이 올라왔네요 1 ... 11:17:16 327
1181063 조국 잡으려다 사면초가... 독이 된 윤석열의 입 11 반검찰개혁 11:17:09 319
1181062 최강욱 "삼합회 같았던 검사장회의, 윤석열 뜻대로 안 .. 8 mbc 시선.. 11:13:53 307
1181061 인천시,과천시 환자의 진술거부로 확진환자를 찾아내는데 어려움 .... 11:13:22 144
1181060 약사님. 알리트레티노인. 부작용 있나요? 손 습진으로 고생중입니.. ㅇㅇㅇ 11:13:09 59
1181059 쉬는날 집에서 살림하는게 너무좋아요ㅜㅜ 4 ... 11:12:52 362
1181058 비밀의숲 보면서 윤석열... 세상이 11:12:07 159
1181057 동맹국이 동맹국의 평화를 방해한다?????? 약속 11:11:02 54
1181056 EBS가 제가 나이들었음을 깨우쳐 주네요.. ^^; 3 11:09:30 486
1181055 헐~ 김남국이 문정부 부동산 정책을 실랄하게 비판하네요? 12 왠열? 11:09:13 454
1181054 선풍기 VS 에어써큘레이터? 5 ... 11:09:10 189
1181053 부동산 실정에, 미통당은요? 하는 사람들 18 .. 11:08:32 149
1181052 누군가 싫을 수 있지만 상처는 주지 맙시다 2 .. 11:07:09 253
1181051 아이들 학원안보내고. 믿고 정서적으로 편하게 해주신분? 17 도토리 11:06:05 454
1181050 왜 곽상도 사정 봐줘요? 11 00 10:59:11 440
1181049 결혼 전과 후 9 ㄴㅇㅎ 10:56:19 858
1181048 故 최숙현 동료들 "숙현이가 맞으면서 비는 모습 봤다 8 ㅠㅠ 10:54:07 1,3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