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룰라의 김지현..남편쪽에 아들들이 있었네요

.. | 조회수 : 20,078
작성일 : 2019-10-20 23:09:00
오늘 미우새에 나온 내용인것같은데
요즘 그 방송 안보고있어서 기사로 접했어요
남편이 재혼이고 중고등학생 아들들이 있어서
같이 사나봐요
시험관 아기 시도하는데 계속 잘 안된다는 얘기는 들었는데..
룰라때 진짜 예쁘고 비주얼만 담당한게 아니라
노래도 잘하고 성격도 좋다고 들었는데
연예인들은 전성기때는 바쁘기도 하지만 인기떨어질까봐 결혼할 엄두도 못내고 ..그 좋은 시기를 다 놓치는것같아
안타깝네요
IP : 182.224.xxx.120
1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19.10.20 11:10 PM (1.237.xxx.64)

    진짜요??
    남편 초혼인줄
    맘고생좀하겠네요ㅜ

  • 2. 도대체
    '19.10.20 11:13 PM (202.14.xxx.177)

    매니저가 누군지..
    아까워요. 룰라이후 행보가 제 보기에는 구렁텅이로 향해 직진.

  • 3. 이미
    '19.10.20 11:50 PM (121.133.xxx.137)

    나이도 있고
    전처자식들도 저리 다 큰 애들인데
    굳이 시험관해서 아이 낳아야되나요?
    낳아도 애 열살이면 부모 환갑 바라볼텐데

  • 4. ...
    '19.10.21 9:56 AM (175.223.xxx.148)

    중고딩때 영혼 가출했었어요
    힘든 시기에 ㅠㅠ

  • 5. 전성기때
    '19.10.21 10:19 AM (14.41.xxx.158)

    우리가 상상도 못할 돈을 벌었을텐데 그돈 관리 잘했으면 지금도 혼자 살며 떵떵거리겠구만 번돈 다 어쩌고 저런 재혼자릴 들어갔는지 의아하네요

  • 6. ㅠㅠ
    '19.10.21 11:10 AM (118.40.xxx.34)

    오빠랑 사업하면서 돈을 다 날렸다고 전에 방송에서 본적 있어요

  • 7. ...
    '19.10.21 11:44 AM (175.113.xxx.252)

    김지현 사업하다가 돈 많이 날렸잖아요... 그래도 성격은 착하신것 같던데.... 그냥 그 방송 보면서 그래도 자식둘있으니까 차라리 다행이다 싶더라구요.. 김지현 애 엄청 가지고 싶어하는건 방송에 나와서 이야기 많이 했는데 그래도 뭐 아들들 친아들로 키우면 되지 않을까 싶어요... 저희 친척 어른 한분도 저런 케이스인데 나중에 키우니까 효도 하고 친엄마로 잘 챙기면서 살더라구요.

  • 8. ..
    '19.10.21 12:00 PM (223.33.xxx.204)

    전성기야 화려했지만 그 이후가...
    너무 작품성없이 벗는 영화 찍고 한동안 누드집 열풍 불때
    누드 찍은 것도 그렇고.. 보통 멘탈남자들은 감당하기 힘들죠..

  • 9. 가족의
    '19.10.21 1:03 PM (125.184.xxx.67)

    모습은 다양하니까요.
    본인이 선택한 길이니 이쯤에서는 응원해 주는 게 맞죠.
    걱정보다는요.

  • 10. ㆍㆍㆍ
    '19.10.21 1:18 PM (210.178.xxx.192)

    친엄마도 감당하기 힘든 사춘기 남자애 둘을 건사하기로 맘먹은 자체가 일단 대단해요. 약은 여자들은 절대 그 길을 선택하지 않지요. 주변을 보니 차라리 새엄마 입장에선 딸 둘보다 아들 둘이 낫습니다. 나중에 며느리들하고도 쿨하게 지내더군요.

  • 11. 그냥 살지
    '19.10.21 2:01 PM (1.222.xxx.70)

    김지현 결혼한줄도 몰랐 ㅠㅠㅠ

  • 12.
    '19.10.21 2:52 PM (220.118.xxx.92)

    김지현도 결혼하고 싶었겠죠.
    돈 많이 벌었어도 가정 환경이 안정적이지 않아서 마음 고생 많이 한 걸로 알아요.
    착하고 외모 좋고 노래도 잘 하지만 약삭빠른 스타일은 아닌 것 같더라구요.

  • 13. ...
    '19.10.21 4:05 PM (211.187.xxx.238)

    결혼 안했으면 계속 술마시고 술마시고...그렇게 살았을지도 모르죠
    외로움 타는 성격 같던데..
    어찌되었든 가족을 이루면서 안정적으로 된 것 같아 다행이예요

  • 14. ...
    '19.10.21 5:03 PM (223.62.xxx.53)

    룰라시절도 쉽지 않았을것 같아요.남자멤버들 행보가 성범죄자, 도박범. 여친누드화보 제작.....
    말이 좋아 한팀이지 어떻게 견뎠나 모르겟어요. 행복하길 바래요.

  • 15. ..
    '19.10.21 5:46 PM (110.70.xxx.251)

    맞아요.
    김지현 생긴거는 여우상인데
    말하는거나 행동 보면 순둥과더라구요.

    어찌되었든 행복하게 살았음 좋겠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58629 걸레 냄새 빼는법이요 ㆍㆍ 09:53:55 6
1158628 최민희 "기부금, 할머니 밥 먹는 데 쓰면 안돼&quo.. .. 09:53:24 28
1158627 동네 세탁소 카드 되나요? *** 09:52:40 16
1158626 아이들 무사히 등교했습니까? 얘들아반갑다.. 09:51:37 41
1158625 오늘 아침 초등학교 앞에서 4 ㅇㅇ 09:50:12 166
1158624 맘에 드는걸 사는게 아니고 싼걸로만 사니 3 09:49:51 138
1158623 삼시세끼에서 공효진 까만패딩 어디깔까요 벌써패딩 09:49:33 47
1158622 "경기동부 오렌지 국제파" 가 뭔가요? 2 궁금 09:49:33 69
1158621 의사의 이런 말 따라야 했었나요? 4 독수리 09:48:45 154
1158620 뒷머리저림 아시는 분? ... 09:48:32 40
1158619 고1 딸아이 어찌할까요 (쓰다보니 글이 기네요) 2 ㅇㅇ 09:47:39 168
1158618 마스크 ... 09:41:13 111
1158617 2년반 동안 서울 자치구 별 아파트 값 변화 엄청나네요 2 .... 09:41:07 247
1158616 5세 딸자랑 3 딸엄마 09:40:03 207
1158615 파라핀 사용 하시는분중.... 궁금 09:38:17 67
1158614 리얼미터) 윤미향 사퇴 70.4%.. 21 조작미터너마.. 09:35:47 483
1158613 회사에 3일만 출근하고 싶어요 4 ㅇㅇ 09:33:56 279
1158612 성인되어서 키크신분 있어요? 9 ........ 09:28:12 366
1158611 47,000원 짜리 물건 반품비가 20,000원이라면...? 8 거기 09:27:45 625
1158610 강남구청 근처에 점심 맛있게 먹을만한 음식점 있을까요? 2 ㄱㄴ 09:24:02 125
1158609 민도 4 ... 09:22:39 129
1158608 중학생 어휘향상시키기 좋은책 뭐가있을까요 3 . . 09:12:48 344
1158607 농산물 꾸러미 오고 있나요? 2 ㅇㅇㅇ 09:10:57 655
1158606 사용도 안햇는데 반품이 안된다네요 방법있나요? 25 09:06:18 1,468
1158605 이용수 할머니 기자회견 옆에 있었던 사람의 정체 28 ㅇㅇㅇ 09:04:30 1,0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