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안젤리나 졸리도 힘들겠죠?

안젤 | 조회수 : 14,400
작성일 : 2019-09-22 10:25:27
이혼하고
그랴도저 여자는 능력있어 수행원 비서 유모
뭐 돈이야 어마하니
애기르는게 뭐 여섯명이라서 힘들까 싶었는데
첫째 대학보내려고 우리나라 왔다갔다하는거보니
그래도 남편없이 양육으로 힘들수도 있겠다
돌싱이라서 힘든거 있을수도 있겠다
뭐 그런 무뜬금생각이 드네요 ㅋ
뜬금포
IP : 223.38.xxx.155
2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그 큰아들
    '19.9.22 10:27 AM (14.138.xxx.241)

    하고 정이 깊어 그렇겠죠
    첫아이란 원래 첫정이라 애틋하다더라구요

  • 2. 핑크
    '19.9.22 10:27 AM (221.165.xxx.202)

    당연한거 아닌가요??
    돈많고 셀럽이라서 안 힘들까요
    사람은 다 힘들어요
    셀럽이라 더 힘들수 있구요

  • 3. 서민시각
    '19.9.22 10:27 AM (218.154.xxx.140)

    돈이 받쳐주는데 뭐가 힘들어요 ㅋㅋㅋ
    돌싱이라서 힘든게 아니라 더 자유롭고 좋죠.
    빵오빠가 술주정을 그리 했다니..

  • 4. ^^
    '19.9.22 10:27 AM (59.25.xxx.52)

    자식을 위해 헌신하는 어머니는
    돈이 있으나 없으나 남편이 있으나 없으나 다 힘들겠죠^^
    그냥 제 생각이에요

  • 5. 누구냐
    '19.9.22 10:32 AM (221.140.xxx.139)

    모두 각자 손톱 밑 가시는 있는 법이죠.
    쇼윈도맘이 아니라 더 바쁘게 살 것 같아요

  • 6. 다른
    '19.9.22 10:33 AM (112.145.xxx.133)

    사람 힘들면 나 힘든거 덜하고 다른 사람 기쁘면 나 좋은거 덜한가요
    남들하고 비교하는게 불행의 시작인듯요 행복한 사람 복받은 사람 뛰어난 사람들 얼마나 많아요 반대되는 사람들도 많고요 내 인생이 잠시 힘들고 초라해보여도 열심히 살아온 내 인생이예요 묵묵히 가진 것에 감사하며 하루하루 살아가보아요 우리

  • 7. ?
    '19.9.22 10:41 AM (211.243.xxx.11)

    뭐가 힘들어요?
    남편 있으면 뭐가 더 좋을까요?
    돈 많고, 애들 잘 크고, 자기 일 잘 하고.

  • 8. ...
    '19.9.22 10:55 AM (223.62.xxx.227)

    다시 미국가서 아이들하고 디즈니랜드 갔던데요? ㅎㅎ
    엄마로써 걱정과 큰아이가 그립기는 하겠지만 여태 잘 살아온 사람이고
    나머지 자식들이 잘 크고 있으니 충분히 만족하고 할것 같아요.

    늙다리 브래드 피트랑 손절한게 신의 한수에요.
    혼인신고 하자마자 일년도 안되서 온갖 진상짓으로 애들 괴롭히고
    알콜 중독에 그돈을 벌면서도 양육비도 안주려 하고...늙은남자 떼버리고
    다큰 아이들이랑 편하게 살일만 남았는데 전혀 안힘들듯요.

  • 9. ..
    '19.9.22 10:56 AM (175.116.xxx.116)

    연예인걱정이 세상에서 젤 쓸데없다는데 거기다 외국연예인 걱정이라니..
    진짜 할일 더럽게도 없나봐요

  • 10. wisdomH
    '19.9.22 11:00 AM (14.33.xxx.211)

    님이 백배 더 힘들겠죠.
    그녀도 힘들거다 하면 님 마음 덜어지나 본데.
    그녀의 인생은 우리 상상 범위를 넘기에
    그 걱정이 무의미

  • 11. 사는게
    '19.9.22 11:02 AM (110.70.xxx.189)

    사는 게 고행입니다.

  • 12.
    '19.9.22 11:05 AM (1.237.xxx.200)

    댓글이 왜 이리 까칠해요.
    돈많은 사람도 자식키우긴 다 힘든거 아닌지 물어보시는건데.
    돈이 정말 정말 중요하죠. 그러나 지난번 해외석학이 하는 말을 보니 한국의 최대불행은 지나치게 물질적인 사고 땨문이라고 하더군요. 정신적 가치를 소중히 하던 민족이 경제발전을 위해 어쩔루 없는 선택을 하고 달려왔지만 이제 점 숨돌리고 살만한데도 여전히 그 물질적 사고에서 못벗어나서 결핍에 시달리며 비겨하거 불행한거.
    자식키우기가 어째 돈으로 되나요.
    십대 말대꾸하고 엇나가는 자식 돈으로 됩디까.
    원글이는 졸리 걱정을 한게 아니라 돈걱정을 한거로 보이는데....

  • 13. 안젤리나 졸리
    '19.9.22 11:07 AM (110.70.xxx.214)

    안젤리나 아들이 한국 초중고로 갔으면
    전세계적으로 야만적인 교사갑질과 처참한 학생 인권의 실태가 드러날텐데..
    아쉽군요

  • 14. ㅋㅋㅋ
    '19.9.22 11:09 AM (110.70.xxx.237)

    진짜 할줌마나 할법한 궁예네요
    준재벌급 헐리웃 탑여배우 걱정이라니 ㅋㅋㅋ
    알콜중독 브래드 피트랑 사느니 봐줄 사람도 많겠다 돌싱으로 사는 게 백배 나을 수도 있죠
    저 돌싱 아니고요. 어이없는 궁예라서요 ㅋㅋㅋㅋ

  • 15. ...
    '19.9.22 11:12 AM (223.62.xxx.70)

    다른 사람들에 비해 판단, 결단, 실행이 빠를테고, 자질구레한 후회와 미련은 적겠죠.
    돈으로 사람 써도 자기가 결정해야할 일이 작은 것부터 큰 것까지 얼마나 많겠어요.
    졸리에 비하면 평범한 제 일상을 그 수준으로 판단하고 실행하며 살아간다면 스트레스가 훨씬 적을거라는 생각이 드네요.

  • 16. ㅇㅇ
    '19.9.22 11:13 AM (223.38.xxx.155)

    문득 드는 생각 편한 82에 올렸다가 혼이 많이 나네요 ㅋㅋ 옳으신 말씀들도 많구요 마음이 아픈 분들도 많아보이구요 덧글들은 잘 보았습니다 고마워요

  • 17. ...
    '19.9.22 11:47 AM (223.39.xxx.208)

    으구~ 일상글도 못쓰게 할꺼면
    진짜 정치게시판으로 만들던지...
    첫댓글 뭐니

  • 18. ...
    '19.9.22 1:33 PM (172.58.xxx.86)

    세상에 행복하고 좋기만 한 사람이 어딨겠어요. 인생은 멀리서 보면 희극이고 가까이 보면 불행이래잖아요. 각자 힘든게 있겠죠 특히 졸리처럼 사생활 일거수 일투족 소문나고 사진찍히는 사람이 힘든 점이 없겠어요. 다 힘든거 있겠죠. 금전적인 고민은 없을지 몰라도

  • 19. 돈에 한맺힌
    '19.9.22 10:55 PM (199.66.xxx.95)

    분들 너무 많네요.
    돈 있다고 인생이 편하면 그게 인생일까요?
    돈문제 사라지면 다른 문제가 열리는 법이죠.

  • 20.
    '19.9.22 11:55 PM (14.40.xxx.172)

    딱히 크게 힘들진 않을것 같아요
    매덕스랑 헤어져있어야해서 그게 심적으로 좀 우울할순 있어도
    뭐 화상영상이며 인터넷 빵빵한걸로 매일 얼굴 볼테니까요

    크고 넓은집에서 아이들과 행복하게 잘살고 있어요
    단지 브래드랑 헤어진 아픔은 속으로 가지고 있겠죠
    브래드피트도 너무 고통스러웠다고 하던데
    나중에 봐서 둘이 다시 합쳤음 좋겠어요

  • 21. ㆍㄴ
    '19.9.23 12:03 AM (221.132.xxx.128)

    돈이 있든 없든
    사랑했던 사람과의 이혼은 힘든거겠죠.

    댓글들이 참 까칠하네
    댓글 까칠 1등 사이트. 될듯

  • 22. ..
    '19.9.23 12:22 AM (175.119.xxx.68)

    외국배우 걱정까지 하고 참

  • 23. 자식
    '19.9.23 5:08 AM (58.121.xxx.37)

    돈만 있다고 다 되나요?
    돈으로 아이들이 크나요?
    돈이 아무리 많아도 아이 진로를 위해 한국 대학을 알아보고 결정하고 하는 절차를 거치기에는 사랑과 관심 희생이 있어야죠.
    그건 돈이 많다고 저절로 해결되는 것도 아니고요.
    과정에서 상의하고 의지할 남편이 있었던 것도 아니고요.


    이 글의 의도는
    아무리 돈이 많아도 사람 사는 거, 고민하는 거, 외로움, 걱정 다 비슷하다는 생각으로 쓴 거지.
    쓸데없이 헐리웃 배우 걱정하는 글인 걸까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601945 혹시 아기 브랜드옷 이월상품 싸게파는 사이트 아시나요? ........ 00:16:28 4
1601944 방금 우리 강쥐가 방구 꼈어요. ㅎㅎ 00:15:10 46
1601943 간병인 어디서 구하나요? .. 00:12:54 56
1601942 췌장 물혹 관련 병원 여쭤요 조언 부탁드.. 00:12:00 46
1601941 대진성주회 다니는 남자를 좋아하게 되었는데요 kkkks 00:10:52 103
1601940 백날 마스크 써봐야 식당 주인 잘못만나면 끝이예요 5 ... 00:01:28 807
1601939 기생충 엔딩후에 조여정은.. 3 12 2020/02/18 1,258
1601938 혼술했는데. 옛사람이 너무보고싶네요 3 쇼팽 2020/02/18 478
1601937 금태섭이 자꾸 꼼수쓰면 정봉주 무소속 출마할듯하네요. 16 ㅇㅇ 2020/02/18 815
1601936 사법농단판사들 죄다복귀; 2 ㄱㄴ 2020/02/18 117
1601935 이글에 링크된 페북글 왜 지웠을까요? 1 페북 2020/02/18 122
1601934 대상포진 걸렸는데도 예방주사맞음 효과있나요? 6 .. 2020/02/18 561
1601933 PC에 네이버가 안돼요 2 .. 2020/02/18 181
1601932 따뜻한 패딩 하나 사려는데 몽클레어 추천좀 부탁드려요. 9 굽신 2020/02/18 770
1601931 요즘 용의 눈물 보는데 재밌어요 ㅁㅁ 2020/02/18 121
1601930 감말랭이 원없이 먹고 싶어요. 19 머리가띵~ 2020/02/18 1,755
1601929 정봉주 하고 경선 안할라고 로비도 했다네요 /펌 13 금태서비 2020/02/18 1,373
1601928 씨젠, 코로나19 진단시약 전세계 공급 10 .... 2020/02/18 1,531
1601927 부르클린으로 가는 마지막 비상구 4 aa 2020/02/18 567
1601926 분당에서 항공대 통학 가능할까요? 8 아이 2020/02/18 675
1601925 탤런트 지수원.. 5 ... 2020/02/18 2,306
1601924 남편이 전여친이랑 같은 직장에 근무하는데요 16 ... 2020/02/18 2,718
1601923 80년대에 산 피아노 가격이요 6 피아노 2020/02/18 950
1601922 인생이 덧없이 가도 괜찮겠죠 9 123 2020/02/18 1,430
1601921 3월달에 제주여행 어떨까요? 3 .. 2020/02/18 6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