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19금) 옷 입고 있으면 설레인다고 하네요.

19금 | 조회수 : 28,739
작성일 : 2019-07-16 12:21:59
남친은 제가 옷 벗은 몸보다 옷 입은 모습에 흥분과 더 설렌대요.
이 말이 기분 나빠서 왜 옷 벗은 모습에 흥분해야 되지않냐고 하니까
이상하지만 옷 입은 모습에 흥분된다고 하는데 이 말 기분 나쁜데 어떻게 생각해야 할까요?
저도 마찬가지인거 같아요. 솔직히 옷 벗으면 배 나오고 볼품 없지 않나요? 다만 표현하지 않을뿐....
저도 느끼지만 말을 안했을 뿐인데 대놓고 저렇게 이야기 하니 기분 나쁘더라구요.
앞으로 계속 만나도 될까요?
만난지 한달된 커플입니다.
그것도 둘 다 40살이구요.
IP : 223.39.xxx.6
3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ㅇㅇ
    '19.7.16 12:23 PM (14.38.xxx.159)

    40이면..
    가리는게 나아요.

  • 2. 40이면가리는게
    '19.7.16 12:24 PM (118.38.xxx.80)

    이쁘죠. ....

  • 3. ㅋㅋㅋㅋㅋ
    '19.7.16 12:25 PM (223.38.xxx.206)

    그쵸. 적당히 가려주고 알몸은 상상하게... ㅋ

  • 4. 기분
    '19.7.16 12:26 PM (121.146.xxx.123)

    기분 나빠도 어쩌겠어요
    옷으로 단점이 보완되서 옷 입은 게
    다들 이뻐요
    목욕탕 가면 다 거기서 거기

  • 5. ..
    '19.7.16 12:28 PM (222.237.xxx.88)

    상상하는 즐거움도 플러스니까요.
    기분 나쁠 소리는 아니에요.

  • 6. 나무
    '19.7.16 12:31 PM (147.6.xxx.21)

    상상은 내 맘대로 그릴 수 있는거니까요...ㅎㅎㅎㅎ

    원글님 기분 나빠도 어쩔 수 없어요

  • 7. 알고보면
    '19.7.16 12:33 PM (121.130.xxx.60)

    변태는 도처에..
    남자들 변태 많아요
    변태는 자기가 왜 변태인지 모름

  • 8. ...
    '19.7.16 12:34 PM (65.189.xxx.173)

    40이면 알몸이 그리 예쁘지 않으니까 당연한거라 봐요.

  • 9. ㅋㅋ
    '19.7.16 12:34 PM (211.253.xxx.20)

    댓글들..
    왠지 공감가네요 ㅎ

  • 10. ..
    '19.7.16 12:35 PM (175.115.xxx.138)

    40살 남친은 표현을 한거고 님은 속으로 생각한거고 결국 똑같은 마음이네요

  • 11. 암요
    '19.7.16 12:40 PM (112.216.xxx.139)

    40대면 잘 가려줘야죠.
    굳이... 벗어봐야 쭈글쭈글... 할많하않...

  • 12. Mggg
    '19.7.16 12:42 PM (1.228.xxx.120)

    뭐가 변태에요.
    워터파크 같은데 가면 젊은 여자나 젊은 애기 엄마들 목욕탕에서 다 그저 그래요. 에지간 하면 옷 입은게 낫습니다.
    그리고 알몸 보다 란제리 입은게 더 이쁘고요.
    평상복이 더 설렌다면 뭐.. 남편이 좋아하는 스타일이거나, 스탈 상관없이 옷 입은게 설렌다면 페티시 같은거 아닐지

  • 13. 지나가다
    '19.7.16 12:43 PM (223.39.xxx.201)

    낭낭하게 입어주는게 이쁠 나이

  • 14. .....
    '19.7.16 12:58 PM (220.94.xxx.243)

    벗길생각에 설레이는갑져 머

  • 15. 순이엄마
    '19.7.16 1:03 PM (112.187.xxx.197)

    입었을때라도 설레이니 다행.

  • 16. 흥분된다니
    '19.7.16 1:04 PM (116.39.xxx.162)

    옷 입은 모습이 예뻐 보인다도 아니고
    흥분 된다니 변태인가???

  • 17. ㅎㅎ
    '19.7.16 1:11 PM (112.165.xxx.120)

    원래 홀랑 다 보이는거보다 가리는게 야해요~~~~~~~~~~~~~~~~~~~~

  • 18. ㅎㅎ
    '19.7.16 1:12 PM (112.165.xxx.120)

    남자도 그렇잖아요 ㅋㅋㅋ 예전 어느 글에서 자기남편 나체보면 왠 인삼이 걸어다닌다고...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19. ..
    '19.7.16 1:23 PM (175.116.xxx.93)

    40이면 그렇게 되는 군요.. ㅍㅎㅎㅎㅎㅎㅎ 슬프다..

  • 20. 원글님이
    '19.7.16 1:40 PM (58.234.xxx.57)

    옷빨이 좋으신거 아닐까요?
    전 몸매 좋은 남자도 벗은 몸 안좋아해요 --
    옷 잘 입은 남자가 더 섹시하던데 ㅋ

  • 21. 원글은
    '19.7.16 2:08 PM (116.39.xxx.162)

    옷이잖아요.

    란제리나, 수영복도 아니고...

  • 22. ㅇㅇ
    '19.7.16 5:41 PM (115.137.xxx.41)

    할머니 맨 살 보고
    옷 좀 다려입으라는 할아버지 말씀이 생각나네요

  • 23.
    '19.7.16 5:58 PM (116.124.xxx.148)

    각 개인의 성적인 취향은 각양각색이죠.
    그리고 저 정도는 매우 노멀한 범위죠.

  • 24. .....
    '19.7.16 6:18 PM (112.144.xxx.107)

    20 30대도 몸매 좋고 관리한 사람 아니면 벗어도 썩 이쁘지 않더라고요.

  • 25. ...
    '19.7.16 7:06 PM (58.238.xxx.221)

    어지간히 모델처럼 관리한 사람 아니면 당연히 입은 몸이 아는거 아닌가요?
    모델처럼 맨날 몸관리 한사람이나 볼만하지
    목욕탕 가도 몸매좋은 사람이 거의 없어서 그른가.. 전 당연하다 생각...

  • 26. ...
    '19.7.16 7:07 PM (58.238.xxx.221)

    인삼...ㅋㅋㅋㅋㅋㅋㅋㅋㅋ

  • 27. ....
    '19.7.16 7:26 PM (180.71.xxx.169)

    까놓고 말해 벗어서 더 이쁜 사람이 몇이나 되나요? 똥배에 절벽가슴, 셀룰라이트.. 총체적 난국 ㅠ

  • 28.
    '19.7.16 7:33 PM (58.151.xxx.204)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인삼

  • 29. ==
    '19.7.16 7:41 PM (210.2.xxx.32)

    이게 변태면 세상에 다 변태겠네.

    아무데나 무조건 변태야....82에 결벽증 환자들이 몇 명 있는 듯. 19금 얘기만 나오면 무조건 변태, 더럽다.

  • 30.
    '19.7.16 7:49 PM (223.62.xxx.177)

    순이엄마 댓글 넘 웃김ㅎ

  • 31. 판다
    '19.7.16 8:37 PM (121.130.xxx.214)

    벗지 말란 말 아닌가요?

  • 32. dma
    '19.7.16 8:37 PM (120.142.xxx.32)

    남편은 뭐라고 하나요?

  • 33. 똘이 누님
    '19.7.16 9:31 PM (77.161.xxx.212)

    인삼이 걸어다니는 거면 괜찮은 거 아니에요?
    40대부턴 삼계탕 닭 같이 푸짐한 몸매의 시작일텐데...

  • 34. ..
    '19.7.16 11:47 PM (173.95.xxx.126)

    댓글들이 은근히 웃기네요 연륜들 우러나옴

  • 35.
    '19.7.17 1:23 AM (122.34.xxx.5)

    웃으라고 댓글 쓰신것들 맞죠? 35세전으로는 아직 맨몸이역시도 이쁠나이고요. 40대에도 타고날때부터 이쁘고 몸매관리 잘 되고 하면 홀랑 벗어도 이쁘고요. 이쁘지도 않고 관리도 안한 대부분의 여자들은 40이건 아니건 가려주는게 예의에요. 무슨 나이타령들을 하세요. ㅋㅋㅋ

  • 36. 입으나, 벗으나
    '19.7.17 9:15 AM (61.82.xxx.207)

    입으나 벗으나 설레임 없는 남편들도 많습니다.
    가족하고는 하는거 아니다, 아내는 관상용이다.
    심지어 마누라하고만 섹스가 안된다고 하는 남자도 있습니다.
    남자 사랑 제일 많이 받는 여자들은 창녀겠죠?
    이 남자, 저 남자 좋아 죽겠다고 비싼 돈 내가면서 달려 들잖아요? 부러운가요?
    그 정도면 서로 적당히 관계 좋은 연인이예요.

  • 37. ..
    '19.7.17 9:33 AM (220.78.xxx.32)

    인삼 삼계탕 너무 웃기네요
    ㅋㅋㅋㅋㅋㅋㅋ

  • 38. ....
    '19.7.17 10:05 AM (1.237.xxx.189)

    취향이에요
    다 벗은거보다 옷 입고 하는걸 야하다고 생각해 좋아하는 놈도 있고
    옷 입고 덮치면 좋아할걸요
    나이 상관없는거 같은데요
    글고 얼굴이야 별수없이 늙었어도
    애 안낳고 관리 열심히 했으면 몸땡이야 40까지는 남자에게 어필할수 있죠 뭐
    몸이 안끌렸음 40 아니라 30이라도 안만나요 남자는
    그냥 취향이 그런걸로

  • 39. ..
    '19.7.17 10:05 AM (182.228.xxx.37)

    아가들도 기저귀차고 왔다갔다 하는게 구엽지 않나요?
    하물며 40은 ㅜㅜ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585138 손예진은 로코를 왜 이제야 했나요! 높은음자리 06:07:10 29
1585137 김어준의 뉴스공장 1월21일(화)링크유 Tbs안내 06:01:10 32
1585136 대한민국 검찰... . 1 ㄱㄴㄷ 06:01:07 34
1585135 강남인데요, 우리 동네도 이번엔 좀 다른 사람 나왔음 좋겠어요 1 어휴 05:44:51 170
1585134 이 독일기자 서재 의자 어딘 건지 아시는 분? 2 궁금궁금 05:19:30 313
1585133 생리주기 계산이 어려워요ㅜ 2 ㅇㅇ 04:26:17 244
1585132 손예진 배우 키가 8 04:22:38 1,172
1585131 안면거상, 미니거상, 쁘띠,귀족 해보신 분들 happy 04:22:33 182
1585130 댓글주신 모든 분들 감사했습니다. 1 패딩원글이 04:00:02 383
1585129 대학 면접시 이런 질문을 받는다면..피할단어는? .. 03:39:31 183
1585128 김치 할때.. 1 000 03:26:48 287
1585127 ㅅㄱㅎ 보면 무당이니 미신 다 소용없네요. 3 ㄷㄹㄴ 03:22:52 2,189
1585126 필립스 에어프라이어 트윈터보스타 쓰시는 분 계신가요? 하나 03:21:53 120
1585125 전기차, 플러그인, 하이브리드...환경에 도움이 안될까요? 3 ㅇㅇ 02:55:49 239
1585124 시댁에 대한 감정 대처법 알려주세요 17 ㅇㅇ 02:55:08 1,174
1585123 만일 내 패딩을 누군가 가져갔다면 19 패딩 02:47:19 1,812
1585122 작년 독일에서 이런 광고가 방영됐었네요.. 4 .... 02:44:00 1,025
1585121 상가집 추태 막전막후 정리본 6 ,,, 02:18:09 1,181
1585120 어글리 스니커즈 유행 지났을까요 2 이제와서 01:52:46 657
1585119 얼굴이 동그래서인지 반대편에서 걸어오면서 귀엽다며 서로 웃긴거 .. 2 스트레스 01:30:57 925
1585118 빈티지 패션? 좋아하세요? 2 빈티지 01:29:23 561
1585117 학원고민 10 자나깨나걱정.. 01:26:36 624
1585116 오늘밤 지구 방사선 수치가 높아 휴대전화 멀리 하라는데 2 ㅇㅇ 01:18:35 2,542
1585115 남편 욕 좀 할게요... 4 휴우... 01:09:40 1,513
1585114 남포동 하늘소, 부산대 아홉개의 스페인 무곡 8 happ 01:07:17 6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