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한달 500 정도 벌면 일하는 게 답이죠?

힘들어도 | 조회수 : 21,108
작성일 : 2019-05-18 19:21:37
워킹맘인데요.
앞으로 이 직장에서 20년 정도는 더 일할 수 있을 것 같아요.
월 500정도 벌고요.
너무 힘든데 관두면 안되겠죠?
남편 월급만으로는 도저히 살길이 막막 ㅜㅜ
관두면 안되겠죠?
IP : 223.62.xxx.177
3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9.5.18 7:22 PM (121.158.xxx.253)

    남편은 안힘들대요?

  • 2. ㅇㅇ
    '19.5.18 7:23 PM (121.168.xxx.236)

    300만 벌어도 관두지 마세요

  • 3. .....
    '19.5.18 7:24 PM (122.128.xxx.33)

    200을 벌어도 계속하세요
    돈이 권력이고 힘입니다
    내가 벌어야 남편이나 시가에도 큰소리치며 살 수 있습니다

  • 4. 자유인
    '19.5.18 7:27 PM (220.88.xxx.28)

    이번 고비만 잘넘기세요~~
    돈으로 막을수 있음 돈으로 막고 버티세요

  • 5. 같은마음
    '19.5.18 7:27 PM (175.223.xxx.126)

    공기업 20년차 워킹맘인데 어떤 마음인지 알꺼 같아요. 주기적으로 그만 두고 싶은 시기가 오네요.. 남편은 저보다 조금 더 버는데 부양해야하는 시부모님도 있고 남편 어깨의 짐이 무거워 그만 두지는 못하고..
    대신 나 자신의 스트레스를 줄이기 위한 돈을 씁니다.
    가사도우미 여행 옷 등등

  • 6. ㄴㄴ
    '19.5.18 7:30 PM (122.35.xxx.109)

    한달에 200버는데 앞으로 10년은 더 다닐꺼에요
    500벌면 너무 좋겠네요

  • 7. 아이고 ..
    '19.5.18 7:36 PM (220.116.xxx.97)

    비아냥거리는 댓글은 냅두시고

    업무 강도나 스트레스 직업 만족도 이런 게 어느 정도 맞아야 오백 벌어도 다닐 힘 나더라구요

    가사분담은 잘 이뤄지고 계시는지..

    힘 내세요

  • 8. 일해야죠
    '19.5.18 7:37 PM (218.153.xxx.41)

    ㅠㅠ 돈이 힘입니다 아이들도 워킹맘 존경하구요
    힘내세요!!!!!!

  • 9. ㅇㅇ
    '19.5.18 7:40 PM (121.168.xxx.236)

    여기 비아냥거리는 댓글이 어디 있다고..

  • 10. dlfjs
    '19.5.18 7:47 PM (125.177.xxx.43)

    돈 보고 힘내는거죠

  • 11. ...
    '19.5.18 7:58 PM (1.231.xxx.157)

    어휴 그 정도 받으면 무조건 일 해야죠

  • 12. 행복한라이프
    '19.5.18 7:59 PM (39.7.xxx.145)

    부럽네요 500

  • 13. 500 이면
    '19.5.18 8:02 PM (211.109.xxx.163)

    20년이 아니라 30년도 다니겠어요

  • 14. ..
    '19.5.18 8:02 PM (220.120.xxx.207)

    200만 벌어도 일해야할것같은데요.
    경력단절 주부들은 200도 힘들거든요.

  • 15. 절대
    '19.5.18 8:31 PM (182.226.xxx.159)

    안돼죠~~

  • 16. 알 듯요.
    '19.5.18 8:31 PM (180.66.xxx.161)

    저 일 그만두고 아이 유모차 밀면서 발이 땅바닥에서 붕붕 떠 다니는 것처럼 행복했던 기억이 아직도 생생한데요,
    지금 일하고 싶어요. 애한테 내 인생 갈아넣는 것보다 내 커리어 쌓는 게 가성비 나은 거였어요.

  • 17. ...
    '19.5.18 8:33 PM (1.237.xxx.128)

    당연히 다녀야죠
    가사도우미 써가며 다니세요
    여행도 많이 가시고 맛난것도 사먹고

  • 18. 너무 공감
    '19.5.18 8:38 PM (108.28.xxx.27)

    애한테 내 인생 갈아넣는 것보다 내 커리어 쌓는 게 가성비 나은 거였어요.22222222222
    돈이 권력이고 힘이다 22222222222222

  • 19. 건강하시면
    '19.5.18 9:06 PM (1.209.xxx.244)

    꼭 지금 직장 붙잡고 계세요. 나오면 정말 지옥입니다.
    별 더럽고 치사한꼴 다보고 자존감 바닥치는 상황 매시간 당하고. 건강에 이상이 있다거나 건물주 아니면 나오지 마세요.

  • 20. ...
    '19.5.18 9:51 PM (175.113.xxx.252)

    진짜 꼭 붙들고 있으세요..??? 원글님이 어떤직업인지 모르겠지만... 나와서도 할것많다면 몰라두요.. 500만원정도 벌정도면 능력있는분인데.. 애한테 내 인생 갈아넣는 것보다 내 커리어 쌓는 게 가성비 나은 거였어요.3333
    돈이 권력이고 힘이다 33333

  • 21. 저...
    '19.5.18 10:15 PM (223.62.xxx.52)

    남편따라 외국 나가느라 어쩔 수 없이 그만두고 경단녀인데 돈 버는 워킹맘들이 그렇게 부러울 수가 없네요.
    단돈 100만원을 벌어도 나가고 싶어요.
    남편 연봉 2억이고 집에서 애들 잘 키우고 살림 하는 것도 돈 버는거라고 옆에서 응원해주지만
    뭔가 집에만 있으니 한심하게 느껴져요.
    그렇다고 명문대 나와서 청소일 하기도 뭐하고...아이들도 아직 어려서 고민만 하고 있어요.
    꼭 붙어 계세요.
    정말 부러워요.

  • 22. 이직
    '19.5.18 11:08 PM (49.196.xxx.49)

    스트레스 심해서 번아웃 .... 잠깐 휴직할 수 있음 하시고
    비슷하게 갈 자리 있으면 이직도 고려해 보세요.
    저도 좀 쉬다가 나가는 데 그 정도라 일단은 다녀보기로 했어요.
    집에 있으니 1원도 안나오더라구요

  • 23. ...
    '19.5.18 11:22 PM (119.75.xxx.59)

    그걸 지금 말씀 이라고 하시는지..

  • 24. ...
    '19.5.19 12:18 AM (182.222.xxx.120)

    관두라 말하면 몰매맞을것같아 말씀 못드리겠어요ㅜㅜ

  • 25. ...
    '19.5.19 1:00 AM (183.100.xxx.139)

    한달 500 벌어서가 아니라
    관두면 남편 월급만으로는 살 길이 막막하다면서요
    그럼 당연히 일해야 하는거 아닌가요?
    건강상의 문제가 심각하다거나 (돈벌면 뭐해요 아프면 아무소용 없음) 무슨 피치못할 사정있는거 아니면요

  • 26. 나옹
    '19.5.19 2:34 AM (123.215.xxx.114)

    남편이 가사. 육아를 해야할 상황인데요.

    그런 집들 요새 알게 모르게 많아요.

  • 27. 저도
    '19.5.19 4:14 AM (74.75.xxx.126)

    500정도 버는 데 너무 힘들어서 그만두고 싶어요. 지금 이 직장에서 15년차인데 앞으로 30년까지 더 할 수 있어요. 같은 직장에서 만난 남편은 일찌감치 관두고 계약직으로 자기 용돈이나 벌러 슬렁슬렁 다니고 아이는 아직 초등학생이니 대학 졸업할 때까지는 제가 벌어야 하잖아요.

    남편도 아이도 집안 일은 1도 안 도와주고 도우미분들은 자꾸 아프다고 관두시고. 주말이라 눕고만 싶고 자고만 싶은데 일어나서 밀린 빨래 쌓여있는 설거지, 청소는 또 언제 다 할지. 일이 바쁜 시즌이라 집에 가져온 일감도 산더미인데. 예전에는 하룻밤 새고 후딱 일하면 됐을 걸 요새는 몸이 말을 안 들어서 밤에는 일을 못하겠네요. 돈이 500이면 뭐하냐고요. 생계형 외벌이라 제 팬티 한 장 사 입은 게 언젠지 가물가물한데요. ㅠㅠ

  • 28. 음..
    '19.5.19 9:03 AM (97.70.xxx.76)

    저는 500넘게 벌어도 관뒀어요.부자도 아니지만..죽고싶게 다니기 싫은데 꼭다녀야할 이유는 없어서.
    남편벌이로 밥은 먹고살아요;;;;

  • 29. ...
    '19.5.19 11:06 AM (125.137.xxx.55)

    본인 커리어 쌓고 돈 버는 것이 훨 낫고 돈이 권력이고 힘이다.222
    노후 걱정인 부모는 짐밖에 안됩니다.22222
    그만둔다고 편한거 절대 아닙니다.그건 그대로 엄청 힘들어요.22222

    남편 월급만으로는 도저히 살길이 막막 하시니까 이것저것 생각안하고 다닐수 있잖아요.
    선택이 많으면 피곤해짐. 월500이시니까 평균보다 괜찮은 소득인거잖아요. 그자리 올사람 꽤있을거에요.
    존버가 이겨요

  • 30. 아이스라떼
    '19.5.19 2:55 PM (180.182.xxx.20)

    하.... 아이 4살에 원글님보다 100정도 덜 버는데 정말 그만두고 싶다는 생각이 물밀듯이 들던 찰나...
    (주변 사람들은 다 말리고 남편은 맘대로 하라 합니다.)
    댓글들 보고 다시 마을을 다 잡아봅니다....
    존버 존버 존버....

  • 31. ..
    '19.5.19 4:13 PM (222.106.xxx.125)

    저한테 그 일자리 주실래요?
    100만원 매달 님께 드릴께요

  • 32. 님맘제맘
    '19.5.19 6:21 PM (175.223.xxx.229)

    저 오늘도 출근했어요
    돈벌기 힘드네요
    2백정도 벌면서 편한곳은 없나요 ㅜ
    버티는게 이기는거라고 되뇌이는데 ㅠ
    어렵네요. 돈버는것도
    그렇다고 쉬자니 살길이 막막
    남편혼자선 적자라... 흐미 OTL

  • 33. 아하하
    '19.5.19 7:25 PM (180.228.xxx.213)

    경단녀였다가 우연히 운좋게 40대에 취직해서
    하루 3~4시간 일하고 200넘게 버는데
    첨엔 너무좋아 감사히다니다가 이젠 점점 체력도딸리고
    지겹기도하고 그만해야지 생각중이였는데
    댓글에 정신번쩍 차리고 갑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48977 낯선 우유가 있을 때는 뒷면을 보세요. Jpg 남양 20:56:55 198
1448976 교육 실무사..비정규직 파업 ... 20:55:35 79
1448975 동남아 여행왔는데 이쁘다는 소리를 너무 많이 하네요? 4 ? 20:54:43 305
1448974 주휴수당 안받고 알바하는 방법 없을까요? 알바 20:49:25 141
1448973 교제시에 돌싱여부 밝혀야하지요? 6 Q 20:47:24 384
1448972 여자가 작정하고 xx흉내내면 남자로서는 4 깨달은남자 20:46:05 517
1448971 튀길수 있는 과일 뭐가 있을까요? 4 .. 20:45:19 152
1448970 제습기로 자기전 침실에 30분돌려보세요 4 흠흠 20:41:57 723
1448969 문재인 "靑수석도 법무장관 기용 가능" 이렇답니다... 20:39:47 215
1448968 매실 담글때 꼭지 꼭따야하나요? 2 .. 20:38:19 222
1448967 인서울 대학가 원룸은 어떤가요? 5 ? 20:37:07 384
1448966 해외가면 하는 것 있나요 2 20:36:55 192
1448965 고유정 부실 수사 논란' 제주경찰 징계 요구 靑 청원 등장 4 조천읍펜션 20:32:38 313
1448964 모배우 17살 어린 여자랑 교제하는거 보고.. 4 ... 20:29:15 1,776
1448963 조현아의 사고방식 11 어련 20:26:11 1,193
1448962 외국여행중인대요 1 여행자 20:24:14 330
1448961 하루에 한번은 애한테 화내게 되서.. 너무 후회되면서도 지치고 .. 4 .. 20:24:03 371
1448960 나베당 여성당원 '엉덩이춤' 논란.."행사 취지 훼손 .. 3 기쁨조 20:24:02 383
1448959 화장 안해도 화장한 것 같은 40대 피부 10 ... 20:23:14 1,444
1448958 떡볶이 했어요 6 아이고 20:21:28 639
1448957 어디서 시켜 드시는지 꼭 좀 알려주세요 1 신비 20:19:04 360
1448956 아베 쫄보색히네요 17 소인배 20:17:35 1,068
1448955 입술 화장 어렵네요 4 momo 20:17:15 298
1448954 홍진영아빠는 뉴라이트네요 1 20:15:50 498
1448953 경기도 과태료 폭탄, 결국은 철회 8 경기도민 20:10:09 57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