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글만 쓴다고 세상이 바뀌나??

행동하라 | 조회수 : 2,281
작성일 : 2014-05-06 10:58:01
글만 쓴다고 세상이 바뀌나?
행동 하지 않는한 세상은 바뀌지 않는다

세월호글만 쓴다고세상사람들이 막 세월호에 관심갖고 다들 으샤으샤 해서 움직일거같나요??
이랑글 쓰는사람 국정충이라고 하면서 패스하라고하고 이런글 쓰냐고 댓글 단다고 국가가 바뀔까??

힘없는 소리없는 아우성 밖에 안됩니다.
키보드 워리어들의 신경질을 풀어대는 해우소같은 팔리쿡 자게.
행동하라 겁쟁이들아.
특히 일부 컴앞에서 리플달고 보고 줄창 앉아있는 82쿡 중독자들..

성차별 발언해서 미안하지만 여긴 여자가 많죠??
아줌마들이 시위하고 화염병던지고 폭력 시위할리는없고
힘없이 무서워서 아무리 글로 씨부려봤자 눈 앞에 깜짝안해요
IP : 125.186.xxx.39
1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14.5.6 11:14 AM (110.70.xxx.100)

    저는 아기랑 이제 절에 갔다가
    분향소 갔다가 집회 참여하려구요

    뉴스타파.고발뉴스정기후원 신청했구요.

  • 2. ...
    '14.5.6 11:14 AM (223.62.xxx.74)

    원글님 얘기도 맞아요.. 한번씩이라도 나가요..

  • 3. ...
    '14.5.6 11:23 AM (1.240.xxx.68)

    조용하다고 약한건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내일 침묵시위 나갑니다. 진도에 눈물 닦을 손수건도 보냈습니다.
    조용한 작은 움직임 하나하나가 모여 큰기적을 이룬다 생각합니다!

  • 4. 이기대
    '14.5.6 11:25 AM (39.7.xxx.175)

    주변을 설득해 투표로 바꿉시다

  • 5. .......
    '14.5.6 11:44 AM (121.131.xxx.47)

    한계극복
    '14.5.6 11:12 AM (211.42.xxx.234)
    집회 나가본 적 없으시죠? 나보다 덩치 큰 남자들 보면 솔직히 겁나요 전 집회 많이 다녔어요
    싸우는 것도 직접 제 눈으로 봤고요 싸우다가 피가 난 모습도 봤어요
    그리고 거기 분위기 무서워요 실제로 보면
    아마 여자라도 봐주는거 없어요 더 패겠죠

    ->

    한계극복님.
    님 정체가 궁금합니다.
    광우병 집회를 출발 당시부터 마지막까지 참가한 사람인데 님이 말한 그런 장면은 단 한번도 없었습니다.
    님은 지금 다른 분들의 집회 참가를 기를 쓰고 막는 분으로 보입니다.

  • 6. 한계극복님의 정체
    '14.5.6 11:58 AM (115.140.xxx.66)

    짐작이 갑니다
    님에게 속을 분 없어요.

  • 7. #&*%
    '14.5.6 11:58 AM (115.140.xxx.74)

    광우병 집회당시 폭력시위 있었습니다.
    처음엔 촛불시위로 시작했다가
    길막는전경들과 몸싸움, 그리고 폭력으로 이어짐.

    전경들한테 맞은 여자들도 있었구요
    어느 여대생은 맞고 쓰러져 세워져있던 전경차
    밑으로 숨었다 다시 나왔는데
    전경놈들이 기다렸다가 내미는 그여대생 머리를
    때렸다고 들었어요.
    그때 채증사진 본거같네요.
    한참 채증사진 찍고 그랬었어요.
    어느 여자는 시위현장에서 실종 ,사망 했다는
    얘기도 떠돌았고..

    그래서 그당시 무섭다고 애기들데리고 나가지말라소리도 들었습니다.

    저도 당시 시청에서 시위하는분들과 같이
    몸으로 밀고 나가려는 몸싸움 한적 있는데
    남자들 힘은 못당하겠더라구요.

  • 8. ㅇㅇ
    '14.5.6 12:12 PM (175.195.xxx.199)

    #&*% 님
    그렇지만 세월호 촛불집회는 법원에서 합법 판결났으니까
    걱정 안하셔도 되요. 기사에 나왔어요.

  • 9. ...
    '14.5.6 12:16 PM (112.170.xxx.156)

    싸우다 피를 본다 한들..

    언제까지 이렇게 살겁니까..

    원글에 격히 공감합니다

  • 10. 우리들의 힘
    '14.5.6 12:38 PM (116.120.xxx.58)

    소수가 가는 집회보다 다수가 가는 집회가 안전하고 좋아요.
    그리고 평소에 비슷한 생각하는 사람들과 함께 하세요.

    우리 82분들은 대안언론 후원 많이 하고, 일 있을 때 잘 뭉쳐서 좋아요.
    지역에서도 비슷한 성향인 사람들 서로 연대하면 집회도 함께 나가고 평소에도 함께 이야기 할 수 있어서 덜 숨막혀요.

    지역에서, 인터넷에서 함께 할 수 있는 사람들을 계속 만나고
    왜 이렇게 되었는지 계속 공부하면 그게 바로 우리들의 힘이 됩니다.

  • 11. 지옥의 가장 뜨거운 자리를 예약한 자들..
    '14.5.6 12:47 PM (123.111.xxx.242)

    역사는 이렇게 기록할 것이다.
    사회적 전환기에서 최대 비극은 악한 사람들의 거친 아우성이 아니라,
    선한 사람들의 소름끼치는 침묵이었다고."

    ---마틴 루터 킹 주니어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550801 도둑맞았어요 ㅜㅜ 2 미치겠네요 01:28:57 329
1550800 강아지 보험 뭐 있나요? 1 참나 01:24:48 84
1550799 늘 고소한 냄새가 나던 친구 7 낭군 01:18:41 567
1550798 이런저런 수능관련글 보고 생각난 이모이야기 2 수능 01:14:25 246
1550797 협동목사는 어떤 건가요? 1 궁금합니다 01:13:32 65
1550796 동백꽃 : 그러며느은 까멜리아 식당에 낙서는 누가 한규? 1 이이~? 01:05:25 662
1550795 피부레이저보다 주사가 더 자극되나요? 3 민감피부 00:32:54 243
1550794 차량고민 입니다..... 1 오렌지 00:32:16 384
1550793 젖은 머리로 출근하는 사람입니다. 화장도 안하면 극악인가요? 36 .. 00:10:19 2,777
1550792 북미권 샘 많은 화상영어 사이트 알려주셨는데 기억이... 1 82에서 00:04:51 209
1550791 김장 김치에 무를 왜 넣을까요 8 ... 00:01:39 1,496
1550790 차이나는 클라스, 김누리 교수편 캡쳐가 있네요!!!!.jpg 3 놓치신분강추.. 2019/11/14 713
1550789 오늘 동백꽃에서 좀 엉성했던 점 5 csi 2019/11/14 2,936
1550788 향미가 삼킨건 소음방지 귀마개래요 2 흠흠 2019/11/14 2,469
1550787 셀프 뿌리염색 색 맞추는 방법? 포로리2 2019/11/14 309
1550786 한국야구대표팀이 데쌍트 유니폼 입었어요 5 ... 2019/11/14 821
1550785 요즘엔 문과 정말 아닌가요 ? 6 2019/11/14 1,332
1550784 영어 해석 좀... 2 Eng 2019/11/14 313
1550783 중간등급 아이 정시 질문 드려요. 2 고3맘 2019/11/14 649
1550782 문빠들 게시판을 따로 만듭시다. 29 2019/11/14 994
1550781 제주공항 렌트 1 ... 2019/11/14 249
1550780 동백꽃 필구가 미스터션샤인 10 .. 2019/11/14 3,375
1550779 흥식이가 형이 있어요??? 25 ㅇㅇ 2019/11/14 4,813
1550778 외국 영화 OST 중 아이가 부를만한 사랑스러운 곡 추천해주세요.. 13 ddd 2019/11/14 528
1550777 내일 추운가요?? 3 57 2019/11/14 1,5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