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아토피 아가에 대한 질문요

icelatte | 조회수 : 1,570
작성일 : 2014-01-25 08:13:24

저는 임신을 준비중인데 친정 어머니가 제가 낳을 아기의 아토피를 너무 걱정하세요.
저희 어머니가 육아 쪽 관련 일을 하시는데...
애가 아토피면 엄마들 직장 다 그만둔다고 하더라고요. (이게 사실인가요?) 
애도 고생이지만 엄마 고생도 이루말할 수 없다구요.  
마침 얼마전에 아토피 딸 둔 엄마 자살 뉴스도 봤고 .. 물론 그경우는 그것만이 이유는 아니겠지요. 

근데 정말 아기 아토피가 그정도로 고생스러운 건가요? 
아직 주변에 아토피 아가 둔 친구가 없어서 저희 어머니가 너무 유난떠시는 거 아닌가 싶기도 해요. ㅠㅠ 
(저희 어머니는 건강 관리가 유난히 철저한 분이라 ...)    
그리고 아기 아토피랑 제가 임신중에 먹는 음식이 관련이 많은가요??  
제가 과자, 빵, 커피 이런 거 좋아하거든요. 소식하는 편이긴 하지만... 

참고로 저나 남편이나 아토피 없었고 둘다 피부 좋은 편이예요. 
저는 후천적으로 알러지성 비염이 살짝 있구요 .. 기관지가 좀 안 좋은 편인 것 같고요. 

조언 부탁드릴게요 ^^ 


IP : 207.38.xxx.185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정말...
    '14.1.25 8:29 AM (99.226.xxx.84)

    아는게 병이라는 말이 딱 이런 경우군요.
    아직 태어나지도 않은 아이의 아토피 걱정은 해서 뭐합니까.
    아토피...아주 아주 심한 경우 아니고는 그렇게 걱정 안하셔도 됩니다. 걱정 마시고 기쁘게 사세요.

  • 2. ㅍㅍㅍ
    '14.1.25 8:45 AM (68.49.xxx.129)

    성인아토피가 더 죽을 맛이에요..아가 아토피들은 솔직히 90프로 이상이 태열 또는 음식 알러지라서..힘들긴 해도 음식 조절하면 그래도 나아지는 경우가 많은데 성인아토피는 답이 없음요 ㅜㅜ 윗분 말씀대로 미리부터 걱정하지마세요. 이쁘고 건강한 애기 낳으실거에요^^

  • 3. 나원참
    '14.1.25 11:52 AM (112.149.xxx.81)

    무식이 용감하다더니 원글님 윗분 두분말씀 듣지 마세요.
    어머님 말씀이 백번 엃습니다.
    지ㅏㄹ지 지가 꼰다고 엄마가 하시는 말씀은 무시하고
    생면부지의 남이 온라인에서 지나가며한 말 하나에 더 현혹되시죠?
    그러지 마세요.
    온라인 댓글러들 원글님이 아기낳았을때 기저귀 한번 갈아줄 도움도 안줘요.
    어머님 말씀 들으세요.
    원글님 같이 철없는 딸에게 어머님같은 분이 계시다니 복도 많으십니다.
    입 아프고 심정 상해서 더 말해주기도 싫으네요.
    그리고 윗님, 아기 아토피와 성인아토피는 뿌리가 같습니다.
    원글님은 커피 빵 과자 인트턴트 맘껏 양껏 드시고 맘대로 하세요.

  • 4. ㅍㅍㅍ
    '14.1.25 11:56 AM (68.49.xxx.129)

    ㄴ 유아랑 성인아토피 뿌리 같지 않은 경우도 많아요. 그리고 아토피마다 원인도 다르구요. 음식알러지인 경우가 대다수긴 하지만 아닌 경우도 많아요. 직접 저 본인이 심하게 앓고 있어서 잘 압니다. 제 말은 아토피 절대 안걸리니 염려말라는게 아니라 아기 낳으시기도 전부터 지레겁먹으실 필요는 없다..는 말이었어요. 물론 당연히 인스턴트등 안좋은 음식은 임신중 자제하셔야죠..

  • 5. 나원참
    '14.1.25 11:59 AM (112.149.xxx.81)

    아직 생기지도 않은 아이니까 준비하는게 더 의미있는거지
    안좋은 체질의 엄마에게 이미 생겨서 이미 이상한 음식으로 열달 살고 나온 뒤에는 이미 게임셋인거에요.
    요즘은 부모가 아무리 피부좋고 알러지성 체질이 심하지 않더라도
    아토피는 안좋은 족으로 더 심화 유전돼서 발현되요.
    엄마가 경미한 아토피고 관리 안하면 애는 아토피.
    엄마가 심한 아토피에 알러지성이면 애는 심한 아토피.
    애가 아토피 체질이고 알러지성인데 유소아때 발현되지 않았다고
    아무거나 막 먹고 살면 성인아토피걸리는 겁니다.
    아토피로 알러지성 체질이 심해지면 건선 루푸스 비강진 태선 화폐상습진...
    이루 말하기도 힘든 난치병으로 평생 괴롭구요.
    삶의 질이 덜어지고 피폐해져요.
    성인아토피로 심한 사람이 애를 가지면 애는 아토피 + 천식 이런식으로 심화돼서 나타나요.
    흐유,,,얼마나 무서운지 아시나요들,,,

  • 6. 나원참
    '14.1.25 12:02 PM (112.149.xxx.81)

    피곤하더라도 제대로 말해주는게 낫지
    신년초 덕담 건네듯 영혼없이 걱정덜어주는 충고는 안했으면 좋겠어요.
    그거 진심으로 믿는 사람은 정말 뒷통수 제대로 맞는거에요.

  • 7. icelatte
    '14.1.26 4:11 AM (207.38.xxx.185)

    그렇군요... 조심하는 게 좋겠다 싶네요 .. ㅠㅠ 답변 주신분들 감사드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62061 "마포구 교회 집단감염 확산"..서울 코로나1.. 뉴스 16:16:37 26
1262060 방탄 이번 음반은 8 ㅇㅇ 16:12:19 143
1262059 은행에서 칼부림 나서 두명 죽고 9 헉헉 16:09:47 812
1262058 임금님 귀는 당나귀 귀 ... 16:05:54 146
1262057 바닷길 선발대 보세요? 1 재미나요 16:05:43 126
1262056 금태섭 아들, '25개국 여행했지만 집에서 혼자 노는게 좋다' 2 설사가또 16:05:25 588
1262055 긴급복지 신고의무자 교육 3 .. 16:03:24 111
1262054 수시 전형은 몇 수까지 쓸 수 있나요 5 때인뜨 16:00:24 225
1262053 고1 남학생 국어 과학 성적이 안나옵니다. 2 고1 남학생.. 15:57:36 188
1262052 모르겠는게 3 .. 15:56:14 137
1262051 쌍화차 직접 만드시는 분들... 건강차 15:54:04 158
1262050 귀신본얘기 ㅋㅋㅋ 3 ........ 15:44:30 751
1262049 갱년기와 홧병?이 함께 온것 같은데요.. ㅠㅠ 7 ** 15:43:45 828
1262048 미혼인 분들 .. 15:43:21 247
1262047 문자사기인가요? 3 걱정이 15:41:28 303
1262046 지금 술빵만들려고 발효중인데요 2 ... 15:40:51 257
1262045 너무 많이 일취월장한 경우 5 ㄴㄴ 15:36:32 626
1262044 종부세가 공시지가 9억이상 아닌가요? 7 sens 15:35:08 885
1262043 밥따로물따로 후기와 밥물 독려글 및 밥물님 찬사글^^ 20 EX 수박여.. 15:32:03 775
1262042 여러분 조심하세요. 침투가 다시 시작됐어요 10 .. 15:30:02 1,140
1262041 썰전 유시민,"신공항, 활주로에서 고추 말릴 것!&qu.. 18 웃긴다 15:29:51 1,083
1262040 브라런닝입으면 가슴이 축..ㅜㅜ 9 ㅇㅇ 15:29:17 834
1262039 일본역사를 보면 희한하게 무인들을 3 ㅇㅇ 15:22:38 359
1262038 청춘의덫 보고 울었어요. 3 가을 15:22:17 1,045
1262037 갓에 대해서.. 2 ... 15:14:55 5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