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나만의 소시오패스 감별법 대처법 있으시나요?

공유해요 조회수 : 7,650
작성일 : 2013-12-19 10:20:59
저는 조금만 냄새 풍기면
무조건 안엮이고 숨는다 입니다. 
이전에 어마어마한 사람들 몇 번 상대하다 보니 아주 조금은 
그 낌새를 알겠더라구요.

아무리 좋은걸 제안하고 뭔가 이득될걸 이야기해도
아무것도 바라지 말고 도망치자 입니다.
인상좋게 다가오지만, 오히려 그렇게 해서 사람 뒤통수 치고
잘못한게 드러나도 사과를 안하니까요.
순진했을땐 용서해주면 반성이라도 하겠지...였지만
용서도 금물입니다. 

도망치는게 제일 
제가보기엔요.

소시오패스 어떻게 대처하시나요?
IP : 222.110.xxx.24
1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소시오패스라는
    '13.12.19 10:25 AM (98.217.xxx.116)

    용어까지 써야되는 것인지 모르겠지만, 냄새가 날 때 일찌감치 피했어야 한다고 후회한 적이 있습니다.

    그 당시는 그 냄새나는 사람을 일찌감치 피하는 사람들이 너무 심한 거 아닌가 하고 생각했는데, 나중에 생각해 보면 저도 일찌감치 피하는 게 훨씬 낳았어요.

  • 2. 언니! ㅎㅎ
    '13.12.19 10:28 AM (211.234.xxx.154)

    1. 속을 강박적으로 안보인다.
    2. 평판은 좋은데 진짜 친구가 없다.
    3. 나를 악의적으로 본다.
    (실은 본인이 사기꾼이라 그런거죠)
    4. 뭔가 진정성이 없다.

    그러면...무조건 !!!
    역이용 심리가 잡혀도...
    그냥 멀리하시고 적만 되지 마세요.
    이런 부류한텐 당해도 평소에 평판관리
    해놓아서 당한이만 남 험담하는 나쁜인간되요.

    멀리하고, 절대 속주거나 베풀지말고,
    하는 말의 진의를 꿰뚫으면서...
    나도 너 방어중이거든?^^ 하면 안건드리고
    안 휘두르려하더군요

    이런부류는 대화가 안되요. 휘두르려고만 해요.

  • 3. 언니! ㅎㅎ
    '13.12.19 10:30 AM (211.234.xxx.154)

    그리고...니 정체를 알고있다! 란 뉘앙스를
    흘리면, 본인 이미지에 타격올까봐 이간질
    당하기도 해요.

    그냥!
    나도 너 아웃오브상종 중인데 피해는 안줄게^^
    정도만 어필해주면 알아서 틈없으니 꺼져요.

  • 4. 공유해요
    '13.12.19 10:32 AM (222.110.xxx.24)

    그거 괜찮네요.
    아웃오브상종 중인데 피해는 안줄게^^

  • 5. 언니! ㅎㅎ님..
    '13.12.19 10:40 AM (114.204.xxx.22)

    어찌 그리 잘아시나요. 완전100%..
    특히 평소 평판관리 다 해놓아서... 니정체 알고 잇다!뉘앙스 흘리면 이간질...
    와..진짜 제가 당한거 그대로예요.
    저는 그 소시오패스가 친동생..결국 법까지 갓는데...법적으론 승리햇어요..제가..잘못한것이 없으니..
    근데 제 주위 친인척들 한테는 지금까지도 제가 미친독사같은년이예요 .
    동생은 법좋아하는 독한 누나한테 당한 가련한 인생이구요.

    주위사람들 한테 밑밥깔아두고(평판..) 본격적으로 행동하더군요 .
    어느날 제가 눈치챈걸 알고 그때부터 이간질 시작..깔아둔 밑밥이 잇으니 제말은 씨알도 안먹히더군요.
    와..진짜 혹시 경험자세요?

  • 6. 공유해요
    '13.12.19 10:47 AM (222.110.xxx.24)

    제가 겪어본 그 부류는 질투심이 대단했어요
    뭐라도 남이 자기보다 잘하는것을 못봐줘요. 무슨 짓을 해서라든 그걸 깎아내리고야 직성이 풀리죠.

  • 7. ..
    '13.12.19 10:48 AM (115.79.xxx.242)

    1, 2, 4번 포함되는 사람을 알아요.
    3번은 잘 모르겠고...

    그냥 멀리해요. 도대체 속을몰라서

  • 8. 소시
    '13.12.19 10:55 AM (110.70.xxx.109)

    소시오패스 부륜
    무조건 도망치라고
    의사나 심리학자들이 말하더라구요

    근데 제남편이 소..

  • 9. 저는 소심한 편이 아닌데도
    '13.12.19 11:00 AM (183.102.xxx.20)

    이런 글을 보면 뜨끔해요 ㅋ
    나열된 내용 중에 혹시 내 모습은 없나해서
    성격테스트처럼 체크해볼 때도 있고..

    다른 사람이 진상이거나 이기적이면 당장은 힘들어도 피하면 되지만
    그런 사람이 나라면.. 내가 나를 버릴 수도 없고 피할 수도 없고 난감하죠.
    내가 누군가에게 그런 사람이 되어 민폐가 되지 않도록
    노력하며 살아야겠어요.

  • 10. 언니? ㅎㅎ
    '13.12.19 11:04 AM (211.234.xxx.154)

    에이~ 반성능력있음
    쏘쇼병맛은 아녜요ㅎ
    걔네는 양심이 무뎌져서
    죄책이 없거든요

  • 11. 심심한동네
    '13.12.19 11:05 AM (121.173.xxx.90)

    소시오패스가 대단히 특별한 사람이 아닙니다.
    확률상 20명에 한명은 소시오패스,사이코패스 입니다.
    애초에 양심이란게 없는 사람이 4%나 된다는거죠.
    제대로 감별해서 피해야 하는거 맞습니다.

  • 12. 행복을믿자
    '13.12.19 11:06 AM (211.234.xxx.154)

    http://www.82cook.com/entiz/read.php?bn=15&num=1708656&page=1&searchType=sear...

  • 13.
    '13.12.19 11:08 AM (122.36.xxx.75)

    질투심하고
    남이불행하면 위로잘해주는데, 잘되면 배아파해요
    서로잘못했어도 본인반성은 없고 상대편탓만하고 분노해요
    뒤에서 계속욕을해서 판단력부족한사람은 그사람말 믿어요

  • 14. 만약에
    '13.12.19 11:23 AM (211.234.xxx.154)

    님이 상사인데
    부하로 만난다면...
    사생활 오픈 노노
    엄청 기세게 나가고 공포유발하구 기선제압하고
    난 널 위해줘라는 뉘앙스 간간히 흘리되
    거리두고 아무것도 주지마요.
    그러면 통제 플러스 거짓신뢰가 조금생겨서
    님 말을 좀 들을 것임

  • 15. 나루미루
    '13.12.19 2:49 PM (218.144.xxx.243)

    소시오 패스가 꼭 연쇄살인범을 가리키는 단어는 아니에요...
    이 게시판만 해도 남편, 지인 얘기 쓴 글 보다 보면 이거 소시오패스 얘기네 할 때 많아요.
    먹잇감은 기가 막히게 잘 찾아다닌다던데
    일단 가까이에선 본 적 없으니 저는 그들에게 그럴듯한 먹잇감은 아닌 듯...

  • 16. 13
    '16.2.12 9:28 PM (175.255.xxx.72)

    -- 소시오패스 구별에 유용한 글 감사합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597675 대학 과잠처럼 생긴 옷 6 .. 06:57:21 874
1597674 청약저축은 어디에 가입해야 하나요 3 저도 06:51:38 282
1597673 미래에셋증권 cma계좌 ㅇㅇ 06:51:16 154
1597672 대학앞 고시텔 월세 직접 계약해도 되나요? 3 .. 06:48:01 205
1597671 족발 먹으니 살이 빠지네요 8 ... 06:47:55 1,316
1597670 윤석열 정부는 왜 후쿠시마오염수 해양투기 문제를 꺼내지도 못하는.. 7 가져옵니다 06:43:14 403
1597669 성심당 월세 1억 넘으면 대전역 나간다 10 ㅇㅇ 06:41:34 1,382
1597668 죽여 놓고 쳐 웃고 있는 국힘 2 06:39:56 565
1597667 잘못온 택배 어찌하시나요 2 택배 06:33:13 576
1597666 대장내시경 검사하기전 마지막 2 llll 06:23:54 329
1597665 위에 흰색 티셔츠만 입는 분 계신가요? 1 .. 06:21:47 870
1597664 삐라가 밤11:35에 재난문자 보낼 일인지 6 ... 06:09:14 1,312
1597663 케이팝 콘서트 관람 5세 아이 가능할까요? 10 고민 05:56:55 528
1597662 콩은 삶은 물을 버려야 한다네요ㅠ 16 ㅇㅇ 05:27:22 3,968
1597661 친구들 모임ㅡ난감한 입장 23 참나 05:25:20 3,249
1597660 경기 연천서 육군 일병 군무이탈…군사경찰 수색 중 7 05:05:56 2,055
1597659 선재업고튀어 사춘기로 돌아가게 만드는... 4 ㅋㅋ 03:34:32 1,605
1597658 구질한 인생 3 2 명이맘 03:28:30 1,942
1597657 이은해 사건 다시보는데 정말 악마중에 악마에요 1 03:16:14 1,692
1597656 이건 아니라고 봅니다 7 02:29:20 2,365
1597655 경기도, 재난 문자 “北 대북전단 추정 미상물체…야외활동 자제”.. 6 ... 02:23:59 2,204
1597654 중대장 신상 재치있게 털어버린 기자의 기사 28 ㅇㅇㅇ 01:45:00 5,468
1597653 사주 잘 맞으시나요? 10 01:44:22 1,451
1597652 워킹맘은 웁니다. 7 삼성 01:20:00 2,857
1597651 재난문자 울려서 국민은 깨우고 7 ㅡㅡ 01:11:51 2,89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