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아까운 꿈 이야기

ㅡ.ㅡ | 조회수 : 1,011
작성일 : 2013-01-10 11:36:20

어제 밤에 엘리베이터를 탔는데, 치킨배달하는 분과 같이 올라가는데

그 냄새가 정말 침을 꼴깍꼴깍 넘어가게 만들더군요.

시켜 말어 고민하다 꾹 참고 잠을 잤는데, 꿈에 제가 중전이 됐더군요.

어느 날씨 좋은날 야외에서 잔치상을 받았는데, 어마어마한 큰상에  반짝반짝 방짜유기에 담긴

갖가지 궁중음식들이 가득하더군요.

막 먹으려는 찰라 옆에있던 왕이 무수리를 혼냈는데, 무수리가 핏대를 높이며 왕한테 바락바락 대들더라구요.

'저는 고정하고 드시옵소서' 그말만 수없이 반복하고 알람소리에 깼네요...

젠장 둘이싸우던 말던 집어먹었어야 했는데 ㅠ.ㅠ

 

 

IP : 1.247.xxx.14
1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3.1.10 11:37 AM (1.245.xxx.43)

    ㅋㅋㅋㅋ 넘 웃겨서 빵터졌네요...진짜 한입이라도 드셨어야하는데...

  • 2. ㅋㅋㅋㅋ
    '13.1.10 11:37 AM (99.225.xxx.55)

    읽는 저도 안타까워요 ㅋㅋㅋ

  • 3. ㅎㅎㅎ
    '13.1.10 11:39 AM (211.201.xxx.173)

    오늘 밤에 주무실 때 자, 먹으러 가자... 하고 주무세요. 꼭 성공하시길... ^^;;
    그리고 오늘밤에도 그 무수리가 보이면 미리 다른 곳으로 보내놓으세요.. ㅎㅎㅎ

  • 4. ㅎㅎ
    '13.1.10 11:39 AM (112.104.xxx.253)

    무수리 에게 절하삼.
    꿈에 뭐 먹으면 감기 걸려요.
    잘먹을수록 크게 걸리죠.
    무수리가 원글님 은인입니다.

  • 5. .....
    '13.1.10 11:40 AM (125.143.xxx.21)

    ㅋㅋㅋㅋ 그런데 먹는꿈은 아플때 꾸더라구요 건강관리 하세요

  • 6. 헉...
    '13.1.10 11:41 AM (211.201.xxx.173)

    진짜요? 꿈에서 먹으면 안되는 거구나... 아, 그럼 그 무수리랑 친하게 지내세요..

  • 7. 원글
    '13.1.10 11:43 AM (1.247.xxx.14)

    어머 진짜요? 처음 알았네요^^

  • 8. 아우
    '13.1.10 11:44 AM (211.51.xxx.98)

    빵 터졌어요. 원글님 너무 웃겨요. ㅋ ㅋ

  • 9. ^^
    '13.1.10 11:45 AM (1.241.xxx.3)

    근데 원글님이랑 댓글님들 왤케 귀엽고 웃겨요?
    마음에서 하트가 뿅뿅 나오자나요~! 떽~!

  • 10. 두분이 그리워요
    '13.1.10 11:56 AM (121.159.xxx.10)

    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
    너무 인자하신 중전마마시라... 그냥 상궁이 내치게 하셨어야 하는데.
    다음 꿈에는 그 무수리 얼씬도 못하게 하세요 ㅎㅎㅎㅎ

  • 11. 대박
    '13.1.10 1:23 PM (1.229.xxx.95)

    ㅋㅋㅋㅋㅋ 너무 웃겨요...오늘이라도 드셔야하지 않을까 싶은데요...ㅋㅋㅋㅋㅋㅋ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60790 협의 이혼, 합의 이혼 둘의 차이점은요? 2 ... 20:54:57 87
1160789 밥 차릴래? 설거지 할래? 11 / 20:47:50 357
1160788 차 좀 골라주세요 bmw vs. Benz 2 ... 20:46:24 163
1160787 의대 본과생 집 선택하는 것 좀 도와주세요 5 아파트 20:43:19 391
1160786 영화 엑소더스: 신들과 왕들 보신 크리스찬 분들요~ .. 20:42:50 49
1160785 새하얀 피부를 위한 쿠션! ㅋㅋ 4 새하얗게 20:41:40 393
1160784 옥상에서 고기구워먹는거 신고 가능 한가요? 15 20:38:18 1,145
1160783 모르는 사람이 일대일단톡신청은 어떻게하는거예요? 2 ........ 20:36:49 201
1160782 자식때문에 공부하느라 힘들어 죽겠어요 7 ... 20:32:32 797
1160781 사람 성장환경이 참 중요하다는 생각이 드네요 4 ㅇㅇ 20:29:31 745
1160780 친문아니거든 ㅡ [단독] 문성근도.."故김복동 할머니 .. 20 .. 20:27:39 907
1160779 과식 만으로 설사할 수 있나요? 3 ... 20:27:02 199
1160778 초둥 남자아이들 핸드폰 안하면 혼자뭐하나요? 3 토리 20:26:56 168
1160777 영어로 사랑고백 문장들이래요 사랑고백 20:25:34 288
1160776 주호영 한나라당 수석부대표 어쩐대요 ㅋㅋㅋ 9 개망신 20:22:26 1,149
1160775 어떨결에 친척을 만났는데. . 진상 20:19:26 450
1160774 서울아파트10억밑이 없어질거라는데 16 20:19:11 1,663
1160773 취미 모임에서 뒷담화 2 벽이 듣는다.. 20:17:38 517
1160772 이혼할 생각인데 해방감이 느껴져요 15 ㅇㅇ 20:16:56 1,338
1160771 왜 여름만 되면 원피스가 사고 싶을까요? 9 ... 20:11:32 826
1160770 이태임, 김예원 여론 반전됐던 이유가 뭐에요? 18 .. 20:10:20 1,360
1160769 부모님이 오빠에게 수십억 시골땅을 증여한다고 합니다 30 ㅇㅇ 19:59:37 2,892
1160768 요아래 노후 자산글 어이없어요 13 ... 19:57:58 1,485
1160767 직업교육 받는경우 마늘꽁 19:57:33 110
1160766 시멘트업계, 日석탄재 100% 대체 가능해졌다 2 .... 19:56:36 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