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빌라 vs 아파트...살기가 어떨까요?

이사가려는데 | 조회수 : 3,225
작성일 : 2013-01-09 20:01:52

이사가는거 제발 쉽다고 말씀좀 해주세요. ㅠ.ㅠ  머리 터질것같습니다.

 

경제적 형편때문에 작년에 갑자기 집을 팔아 빚정리를 하느라

전세 원룸으로 갔다가

 

다시 일년만에 이사를 해야합니다.

 

여러 문제들이 많은데  일단  집 고르는게 제일 문제네요.

 

복도식 작은평수 아파트와  (복도를 사이에 두고 마주보고 집들이 있는 아파트입니다.)

 

같은 가격에 10평이상은 넓어보이는 빌라를 두고 지금 망설이고 있답니다.

 

빌라는 주차 문제...집들이 다닥다닥붙어서 창문열기가 쉽지않을것같은 문제

쓰레기 치우는 문제등이 있을것같고  4층입니다. (하지만  넓고  내장재나 벽지등이  예뻐서 맘에 들었습니다.)

 

복도식 작은평수 아파트는 열병합 난방이고 오래된 아파트입니다.

어디로 하는게 좋을까요?  내일이면 계약을 해야하는데  조언좀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꾸~~~~~~~~~벅

 

 

 

 

IP : 112.170.xxx.192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3.1.9 8:10 PM (123.199.xxx.86)

    관리비 적게 나오는 빌라../빌라는....세대수가 얼마되지 않아서....안면 받치는 일이 많고...이웃끼리 조금 불편해요..ㅎㅎ
    다수에 묻혀서 조용히 살고 싶은 마음이면.....아파트......../

  • 2. ㅁㅁ
    '13.1.9 8:13 PM (211.36.xxx.121)

    빌라 4층 살면 다이어트확실히되겠네요쯧
    저도 그런선택 강요받던때가 있었다능~
    주거환경이 넘 좁으면 싸움도 잦아진다던데ᆢ
    원글님 고민 많겠네요 그런데요 이사하고
    점차 생활안정됩니다 넘 마음끊이지 마셔요
    내리막길 끝나고 이제부텀 올라갑니다 힘내세요

  • 3.
    '13.1.9 8:17 PM (182.214.xxx.86)

    빌라4층 등살 확실히 빠집니다 ..제가 경험해봐서 알아요..

  • 4.
    '13.1.9 8:33 PM (175.223.xxx.97)

    저두 빌라요
    평수가 작은것보단 나을거에요

  • 5. ㅇㅇ
    '13.1.9 9:01 PM (112.121.xxx.214)

    아파트가 복도 양쪽으로....그러니까 호텔처럼요?
    문도 못 열어 놓고 맞바람 안치니 환기가 안되서 복도에 음식냄새 고이기 쉽고요...
    복도 소음도 더 잘 울리더라구요
    아파트로서의 이점이 확 죽는거 같아요
    근데 직장 다니시면 집 내부 환경보단 교통이죠

  • 6. .....
    '13.1.9 9:36 PM (218.51.xxx.14)

    복도식 아파트 살다가 빌라로 이사왔는데 저도 4층인데..ㅋ
    등살은 왜 안빠질까요~
    곧 빠지긴 할까요..ㅎㅎ

    복도식 아파트가 넘 좁은데
    매물도 없고 겨우 빌라 구해서 이사왔는데
    여기도 내장재 잘되있고 아파트보다 좀 넓어요..
    겨울이라 좀 춥긴 한데..(복도식은 옆,위,아래 다 집이라 따뜻했거든요)
    1층에 한집 있는 빌라라
    다른층사람들 만나기도 힘들고
    만나기 싫으면 문소리듣고 계단에 아무도 없는거 같으면 나오고..ㅋ

    버스정류장이랑 가까워서 어디 가기도 편하고

    음식물쓰레기 냉장고 하나 사두니..쓰레기 걱정도 없고..
    결정적으로 관리비 없습니다..
    주인세대가 같이 사는 빌라라..관리비 안 받거든요..
    좁은데서 복작거리다 조금이라도 넓은곳으로 오니..
    삶의 질도 아주 조금 높아졌구요..

  • 7. ㄹㅁ
    '13.1.9 11:25 PM (112.144.xxx.77)

    빌라사는데 이웃끼리 부딪힐일이 뭐가있을까요? 안면있는분은 목인사정도하고 옆집에 누가사는지 모릅니다. 12세대사는데 2~3집 얼굴만알고 마주치면 안녕하세요하는정도예요.

  • 8. ㅇㅇ
    '13.1.10 2:23 AM (112.121.xxx.214)

    빌라 창문은 고를때 잘 고르세요
    창문 크기는 비슷해도 앞에 뭐가있냐 따라 많이 달라요
    쓰레기는 토요일빼고 매일 밤에 내놔요
    재활용도 매일 내놔서 버리긴 더 편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33090 추억이란게 의외로 큰 역할을 ㅇㅇ 17:52:44 85
1433089 강릉에서 맛있게 먹은 음식 기억나는거 있으세요? 3 강릉 17:49:18 110
1433088 대학병원 교수 변경 안되나요? 5 헬로우 17:45:47 179
1433087 감우성씨 새드라마가 봄밤이랑 요일도 같고 시간도 겹치네요 3 .. 17:41:17 450
1433086 서울아파트 은마19억 글이요 1 드너 17:40:38 672
1433085 건강검진 문진표 작성해보셨죠 2 ... 17:35:17 205
1433084 너무 스트레스가 극심합니다.. 3 .... 17:34:55 583
1433083 아이스라떼에 샷추가 얼음빼고 우유 많이 이러면 진상인가요? 14 ... 17:31:50 1,027
1433082 크게될놈 이란 영화를 봤는데 이것도 괜찮네요 2 영화 17:27:24 239
1433081 냉동 모닝빵이요 5 .. 17:25:49 356
1433080 심리지원 바우처가 있어서 그런가 자꾸 상담받으래요. 3 바우처 17:21:05 318
1433079 화가 난다 4 494949.. 17:19:44 389
1433078 흰색 린넨 원피스 얼룩 락스로 빼도 될까요? 7 ... 17:18:32 388
1433077 집에서 선풍기 아직 안트신 분 계세요~? 25 저요 17:16:02 1,110
1433076 이름만으로 전도사님을 찾을 수 있을까요? 2 ,, 17:15:27 170
1433075 방구석 1열 팬들 이거 보세요 3 .. 17:13:38 730
1433074 요즘 여학생들 7 ::: 17:10:53 727
1433073 원피스 예쁜곳 소개 좀... 1 .. 17:08:54 605
1433072 칸이 애정하는 감독 장 피에르 다르덴, 뤽 다르덴 2019 감독.. 1 .. 17:07:09 329
1433071 칸 영화제 황금종려상의 위상이 궁금해요~ 10 궁금 17:02:02 1,504
1433070 썬크림 추천 좀 해주세요~ 5 시원하게 17:01:50 596
1433069 [KBS 세계는 지금] 일본의 빈곤 아동 식당 7 ㅇㅇㅇ 17:01:01 1,003
1433068 주방에 끈적이는 때 없애고 싶어요. 20 .. 17:00:38 2,392
1433067 일산도 엄청 비싼데요? 10 일산 16:58:50 1,329
1433066 오늘 저녁 뭐해드실 건가요?? 13 더위지침 16:57:34 1,0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