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아이들이 크니까 눈치보이네요(19?)

아정말 조회수 : 3,883
작성일 : 2013-01-09 18:27:06
대입, 고입 두 남자아이를 두고 있어요.
남편은 50 갓 넘었고 저도 조만간 50..
애들은 한창 공부건 게임이건 늦게 잘 나이이고
남편과 나는 슬슬 초저녁 잠 많아지고 새벽잠 없어질 나이.
저녁뉴스 좀 보다가 잘때가 태반이고, 새벽에 일찍은 일어나는데
한잔씩 마시고 취중에나 한침대(평소엔 한방 각침대) 쓰던 습관이라
맹숭한 이른아침엔 도저히...
그러다보니 한달내내 같이할 타이밍 잡기가 쉽질 않더라구요.
두어달 전 눈오던 어느 밤, 애들 저녁 먹이고 둘이 근처 포차서 한잔씩하고
남편이 예전 연애시절 얘기하며 모텔로 이끌길래, 못이기는척 같이 갔었는데
애들 신경 안써도 된다는게 그리 큰 해방감일줄은 몰랐네요.
어쨌건 간만에 옛생각도 나고, 신선하네~ 하면서 만족하고 귀가했어요.
어차피 한달에 두세번이나 할까하는 정도인데, 이제부턴 몇만원 투자하고
맘편히 그러자고 했어요 ㅋㅋ 
그냥, 저랑 비슷한 상황이신 부부들 있으시다면 try해보시라구요 ^^


IP : 121.165.xxx.189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ㅋㅋ
    '13.1.9 6:34 PM (222.99.xxx.71)

    요즘 모텔비는 얼마에요?저도 애들이 크고 늦게자는지라~

  • 2. ㅎㅎ
    '13.1.9 6:35 PM (1.237.xxx.164)

    오홋 ᆢ남편하고 포차도 가시구
    참 재밌게 사시네요^^
    저두 애들 다커서 눈치 보이는데
    도전 함 해봐야겠어요ᆢ
    남편이 면박이나 안줄지ㅜ

  • 3. **
    '13.1.9 6:36 PM (222.235.xxx.28)

    비슷한 상황인데 시도 함 해볼까요?ㅎㅎ

  • 4. 저도
    '13.1.9 6:42 PM (77.1.xxx.250)

    얼마전 그 해방감 느껴봤어요... 정말 신선하고 만족스럽던 그날밤... 은혼식마친 부부지만 신혼기분이 마구 마구 들었습니다...

    이젠 아이들 눈치 안 보고 신경 안 쓰고 한달에 두번 외박하기로 했습니다..^^

  • 5. ㄷㄴ
    '13.1.9 7:57 PM (218.48.xxx.145)

    너무 야해요

  • 6. ㅋㅋ
    '13.1.9 8:21 PM (211.234.xxx.35)

    ㅣ저번달에갔다가 다음날까지 기분이 달떠서 글올렸다 이상한 뇨자된 여자인데요.
    이불이 더럽단둥 !!!!암튼 너무 좋죠!!!!

  • 7. 플럼스카페
    '13.1.9 9:30 PM (211.177.xxx.98)

    아무래도 몰카는 좀 더 젊은 커플이 타겟이겠죠^^;
    걱정없이 즐기셔도 될 거 같아욤...☞☜

  • 8. 불꺼도
    '13.1.9 10:47 PM (180.66.xxx.194)

    몰카에 잡히나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20998 나혼산 출연했던 연예인들중 .. 11:45:13 108
1420997 백팩이 안 어울려요. ㅇㅏ 11:44:36 39
1420996 윤석열 통역외교관?에게 표정 가관.jpg 9 양아치포스 11:40:14 609
1420995 예전에 일했던거 생각하면 후회투성이에요 11:37:06 184
1420994 아이 수학 여행 보내고 혼자 경주 왔습니다 5 50대 아줌.. 11:34:21 492
1420993 다음 카카오톡 계정 서두라고 나오는데 11:33:44 140
1420992 아파트관리사무소가 너무 일을 안합니다 3 직무유기 11:32:14 346
1420991 보면 사람은 어렷을때가 전부같아요 8 ㅇㅇ 11:27:15 778
1420990 갑자기 인스타 최근게시물이 안보여요 어느순간부터.. 11:25:37 117
1420989 음식 쟁이는 분들 왜 그러시는거에요 ㅜㅜ 15 eeee 11:22:14 1,216
1420988 휴대폰을 새로 사고나서... 1 알려주세요 11:21:32 201
1420987 자식 낳으면 정말 종일 자식 생각하는 것 같아요 5 .... 11:20:46 709
1420986 대통령실, 욕설 고발 수사상황 주시 하겠다. 16 dd 11:20:24 836
1420985 한국 아시아서 가장 위험, IMF 경고 1 bb 11:19:46 353
1420984 82님들께 서울 구경 팁(?) 좀 여쭤봅니다. 27 ^^ 11:16:56 533
1420983 플란투어 브라운 염색샴푸 5 ... 11:16:30 185
1420982 [단독]檢, 쌍방울이 선물 보낸 ‘정관계-법조계 리스트’ 확보 15 윤 OUT 11:16:23 603
1420981 10월~11월~국내여행지 골라 주세요~~ 4 여행 11:15:51 277
1420980 공기청정기 몇년째 사용하고 계세요? 2 가을햇살 11:14:47 228
1420979 개인회생 3 남편 11:13:30 222
1420978 거니언니 울고 있겠네요 19 ㅇㅇ 11:03:08 2,962
1420977 역시 모지리(운석열)놈은 어디 갈 데가 없다.ㅋㅋㅋㅋㅋ 4 북한논평 11:02:34 904
1420976 나라가 금방 엉망이 되네요 5 거니나라 11:02:29 575
1420975 세끼에 간식까지 먹고 산 제가 홧병으로 밥이 안 들어가요 7 홧병 11:01:12 1,233
1420974 6세 남아 아이 주변에서 똑똑하다고 하면 정말 똑똑한 건가요? 11 민트 11:00:06 5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