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아이들이 크니까 눈치보이네요(19?)

아정말 | 조회수 : 3,748
작성일 : 2013-01-09 18:27:06
대입, 고입 두 남자아이를 두고 있어요.
남편은 50 갓 넘었고 저도 조만간 50..
애들은 한창 공부건 게임이건 늦게 잘 나이이고
남편과 나는 슬슬 초저녁 잠 많아지고 새벽잠 없어질 나이.
저녁뉴스 좀 보다가 잘때가 태반이고, 새벽에 일찍은 일어나는데
한잔씩 마시고 취중에나 한침대(평소엔 한방 각침대) 쓰던 습관이라
맹숭한 이른아침엔 도저히...
그러다보니 한달내내 같이할 타이밍 잡기가 쉽질 않더라구요.
두어달 전 눈오던 어느 밤, 애들 저녁 먹이고 둘이 근처 포차서 한잔씩하고
남편이 예전 연애시절 얘기하며 모텔로 이끌길래, 못이기는척 같이 갔었는데
애들 신경 안써도 된다는게 그리 큰 해방감일줄은 몰랐네요.
어쨌건 간만에 옛생각도 나고, 신선하네~ 하면서 만족하고 귀가했어요.
어차피 한달에 두세번이나 할까하는 정도인데, 이제부턴 몇만원 투자하고
맘편히 그러자고 했어요 ㅋㅋ 
그냥, 저랑 비슷한 상황이신 부부들 있으시다면 try해보시라구요 ^^


IP : 121.165.xxx.189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ㅋㅋ
    '13.1.9 6:34 PM (222.99.xxx.71)

    요즘 모텔비는 얼마에요?저도 애들이 크고 늦게자는지라~

  • 2. ㅎㅎ
    '13.1.9 6:35 PM (1.237.xxx.164)

    오홋 ᆢ남편하고 포차도 가시구
    참 재밌게 사시네요^^
    저두 애들 다커서 눈치 보이는데
    도전 함 해봐야겠어요ᆢ
    남편이 면박이나 안줄지ㅜ

  • 3. **
    '13.1.9 6:36 PM (222.235.xxx.28)

    비슷한 상황인데 시도 함 해볼까요?ㅎㅎ

  • 4. 저도
    '13.1.9 6:42 PM (77.1.xxx.250)

    얼마전 그 해방감 느껴봤어요... 정말 신선하고 만족스럽던 그날밤... 은혼식마친 부부지만 신혼기분이 마구 마구 들었습니다...

    이젠 아이들 눈치 안 보고 신경 안 쓰고 한달에 두번 외박하기로 했습니다..^^

  • 5. ㄷㄴ
    '13.1.9 7:57 PM (218.48.xxx.145)

    너무 야해요

  • 6. ㅋㅋ
    '13.1.9 8:21 PM (211.234.xxx.35)

    ㅣ저번달에갔다가 다음날까지 기분이 달떠서 글올렸다 이상한 뇨자된 여자인데요.
    이불이 더럽단둥 !!!!암튼 너무 좋죠!!!!

  • 7. 플럼스카페
    '13.1.9 9:30 PM (211.177.xxx.98)

    아무래도 몰카는 좀 더 젊은 커플이 타겟이겠죠^^;
    걱정없이 즐기셔도 될 거 같아욤...☞☜

  • 8. 불꺼도
    '13.1.9 10:47 PM (180.66.xxx.194)

    몰카에 잡히나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00298 저기 간송특별전 보셨어요? ㅇㅇㅇ 18:34:31 169
1400297 뭐라고 써야하는지 모르겠네요 1 .... 18:34:21 114
1400296 성공할 사람은 .. .m. 18:34:02 99
1400295 고ㅅㅇ씨도 살짝 할머니 느낌나네요. 12 ........ 18:29:56 933
1400294 윤이 반짝반짝 나는 머리는 무엇을 한건가요? ... 18:28:47 148
1400293 절약하고 재테크 하는 방법 공유해요 4 ㅇㅇ 18:24:16 593
1400292 카카오톡 오픈채팅방은 뭔가요? 카카오톡 18:24:04 75
1400291 블랙핑크요.. 13 ㅇㅇ 18:23:06 591
1400290 제주 3박4일 여행가면 얼마나 쓰세요? 3 제목없음 18:23:03 319
1400289 나베 상 - 스텝이 많이 꼬이네요.. 10 판다 18:22:33 428
1400288 부적절한 말과 행동으로 상처주는 엄마의 특징 3 ㅇㅇㅇ 18:22:17 315
1400287 MB·朴정부도 기관총 경호했다..靑 사진공개 "당연한 .. 5 뉴스 18:17:05 425
1400286 나이들수록 고급??스러움을 좋아하는듯한데 안그런 사람도 있죠. 10 음.. 18:13:48 748
1400285 결혼 할 여자가 날짜 잡을때 까지도 본명을 속이면.. 11 18:12:49 776
1400284 나베가 10년쯤 하면 좋겠네요 3 나경원 18:06:35 327
1400283 여자키 172 vs 165?? 42 .. 18:00:40 1,375
1400282 의자 없이 맨바닥에서 잘 지내실 수 있으신가요 6 ooo 17:57:56 367
1400281 국민연금 임의 가입자 하신분들 1 연금 17:53:13 410
1400280 간호 간병 통합서비스가 어떤 건지 아시는 분 계시나요? 2 .. 17:53:01 306
1400279 나이들어 배운거 중에서 1 배움 17:52:28 485
1400278 [사진] 어제 MB집구석부터 생긴 일!!!! 8 청래다방너무.. 17:51:50 1,841
1400277 남편의 모습들 3 답답 17:50:13 614
1400276 좁쌀밥 물은 어느 정도 넣어야 하나요? 4 밥하기 17:49:29 117
1400275 靑 "주택시장, 경기부양수단으로 사용하는 일 없을 것&.. 뉴스 17:42:14 283
1400274 오늘 MBC 스트레이트 하네요 14 ... 17:35:23 1,0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