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우울증은 현실 이성적인 판단을 잃게 하는걸까요..??

... | 조회수 : 2,439
작성일 : 2013-01-08 22:06:52

우울증으로 인한 자살하는 분들 보면  그들도 자기 뜻대로 안되니 그 선택을 할테니

비난은 할수도 없고.. 그냥 궁금한건 우울증 있는 분들은 그 감정에서 현실 이성적인

판단마져도 잃게 하는걸까요..

 정상인 상태에서는 자식이 있고 가족들 생각들 때문에 자살 하고 싶어도 현실로는

실천하기 힘든거잖아요.. 내가 떠나면 남은 가족들 생각하다보면..

힘들어도 또 참고 넘어가고.. 그렇게 사는게 인생인데

우울증으로 선택해서는 안되는걸 선택하는 분들 보면..

정말 그게 엄청 무서운병 같아요..

 

IP : 222.236.xxx.34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우울
    '13.1.8 10:14 PM (66.87.xxx.140)

    아무리 머리로 알고 있어도 공황 장애오고 무기력해지고 ...... 의지같은 걸로 극복하기가 어려워요. 진짜 말 그대로 폐인되는 병이에요

  • 2. 우리 뇌
    '13.1.8 10:17 PM (211.170.xxx.169)

    중추 신경에서 모든 명령을 내린대요 슬프고 힘들 때 스스로 용기를 내게 하고 희망을 느끼게 하게 해 주는 긍정 호르몬이 생성이 안되는 것이 우울증이래요 조금만 힘들고 괴로운 일이 있으면 이겨내지 못하게 되는 게 우울증인거죠

  • 3. 베티
    '13.1.8 10:45 PM (211.246.xxx.114)

    자살을 선택했다고 비난할 수 도없다니요....자신이 경험해
    보지 않았으면 비난..이란 단어도 쓰지마세요 이성으론 다 알지만
    무의식에서 이성을 다 무너뜨릴만큼 큰 좌절과 고통이 있으니 그런 선택을 하는거겠지요 남은 사람이 딱하다고 간 사람에게 비난이란 단어조차 올미지마세요

  • 4. 양파탕수육
    '13.1.8 10:49 PM (119.207.xxx.21)

    욱하면 아무것도 보이지 않겠죠.

  • 5. 판단력이
    '13.1.8 10:50 PM (121.190.xxx.242)

    확실히 떨어져요,
    건강이 나빠져도 그렇고
    심신이 상호작용을 하는거 같아요.

  • 6. 무로의 회귀
    '13.1.8 10:56 PM (1.210.xxx.10)

    무기력해지는 거죠.
    세상과 싸울 힘이 없어지는 것.

    햇볕이 귀한 요즘 특히 더 조심해야 할 듯.

  • 7. 후아유
    '13.1.9 1:56 AM (115.161.xxx.28)

    뇌에서 일어나는 일이니까요.ㅜㅜ

  • 8. 뜻대로하자
    '13.1.9 2:40 AM (223.33.xxx.72)

    우울증이 생기면 정말 힘든가봐요..
    아는언니도 본인스스로 중증정도인거같다하면서..
    정말 신랑이랑 얘기하다 넘 답답하고 미칠것같을때가 있었는데
    그순간 생각은 아파트베란다로 달려가고 있었다고.. 조금의 멀쩡한 정신이 남아있어서 왜 이러냐.. 하며 참은거라고 하더라구요.. 참 사람을 순간순간 힘들게하는 병이구나.. 싶었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8114 입으로 흥한자 입으로 망한다 2 점두환 05:14:40 49
1228113 독일에 순대팔아요? 1 .. 04:11:06 212
1228112 모기때문에 이새벽에 일어났어요 2 가을 03:59:33 259
1228111 언론의 김건희와 추장관 아들 보도량 비교 (기사와 그래프) 1 더브리핑 03:27:50 238
1228110 비밀의숲 이번 주 편에서 궁금요.(스포 유) 2 ... 03:25:32 429
1228109 라면 안먹던 사람이 요며칠 쟁여둔 라면 ㅎ 6 hap 03:00:24 1,025
1228108 김어준의 뉴스공장 9월21일(월)링크유 Tbs안내 02:45:40 257
1228107 민주 "윤석열 장모도 조국처럼 수사하라..尹, 얼마나 .. 3 최은순 02:21:23 518
1228106 외국에서 한식집 가기 8 돈아까워 02:16:19 711
1228105 이해찬 '조국대란'의 본질 7 5계절 01:54:55 682
1228104 베스트 글보구 55세 아저씨랑 만나는 42 아줌마 2 마흔셋 01:53:23 1,921
1228103 수면제 없이 잠이 안 와요 7 bb 01:46:14 932
1228102 판사가 집회 허락-우울하네요 9 .. 01:41:53 1,920
1228101 인천에 다빈치타로 가보신분 계신가요? 베아 01:36:26 291
1228100 저를 흉봤던 동창 잘나가네요 3 01:36:06 1,341
1228099 너구리 오동통면 국물을 좋아하면 무슨 국을 끓여야할까요 9 혁비 01:29:01 840
1228098 안산 초지역 근처 살기 좋아졌어요? 4 ㅡ.. 01:26:59 564
1228097 가계부쓰다가 주절주절 일기써봐요. 3 01:25:33 602
1228096 와....버버ㄹ 광고 진짜 꼴보기 싫네요 .... 01:24:14 1,133
1228095 검찰의 조국-정경심 수사 목표는 '공소권 없음' 이었다 7 ........ 01:18:56 779
1228094 길바닥에 쓰러진 배우에게 다가온 상대는? 5 happy 01:16:03 2,221
1228093 신고 하시겠어요? 2 qq 01:15:56 683
1228092 윗집이 식칼들고 내려온 이유 11 ㅇㅇ 01:08:14 3,685
1228091 건강에 좋은 국 5 음식 00:59:19 1,066
1228090 내남편은 월급은 꼬박 다 주는데 집안 돌아가거에 관심도 없고 아.. 2 ㅇㅇㅇ 00:53:18 1,5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