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못입는 옷으로 행주나 걸레하면 안되나요?

이클립스74 | 조회수 : 3,297
작성일 : 2013-01-08 19:12:37
면으로 된 옷 중에서 행주나 걸레로 사용하잖아요
근데 최근에 이런 얘기를 들었어요
차라리 버리라구요
입던 사람에게 해가 된다구요
사실......
애기들 옷이랑 신랑옷 중에서 면으로 된 건
가위로 잘라서 걸레로 썼거든요
그 걸 듣고 나서는 고민되는거예요
재활용 옷으로 버리더라도 어차피 잘려서 어딘가에 사용되는건데
가족이 쓰면 안되고 남이 쓰는 건 괜찮은 건가......
저희 친정엄마도 런닝은 행주로 걸레로 쓰셨어요
다만... 자르지 않고 그대로 쓰셨죠
근데 제가 잘라논 걸 보시더니 막~ 뭐라 하시더라구요ㅠ.ㅠ
그럼 자르지 않고 쓰면 괜찮은건가요?
이유 불문하고 옷은 다 버려야 하는걸까요?

IP : 116.33.xxx.59
1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파란하늘보기
    '13.1.8 7:15 PM (1.231.xxx.157)

    아뇨
    저희집 옛날에 못쓰는 내복 이런걸로 걸레도 많이 쓰고 했는데요.ㅎ

  • 2. 글쎄요
    '13.1.8 7:16 PM (59.86.xxx.85)

    요즘은 가족들속옷으로 행주나 걸레 안하지않나요?

  • 3. 세이버
    '13.1.8 7:17 PM (58.143.xxx.110)

    음 자르지 않고 이쁘게 네모나게 잘 접어서 바느질해서 쓰면 좋을거 같아요.
    그리고 걸레가 뭐 어때서요. 남의집 닦는것도 아니고 우리집에서 수명 다할때까지 온몸바쳐 제 한몸 희생하는 고마운 걸레를 ㅜㅜ

  • 4. ..
    '13.1.8 7:20 PM (175.118.xxx.84)

    몇년전에 아빠도 입던 옷으로 걸레하지 말라 하더라구요.

  • 5. 기분 문제일 뿐^ ^
    '13.1.8 7:21 PM (125.185.xxx.80)

    괜찮아요.. 우리집도 어렸을 때 엄마가 자식들 커서 못 입는 러닝, 내복, 이런 걸로 행주도 만들어 쓰고 걸레도 만들어 쓰시던데요. 다만 입는 도중엔 함부로 팽개치거나 밟고 다니지 못하게 하셨어요.

  • 6. ..
    '13.1.8 7:21 PM (211.177.xxx.70)

    저도 찝찝해서 그렇게 잘 안하는 편이예요....근데 옷은 걸레로 쓰기 안좋아서 버리는 편이구요... 팬티만은 정말 재활용에도 안넣고(물론이겠지만요), 이건 꼭 잘 버려요.... 양말만은 그냥 창틀닦는데 요긴하게 쓰는 편이예요..전 속옷이 중요하다고 여겨서요....

  • 7. ..
    '13.1.8 7:28 PM (121.190.xxx.52)

    저도 짝잃은 양말만 창틀이나 현관바닥을 닦고 버리다가 얼마전 아이가 입다가 다 떨어진 내복으로 현관바닥을 닦으니까 아이가 충격을 받던데요.ㅎㅎㅎ 이젠 그냥 버릴려구요.

  • 8. ㅇㅇ
    '13.1.8 7:30 PM (211.237.xxx.204)

    괜히 하는 소리죠.. 미신도 아니고 말도 안되는 소리..
    미신도 한심한데;; 쓸수 있는걸 왜 버려요. 전 면으로 된건 다씁니다.

  • 9. 분당 아줌마
    '13.1.8 7:33 PM (175.196.xxx.69)

    저도 재활용합니다.
    다 하는 소리이지요.
    애들 속옷은 잘라서 요즈음 현관 닦고 빨지 않고 버립니다.

  • 10. 걸레가 비싼것도 아니고
    '13.1.8 7:51 PM (58.231.xxx.80)

    미신은 한번도 안들어 봤는데 천원만 주면 잘닦이는 걸레 파는데
    잘 닦이지도 않고 빨아도 잘 빨리지도 않는옷으로 할필요 있을까 싶어요

  • 11. ...
    '13.1.8 10:19 PM (175.194.xxx.96)

    면으로 된건 죄다 걸래로 써요
    우리집은 걸래만 수십개
    맨날 쌂는것도 일이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32779 전자컴퓨터 공학과요. 전자과 인가요? 도움부탁요 22:54:03 6
1432778 이게 복지 인가요? 복지... 22:53:51 19
1432777 발산동 쪽 아파트 살기 어떤가요? 예린이 22:53:16 21
1432776 강아지 오줌으로 누렇게 된 줄눈 2 .. 22:44:25 181
1432775 미혼) 마음가짐을 어떻게하면 좋을까요? 7 ㅇㅇㅇ 22:42:15 329
1432774 시가 재산 증여안받겠다 했는데...(지난글에이어..) 14 밀크티 22:37:41 924
1432773 유서진이 누군가 검색해봤더니 5 .. 22:32:21 1,204
1432772 우리나라가 완전한 독립국가라고 생각하세요 5 ㅇㅇ 22:32:11 180
1432771 재속회라는 데가 원래 후원회인가요? 5 ... 22:28:35 142
1432770 미...미남 구경하고 가세요~ (가슴철렁...) 27 헉...헉 22:20:14 2,489
1432769 반기문 "있어선 안 될 일"…'한미정상 통화 .. 2 전사무총장 22:15:54 612
1432768 우유먹으면 가스 많이 차나요? 1 ㅜㅜ 22:13:01 176
1432767 음악 올려주시던 스노우멜트님은 왜 안오세요 22:10:12 101
1432766 제 속 좀 털어 놓을께요 45 슬프다 22:09:46 2,786
1432765 머리긴 여자분 샴푸광고하는듯한 행동때문에 얼굴에 맞네요 5 조심조심 22:08:57 769
1432764 홍삼 비형 간염 보균자도 먹으면 안되나요?? 3 22:08:15 383
1432763 '꺼져'란 소릴 들었네요 21 허... 22:04:19 2,362
1432762 학폭 가해자들은 갱생없이 고통스럽게 죽으면 좋겠어요 13 ... 22:03:34 891
1432761 아직도 노무현 대통령이 돈을 받았네..어쨌네..하는 논란...... 1 한여름밤의꿈.. 22:03:17 215
1432760 레지오 하시는분 계신가요 5 21:59:16 588
1432759 ㅠㅠ 구연산으로 바닥 닦지 마세요. 10 ... 21:58:28 3,058
1432758 부부모임을 다녀와서 13 .. 21:58:19 2,357
1432757 발리 세부 기타다른나라 여행시 주위 국제 호구 .. 21:55:56 251
1432756 인터넷가랑 백화점가가 얼마나 차이나야 환불하시나요? 9 궁금 21:55:45 514
1432755 연예인 학폭 미투. 저도 중학교 동창 있어요 11 닉네임이뭐꼬.. 21:52:53 3,4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