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작고 마른 여섯살 여자아이 뭘 먹여야 할까요?

Anna | 조회수 : 1,851
작성일 : 2013-01-08 16:08:38

제 딸은 2007 년 8월 생이구요.

키가 105 센티미터, 몸무게는 겨우 16 킬로그램 나가고 있어요.

18 개월부터 지금부터 아토피로 고생하고 있고

성격도 예민하고 편식은 하지 않지만 밥을 잘 먹는편은 아니에요.

아이가 잔병치레를 하지는 않고 체력도 좋은편인데

제가 보기에도 조마조마할 정도로 말랐어요.

남편은 보약은 절대로 반대라서 초유랑 키즈 센트룸 먹이고 있는데

그래도 몸무게는 별로 늘지 않아서 걱정입니다.

지금 좋은거 챙겨먹어야 학교 가서 그나마 버틸거 같아요.

이런 아이에게 면역력을 높이고 살찌게 하는 좋은 건강 보충제나

음식 있으면 추천해 주세요.

 

IP : 122.148.xxx.18
1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3.1.8 4:11 PM (61.75.xxx.114)

    잘크톤이요.

  • 2. ㅇㅇ
    '13.1.8 4:15 PM (117.111.xxx.245)

    페디아슈어요

  • 3. 경험
    '13.1.8 4:18 PM (121.200.xxx.219)

    아이가 우선 밥을 잘 먹는게 우선이예요
    영양제니 뭐니 해도 밥 잘먹게하는게 중요하더라구요

    아이 데리고 한의원에가서 약 먹이니 밥을 잘먹어요

  • 4. 쓰라
    '13.1.8 4:20 PM (57.73.xxx.49)

    저희 애요..^^;;;
    07년 8월생.. 키도 비슷하고 몸무게도 비슷해요.
    아직 앞자리 16 못봤어요..ㅠ.ㅠ
    징그럽게 안커요..ㅠ.ㅠ

  • 5. 케러셀
    '13.1.8 4:23 PM (124.5.xxx.179)

    제딸은 2007년 3월생인데 키가 112, 몸무게가 17키로..ㅠㅠ

  • 6. ...
    '13.1.8 4:41 PM (220.72.xxx.168)

    우리 조카도 안먹어서 20kg까지 가는데 엄청 오래 걸렸거든요.
    키는 연령 평균 하한선쯤 걸리고 체중은 늘 저체중...
    날씬해서 옷태가 난다는 거는 좋은데, 너무 말라서 머리 스타일만 조금 잘못해도 빈티날 정도였어요.
    원글님네 아이처럼 아토피도 달고 살구요, 얼굴 색깔도 누리팅팅...

    우리 조카는 그냥 잘 먹게 되지 않더라구요.
    원래 먹는 거 욕심이 없어서 맛있는 거 사준다고 고르라고 해도 먹고싶은거 없다고 할 정도였어요.
    윗님들 말씀하신거 다 먹여봤구요. 홍삼, 한약, 비타민 기타 등등...
    먹는 것도 중요한데, 저희 조카를 보니까 운동을 하면 먹는게 확 달라지더라구요.
    영양제 보약 먹는 건 다 같은데, 운동할 때랑 안할 때랑 밥, 간식, 과일 먹는 양이 달라요.
    스스로 먹는 거 찾는 거 보고 식구들이 다 신기해할 정도로 차이가 있어요.
    태권도할 때도 잘 먹었구요, 요즘은 수영하는데, 완전 잘먹어요.
    물론 잘 먹어봤자, 그 아이 수준에서 잘 먹는 것이지만요.

    이것 저것 먹는 것도 잘 챙겨주시겠지만, 줄넘기나, 자전거나, 태권도나 뭔가 매일 일정하게 하는 운동을 하나 시켜보세요. 확실히 밥이든 간식이든 먹는 양이 눈에 띄게 늘어요.

  • 7. ....
    '13.1.8 4:46 PM (116.123.xxx.222)

    너무 조급하게 살찌우실 생각 마세요~
    그러다가 성조숙증과 연결될 수도 있어요..
    마르고 작은데도 성조숙증인 아이들이 많더라구요
    먹거리 잘 따져서 먹이세요~

  • 8. 팜므 파탄
    '13.1.8 5:28 PM (183.97.xxx.104)

    잔병치레 없고 체력 좋다면 일부러 살찌울 필요는 없어 보여요.
    사춘기 때 까지는 그냥 둬도 괜찮지 않을까요?

  • 9. ..
    '13.1.8 7:05 PM (110.12.xxx.42)

    아이가 생일도 비슷하고 동갑 여자아인데 117cm.21kg 나가요.

  • 10. 아보카도
    '13.1.8 7:14 PM (121.124.xxx.15)

    두뇌음식인데 좋은 식물성 지방이라 칼로리가 높아요. 값이 좀 비싸긴 하지만 하루 반개씩 먹으면 좋을텐데 먹어본 적 없으면 기름이 많아 좀 느끼하고 약간 향이 있어 좋아할지 모르겠어요.
    먹기만 하면 계속 먹이면 좋은 음식이에요. 저희 애는 통통해서 비만될까 겁나서 못주지만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8114 입으로 흥한자 입으로 망한다 7 점두환 05:14:40 371
1228113 독일에 순대팔아요? 2 .. 04:11:06 365
1228112 모기때문에 이새벽에 일어났어요 3 가을 03:59:33 349
1228111 언론의 김건희와 추장관 아들 보도량 비교 (기사와 그래프) 1 더브리핑 03:27:50 306
1228110 비밀의숲 이번 주 편에서 궁금요.(스포 유) 2 ... 03:25:32 576
1228109 라면 안먹던 사람이 요며칠 쟁여둔 라면 ㅎ 7 hap 03:00:24 1,392
1228108 김어준의 뉴스공장 9월21일(월)링크유 1 Tbs안내 02:45:40 305
1228107 민주 "윤석열 장모도 조국처럼 수사하라..尹, 얼마나 .. 5 최은순 02:21:23 595
1228106 외국에서 한식집 가기 9 돈아까워 02:16:19 822
1228105 이해찬 '조국대란'의 본질 7 5계절 01:54:55 760
1228104 베스트 글보구 55세 아저씨랑 만나는 42 아줌마 2 마흔셋 01:53:23 2,156
1228103 수면제 없이 잠이 안 와요 7 bb 01:46:14 1,043
1228102 판사가 집회 허락-우울하네요 10 .. 01:41:53 2,162
1228101 인천에 다빈치타로 가보신분 계신가요? 베아 01:36:26 319
1228100 저를 흉봤던 동창 잘나가네요 3 01:36:06 1,501
1228099 너구리 오동통면 국물을 좋아하면 무슨 국을 끓여야할까요 10 혁비 01:29:01 909
1228098 안산 초지역 근처 살기 좋아졌어요? 4 ㅡ.. 01:26:59 601
1228097 가계부쓰다가 주절주절 일기써봐요. 3 01:25:33 679
1228096 와....버버ㄹ 광고 진짜 꼴보기 싫네요 .... 01:24:14 1,248
1228095 검찰의 조국-정경심 수사 목표는 '공소권 없음' 이었다 7 ........ 01:18:56 848
1228094 길바닥에 쓰러진 배우에게 다가온 상대는? 5 happy 01:16:03 2,423
1228093 신고 하시겠어요? 2 qq 01:15:56 740
1228092 윗집이 식칼들고 내려온 이유 12 ㅇㅇ 01:08:14 4,107
1228091 건강에 좋은 국 6 음식 00:59:19 1,166
1228090 내남편은 월급은 꼬박 다 주는데 집안 돌아가거에 관심도 없고 아.. 4 ㅇㅇㅇ 00:53:18 1,6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