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우리나라 여성중에 세계적으로 유명한 여성 누가있을까요?

종이학 | 조회수 : 3,027
작성일 : 2013-01-07 12:10:32

이제 6학년 올라가는 딸이 자신의 롤모델로 삼을 만한 그런 한국여성분 있으면 추천(?) 좀 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김연아 선수 얘기해줬더니 자기는 운동신경이 제로라서 안된다네요 ㅎㅎ

IP : 211.211.xxx.199
2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두분이 그리워요
    '13.1.7 12:12 PM (121.159.xxx.10)

    제목만 보고 바로 연아!!
    했는데 ㅎㅎ;;

    다른 여성분이라면 좀 생각해봐야겠네요 저도.

  • 2. 스뎅
    '13.1.7 12:12 PM (124.216.xxx.225)

    Sumi Jo 요...

  • 3. 종이학
    '13.1.7 12:14 PM (211.211.xxx.199)

    아 맞다 조수미씨도 있었네요 ㅎ

  • 4. ...
    '13.1.7 12:17 PM (180.64.xxx.147)

    연아는 운동이 아니라 뭘 해도 세계적인 여성이 되었을 거라 생각해요.
    그 멘탈에 뭔들 못하겠어요?

  • 5.
    '13.1.7 12:27 PM (122.34.xxx.30)

    아직은 아무래도 클래식 음악 부문과 (조수미 장한나 사라 장) 체육 부문 (김연아와 몇몇 골프 선수들) 정도에서만 세계적 명성을 떨치는 여성이 있는 듯.

  • 6.
    '13.1.7 12:28 PM (122.34.xxx.30)

    같이 울자고 해보는 소린데, 이젠 박근혜도 세계적으로 이름을 알린 여성이긴 하네요. ㅠㅠ

  • 7. 지지지
    '13.1.7 12:28 PM (116.121.xxx.45)

    queen yuna죠.
    운동과 상관없이 그녀가 그자리에 오른건 편법을 쓰지않고 정석대로 연습하고 노력한 결과죠. 쉬운길 놔두고 정석대로.
    slow but steady wins the race.
    의 전형 이랄까

  • 8. MCM
    '13.1.7 12:28 PM (175.215.xxx.68)

    MCM 김성주는 왜 무시하나요?







    어? 돌맹이 날아~~~

  • 9. 미루
    '13.1.7 12:34 PM (58.141.xxx.96)

    따님의 운동신경과는 별도롤 김 연아 선수요~
    연아선수가 이룬 업적말고도 그것을 이루기위한 노력과 마음가짐 올바른 가치관.. 마음씀씀이등을 생각하면 어휴,,, 정말이지 딸같은 나이지만 존경하지 않을 수 없어요.
    제 딸이 연아선수처럼만 자라준다면 온 동네에 춤을 추고 다니겠어요.

  • 10. cass
    '13.1.7 12:44 PM (220.77.xxx.174)

    박.그.네.
    ㅜㅜ

  • 11. ^^
    '13.1.7 12:50 PM (203.242.xxx.19)

    바이올리니스트 정경화

  • 12. ..
    '13.1.7 1:01 PM (117.111.xxx.176)

    한비야, 나는 희망의 증거가 되고 싶다의 저자 서진규씨...세계적으로 유명한 분들이라기 보다 세계가 활동 무대이신 분들인데 많이 알려졌죠.

  • 13. 점오
    '13.1.7 1:38 PM (14.32.xxx.2)

    장영희교수님은 어떠신지요.

    1952년 9월 14일 서울에서 영문학자 장왕록(張旺祿)의 딸로 태어났다. 생후 1년 만에 소아마비를 앓아 두 다리를 쓰지 못하는 장애인이 되었으나 역경을 딛고 서울대학교사범대학 부설고등학교를 거쳐 서강대학교 영문학과를 졸업한 뒤 1977년 동대학원에서 영문학을 전공하여 석사학위를 취득하였으며, 이듬해 미국으로 유학하여 1985년 뉴욕주립대 대학원에서 박사학위를 취득하였다. 1985년부터 모교인 서강대학교 영어영문학과 교수로 재직하였으며, 번역가와 수필가로도 활동하였다. 2001년 유방암, 2004년 척추암을 이겨낸 뒤 다시 강단에 섰다가 2008년 간암으로 전이되어 투병하였으나 2009년 5월 9일 사망하였다.
    목발에 의지하지 않으면 한 걸음도 옮길 수 없는 장애와 세 차례의 암투병 속에서도 고난에 굴복하지 않고 수필과 일간지의 칼럼 등을 통하여 따뜻한 글로 희망을 전하였다. 수필집으로 《내 생애 단 한번》(2000), 《문학의 숲을 거닐다》(2005), 《축복》(2006), 《살아온 기적 살아갈 기적》(2009) 등을 펴냈고, 《살아 있는 갈대》《슬픈 카페의 노래》《이름 없는 너에게》 등을 번역하였으며, 중학교 영어 교과서를 집필하기도 하였다. 한국호손학회·한국헨리제임스학회·한국마크트웨인학회 편집이사, 신영어영문학회·한국비교문학회 이사로 활동하였으며, 1981년 한국번역문학상, 2002년 올해의 문장상을 받았다.

    내이버 지식백과 펌

  • 14. 시원한
    '13.1.7 2:49 PM (1.209.xxx.239)

    건축가 김진애씨.

  • 15. Lana
    '13.1.7 2:59 PM (110.70.xxx.54)

    소 녀 시 대 !!

    무려 아홉명

  • 16. ㅁㅁ
    '13.1.7 3:02 PM (211.36.xxx.121)

    장 영희교수님 글 읽고싶다
    보고싶다
    세상어디에도 빠질것없는 멘토다

  • 17. 점오
    '13.1.7 3:46 PM (14.32.xxx.2)

    내이버->네이버
    이럴때마다 내 폰을 뿌샤버리고 싶... ㅜㅜ

  • 18. 제생각
    '13.1.7 4:09 PM (211.234.xxx.56)

    한국 최초의 여의사 박에스더씨와 (폰이라 길게 쓰긴 힘들지만 삶 자체도 존경스러움) 유관순열사를 빼놓을수없죠^^

  • 19. we
    '13.1.7 4:14 PM (1.215.xxx.203)

    이태영 박사님이요.

  • 20.
    '13.1.7 4:50 PM (61.73.xxx.48)

    나승연 씨요.

  • 21. par
    '13.1.7 7:09 PM (118.176.xxx.33)

    김영기 박사님이요.

    http://news.dongascience.com/PHP/NewsView.php?kisaid=20070831200000000012&cla...
    http://ko.wikipedia.org/wiki/%EA%B9%80%EC%98%81%EA%B8%B0_(1962%EB%85%84)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98419 가방보고 있는데 같이 봐주세요~ 01:02:16 12
1398418 스페인 드라마 종이의 집 하하 01:02:12 6
1398417 남편이 성격이 너무이상한 것같아요 1 힘든하루 01:01:08 68
1398416 문재인 대통령님 말레이시아 인삿말 중 속 시원한 글 이왕 00:56:24 91
1398415 카톡 프로필 비공개 기능 언제 생긴건가요?? 1 호우 00:55:31 126
1398414 프롬파티용 드레스 추천해주세요 1 고민맘 00:52:44 73
1398413 제가 오버인지 봐주세요. 1 ,,, 00:49:38 140
1398412 승리 "저런 놈들이랑 어울리고 저런 짓을 하지 말았어야.. 6 ㅋㅋ 00:47:02 900
1398411 서울에 알탕 맛집 어디 있나요? 맛맛 00:41:05 72
1398410 키스해 줄래..ㅋㅋ.. 그분은 정말 쩌네요 감정 전달력이 3 tree1 00:36:02 687
1398409 작년 이맘때 페르시안 성묘 길냥이 입양고민했던 원글이예요^^ 2 00:35:28 228
1398408 오늘 총회 옷차림 4 Kk 00:35:25 661
1398407 채소 억센 섬유질 잘 드시나요 밍키 00:32:05 75
1398406 인스타그램에 댓글을 게시할수 없다고 해요. 4 duftla.. 00:23:14 362
1398405 간호사와 중소기업 사무직 중에 뭐가 나을까요? 4 ... 00:21:59 420
1398404 웃긴 책도 있을까요.. 9 ㅇㅇ 00:15:08 223
1398403 펌할때 머리 감고 가야하나요? 4 00:12:02 519
1398402 패닉빠졌던 이재명 (트윗 펌) 3 사필귀정 00:09:22 710
1398401 40대/ 인터넷에서 옷 어디서 사세요? 1 00:05:09 446
1398400 저도 뉴스타파 이부진 프로포폴 절대 안믿어지네요!! 47 livebo.. 00:03:19 3,395
1398399 초딩 초보 바이올린 방문레슨비 어느정도인지 궁금해요 엄마 00:02:38 113
1398398 커트머리가 관리가 더 쉽나요? 5 YJS 00:02:30 577
1398397 가톨릭 신자인데 주일에 영업해도 될지요 17 가톨릭 00:02:15 547
1398396 전문분야 무료상담을 하다보면, 부자 어르신들이 많이오는데, 6 00 2019/03/20 611
1398395 김남길은 콧털있을때와 없을때 6 열혈사제 2019/03/20 8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