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파마한지 이틀 되었는데 염색해도 될까요?

머리.. 조회수 : 7,282
작성일 : 2013-01-06 19:19:45

오백만년만에 파마를 했어요.

근데 제가 머리가 너무 까만색이라 생머리는 몰라도

파마머리에 시커멓게 하고 있으니 좀 이상해요.

자연갈색 정도로 염색을 하고 싶은데 이렇게 이틀만에

염색해도 될까요?

미장원에서는 무조건 된다.  파마랑 염색 같이 해도

상관없다 그러는데, 전 같이 하면 정말 머리카락 상해요..

해보신 분들께 여쭤보고 싶어요..

 

IP : 211.201.xxx.173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fasfsdf
    '13.1.6 7:21 PM (124.51.xxx.17)

    안되요.. 염색하면 컬이 완전 죽진않지만 좀 죽어요 ㅜ 돈아까워서..
    먼저 염색하고 파마하면 상관없지만.. 파마하고나서 염색하면.. ㅜ

  • 2. ...
    '13.1.6 7:21 PM (115.126.xxx.82)

    같이 하나 따로 하나 상하는 정도는 비슷해요. 안하는 거랑 비교해서요.
    그러니까 해도 되는데요.
    대신 파마하고 하면 파마 풀려요.
    염색약 바르고 빗질 좍좍 하거든요.
    그래서 보통 염색하고 파마하는게 더 나아요.

  • 3. fasfsdf
    '13.1.6 7:22 PM (124.51.xxx.17)

    그쵸 ㅎ ㅎ

  • 4. 저는
    '13.1.6 7:25 PM (218.37.xxx.4)

    늘 같이해요
    염색먼저 하고 파마하는게 맞아요

  • 5. 허걱...
    '13.1.6 7:29 PM (211.201.xxx.173)

    그럼 염색을 먼저 하고 파마를 하러 갈걸 그랬나봐요..
    다른때는 잘 여쭤보고 하면서 이렇게 저지르고 오다니... ㅠ.ㅠ
    제가 버블염색약이라고 쫙쫙 빗는 거 말고 거품으로 얹는 걸
    할건데 그래도 안될까요? 머리가 숯 같아요.. ㅠ.ㅠ

  • 6. 음..
    '13.1.6 7:37 PM (115.126.xxx.82)

    거품염색약이라도 집에서 하면 얼룩생기기 쉬워요.
    제가 집에서 몇번 했는데요.
    나름 거품도 많이 내고 꼼꼼하게 한다고 했는데도
    겉은 괜찮은데 속이 얼룩덜룩..
    특히 머리가 숯처럼 검정색이면 얼룩지기 쉬워요. 저도 그런 편..
    자꾸 얼룩져서 신경 자꾸 쓰여서 그냥 요즘은 미용실가서 하는데
    그때 미용실 원장님이 머리 뒤져보더니 어찌나 웃으시던지.. 힝 ㅜㅜ 어찌 이러고 다녔냐고.

    암튼 예민하지 않으시면 상관없는데요. 누가 머리 얼룩졌다고 대놓고 말은 안하니까요..ㅎㅎ
    근데 예민하시고 신경쓰시는 분이시면 그냥 미용실 가서 하세요.
    머리결 상하고 두피도 상하고 얼룩지고 돈은 또 돈대로 들고 전 이제 집에서 안해요.

  • 7. 그럼...
    '13.1.6 7:53 PM (211.201.xxx.173)

    좀 참았다가 미장원 가서 해야겠어요.
    당분간은 숯덩이 이고 다니구요..
    댓글 주신 분들 모두 감사합니다.. ^^;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85473 비비고 식품은 모두 짜네요 나쁜뜻아니고 개선좀 2 아 짜 06:12:02 111
1485472 아들이 코로나에 걸렸어요ㅠ 2 .. 06:07:54 245
1485471 5세 입학 졸속행정 추진은 안철수 정책이었네요. 1 스트레이트 05:59:17 264
1485470 얼리버드 주식 .... 음양 키스 캔들 종목들 얼리버드 05:52:49 155
1485469 남편의 짜증 고치기 1 가까운 70.. 05:52:30 266
1485468 류석춘, 이우연 - 위안부를 매춘부로 5 극우 04:32:27 573
1485467 볼에 하트모양 기미 미녀 02:57:46 476
1485466 예성 좋아하시는 분 계세요? 3 예성 02:45:44 939
1485465 잠실 스시 오마카세 추천해 주세요 6 묭이 02:42:29 701
1485464 아파트 사는게 지겨워요 8 ... 02:38:39 2,775
1485463 화장품 브랜드 이름 알려주세요 4 .. 02:36:37 729
1485462 일제에 의해 끊어졌다 90년만에 복원된 종묘ㅡ창경궁길 다녀왔어요.. 8 종묘 02:27:51 1,133
1485461 세상에나 진짜 이런 여자가 있다고요? 4 ㅡㅡ 02:26:20 2,552
1485460 비는 안오는데, 허리며 어깨며 쑤시고 아파요. 5 저만 그런가.. 02:14:08 528
1485459 여행 가기 전 짐 싸는게 제일 싫네요.. 13 .. 02:09:30 1,870
1485458 웃겨서 눈물겹게 감사한 분 5 내가못살아ㅠ.. 01:46:27 1,626
1485457 헤어질 결심 보고 왔어요 극장에서 보세요 6 신천지아웃 01:40:58 1,499
1485456 환혼 너무 재미있어요. 장욱도 너무 멋지구요. 8 무덕이 01:37:02 1,230
1485455 키크고 잘생기고 착하고 경제적으로 넉넉한 남자라면?? 21 oo 01:36:25 3,724
1485454 40~50대분들 게시판 2 .. 01:27:21 1,767
1485453 거짓말? 생각에 오류가 많은 시어머니. 24 01:15:55 2,586
1485452 지인과 만남약속할때.. (.인간관계) 13 ... 01:03:48 1,958
1485451 싸우고 난 후 아이들한테까지 함부로 해요 4 01:03:33 1,434
1485450 인스타 광고보다가 뱃살빼는거 6 00:57:33 1,433
1485449 어릴 때 엄마가 제 사주를 보면 12 ㄹㄹ 00:50:11 3,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