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이 야밤에 조금은 날려 버렸어요.

우울한 기분 | 조회수 : 1,043
작성일 : 2013-01-04 02:38:23

치즈케익을 먹었거든요 그것도 한판 가까이..

그래서 잠도 못자고..

집 청소중이에요.청소기를 돌리는건 아니구요.

혼자 책 다시 정리 했다가

옷장도 다시 옷 개고..

먼지 닦고...

스트레칭 했다가..

별짓 다하고 있어요.

 

단독주택이라..

방에서

콩콩콩 뛰기도 하구요.

거의 한판 먹었는데...

밤새도록 한다고 해도 살이 되겠죠

 

살보다

건강에 안좋다는데

전 왜 이렇게 조절이 안될까요

 

그나마

먹는것에 비해 많이 찌진( 날씬하지도 않아요 그렇다고 뚱뚱하지도.않고요)

않아 다행인데

한번 뭘 먹으면 정말 멈출수가 없네요

 

일단

하는데 까지 몸을 열심히 움직여봐야겟어요

최대한 움직이다가 일찍 자야죠 최대한.

 

우울한 기분은 날렸는데..

케익먹고 난 후 후폭풍은 대단하네요.ㅎㅎ

 

 

 

IP : 1.231.xxx.157
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대선멘붕에서 주먹불끈쥐고
    '13.1.4 3:38 AM (180.65.xxx.29)

    ㅋㅋ 저 김치볶음밥이랑 아이스크림 먹고있어요.
    아...살빼야하는디
    동네아줌마들끼리 스파가기로했는데^^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99617 아기엄마고민도 아기도 넘 귀여워요 아.. 09:38:29 14
1399616 다이소보온병 원래 1 ... 09:32:08 112
1399615 법명 뭐라고 지을지 1 두근두근 09:31:19 36
1399614 흑초는 하루에 얼마나 마시면 좋은가요? 09:28:36 26
1399613 4.3 보궐선거(?) 1 걱정 09:27:39 73
1399612 인플란트 흔들.. 다시 해달라면 될까요 1 치아 09:25:13 213
1399611 제가 예민한편인가요? ㅡ아이방문선생문제임. 13 ㅡㅡ 09:22:50 573
1399610 난방텐트 퀸사이즈 성인 두명 자기 힘든가요 2 .... 09:20:38 77
1399609 올 겨울의 여러 구입 코트들.. 09:16:57 300
1399608 동네 아는 애가 재수하는데요 그 이유가요 5 ㅇㄱㅇ 09:11:36 1,210
1399607 김학~게이들한테 던져놓고 비디오찍고싶다 5 .. 09:10:30 555
1399606 검찰 경찰 언론 하는짓꺼리 끌어올려요 08:59:27 125
1399605 앤드류킴 청와대는 미국의 신뢰를 잃었다 25 ㅋㅋ 08:56:46 1,136
1399604 생리통처럼 배아픈증상 5 .... 08:52:32 366
1399603 촛불시위 안하나요? 아직 1 .. 08:48:42 155
1399602 지금 눈이부시게 연속방송해요 3 jtbc2 08:47:25 366
1399601 양상추에 어울리는 소스 6 .. 08:40:50 480
1399600 쿨톤? 웜톤? 9 음.. 08:39:39 538
1399599 마산보호소 유기견 아이들 후원 부탁드려요... Dd 08:39:27 90
1399598 방탄 팬만 보세요. 9 . . . 08:37:49 480
1399597 미혼에 대한 걱정... 6 아직 08:29:25 1,043
1399596 "日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100만 톤 넘어".. 2 후쿠시마의 .. 08:28:32 259
1399595 김학의 실검에 거의 없네요. 4 ㅇㅇ 08:26:20 464
1399594 (19) 매일매일 17 고민 08:24:46 3,425
1399593 공개적인 자리에서 아이 혼내보셨나요? 10 Dd 08:19:02 8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