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두 달 동안 따라 잡는 거 무리겠지요..

과욕 | 조회수 : 2,513
작성일 : 2013-01-03 21:03:53
예비 중학생입니다
수학은 곧잘 합니다 수학자가 꿈이라고 할 정도로 좋아해요
반면 영어는 많이 못해요
그동안 시디 들으며 영어 책을 보는 식으로만 했어요
다니던 학원도 토스 같은 학원을 다녔구요
J4,5 단계 책들을 시디 들으면서 하는 말이
무슨 내용인지는 알겠지만 단어 뜻은 모르겠다고 해요

단어를 정식으로 외워본 적도 없고
문법 공부도 거의 안했구요
12월부터 중학 내신 영어를 위한 학원을 보내고 있는데 잘 하는 건지..
두달 동안 학원에서 하고 있는 수업을 저도 두 팔 걷어 철저히 씹어먹고 간다는 심정으로 공부시키려는데..

그러면 중학교 가서 좀 덜 헤맬까요?
IP : 220.85.xxx.38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3.1.3 9:05 PM (61.43.xxx.232)

    가능합니다.^^
    영어는 시간에 비례해서 실력이 늘어요.
    홧팅!!!

  • 2. 본인
    '13.1.3 9:07 PM (14.32.xxx.230)

    의지가 제일 중요하죠

  • 3. 본인
    '13.1.3 9:08 PM (14.32.xxx.230)

    아, 예비중학생이시군요. 전혀 늦지 않았는데요^^

  • 4. 정말
    '13.1.3 9:19 PM (220.85.xxx.38)

    정말 고맙습니다
    희망을 갖고 아이 옆에서 같이 해야겠어요

  • 5. jacklyn
    '13.1.3 9:26 PM (61.105.xxx.192)

    예비 중학생이면 충분히 가능합니다.
    대신 하루에 적어도 두시간씩 쏟아부어야 겠죠.

  • 6. ...
    '13.1.3 10:01 PM (110.14.xxx.164)

    중1 내신은 가능해요
    별로 깊이있는게 아니라서요
    본문 외우고 기본단어랑 문법 외우면되요

  • 7. ..
    '13.1.3 11:12 PM (220.85.xxx.38)

    하늘 교육에서 날아온 각 중학교 국영수 A 비율을 알려주는 거를 해봤어요
    우리애가 가려는 중학교의 수학 a는 8%, 영어는 12%
    굉장히 적은 거죠?

    시에서 2등하는 학교예요ㅠㅜ

  • 8. ..
    '13.1.3 11:13 PM (220.85.xxx.38)

    http://www.eduall.co.kr/mail/20130103/index.asp

    혹시 궁금한 중학교 있으면 확인 해보세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34144 9월 수출 7.7% 늘었다...코로나 이전 수준 회복 Ytn 23:50:02 44
1234143 50대 아줌마가 인생에 대해 조언해준 말이 2 ㅇㅇ 23:47:16 530
1234142 저는 나훈아가 너무 별로인데 왜 열광인지 이해불문.. 7 나훈아. 23:47:04 308
1234141 밑에 사이즈 댓글 달았는데 1 사이즈 23:41:11 105
1234140 남진..아저씨 같아요. 1 ㅂ1ㅂ 23:38:39 450
1234139 사기 그릇 처리 어떻게 할까요. 3 .. 23:38:03 244
1234138 중국동화 남동생의꿈 파일 중국 23:30:44 142
1234137 제시는 한국말 잘 하더만 3 웃겨 23:27:40 1,018
1234136 저 오늘 가짜사나이2 보고 울었어요 ㅇㅇ 23:20:10 819
1234135 집에 갔다가 푸대접 받고 왔어요.. 29 23:03:04 3,858
1234134 마트 비빔냉면 1 .. 23:00:19 483
1234133 간보는 남자 웃김 2 22:52:23 577
1234132 외평채 이자를 주는 것이 아니고 오히려 받는다네요. 국가위상이 .. 22:51:31 241
1234131 인스타그램 오또맘이란 사람 아시는 분 모여봐요 12 인스타 유명.. 22:50:54 2,860
1234130 이혼한 동생이 쓰던 그릇 15 궁금 22:48:32 3,676
1234129 한가위 보름달을 보며.. 추석 22:45:53 319
1234128 남편이 무거운거 들다 허리를 11 ... 22:44:20 1,049
1234127 저희 시어머니 같은 분 또 계시나요? 2 ㄷㄷ 22:44:07 1,457
1234126 골든리트리버는 완벽한 강아지 같아요 11 크하하하 22:43:49 1,798
1234125 오늘 유독 목주위를 긁길래 자세히 쳐다보니 3 강아지 22:41:09 1,073
1234124 시중식당의 꽃게는 중국산이 대부분일까요? 3 22:40:15 342
1234123 벤타 세척을 어떻게 하는건가요? 1 이제야아 22:36:25 177
1234122 신과 나눈 이야기 책이요 1 .. 22:35:31 545
1234121 아버지가 아버지 몫을 10분의 1도 안하세요.. 5 우울 22:31:46 1,510
1234120 명절 언제 없어질까요? 6 ㅎㅎ 22:29:55 1,3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