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전 민주당 지지자가 아니었습니다.

이런. 조회수 : 2,182
작성일 : 2012-12-18 02:23:55

사실 지금도 민주당엔 마음이 안 갑니다..

안철수씨가 왔을 때 딱 한가지였습니다.

 

저 사람은 미래를 말하는 구나..

 

골수 스머프 남친도 안철수 씨에 흥분했습니다.,

 

저 사람이어야 해.

 

그러다 단일화가 되었지요.

 

헉,.. 민주당 문재인....

 

솔직히 전 마음에 안들었습니다.

 

스머프인 남친인 말할 것도 없구요..

 

그런데 대선 토론 ...

 

정말 보기 싫었지만 궁금하니까 보게되지요.

 

아...

 

가슴이 답답해 숨이 막막힙니다.

 

새누리당은 적어도 토론이 뭔지도 모른답니까?

 

저 따위로 하고도 부끄럽지 않답니까?

 

전 대리운전을 합니다.

 

몇번 글도 올렸습니다.

 

일명 강남 산다는 분들~~~ 타워팰리스 도곡동 렉슬 등등...

 

박근혜에 대해 어떻게 저렇게 모를수가.... 하는 반응이네여.

 

분당 정자 수내 서현 사시는 분들...

 

박근혜가 싫다기 보다 박근혜가 되면 너무 부끄럽다는것이 먼저다 라는 제 의견에

 

완전 공감하시네요.

 

회사에선 함부로 밝힐수가 없다고.

 

그런데 정말 부끄럽다고.

 

그리고 박근혜가 되서 부동산 잠깐 올라도 오히려 나중엔 더 떨어질 거라고

 

왜냐... 그 할매는 멍청하니까....

 

라고 저랑 의견을 같이 하셨습니다.

 

표교수님...

 

주장은 상대방이 귀가 있을 떄 하는 겁니다..  상대방이 무뇌충일 때는.

 

마구 비웃어주세요.

 

토론을 씹고 딴소리 하는 상대 토론자 때문에 많이 압박박으셨을 거에요,.

그러나.

 

정의의 눈은 늘 밝게 모든걸 지켜봅니다.

 

 

IP : 118.33.xxx.156
1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anycool
    '12.12.18 2:26 AM (112.149.xxx.75)

    지금도 근무중이신가요?
    대리운전 추운 겨울에 많이 힘드실텐데

    늘, 건강하시고.... 정권 바뀌어 좋은 일 많이많이 생기셨음 합니다.
    진심으로 원글님의 건강과 평화 기원합니다.

  • 2. 안전운전!
    '12.12.18 2:31 AM (222.106.xxx.201)

    피곤하시겠지만 안전운전 하시고, 추운날씨에 항상 건강하세요!!!
    우리 함께 힘내요!
    원글님을 응원합니다!!

  • 3. ...
    '12.12.18 2:34 AM (116.32.xxx.136)

    지금도 근무중이신가봐요. 춥고 빙판일수도 있는 길에서 안전운전 하시길 바래요!

  • 4. 제니
    '12.12.18 2:34 AM (222.99.xxx.161)

    춥고 미끄러운 겨울 ..운전하시기 힘드시겠어요.

    원글님 언제나 밝음은 어둠이 아무리 깊다해도 다 덮을순없어요.
    우린 그 밝음을 볼수있으니 얼마나 다행입니까.
    연말연시 더 바쁘시겠네요.늘 운전조심하시고, 취한승객들과의 대화에서 상처받는일 없으시길 바랍니다.

  • 5. 원글님
    '12.12.18 2:44 AM (1.246.xxx.147)

    제가 할 말을 대신해 주시네요.
    운전 조심하시고...19일 정의로운 눈으로 심판합시다.

  • 6. 안전운전
    '12.12.18 2:49 AM (71.206.xxx.163)

    하세요..!

    응답하라 1219 !

  • 7. 그런데
    '12.12.18 3:19 AM (61.33.xxx.116)

    타펠 도곡 렉슬 사는 사람들이 박근혜에 대해어떡해 저렇게 모를수가 하는 반응이네요..라는 말이 무슨 뜻이에요?

  • 8. 희망
    '12.12.18 3:27 AM (1.177.xxx.89)

    이런글 너무좋아요~
    부자동네 사람들도 눈이있고 귀가있을테니..
    새머리당의 가장큰 리스크는 후보자신이라더니
    그말이 맞다는걸 몸소 보여주더군요^^

    원글님 피곤하실텐데 제가 미소 팡팡 보내요^^♥

  • 9. 개념운전인
    '12.12.18 7:34 AM (119.203.xxx.154)

    이시네요

    님덕분에 기운얻고 갑니다

    저도 개념있게 오늘 하루 보내고 오겠씁니다. 습

  • 10. 국제..
    '12.12.18 8:57 AM (218.234.xxx.92)

    박 후보가 세계 정상들 모이는 자리에 앉아서 멍하니 있다가 "제가 뭐라 그랬죠?" 하면
    동시통역사가 불쌍해지겠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00465 일반식당 중국김치요 1 ... 19:24:48 55
1300464 중학생아이 등교첫날 책들 2 첫날 19:23:59 76
1300463 연락안하고 지내는 언니를 상가집에서 만났어요 1 19:22:48 315
1300462 14억 오른 압구정 아파트 주인들 "공공재건축 관심 없.. 2 공공 19:21:40 412
1300461 우울증 극복하신분 계신가요... 1 장바구니77.. 19:19:55 217
1300460 시간이 남아 웹툰을 봤습니다. 추천 19:19:12 100
1300459 남자 질리게 하는 성격 4 ㅁㅁ 19:19:04 375
1300458 에어프라이기 오븐이랑 기능 비슷한가요? 2 오븐고장ㅜㅜ.. 19:16:50 97
1300457 철학관 기가막히게 잘 맞았던 곳 에피소드 썰 풀께요 2 궁금하다 19:16:22 440
1300456 중고생들 등교 매일하나요 3 ㅡㅡ 19:16:12 233
1300455 대학생 자녀분들 어찌 지내나요? 개학전.. .. 19:13:08 215
1300454 도브 비누 미국산이 좋다는데 써보신분 계실까요~? 4 .. 19:09:20 550
1300453 신점 잘 맞으셨던 적 있으신가요 4 ㅇㅇ 19:08:58 428
1300452 빨래 바구니 어떤거 쓰시나요?? 2 .... 19:06:26 301
1300451 8년만에 다시 일을하려 합니다. 캐셔 혹은 식당알바는 어디서 구.. 4 다시 19:04:47 775
1300450 비 하인드 허 아이즈 다 봤어요 (스포 가능성) 2 ㅇㅇ 19:03:34 306
1300449 경계선지능. 난독증 담임샘 오픈하나요? 중학생이요. 9 ... 19:00:11 710
1300448 나이 들어 혼자 살게 되면 실버 아파트에 살까봐요. 12 ........ 18:59:21 1,311
1300447 친한 사람과도 마음에서 너무 쉽게 멀어져요 10 ... 18:57:54 882
1300446 회사가 일주일중에 하루 쉬면 그주 주휴수당 안주는데요. .. 18:57:39 170
1300445 3.1절 독립선언서 낭독 동영상 1 ... 18:55:04 164
1300444 안철수와 국힘당 후보가 빨리 단일화하길 나름 18:51:46 198
1300443 삼성 건조기 9키로짜리 쓰시는 분,,,, 1 건조 18:50:59 272
1300442 아이도 저도 새학기 긴장감이 없네요 12 ..... 18:46:31 1,172
1300441 몽제 매트리스 진짜로 좋아요? 2 ... 18:44:48 5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