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드라마 보고싶다 중계부탁해요 ㅠㅠ

유천팬 조회수 : 2,770
작성일 : 2012-12-12 22:00:33

차가 너무 막혀서 드라마 시간 끝날때나
들어갈것 같아요. 본방사수 해야하는데 너무
속상하네요 ㅠㅠ
혹시 가능하신분 가끔씩 중계좀 부탁해요
이럴때 dmb 폰 아쉽네요 ㅠ

미리 감사드려요!!
IP : 110.70.xxx.26
1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ㅇㅇ
    '12.12.12 10:06 PM (14.63.xxx.22)

    정우 행방불명되고 폐기물 처리 공장을 경찰들이 뒤지는데 쓰레기 더미에서 '내딸이 죽었어요'라고 써있는 폰 발견

  • 2. 저도
    '12.12.12 10:10 PM (223.33.xxx.87)

    볼 수 없어요ㅡ중계해주세요 꾸벅

  • 3. 유천팬
    '12.12.12 10:14 PM (110.70.xxx.26)

    조이와 해리는 뭐하나요?

  • 4. ㅇㅇ
    '12.12.12 10:28 PM (14.63.xxx.22)

    정우 찾고 병실에서 해리랑 독대하는데
    이수연이 오기 싫다면 어쩔거냐고 기싸움하네요.

  • 5. ㅇㅇ
    '12.12.12 10:32 PM (14.63.xxx.22)

    한태준 비서가 해리랑 내통하는 사이였네요.

    비자금 장부를 가져오래요.

    해리가 메신저 친구랑 채팅하는데
    친구가 한정우 손으로 한태준 수갑채우는 걸 기다리자고 하네요. 얜 누군고...

  • 6. ㅇㅇ
    '12.12.12 10:38 PM (14.63.xxx.22)

    한 날라리같은 남자가 공항에서 택시를 타는데
    가다보니 기사가 보라 엄마
    아마 남자가 가해자인가봐요.
    경찰한테 쫓기다 아줌마 머리에 총맞아요.

    근데 죽진 않은 것 같고
    정우가 만류하는데 남자 죽였나봐요.
    그리고 구속되는 장면을 수연이가 복잡한 표정으로 보면서 울어요.

    정우가 보라의 유서를 읽어요.
    보라 엄마가 카메라에 대고 그 놈ㅡ들은 성폭행을 한게 아니라 살인을 했다 하네요.

  • 7. ㅇㅇ
    '12.12.12 10:49 PM (14.63.xxx.22)

    도지원이 해리집에 찾아와서 수다 떨다가 14년전 정우가 집나간걸 알고 수연이가 벌떡 일어나요.

    해리는 왠 외국인과 접선해서 속닥

    한태준 비서가 장부 훔쳐나오다 딸래미한테 들켜요.
    남이사가 내 손에 죽을 작정이군!!! 부글부글

    해리랑 접선해서 장부랑 usb 교환
    근데 이수연 조이 드립으로 해리 심기를 불편하게 하네요.

    수연이 얘기는 하지 말지. 연기처럼 사라져. 하고 돌아서네요.

    남이사는 폰을 꺼내 정우에게 예약문자를 보내요. 이 문자를 받을 때쯤 난 한국에 없을거야 어쩌구

  • 8. ㅇㅇ
    '12.12.12 10:53 PM (14.63.xxx.22)

    수연이 엄마는 수연이 냅두자
    정우는 수연아 올때까지 기다릴거야

    하는 걸 수연이가 벽 뒤에 숨어서 듣고 힝..

  • 9. ㅇㅇ
    '12.12.12 10:58 PM (14.63.xxx.22)

    수연이 엄마가 도시락 싸들고 아줌마 면회왔어요.

    이러면 안되는데 고맙습니다 하면서 울어요.

  • 10. ㅇㅇ
    '12.12.12 10:59 PM (14.63.xxx.22)

    죽이지는 말지 으허허헝

    둘이 손잡고 울어요

  • 11. ㅇㅇ
    '12.12.12 11:04 PM (14.63.xxx.22)

    수연 엄마가 갖다준 교복 우산 이런거 담긴 박스 펼쳐놓고 정우 궁상 떨고
    벽 뒤에서 수연이도 청승떠는데
    어머 동시에 마법의성 알람이 울리네?

    수연이 도망치는데
    정우가 따라와서
    이수연아 그렇게 싫어?
    나 기다리지 마?
    버럭버럭하다 와락 껴안아요.

    아 울지말고 말좀하지

  • 12. ㅇㅇ
    '12.12.12 11:07 PM (14.63.xxx.22)

    수연이 느끼네요.

    해리가 알면 눈 뒤집어질텐데 ㄷㄷㄷ

    예고편

    해리가 수연이 붙들고 아무데도 못가 엉엉엉

    정우왈 난 이수연이 제일 좋은데

    수연엄마왈 오지마

    끝!

  • 13. 서비스
    '12.12.12 11:07 PM (14.63.xxx.22)

    이승기가 아삭 딱내스타일하면서 춤춰요

  • 14. ^^
    '12.12.12 11:17 PM (115.140.xxx.71)

    제가 다 고맙네용~~ 박유천 연기 너무 장 하네요... 유승호는 말할 필요도 없고

  • 15. 호호호
    '12.12.12 11:18 PM (118.103.xxx.99)

    서비스님~~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16. 미소
    '12.12.12 11:59 PM (61.85.xxx.118)

    박유천 연기 잘해도 너무 잘하네요..
    근데 보면 같이 울게되는 아.... 나 울기싫은데ㅠㅠ

  • 17. ===
    '12.12.13 10:31 AM (183.103.xxx.233)

    재밋게 읽어내려오다 서비스님 글에서 완전 빵 터졌어요.

    모두 감사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9462 직장암 예후가 어떤가요? .. 17:03:50 1
1319461 닭다리 오븐구이 할때요 치킨먹자 17:02:55 14
1319460 6월까지 화이자·AZ 백신 1421만5000회분 더 들어온다 ..... 17:02:50 27
1319459 진돗개 모녀 입양해 1시간만에 잡아먹은 70대 1 ㅇㅇ 17:02:26 72
1319458 연예인 장영란 정도면 남편보다 많이 벌까요? 1 .. 17:01:55 91
1319457 백신 맞고 사망하면 4억 준다더니…1명만 지급해도 예산 바닥 4 거짓말이 일.. 17:00:21 169
1319456 좋은 부부관계를 유지하기 위한 어떤 노력을 하시나요? 노력 16:59:30 94
1319455 도수치료 받다 성추행 ........ 16:58:54 210
1319454 민주당의 중우정치 ... 16:57:43 33
1319453 언론에 절대 안나올 좋은 소식 전합니다. 그러니까.. [단독]이.. 8 조단위 이익.. 16:53:56 491
1319452 강서구, 노원구가 전형적인 서민 동네라고 하는데.... 19 음음 16:52:08 456
1319451 나이 드니 검정 옷이 싫어지네요ㅠ 4 ... 16:51:59 373
1319450 내일 서울 트렌치코트(허리선) 입어도 될까요? 3 ... 16:49:52 150
1319449 마음을 크게 먹고 싶을때, 어떻게 해야 할까요? -- 16:47:27 96
1319448 코로나 변이 내용 좀 보세요!(미씨펌) 3 욕나옴 16:47:12 538
1319447 내가 바람을 안피는 이유 7 ... 16:45:11 588
1319446 연보라색 상의 입으면 다들 얼굴 확 사시죠? 6 .. 16:42:47 485
1319445 무게중량과 부피중량을 좀 알려주세요,. 나는야 16:40:25 71
1319444 뉴스타파 훌륭해요 1 ㄱㅂ 16:40:10 292
1319443 아스트라제네카 맞고 왔는데요. 15 ... 16:39:58 1,193
1319442 개그프로가 없어져서 개그맨 지망생들 어떡하나요 1 ..... 16:39:35 410
1319441 교사 명퇴후 기간제할때 호봉이요 1 호봉제한? 16:37:45 239
1319440 저 병명이 뭘까요? 8 아주미 16:37:27 432
1319439 봄이 되다 보니 바람 얘기가 종종 보이네요. 1 ddd 16:27:23 337
1319438 화이자,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맞았어요 10 백신 16:24:33 1,1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