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드라마 보고싶다 중계부탁해요 ㅠㅠ

유천팬 | 조회수 : 2,762
작성일 : 2012-12-12 22:00:33

차가 너무 막혀서 드라마 시간 끝날때나
들어갈것 같아요. 본방사수 해야하는데 너무
속상하네요 ㅠㅠ
혹시 가능하신분 가끔씩 중계좀 부탁해요
이럴때 dmb 폰 아쉽네요 ㅠ

미리 감사드려요!!
IP : 110.70.xxx.26
1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ㅇㅇ
    '12.12.12 10:06 PM (14.63.xxx.22)

    정우 행방불명되고 폐기물 처리 공장을 경찰들이 뒤지는데 쓰레기 더미에서 '내딸이 죽었어요'라고 써있는 폰 발견

  • 2. 저도
    '12.12.12 10:10 PM (223.33.xxx.87)

    볼 수 없어요ㅡ중계해주세요 꾸벅

  • 3. 유천팬
    '12.12.12 10:14 PM (110.70.xxx.26)

    조이와 해리는 뭐하나요?

  • 4. ㅇㅇ
    '12.12.12 10:28 PM (14.63.xxx.22)

    정우 찾고 병실에서 해리랑 독대하는데
    이수연이 오기 싫다면 어쩔거냐고 기싸움하네요.

  • 5. ㅇㅇ
    '12.12.12 10:32 PM (14.63.xxx.22)

    한태준 비서가 해리랑 내통하는 사이였네요.

    비자금 장부를 가져오래요.

    해리가 메신저 친구랑 채팅하는데
    친구가 한정우 손으로 한태준 수갑채우는 걸 기다리자고 하네요. 얜 누군고...

  • 6. ㅇㅇ
    '12.12.12 10:38 PM (14.63.xxx.22)

    한 날라리같은 남자가 공항에서 택시를 타는데
    가다보니 기사가 보라 엄마
    아마 남자가 가해자인가봐요.
    경찰한테 쫓기다 아줌마 머리에 총맞아요.

    근데 죽진 않은 것 같고
    정우가 만류하는데 남자 죽였나봐요.
    그리고 구속되는 장면을 수연이가 복잡한 표정으로 보면서 울어요.

    정우가 보라의 유서를 읽어요.
    보라 엄마가 카메라에 대고 그 놈ㅡ들은 성폭행을 한게 아니라 살인을 했다 하네요.

  • 7. ㅇㅇ
    '12.12.12 10:49 PM (14.63.xxx.22)

    도지원이 해리집에 찾아와서 수다 떨다가 14년전 정우가 집나간걸 알고 수연이가 벌떡 일어나요.

    해리는 왠 외국인과 접선해서 속닥

    한태준 비서가 장부 훔쳐나오다 딸래미한테 들켜요.
    남이사가 내 손에 죽을 작정이군!!! 부글부글

    해리랑 접선해서 장부랑 usb 교환
    근데 이수연 조이 드립으로 해리 심기를 불편하게 하네요.

    수연이 얘기는 하지 말지. 연기처럼 사라져. 하고 돌아서네요.

    남이사는 폰을 꺼내 정우에게 예약문자를 보내요. 이 문자를 받을 때쯤 난 한국에 없을거야 어쩌구

  • 8. ㅇㅇ
    '12.12.12 10:53 PM (14.63.xxx.22)

    수연이 엄마는 수연이 냅두자
    정우는 수연아 올때까지 기다릴거야

    하는 걸 수연이가 벽 뒤에 숨어서 듣고 힝..

  • 9. ㅇㅇ
    '12.12.12 10:58 PM (14.63.xxx.22)

    수연이 엄마가 도시락 싸들고 아줌마 면회왔어요.

    이러면 안되는데 고맙습니다 하면서 울어요.

  • 10. ㅇㅇ
    '12.12.12 10:59 PM (14.63.xxx.22)

    죽이지는 말지 으허허헝

    둘이 손잡고 울어요

  • 11. ㅇㅇ
    '12.12.12 11:04 PM (14.63.xxx.22)

    수연 엄마가 갖다준 교복 우산 이런거 담긴 박스 펼쳐놓고 정우 궁상 떨고
    벽 뒤에서 수연이도 청승떠는데
    어머 동시에 마법의성 알람이 울리네?

    수연이 도망치는데
    정우가 따라와서
    이수연아 그렇게 싫어?
    나 기다리지 마?
    버럭버럭하다 와락 껴안아요.

    아 울지말고 말좀하지

  • 12. ㅇㅇ
    '12.12.12 11:07 PM (14.63.xxx.22)

    수연이 느끼네요.

    해리가 알면 눈 뒤집어질텐데 ㄷㄷㄷ

    예고편

    해리가 수연이 붙들고 아무데도 못가 엉엉엉

    정우왈 난 이수연이 제일 좋은데

    수연엄마왈 오지마

    끝!

  • 13. 서비스
    '12.12.12 11:07 PM (14.63.xxx.22)

    이승기가 아삭 딱내스타일하면서 춤춰요

  • 14. ^^
    '12.12.12 11:17 PM (115.140.xxx.71)

    제가 다 고맙네용~~ 박유천 연기 너무 장 하네요... 유승호는 말할 필요도 없고

  • 15. 호호호
    '12.12.12 11:18 PM (118.103.xxx.99)

    서비스님~~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16. 미소
    '12.12.12 11:59 PM (61.85.xxx.118)

    박유천 연기 잘해도 너무 잘하네요..
    근데 보면 같이 울게되는 아.... 나 울기싫은데ㅠㅠ

  • 17. ===
    '12.12.13 10:31 AM (183.103.xxx.233)

    재밋게 읽어내려오다 서비스님 글에서 완전 빵 터졌어요.

    모두 감사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9756 청약 당첨되면 언제부터 1주택자 되나요? ㅡㅡ 21:42:04 22
1229755 인서울이 얼마나 힘든지 얘기해주께요 나참 21:41:12 132
1229754 궁중무예와 합기도의 차이점? 수련 21:41:02 17
1229753 '공수처법' 상정, 박덕흠 탈당 1 국회 21:40:33 48
1229752 도로위 판스프링이 뭔가요? 1 ..... 21:39:16 53
1229751 수시원서 접수시 자소서요 1 고3학년 21:36:29 69
1229750 급질) 나뭇가지(?)다발에 붙어있는 콩이요 3 가을 21:34:59 94
1229749 JTBC) 윤춘장 장모, 증인에 '숨어있어라' 1 와우 21:34:02 191
1229748 보이스 피싱이라면.. 2 ㅅㅅ 21:32:50 87
1229747 어린이집에서 아이 상처 3 ㅁㅁ 21:32:11 130
1229746 서해쪽 궁평항 4 ㄱㅂㅎ 21:30:32 112
1229745 노동부인가 노동당인가…망한 공장에 정규직 고용하라니 1 노동당 21:27:25 114
1229744 초등 독감 접종 어떻게 하실 건가요? 기다리실건가요? 1 ... 21:24:59 179
1229743 이 가수(?)랑 유재석이랑 닮지 않았나요? 4 .. 21:20:04 304
1229742 아, 이대표님 답변 봐 ㅠㅠ 9 21:18:34 750
1229741 [속보] 이재명 “드라이브 스루 집회, 범위 내에선 허용 해야”.. 15 Nagara.. 21:17:16 1,027
1229740 생리 직전에 손이 심하게 떨리는건 왜그런걸까요? 21:11:26 120
1229739 톱밥에있는 꽃게 사왔는데요 6 꽃게 21:11:25 689
1229738 586 운동권을 잘 표현했던 드라마 장면 9 /// 21:02:50 589
1229737 시외삼촌 환갑이랑 아버님 환갑이랑 같이 한대요 16 궁금 21:01:30 987
1229736 역세권 작은상가 투자 괜찮을까요? 8 코로나시대 21:00:45 475
1229735 코로나 마스크 쓰니 화장안해서 피부좋아짐 4 회춘 21:00:08 621
1229734 확실히 밥을 맛있게 하면 남편이 해피해 보이네요 6 ㅇㅇ 20:55:40 945
1229733 울지마 톤즈 ㅠ 4 ufg 20:54:44 616
1229732 미니멀라이프 카페가 무슨 맘카페같네요.. 9 ㅡㅡ;, 20:53:51 1,2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