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기분이 들쑥날쑥인 사람 어떻게 대처해야 하나요?

오뎅 조회수 : 1,771
작성일 : 2012-12-04 13:14:59

 

기분이 널뛰기 널뛰듯 왔다갔다 하는 사람은 어떻게 대처해야할지 모르겠어요~

 

아침에는 좋은아침입니다. 기분좋게 인사하다가

점심 시간 지나고 나서 식사 맛있게 하셨냐니까 대꾸도 안하고.. 떨떠름하게 "..네" 이러고 마네요.

 

달력이랑 이것저것 받아온 것이 있어서 저는 안 가지고 주변 동료들 나눠줬어요~

그 들쑥날쑥 이상한 성격 가진 분에게도 드렸는데, 처음에는 아 됐어요. 왜 주세요? 이러더군요..

나눠쓰고 싶어서 그랬다더니 대답 안하시더라구요.

순간 기분 나빠서 가만히 서있었더니..10초 정도 지나고 "네"이러던데

저보다 나이도 많고 해서 막말도 못하겠고, 저런 사람들 기분 맞추기가 정말 어렵더라구요

같은 팀이라 나쁘게 지낼수도 없고. 저때문에 기분 나쁜 일 있으세요? 라며 따지고 싶지만 참았습니다.

그냥 무시하는게 좋을까요..?

IP : 211.44.xxx.82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12.4 1:16 PM (119.197.xxx.71)

    사무실 귀퉁이에 서 있는 화분처럼 대하시면 되겠습니다.
    그런 사람 신경쓰면 정말 피곤해요.

  • 2. ...
    '12.12.4 1:17 PM (1.250.xxx.22)

    제 주위에두 이런사람 있어요.참~ 옆사람 신경쓰이게 하는 스타일....
    그사람 기분 맞추다보면 내자신까지 이상해지는듯...그렇다고 싹 무시도 못하겠고..

  • 3. ㅁㅁ
    '12.12.4 1:17 PM (203.247.xxx.126)

    그런 성격 가진분들이 있어요. 그냥 무시하시면 되요. 인사할땐 인사하고 그사람이 반갑게 막 수다 떨땐 또 그러냐는듯 받아주고..그런정도로만..

  • 4. 오뎅
    '12.12.4 1:21 PM (211.44.xxx.82)

    무시하는게 상책이군요, 그런데 무시하는 것도 생각보다 쉽진 않네요.
    그 사람으로 인해 제 감정이 다치치 않도록 잘 다스려야겠어요~
    지금 아주 신나서 웃으며 통화중이네요;; 참 세상에는 별의별 사람들이 많은 것 같아요.

  • 5. ..
    '12.12.4 1:22 PM (112.149.xxx.54)

    이사간 윗집여자
    엄청 친한척 궁금하지도 않은 자기 신상 주절주절
    다음에 엘리베이터에서 인사했더니 쌩까서(?) 급당황...이러기를 서너번 반복하니 그 뒤론 제가 먼저 대충 눈인사만 합니다.

  • 6. 름름이
    '12.12.4 1:34 PM (99.224.xxx.228)

    그냥 그러려니 외면하세요. 거기에 감정대응하시면 님만 뒤집어쓰실 수가 있어요. 중요한건, 그 상대방에 대해 남들도 다 그리 생각하고 감정의 거리를 둔다는것이죠. 널뛰는 사람들이 있어요. 이상하게.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587912 뉴진스관련해서 웃겼던 글 ㅇㅇ 08:35:41 36
1587911 입시설명회 갈까요? 말까요? 10 08:01:45 662
1587910 시어머니는 일 안나가면 돈 못버는줄아세요 5 85세 07:55:52 1,594
1587909 냉동실에 반려식품 키운다는 분들 부럽네요 9 :: 07:41:54 1,755
1587908 대학생딸 시험땜에 우네요. 13 ... 07:40:26 2,172
1587907 간첩조작검사 이시원 역시 대통령실가서 3 ㅅㅈ 07:37:12 486
1587906 피부과 알러지 검사 1 현소 07:24:56 265
1587905 중동사태 등 외풍에…슬금슬금 4% 접근하는 은행채 금리 2 ... 07:20:51 1,427
1587904 혈변 3 노인 07:20:32 444
1587903 귀금속 많이 한 여자보면 어떤생각들어요? 52 귀금속 07:18:33 3,295
1587902 법무부, 오늘 尹대통령 장모 가석방 여부 심사 7 법무부정신차.. 07:14:36 854
1587901 다이소화장품 11 다이소 07:13:00 1,445
1587900 3호선 또 고장난거 아닌가요 2 ㅇㅇ 07:02:45 1,106
1587899 음주대리 주차장 곡각지에 불법주차 글 빛삭 9 쯧쯧 06:52:01 671
1587898 전 남편은 왜 그랬을까? 14 왜? 06:51:14 3,140
1587897 이화영 회유 김영일 검사실 녹취록 공개됬네요 ㄷㄷ 5 06:49:59 1,586
1587896 낮에 2~3시간 알바하는 주부님들 계세요? 4 알바 06:42:20 1,757
1587895 아들의 부자인 중국인 친구 17 05:57:52 6,716
1587894 김수현 재산 15 .. 05:51:30 6,592
1587893 돈관리랑 남편관리 3 05:32:06 1,664
1587892 정리를 못하는 것도 병 2 ㅇㅇ 05:31:28 2,434
1587891 아...너무 속상해요 9 달려라호호 04:53:29 2,821
1587890 아침에 밥 대신 먹었다간 ‘독’ 되는 식품 4 ㅡ.ㅡ 21 ㅇㅇ 03:56:58 10,509
1587889 방문 폭 휠체어 3 휠체어 03:52:17 547
1587888 합계출산율 0.65 의미 이거 맞나요? 12 .. 03:38:42 2,2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