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빨래를 삶는게 건강엔 해로울것 같아요

Q | 조회수 : 7,280
작성일 : 2012-11-05 11:10:46

빨래 삶을때 세제만 넣거나 옥시크린도 넣고 삶잖아요

문득 환기한다고 창문 열어놔도 아파트 같은 공간에서

이 세제물이 끓을때 얼마나 나쁜 성분들이 나올까, 이것들이 다 호흡기로 들어갈텐데...하는 생각이 들더라구요

 

전 김치국물이나 세탁해도 잘 안지워지는 오염을 닦아낼때는 키친타월로하고 되도록이면 행주는 깨끗하게 사용하고

세탁은 그냥 세탁기로 다른 세탁물과 함께 돌리거든요

탈수후에 행주만 모아서 다시 맹물에 끓여주구요

그런데 속옷이나 수건은 그렇게하자니 때가 잘 안빠지고 어떻게 매번 삶자니

호흡기 건강에 안좋을것 같고 고민입니다

 

 

 

 

IP : 183.109.xxx.90
1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일리있는 말씀이네요.
    '12.11.5 11:13 AM (119.197.xxx.71)

    엄마께서 꼭 베란다에서 부르스타 놓고 삶으셔서 지금껏 따라하고 있는데 잘한거네요.

  • 2. 맞아요
    '12.11.5 11:14 AM (220.126.xxx.152)

    옥시크린 안 넣고 아주 가끔만 삶아요, 개인차겠지만 환경이나 내 건강을 위해
    백옥같이 하얀색에 너무 집착할 필요 없는 거 같아요.
    쌀도 백미가 안 좋다고 하고요 ^^

  • 3. ...
    '12.11.5 11:19 AM (218.52.xxx.119)

    저는 과탄산 조금만 넣고 삶아요. 세제냄새는 너무 싫고 과탄산 끓을때 유해산소가 나온다고 하지만 얼른 환기하고요. 그나마 젤 나은듯 싶어서요. 색있는 수건은 과탄산 안 넣고 그냥 삶아요. 살균하려고..

  • 4. ---
    '12.11.5 11:19 AM (121.152.xxx.92)

    저는 삶는 냄새 싫기도 하고 뜨거운거 옮기는것도 힘들어서 그냥 드럼세탁기 삶기 코스 이용하는데 아주 만족해요.

  • 5. ..
    '12.11.5 11:19 AM (14.76.xxx.211)

    전 세탁기 돌릴때 검정색이나 진한색 빨랫감만 구분하고 다 같이 빨아서 수건과 속옷만 따로 맹물로 삶아요. 세제 잔여물제거 +소독 개념으로 삶아도 얼룩이 남거나 하진 않던데요. 심하게 더러운 얼룩이라면 세탁전에 애벌빨래 하구요.

  • 6. ..
    '12.11.5 11:24 AM (14.76.xxx.211)

    그리고 행주는 맹물에 삶을때가 많지만 가끔 소다 넣고 삶구요. 행주는 물기제거용으로만 쓰고 음식물 오염은 키친타올이나 티슈로 닦아내기 때문에 쉬 더러워지지 않아요. 그래도 행주는 매일 삶아요.

  • 7. .....
    '12.11.5 11:28 AM (119.199.xxx.89)

    저도요...세제 넣고 빨래 삶으니 그 냄새가 독하게 느껴졌었어요..

  • 8.
    '12.11.5 11:39 AM (125.186.xxx.25)

    전 그냥 맹물에 삶아요
    그래도 하얗던데

  • 9.
    '12.11.5 11:48 AM (121.88.xxx.239)

    세탁기에 한 번 돌리고 나서

    삶는 건 소독의 의미로다가 그냥 세제 안넣고 삶으면 안될까요?

  • 10. ...
    '12.11.5 11:48 AM (112.155.xxx.72)

    저는 그냥 삶거나 베이킹 소오다 넣고 삶아요. 아니면 빨래비누 부벼서 그거랑 삶던지.

  • 11. 음.
    '12.11.5 11:54 AM (39.113.xxx.41)

    좋은 글이네요.
    저 지금도 옥시크린+세제 넣은 채 빨래 삶고 있었거든요.
    냄새가 좋지 않다고 생각은 했지, 몸에 안좋을거라는 당연한 생각을 못했네요.
    다른 방법을 강구해봐야겠어요.

  • 12. ..
    '12.11.5 12:05 PM (119.17.xxx.37)

    저두 맹물에 삶거나 베이킹 소다 넣고 삶아요.세제 냄새 해로울 거 같더라구요

  • 13. ㅇㅇ
    '12.11.5 12:06 PM (112.151.xxx.74)

    근데 정말 삶아야되는 빨래(속옷이나 수건등...)은 어쩜 좋을까요...
    저도 호흡기에 안좋을거같은 생각은했어요.
    늘 환기시키며하긴했지만... 겨울엔 계속 창문열어놓기도 뭐하고...
    베란다에 부르스타 한번 해봐야겠어요.

  • 14. ....
    '12.11.5 1:16 PM (211.246.xxx.156)

    빨래 삶는게 건강에 해로울지는 잘 모르겟네요
    참고는 해야겟네요

  • 15. ...
    '12.11.5 2:00 PM (121.164.xxx.120)

    지금까지 빨래 삶을때 세제 넣고 삶은 적은 없어요
    속옷이나 수건을 삶을때는 우선 비누칠해서 오염 물질 제거한다음
    물에 몇번 헹군다음 삶고 행주도 마찬가지 구요
    오염이 심한경우엔 과탄산 조금 넣고 삶구요
    그래도 빨래 삶을땐 다들 환풍기 돌리지 않나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97888 공대 공부가 그렇게 어렵나요? ... 09:48:15 9
1397887 집을 전세내놨는데 계약시 주의사항 뭐가있을까요? 깐따삐약 09:48:01 6
1397886 가사도우미 주1회 해볼까요? 도전? 09:47:22 26
1397885 돌직구에서반일 하지 말라네요 1 ㅡㅡ 09:45:59 71
1397884 귀신보는 할머님과 인터뷰 1 신기 09:42:46 220
1397883 자신의 격을 높인다는게 무슨뜻인가요? 2 09:39:19 157
1397882 완경되면 근종도 사라질까요? 4 00 09:38:37 208
1397881 승리. *자식..허풍이었다며 전면부인했데요. 7 ... 09:38:18 748
1397880 남북회담 추진·비핵화 단계완화…文대통령 북미 중재역 본격화 3 평화 09:38:17 97
1397879 먹는것 싫어하고 오래걸리는 아이, 아침에 뭐줄까요? 3 중학생 09:34:34 143
1397878 검은색 옷에서 자꾸 뭐가 묻어나와요~도와주세요 눈썹이 09:32:41 70
1397877 아이브로우 어떤거 쓰세요? 7 ㅇㅇ 09:32:14 184
1397876 본가랑 척지고 사는분들 계시죠? 5 서러워 09:27:40 263
1397875 냉동볶음밥 좀 제발 추천부탁드려요~~ 5 밥좀먹자 09:26:32 363
1397874 결국 북미회담 25 어이어이 09:21:44 1,020
1397873 이경영 내부자들 시상식 레전드.......... 2 연을날리고있.. 09:17:07 996
1397872 광주송정역 근처에 치과 잘하는곳 아시면 추천바랍니다. 1 치과추천 09:14:54 69
1397871 대정부질문 이낙연총리에게 전희경이 4 ㅇㅇ 09:13:58 409
1397870 중고등 전1이 의대가서 현타온다네요 42 ... 09:10:46 2,302
1397869 어르신들은 김학의건도 시답잖게생각하네요 19 ㄱㅌ 09:09:29 884
1397868 아이를 버리고 갔어요 25 지각 09:06:13 2,887
1397867 코스트코 워터픽 물샘 증상... 1 궁금 08:59:58 246
1397866 미세먼지 정보 필요 없어요. 1 ㅇㅇ 08:56:44 611
1397865 애타는 로맨스 3 ... 08:52:13 302
1397864 농수산 홈쇼핑 지금 Ns 08:49:55 5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