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82쿡은산만한애를범죄자취급하는거 같아요.

55555 | 조회수 : 1,216
작성일 : 2012-10-26 14:11:24

adhd아이처럼 계속 산만하기만 한애도 드물던데요.

산만했다가 진지할때도 있고 그렇던데요.

남자애들은대부문 산만하고 아주심한애빼고는 기복이있더라고요

얌전하고 그림같은 여자애도 가끔 진상부릴때면..산만한 남아보다도 무섭던데요.

얌전한 애들도 분위기에 휩쓸리면 똑같이 산만하게놀고 원래까불던애보다 더 난리칠때도 있구요.

결론:애들은 거의 산만하고 기복이있다.

IP : 125.187.xxx.80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10.26 2:17 PM (59.10.xxx.139)

    중요한건 자기아이의 산만함을 대처하는 부.모.의. 자.세........!

  • 2. 아미
    '12.10.26 2:20 PM (113.199.xxx.172)

    사실... 아이가 어느 정도 산만하거나 장난을 치거나 시끄러워도 그러려니 싶죠..
    그런데 중요한 건 그 아이의 부모님이 어떻게 대처하느냐에 달린 것 같아요..
    식당에서 막 뛰놀고(이건 그렇다고 쳐도..) 다른 테이블에 불쑥 나타나서 갑자기 음식 뒤엎는데 눈 하나 까딱 안하고, 제재도 안하고, 사과도 안하는 분들도 계시거든요..
    그리고 이건 제거 실제로 본 건데.. 샤갈 전시회에서 갑자기 아이가 운동화로 그림을 뻥 차는 거예요 ㅡㅡ;;;;;;
    그러자 전시회 도우미들이 달려오고 주위 관람객들 사색이 되어서 웅성거리는데
    정작 그 아이 부모는 "호호호호 우리 애는 참 활발해서 ㅋㅋㅋㅋ"이러고선 다음 그림 보러 가더군요;;;
    그 때 미술관에서 어떻게 대응했는지는 모르겠지만.. 혹여 그림 상했으면 아파트 한채로도 못 갚았을 텐데 거기서 그렇게 언행하고 있다니.......;;;;;
    어느 정도 선까지는 서로서로 이해하고 넘기고, 적정선 이상일 경우엔 부모분들이 잘 챙겨주셔야할 것 같아요

  • 3. ㅇㅇ
    '12.10.26 2:23 PM (27.115.xxx.55)

    첫댓글님 말이 정답.

    솔직히
    아침에 그 문제의 글 달렸을때 악플 아닌 악플이 달린것도
    원글님이 본인의 아이만 죽어라고 옹호했기 때문이예요.

    인터넷으로는 당연 글을 통해 정황을 이해하는데다
    과잉보호로 밖에나가 새는 바가지되는거 너무나 많은 케이스들임을 알기에
    원글님의 생각에 반대하는 댓글에 더 날이 설 수 밖에 없었던것 같아요

  • 4. ...
    '12.10.26 3:16 PM (121.164.xxx.120)

    밖에 나가서 산만한것도 어느정도죠
    아이들은 거의 다 에너지가 넘치니 잠시도 가만히 안있는게 어찌 보면 정상이지만
    그것도 때와 장소를 가려야죠
    자기 멋대로 살려면 뭐하러 규칙이 있겠어요
    저희 아이들도 하루종일 뛰어다니고 장난치고 놀지만
    공공장소에서는 절대 안그럽니다
    조금만 과잉행동 보이면 제가 즉각 제지하구요
    왜 내 사랑스런 자식들이 남의 미움을 받게 내버려 두는지 이해가 안돼지 말입니다

  • 5. .....
    '12.10.26 3:41 PM (203.248.xxx.70)

    애야 죄가 없지만
    산만한 자기 애 방치해서 공공장소에서 다른 사람들에게 피해주는 어른은 비난받아 마땅하죠
    통제할 자신없으면 데리고 나오지마세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01050 해야할일을 일년동안 미뤄두고 못했던것이 너무 괴로워요 ..... 22:38:26 36
1401049 초4 딸 고백 받았는데...걱정. 띠용 22:37:43 94
1401048 '살처분 노동자' 심리치료비, 국가가 전액 지급한다 국가는 22:37:15 23
1401047 전에 이혼했던 전부인 만나서... 5 재혼할때.... 22:34:55 432
1401046 신년 타로 해석 해주세요 1 dd 22:30:39 71
1401045 악마 같은 계모 소름 22:30:01 269
1401044 전 살면 살 수록 사람을 모르겠던데.. 2 22:29:53 227
1401043 잠옷 목부분이 많이 파였을때 이런 넥워머 어떤가요 4 ..... 22:28:46 159
1401042 키이나 나이틀리 예쁜가요? 3 .. 22:27:50 154
1401041 선천적인 목주름은 원인이 뭘까요 ... 22:27:44 79
1401040 고등학생 아이 공부 안 될때 읽으면 힐링 될 만한 책 있을까요?.. 1 ㅇㅇ 22:25:53 132
1401039 층간소음 어디까지 참아얄까요, 2 ㅅㅈ 22:25:43 146
1401038 아이 유치원 이야긴데요.. 선생님께 말씀 드려야겠죠? 4 두다다쿵덕 22:25:19 238
1401037 강다니엘 상황 생각보다 심각한 듯 11 퍼온글 22:25:02 2,044
1401036 가요무대 김지애 4 나도 늙는구.. 22:21:55 590
1401035 별의별 유투버가 다 있네요. 1 ... 22:21:00 438
1401034 차안에서 팩붙이고 한숨자야겠어요. 고딩맘 22:20:38 313
1401033 (컴앞대기) 교회 다니시는 분들 조언 부탁드립니다 4 성경공부 22:18:03 233
1401032 초1 아이 일과좀 봐주세요 1 바나나 22:16:15 207
1401031 울릉군의 텃밭이 자유한국당 3 1984 22:16:12 168
1401030 향수 추천 좀 해주세요 ㅡㅡ 22:13:51 94
1401029 해외여행 어디가 3 4월 22:10:55 418
1401028 어떻게 해야할까요 000 22:09:12 143
1401027 라벤더 향기 가득한 향수 있나요? ㅈㅈ 22:07:13 124
1401026 우울증 진단받으신분 우울증약 얼마동안 드시나요 5 밍이 22:06:37 5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