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눈물바다된 문재인 캠프-가계부채 피해자" 희망이 없다"

기린 | 조회수 : 1,630
작성일 : 2012-10-16 18:46:19
채송무기자] "억울하다. 지금 여섯 식구가 거지같이 살고 있다.", "이제 50인데 다시 일어설 수 있을까 암담하다."

서울 여의도 동화빌딩에 위치한 문재인 민주통합당 후보의 시민캠프가 눈물 과 탄식으로 가득찼다.

문 후보가 16일 최근 우리 경제 의 뇌관으로 불리는 가계부채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들의 사연을 듣고 가계부채 정책을 발표 하는 자리에서다.



구미에 사는 주부 김씨는 "사채업자에게 속아 돈을 받아보지도 못한 채 이자 만 나왔다. 그런데 1년 6개월 동안 이의 제기 를 하지 않았다고 1심에서 패소했다"며 "집도 경매 로 나가 지금 여섯 식구가 두달 째 찜찔방에서 생활했다. 억울해서 살 수가 없다. 도와달라"고 울부짖었다.

강화도에서 자영업을 운영하는 남성 은 "15년 째 자영업을 하고 있었는데 주변에 대형마트 도 생기고 골목 상권이 어려워지다 보니 점점 빚이 늘었다"며 "최근 카드회사에서 집 경매가 들어왔다. 희망 이 없다"고 말했다.

65년생인 주부는 1997년 IMF 외환위기 이후 금융업에 종사하던 남편이 퇴직한 후 사기를 당해 신용불량자 리스트에 올랐다고 했다. 이 주부는 "방법이 없어 이혼했다. 남편은 지방 에 가 있고 살아가는 것이 막막해서 현재 기초생활수급자"라며 "도움이 필요하다"고 눈물을 흘렸다.

자신도 학자금 대출 을 갚고 있다는 시민단체 대표는 "이자 상환이 안되면 나중에는 협박 아닌 협박도 한다. 학생 신분에 사회 생활을 모르는 친구들이 이같은 협박을 받으면 극단적인 생각을 할 수도 있다"며 "학자금 대출을 족쇄로 청춘을 빚갚는 것에 바치고 있는 친구들을 위해 학자금 대출 빚을 탕감해야 한다"고 호소했다.

시종일관 무거운 표정으로 이야기를 듣고 있던 문재인 민주통합당 후보는 " 가슴 이 아프고 갑갑하다"며 "지금 가계 부채는 위기 차원에서 논의되고 있는데 저는 우리 경제민주화에 필요한 금융 복지라는 차원에서 접근하고 있다"고 했다.

문 후보는 "돈보다 사람이 먼저라는 정신으로 대책을 마련하겠다"며 "우리가 살면서 한번 실패해도 좌절하지 않고 재기할 수 있는 사회를 만들어야 한다"고 역설했다.

문 후보는 "고려 시대 때도 이자는 엄격하게 제한을 했는데 지금 우리 사회는 왕조시대보다 훨씬 야만적인 사회"라며 "채권 추심도 불법적인 여러 행태들이 거의 단속되지 않은 채 되고 있다. 벼랑 끝에 몰린 서민들의 눈물을 닦아주는 정치를 하겠다"고 했다.

문 후보는 가계대출에 대한 대책에 대해 이번 정기국회에서 입법화하겠다고 했다. 그는 "새누리당과 협의하고 협의가 되지 않으면 민주통합당이 주도해 법안 처리를 하겠다"고 약속했다
IP : 59.3.xxx.231
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12.10.16 8:34 PM (110.8.xxx.150)

    왜 이런 글엔 124 아이피 알바가 안 붙을까.

  • 2.
    '12.10.16 8:58 PM (114.201.xxx.180)

    가계 부채가 우리 경제를 심각하게 위협하고 있는 시점에서.. 경제적인 구조 조정이 필요할 것 같네요.

    고금리 사채,,이자율도 좀 낮추고요. 문후보님의 우리가 살면서 한번 실패해도 좌절하지 않고 재기할 수 있

    는 사회를 만들어야 한다"고 역설했다. 이 말에 공감이 됩니다.

  • 3. ...
    '12.10.16 10:40 PM (112.155.xxx.72)

    미국에선 제일 비싼 신용카드 현금 사용 이율이 25프로인데 말이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85382 우리가 열광했던 특종 ... 00:13:11 15
1485381 잘나가던 동네 이자카야 술집.. 도모? 00:12:20 60
1485380 인생에서 어떤 섬광이 있어요 조국 딸이 대통령 감 같애요 Skkaak.. 00:11:51 71
1485379 기발놈들 이젠 민간인 도찰까지...와 1 하아.. 00:11:50 22
1485378 와 홍대 헌팅남이 일본여자한테 욕하고 폭행하는 사진이랑 영상 봐.. 3 가을 00:09:11 132
1485377 고교생 일기 민들레 ... 00:08:18 24
1485376 이 남자 성희롱으로 신고감인가요? 00:06:57 73
1485375 서울대 촛불 응원합니다. 15 판다 00:06:55 193
1485374 망치부인생방 보고 있어요. 5 타진요땐몰랐.. 00:06:09 143
1485373 맴맴이 아니라 귀꿀귀뚤 그러는데요 ..... 00:05:30 27
1485372 대선 후보. 조국 딸 6 A,zkak.. 00:04:40 234
1485371 국민청문회 한다면 ... 00:04:01 47
1485370 찌르르 하고 불안하고 느낌이 이상해요 3 .. 00:03:58 230
1485369 참 잘했다고 생각드는 한가지 00:03:42 57
1485368 야 우리가 니들 회의 8 660주거아.. 2019/08/23 206
1485367 순식간에 215000돌파요 ㅎㄷㄷ 15 ... 2019/08/23 572
1485366 교육부 미성년 공저자 논문 전수조사에서 조국딸만 빠짐 19 에혀 2019/08/23 492
1485365 조국의 비밀 3 Sklsls.. 2019/08/23 281
1485364 홍대에서 일본여행객 폭행사건 햐..... ㅠㅠ 7 ㅇㅇ 2019/08/23 817
1485363 식기세척기 사놓고 안쓰시는 분들은 없으신가요? 9 ... 2019/08/23 333
1485362 정말 입시부정이라면 딸이 입학취소로 24 ... 2019/08/23 658
1485361 결혼하실때 예단하셨나요? 4 ........ 2019/08/23 344
1485360 고졸(검정고시) 여자가 할만한 직업이 뭐가 있을까요? 13 ... 2019/08/23 295
1485359 황교안 아들 딸, 장관상도 조사해야죠 16 ... 2019/08/23 358
1485358 추적60분 다음주 마지막 방송이에요?? 1 2019/08/23 2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