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장터에서 자꾸 살게 생겨요 ㅜ.ㅜ

ㅎㅎ | 조회수 : 1,860
작성일 : 2012-10-16 15:56:37

장터 구경하니 통장 잔고가 줄어요ㅜ,ㅜ

자게만 들어 오다가 요즘 장터 가는데

저는 옷, 책은 별로인데

살게 자꾸 생기네요. 먹는 것 ㅎㅎ고구마 사과 , 귤, 이불 속옷등등 ..

이러면 안되는데 하면서도 자꾸 구경하게 되네요 ..

IP : 1.236.xxx.61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저는..
    '12.10.16 4:05 PM (121.170.xxx.38)

    장터는 아무리 둘러봐도 살게 없어요...눈이 막눈이라 그런지..-.-;; 오히려 잔고가 줄지 않으니 고마워 해야 할까요?ㅎㅎ

  • 2. ㅜㅜ
    '12.10.16 4:06 PM (175.193.xxx.86)

    저도 오늘 두 품목이나 질렀어요.

  • 3. ㅁㅁ
    '12.10.16 4:11 PM (1.236.xxx.61)

    중고 말고 .. 오늘 산건 극세사 이불 ,고추가루..고구마에요 . ㅎㅎ

  • 4. 저도 한동안
    '12.10.16 4:32 PM (58.121.xxx.66)

    먹거리 홀릭되서 계속 사다가 냉장고 김 냉 다 폭발해서 넣어 둘 곳도 없고 밖에 두었더니 바로 섞어서 다 버리고 완전 돈만 날리구요 쓸모없는 소비에요
    특히 판매 글에 댓글 줄줄 달리는 거 보면 저도 모르게 얼른 그 대열에 껴야 한다는 무의식이 주문을 하고 있더라구요 그거 중독이에요

  • 5. ㅁㅁ
    '12.10.16 4:32 PM (1.236.xxx.61)

    그쵸 자제 해야죠 ..ㅜ.ㅜ

  • 6. 내인생의선물
    '12.10.16 4:33 PM (221.139.xxx.88)

    저두 극세사이불 그거 살까말까 고민인데ㅋㅋㅋ
    음.....ㅋㅋ 사셨네요?ㅋㅋ

  • 7. ㅜㅜ
    '12.10.16 4:58 PM (175.193.xxx.86)

    저도 포장지째 새 물건을 중고 가격으로 산 거예요.
    장터에서 옷은 안 사요.

  • 8. ...
    '12.10.16 5:03 PM (221.147.xxx.4)

    잘 보고 사야될 것 같아요.
    농산물 비싼 것 많아요.
    고구마도 10킬로에 33,000원에 팔던데 많이 비싼 것 같아요.
    진안 마이산가서 10킬로 15,000원에 사 왔어요. 택배비 포함한다 해도 비싸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98108 518 광주민주화운동 vs 625 한국전쟁 1 행복해요 15:16:04 19
1398107 뭐니 뭐니 해도 우리아들만큼 4 15:12:59 197
1398106 김성태 또 역대급 찍었네요 ㅋㅋㅋㅋ 8 ㅋㅋ 15:10:54 729
1398105 시댁에 왔는데 8 맛있음 15:10:09 437
1398104 이혼후 38살.. 4 m.m 15:10:00 471
1398103 와 !! 이재명 소름.... (ㄹㄹㅇ 펌) 6 소름 15:09:59 412
1398102 오랜만에 책한권 삽니다 2 ... 15:07:18 151
1398101 경찰대는 2 ㅇㅇ 15:06:46 195
1398100 핸드폰으로 온라인샵 결재 남편카드로 할수없을까요 2 sara 15:05:59 95
1398099 네이트 판에서 결혼 파토 난 사연 보면 수도권이면 집값 부담을 ㅇㅇ 15:05:22 300
1398098 집을 내놓았는데 2 .. 15:04:52 329
1398097 정부 '포항 지열발전 영구 중단..사업적정성도 엄정 조사' 1 포항 15:03:47 144
1398096 보통 딸이 아들보다 잘나면 딸한테 더 집착하나요? 시집살이 등 .. 1 보통 15:02:43 201
1398095 박효신 바람이 부네요 노래 너무 좋은것 같아요 2 ㅇㅇ 15:01:34 146
1398094 우울증약 부작용 4 14:52:31 571
1398093 웬수같던 남편이 제일 좋은 친구 됐어요 8 잡담 14:52:04 1,178
1398092 언젠가 마트에서 젊은 학생이 시식코너에서 '선생님' ~ 4 14:51:46 761
1398091 이런 날은 아이와 느긋하게 낮잠을 잤는데... 5 비오네요. 14:50:08 548
1398090 초1남아 친구를 때렸어요..도와주세요... 7 narae0.. 14:49:53 473
1398089 캐빈은 12살 다시 볼수 있는 곳 4 qqq 14:48:55 257
1398088 보통 30중반이상 남자들은 집값어느정도 보태나요? 2 ㅇㅇ 14:48:42 276
1398087 저는 중1학년 회장엄마예요. 1 잘몰라서요 14:48:21 344
1398086 신경예민으로 정신과 약을 첨 타봤는데.. 14:44:24 219
1398085 큰일보고 뒷처리가 너무 힘들어졌어요 7 허리고장 14:42:56 857
1398084 하루에 런닝머신 5.8로 하고 30분 걷는 게 도대체 무슨 효과.. 10 30분 걷기.. 14:38:51 97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