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음식 사진 찍는게 뭐 그리 나쁜거라고 욕들을 하시는지...

ㄷㄱㄷㄱㄷ | 조회수 : 3,128
작성일 : 2012-09-10 14:27:27
음식 사진찍는것도 욕먹을수 있는건지 82에서 처음 알았네요. ㅜㅜ
IP : 59.15.xxx.140
2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저도요
    '12.9.10 2:28 PM (124.63.xxx.9)

    그냥 그러거나 말거나 해요.
    참 별걸 다 간섭하는 거 같아요

  • 2. 맞아요
    '12.9.10 2:33 PM (58.141.xxx.180)

    옆에 키친토크 나오는 사진들도 다 맛깔나게 차린거나 혹 음식점 가서 찍은 사진인데. 저 즐겨보고 있어요

  • 3. 저도요2
    '12.9.10 2:36 PM (112.150.xxx.131)

    저희는 부모님들이 외국에 계서서 저희 아이와 저희 일상을 늘 궁금해하셔서
    어디 갈 때나 음식먹을때 사진을 찍어 바로 카카오톡으로 보내는데..ㅠㅠㅠ
    그게 나쁜 건 줄 오늘 알았어요..ㅠㅠ
    그렇다고 사진찍을 때 다른 분들께 피해준적은 없거든요..ㅠㅠ

  • 4. ..
    '12.9.10 2:37 PM (117.53.xxx.131)

    경험없어 신기해서 그런다는데 본인이 그런가보다 했어요.
    남에 대해 말하는게 본인 열등감이라던데.

  • 5. ..
    '12.9.10 2:39 PM (1.225.xxx.26)

    남의 사진 찍는데에 그리 뭐라하는 것도 일종의 촌스러운거죠.

  • 6. 그냥
    '12.9.10 2:49 PM (222.101.xxx.45)

    신경쓰지 마셔요 ^^

  • 7. 그러게 말이에요
    '12.9.10 2:53 PM (211.253.xxx.18)

    정말 별걸가지고 트집이죠??

  • 8. ..
    '12.9.10 2:58 PM (125.152.xxx.253)

    그 분은 남을 바라보는 마음의 여유가 조금 없으신 듯.....ㅡ,.ㅡ;
    (이런 소리 할 처지는 못 되지만....^^;;;;;;;)

  • 9. 유나
    '12.9.10 3:08 PM (119.69.xxx.22)

    내 음식 찍는 것, 내가 만든 것 찍는 것 안싫어요.
    단, 같이 뭐 먹을 때 사진 찍는거 진짜 짜증나요.

  • 10. 흠..
    '12.9.10 3:10 PM (121.143.xxx.126)

    싫은 사람도 있죠.. 게시판의 자유스러움이 싫은거 싫다고 좋은거 좋다고 말할 수 있는거 아닌가요?
    저도 같이 음식점가서 음식나오면 카메라 들이대고 사진찍는거 진짜 싫더라구요.

    그냥 보여주기 위함이란 생각이 들어서요.
    나 이런곳 와서 이런거 먹는다 ㅎㅎ

    특히나 일행이 있는데 요리조리 사진기로 음식사진 찍어대면 주변에 민망하고, 그래요.

  • 11. ...
    '12.9.10 3:20 PM (112.223.xxx.172)

    일행 앞에다 두고 사진기 꺼내는건 좀 그렇긴 합니다.

    이걸 왜 보여주려고 그러나.. 이런 생각도 들고요.

  • 12. ==
    '12.9.10 3:35 PM (188.99.xxx.159)

    저도 여행지 가서 뭐 먹을 때는 사진 꼭 찍어요. 내가 뭐 먹었는지 추억되고 좋거든요.

    하지만 자기 음식만 찍으면 되겠지만 남의 음식 찍는 건 그건 이해가 안되긴 하네요^^;

  • 13. ==
    '12.9.10 3:36 PM (188.99.xxx.159)

    그리고 피해주는 것도 아닌데 신경쓰지 말아요. 남의 음식만 안 찍으면 됩니다.

  • 14. 고맙습니다
    '12.9.10 3:48 PM (125.137.xxx.196)

    전 음식 먹는거 좋아해서 누가 음식 사진 올려주면 고마워요.
    미리 그 음식점 정보도 알게 되고 가격도 미리 알아서 외식에 도움 많이 받아요.

  • 15. 저도
    '12.9.10 3:53 PM (121.136.xxx.92)

    전 음식 먹는거 좋아해서 누가 음식 사진 올려주면 고마워요.
    미리 그 음식점 정보도 알게 되고 가격도 미리 알아서 외식에 도움 많이 받아요.

    222222...

  • 16. 적당하면..
    '12.9.10 3:57 PM (218.234.xxx.76)

    적당하면 누가 뭐라고 하나요. 같이 식사하는 사람 배려가 먼저죠.

  • 17. 그냥
    '12.9.10 4:06 PM (1.231.xxx.183)

    두세요 그런 까칠한 사람하고 밥 안먹음 되죠.

    한두컷 찍는건 괜찮죠..
    그거가지고 뭐라고 하면 그 사람이 까칠한거구요

    저도 음식 사진 찍거든요.ㅎ

    근데 먹을때마다 찍는 사람은 좀 문제 있긴 있어요
    먹기가 힘들정도니까.ㅎㅎ
    그거 아니라면
    한두장 찍고 하는게 어때서 그러는지 모르겠어요
    사람들이 별나도 엄청 별나요

    피곤해서 더 짜증날듯.ㅎ

  • 18. ======
    '12.9.10 4:10 PM (112.223.xxx.172)

    아주 사소한 일상 생활, 음식 먹은거
    인터넷이나 카스에 올리는 사람들...
    좋게 안보는 사람도 많습니다.

    하도 많아서 그럴거에요. 똑같은..

  • 19. ㅇㄹㅇㄹ
    '12.9.10 4:18 PM (59.15.xxx.140)

    남의 음식을 누가 찍어요 ==; 자기 가족이나 연인끼리 하는거지 --;

  • 20. 그냥
    '12.9.10 4:18 PM (61.82.xxx.136)

    저는 가끔 공들여 만든 음식이나 별식 사진은 찍어둬요.
    외식할 때도 특별히 맛있거나 의미가 있음 찍어두고요.
    나 오늘은 뭐 먹었네 어젠 뭐 먹었네 이런 거 일일이 올리려고 찍는 거 아닌데요.

  • 21. ㅎㅎ
    '12.9.10 5:23 PM (58.141.xxx.180)

    말 나와서 하는 말인데 스마트폰에 자기가 먹은 음식 찍어서 하루하루 기록하는 다이어트 일기 있습니다
    그냥 메모해두는 것보다 사진 같이 첨부해두면 훨씬 효과 좋습니다 확 반성되니까요

  • 22. ok
    '12.9.10 10:16 PM (221.148.xxx.227)

    그럼 여기 키친토크도 문닫아야겠네요
    요리하면서 사진찍어대면 그것도...
    허나..어디까지나 유난떠는사람들에게 한말이겠죠

  • 23. 그 글 보고
    '12.9.11 10:42 AM (110.70.xxx.20)

    세상은 넓고 , 이상한 사람은 많다 ...
    는 걸 다시 상기 시켜 주는 글이였어요 :(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33304 필라테스 헬스 2개 다니시는 분 계신가요? 1 ... 08:12:16 140
1433303 중학교 2학년 아이들이 읽어야 할 책 추천 1 중2 08:10:30 136
1433302 날씨 쌀쌀하죠? 1 오늘 08:09:11 337
1433301 전업주부의 밥수발은 평생의 숙제인가요? 21 , 08:04:34 1,134
1433300 일본어 독학 어떻게 해야 할까요? 3 걱정 08:04:25 158
1433299 만나면 기독교이야기만 하는 친구 3 베프 07:58:24 364
1433298 어제 정준희교수 표정... 2 dd 07:42:55 1,016
1433297 남편만 있음 육아가 더 힘들어요 3 남편 07:42:13 584
1433296 생리끝무렵 가슴이 아픈데요. ..... 07:35:41 120
1433295 어제 투썸에서 제일 비싼 음료 시켜 먹었어요 4 ^^ 07:26:37 1,823
1433294 자식 때문에 자살하는 부모도 있나요? 13 07:15:33 2,611
1433293 공기청정기능 에어컨 어떤가요? 6 어떤 07:12:08 481
1433292 김어준의 뉴스공장 주요내용 (페북 펌) 6 ... 07:06:55 442
1433291 블라인드) 일반 vs 암막 차이가 많이 나나요? 3 블라인드 06:50:13 523
1433290 드레싱 소스가 유통기한이 일주일가량 지났는데.. 4 ㅇㅇㅇ 06:37:02 609
1433289 안양이나 산본쪽 신경정신과 혹은 상담받을만한 곳 추천부탁드려요 6 연어알 05:55:32 402
1433288 '이제는 결단을 내려야 할 때가 왔다' 4 05:36:52 1,381
1433287 참으면 암 된다 8 05:21:47 3,544
1433286 포토샵을 기초부터 배우려면 2 ㅇㅇ 05:19:08 839
1433285 국제정치의 현실 대리전쟁: 키프로스 ... 04:20:30 287
1433284 쎄하면 피하세요 6 .... 04:08:53 3,539
1433283 우연히 옛날 남친 만났어요 4 03:54:44 3,833
1433282 말투 거친 스탈 남자 어쩌나요? 63 happ 03:29:41 3,375
1433281 강효상 건 청원, 8만4천입니다 5 천부적 03:12:19 620
1433280 고등남학생이 꼭 읽었으면 하는책 10권 추전해주세요 14 .. 03:10:39 1,1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