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30평대 리모델링 고민

여름의 끝 | 조회수 : 4,402
작성일 : 2012-08-16 18:02:38

흐리고 비오고 그런 날씨의 연속이네요. 여름의 끝이었으면 좋겠습니다.

 

분당에 30평대 아파트가 있어요. 사정이 있어 현재는 다른 지역에서 전세를 살고 있습니다. 올 겨울에 지금 사는 곳의 전세가 끝나 분당 제 명의의 집으로 이사 가려고 생각중입니다.

 

20년 가까이 된 아파트이고 그 동안 수리를 안 해와서 이 참에 싹 리모델링할까 하는데 가격이 만만치 않네요. 아파트 상가에 있는 리모델링 집에서 견적을 냈는데 3천 5백만원이 나왔어요.

 

아시는 분이 헌 아파트에 돈 쓴다고 가치가 오르는 것 아니니 리모델링 할 비용 고려해서 가격을 낮추어 팔거나 다시 전세를 주는 것이 어떻겠느냐 하셔서 고민이에요. 지하철역도 좀 멀고 주변에 편의 시설도 부족해서 리모델링까지 해 가면서 들어가 사는 것 좀 망설였는데 그 말 들으니 더 고민이 되네요. 차라리 전세 놓고 그 돈으로 생활이 편한 지역에 전세 들어갈까 생각도 들구요.

 

님들이라면 어떻게 하실지 궁금해요.

IP : 116.39.xxx.6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전세..
    '12.8.16 6:20 PM (218.234.xxx.76)

    전세 줄 거면 도배,장판만 하셔도 될 거 같구요.. (요즘 전세는 아주 험한 집은 또 안들어가려고 해서..)
    예전에 어떤 분이 쓴 글을 읽었는데 집수리는 내가 거주하려고 하는 게 아니라 좋은 값에 팔려고 할 때 하는 거라고..

  • 2. 저도 분당
    '12.8.16 6:22 PM (183.100.xxx.227)

    3천5백들여 수리한다면 샷시부터 다 고친다는건데 그렇게 수리해놓으면 집 좋아요.
    저희 앞집이 이번에 3천들여 샷시, 보일러. 싱크대, 욕실 등등 확장만 안하고 다 수리했는데 보기 좋던데요.

    대 공사가 아니더라도 20년간 수리 안한 집이면 한번 손 봐야죠. 그런 집엔 전세 들어가기도 싫을 것 같아요.
    직접 사실 거면 대공사, 전세 돌릴거면 기본 수리. 추천이요.
    집이 웬만해야 매매고 전세고 눈에 들죠.

  • 3. 전체
    '12.8.16 6:30 PM (14.200.xxx.86)

    다 고치고 나면 새집같고 완전 좋아요. 수리는 자기가 살기 좋으려고 하는거죠. 수리한다고 돈 더 못받아요.
    저는 제 마음에 드는 집에서 사는 게 돈버는 것보다 훨씬 중요하기떔에 이사갈때마다 올수리해서 들어갔지만 사는 집 인테리어에 별로 상관 안하시는 분이면 그냥 전세 사시는게 나을 수도 있죠. 다 개인의 취향.

  • 4. 여름의 끝
    '12.8.16 7:19 PM (116.39.xxx.6)

    네 맞아요. 내가 들어가서 오래 살꺼다 할꺼면 올수리하겠는데... 매매가도 떨어졌고 교통도 불편한데 거금 들여 수리하는게 넘 아깝네요. 집을 사고자 하는 사람 입장에서 가격 다운 시켜 준다는게 올수리보다 더 메리트가 있지 않을까요?

  • 5. 파실려면
    '12.8.16 7:51 PM (125.128.xxx.98)

    당연 저렴히 내 놓고 ..살 사람이 리모델링을 하던 말던 하게 해야지..요

  • 6. ...
    '12.8.16 7:52 PM (218.236.xxx.183)

    바닥 배관까지 새로 하고 평생 살거 아니면 기본만 하세요.
    팔 때는 다른집보다 빨리,쉽게는 팔려도 돈을 많이 더 받고 그러지는 못해요...

  • 7. 여름의 끝
    '12.8.16 8:16 PM (116.39.xxx.6)

    ...님 바닥 배관까지 새로 하고 평생 살거 아니면이란 말 도움이 되네요. 평생 살지는 않을거구 5-6년 정도 살 생각이거든요.

  • 8. 5-6년이면
    '12.8.16 8:29 PM (122.35.xxx.79)

    욕실에 싱크대 정도 하시고 도배정도...(이러면 전체 다 하는게 되나요 ㅎㅎㅎ)

    일단 매매냐 전세냐를 결정하셔야 할듯..
    매매면 손안대고 싸게 내놓는게 나아요..
    몇년전 이사한다고 집돌아봤는데...취향안맞는 올수리 비싼집보다 입주 그대로 저렴한집이 좋더라고요..
    수리한거는 그냥 집의 첫인상 정도 좋게 보이는 외에는..매매입장에선 그닥...

    그런 저도 전세땐 깨끗한집만 찾아다녔어요..남의집에 돈안들일려고 ^^;;
    3500들여서 올수리 해서 전세놓긴 돈이 아까운거 같으네요..

    5-6년 살거면 욕실/싱크대나 크게 비싸지 않은걸로..
    도배도 합지 이쁜거 많으니 그정도로 분위기 전환하고..5-6년 살것 같네요

  • 9. 여름의 끝
    '12.8.16 8:54 PM (116.39.xxx.6)

    윗글님 조언 감사드려요. 우선 매매냐 전세냐 고민해야 겠네요. 그런데 아무래도 둘 다 고려 해 봐야 할 것 같아요. 그 집에 대해 별로 좋은 기억이 없어서 들어가는 것이 망설여 지거든요. 매매면 가격 다운시켜 주고 전세 들어오겠다고 하면 도배 장판 해 주겠다고 하면 되지 않을까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29583 발리에서 생긴일을 갑자기 보게 됐는데 어린시절 봤을때랑 ㅇㅇㅇㅇㅇ 20:11:03 49
1429582 유시민 정치는 못해도 대통령은 잘할듯. 2 .. 20:10:00 92
1429581 오이 참외 좋아하는데 자꾸 체해요 1 20:06:53 111
1429580 노동력 부족으로 외노자 들여오는 1 ... 20:05:18 73
1429579 유산균20 봉지 안주 원글이예요 5 ck 20:02:06 599
1429578 전쟁지면 여자들은 전리품이네요 7 ㅇㅇ 20:02:05 470
1429577 롯지팬과 스텐레스 후라이팬 중에 ᆢ 1 사람인 19:58:45 110
1429576 박원순 "정권 계속해서 이어진다면 완전히 다른 세상 될.. 12 뉴스 19:58:44 487
1429575 김치 컵라면 중에 뭐가 젤 맛있나요? 3 19:57:18 197
1429574 대한항공 새 광고를 보니 2 아아 19:56:42 451
1429573 외모가 좋으면 인생 사는게 편하긴 한 거 같아요 4 phss12.. 19:56:02 473
1429572 사람 죽이는 사람들은 그럼 다 사이코패스 인가요? 4 ff 19:54:45 227
1429571 한번 먹기시작하면 멈추기 어려워요 3 엘르 19:49:04 579
1429570 저 고문당하고 있어요 10 ㅠㅠ 19:46:47 1,786
1429569 뒷말을 들었어요. 7 안녕 19:45:23 669
1429568 부산 노무현 시민문화제보는데요. 8 ... 19:44:59 312
1429567 고1 사탐 과탐선택질문합니다. 3 웃자 19:43:32 145
1429566 학교에서 전체 수련회 가는 게 개인사정인가요? 3 19:40:42 431
1429565 집밖에서 누가 제이름 부르면서 찾는데요 22 미친건가 19:40:05 1,762
1429564 지금 전세가 없는 시기신가요? ㅇㅇㅇ 19:39:45 242
1429563 아들한테 쌍욕들은 엄마 3 ... 19:37:20 1,048
1429562 식빵햄치즈만 들어간 그빵 이름이 뭐였죠 아아아 4 ??? 19:35:10 969
1429561 이유없이 피로하거나 신체 질병이 있는 이유가 분노 때문? 2 호박냥이 19:30:08 339
1429560 사는 집 내놓고 이사갈집 언제 알아보세요? 3 .. 19:23:43 464
1429559 초3 아들 리코더 3 3333 19:21:27 353